711b2adfc8ef08e48ae825c5cb05834d.jpg


  • 노트북 2019.12.03 01:13 (*.79.138.200)
    필력 무엇
  • ㅇㅇ 2019.12.03 02:10 (*.109.61.253)
    진짜 대필이 아닐까 싶을 정도의 필력이네. 한국에서 평생 산사람보다 한글을 잘쓰네.
  • ㅁㄴㅇㄹ 2019.12.03 06:09 (*.105.43.146)
    외국인이라고 글을 못 써야하는게 아니다.
    한국어는 한국에 저학력 이민자들이 많았고,
    고학력자들은 한국어따위 배우려고조차 들지 않아서
    대졸자나 대학원 졸업자에게서 기대할 수 있는 수준의 글을 쓰는 외국인을 볼 수 없었던거지.
    저게 놀라우면 한국인 유학생들이 외국대학원서 논문쓰고 수필쓰고 하는 것에도 놀라야 한다.

    물론 마크 글 실력 인정. 한국 사랑 고마움. ㅇㅇ
    근데 개인으로써의 글솜씨에 놀라야지 외국인이 쓴 글이라고 놀라는건 핀트가 어긋난 것.
    주한외국인 거주자 수를 볼 때 저런 사람이 더 많아야 정상이다.
    한국에 교환학생으로 오는 대학생들, 대학원생들은 왜 한국어를 재미로 배우는 수준에 그치는지 우리가 반성 좀 해야됨.

    프랑스에선 불어의 최고 권위 단체인 아카데미 프랑세즈에 중국인 이민자가 있고,
    일뽕 외국인들은 하이쿠 짓고 그 지랄 하는데 한국서는
    한국어 한마디 못하는 외국인이 최고의 지성들이 모였다는 포스텍
    학생회장으로 뽑혀서 한국인들의 인종차별을 논하고 자빠졌지.
  • 2019.12.03 13:05 (*.32.6.226)
    마크 쟤는 영어로 써도 저정도 필력이 나올거라 생각한다..
    그냥 애초에 글을 잘쓰는 사람인듯.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11220 힙합정신의 본질 22 2019.10.13
11219 힙합계의 대부 타이거JK 근황 16 2019.09.24
11218 힙합 1세대 래퍼가 음악을 그만 둔 이유 15 2019.07.27
11217 힙찔이의 눈물 18 2019.09.10
11216 힙찔이들에게 일침 31 2019.08.20
11215 힙찔이 노래 가사 수준 5 2019.10.26
11214 힙스터 여학생 26 2019.12.08
11213 힘찬 미주 3 2019.11.01
11212 힘을 숨긴 청소부 아줌마 17 2019.09.20
11211 힘을 숨긴 질문자 8 2019.10.27
11210 힘 좋은 안유진 19 2019.07.04
11209 히틀러에게 위협적인 존재 4 2019.09.28
11208 히틀러 암살 작전 6 2019.10.05
11207 히틀러 암살 계획에 박차를 가하게 해준 인물 7 2019.10.03
11206 히틀러 아내의 속옷 4 2019.09.24
11205 히키코모리를 방치한 일본이 직면한 문제 19 2019.09.29
11204 히키코모리 신지 챙기는 김종민 8 2019.11.22
11203 히말라야 원정대 사망시신 수습 지원금 후원 8 2019.09.01
11202 희망고문 18 2019.07.09
11201 희대의 효자 16 2019.10.30
11200 희대의 취업사기 10 2019.11.21
11199 희대의 저격수 18 2019.09.02
11198 희대의 망상가 12 2019.07.30
11197 희귀 견종 말스키 8 2019.10.20
11196 흥겨운 처자 18 2019.10.09
11195 흡연자들 피꺼솟 뉴스 27 2019.08.27
11194 흡연자 천명을 분석한 결과 144 2019.10.01
11193 흡연자 남편과 사는 게 고통스럽습니다 52 2019.11.03
11192 흠뻑 젖은 노지선 5 2019.08.14
11191 흙수저에게 자살 권유하는 교수 51 2019.08.05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74 Next
/ 37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