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ㄴㄷ 2019.12.03 01:10 (*.133.219.87)
    댓글 쓰레기 같은거 봐라
  • dd 2019.12.03 01:35 (*.78.252.105)
    댓글이 쓰레기라니
    청소부 아저씨가 양심을 내다버렸다고 표현한 기자 새끼가 쓰레기지 저게 연합뉴스가 쓸 표현이냐 기자로써 양심 있나?
  • ㅇㅇ 2019.12.03 07:45 (*.62.219.3)
    양심 내다버린거 맞지. 현금 거금 찾아주는분들이 그럼 또라이냐? 가지고가는게 당연하다는 마인드가 깔려있네
  • 정상인 코스프레 2019.12.03 14:10 (*.210.119.47)
    곳간에서 인심난다
    돈다발을 보면 사람이 견물생심이라고 그런 마음이 들 수는 있다.
    누구나 한 번은 슬쩍하고 싶어질 거다.
    다만 그걸 행동으로 옮기는 건
    특히 cctv가 온천지에 달려있는 상황에
    그리고 1천이라는 적지않은 금액은
    누군가의 고통이라는 점에서
    한 번 더 생각했어야 한다.
    인과응보!
    그래도 원만히 해결됐으면 한다.
    가난이 죄다.
  • ㅂㅈㄷㅂ 2019.12.03 12:03 (*.193.146.2)
    삐빅 대깨문입니다.
  • ㅇㄷ 2019.12.03 12:57 (*.70.47.132)
    병신거지새끼야 거지새끼면 양심이라도 있어야지 그돈이 무슨돈인 줄 알고 니가 낼름하냐. 아니면 최소한 양심은 없더라도 큰 돈 주으면 발각될 거라는 생각 자체가 안드냐 지능낮은 새끼야
  • 문둥이 2019.12.03 07:51 (*.39.146.137)
    기승전 자한당 ㅋㅋ

    대깨문 토나온다
  • ㅇㅇ 2019.12.03 01:18 (*.116.241.3)
    자기 돈 10원이라도 손해 보면 발작하는 것들이 웃겨 '이 돈은 건설근로자에게 지급할 급여였다' 안보이나? 누군가가 정당하게 받아야 할 대가를 양심없이 도둑질한건데 개소리 씨부리고있네
  • 홍홍 2019.12.03 01:59 (*.45.4.229)
    아니 현금인데 누가 잃어버린지 어케알어 주우면 임자
  • ㅇㄻㅇ 2019.12.03 02:34 (*.255.124.63)
    왜 없어 1,2만원도 아니고 돈뭉치면 다 찾을수 있지
  • 맨츄 2019.12.03 10:31 (*.238.40.117)
    점유이탈물 횡령죄라고 들어봤냐?
    주우면 범죄임. 난 그래서 지갑같은거 떨어져도 경찰불러서 주워가라했다.
  • ㅁㅁ 2019.12.03 10:56 (*.62.172.75)
    자신의 점유로 횡령해야 죄가되는거지
    주워서 바로 경찰서 갖다주는건 괜찮아
  • ㅂㅈㄷㅂ 2019.12.03 12:04 (*.193.146.2)
    경찰서 가져다 줘도 죄없음
    근데 바로 경찰서 안가고 집들르고 그러면 불법 영득 의사??? 라고해ㅑ야하나 그런거 복잡하던데
  • 너도나도 2019.12.03 02:37 (*.167.192.185)
    이런 걸 기사화 하면서 선진국으로 변해가는 과정이라 생각한다. 나중에 돈다발 길거리서 발견해도 이런 사고사건으로 인해 함부로 가져가지 않고 경찰서로 인계하겠지? 그게 정의로운 사회 는 개뿔 나도 눈돌아가것다임마야
  • ㄴㅇㄻ 2019.12.03 03:17 (*.39.190.162)
    ㅋㅋㅋㅋ 애초에 핸드폰이나 가방같은 귀중품들 길거리에 놓여져 있으면 안가져가고 냅두는 나라가 한국 일본말고 더있냐?
  • 1111 2019.12.03 03:18 (*.125.177.184)
    저 상황에서 안 집어갈 사람이 얼마나 있나. 다만 곳곳에 CCTV니 좀 생각을 했어야 했다. 기소유예해라. 누가 저이에게 돌을 던질 수 있다더냐.,
  • ㅇㅇ 2019.12.03 03:43 (*.236.229.8)
    저거 지구대 무조건 가야하는데.. 왜 주워서 집에 가져갈까.
  • ㅋㅋ 2019.12.03 03:56 (*.105.233.116)
    야 저기서도 자한당이 나오네.
    좌음새끼들 징허긴 징허다
  • 아는 만큼 보인다 2019.12.03 04:44 (*.159.176.181)
    찾아주고 사례금을 받는게 현명한거 아닌가....욕심이 과했네
  • ㅇㅇ 2019.12.03 07:06 (*.242.18.94)
    CCTV에 안찍힐 자신있으면 가져가도 된다
    근데 이 나라는 CCTV 사각이 사실상 가정집 내부 밖에 없다
    경찰이 이잡듯이 뒤지면 놀라울정도로 모든곳이 찍히고 있음
  • fa 2019.12.03 09:43 (*.221.90.35)
    좌음이 왜 감싸냐면 저거 지역이 전라도 광주임ㅋㅋㅋ
  • 15 2019.12.03 11:02 (*.71.61.184)
    20대초반 대학생일때화장실에서 갈색 봉투에 들어있던 500만원 발견한적있는데.. 경찰서에 가져다 주고 왔는데...
    뭐 주인이 집계약하는데 쓰려던 계약금이었다고.. 고맙다고 50만원 준다고 한거 안받았는데...
    그러다가 인연이되서 내 인성 좋게보고는 자기 조카 소개시켜준다고해서 소개받고 6년 연애하고 작년에 결혼함...
    처음부터 이미지가 좋게 각인되서 그런가 와이프 가족들이 날 너무 좋게 보고 잘해줘서...
    장모님이 차 바꿀때도 2천만원 지원해주시고....
    참 잘한거 같다....
  • 글쓴이 2019.12.03 11:35 (*.226.208.76)
    반전이없네
  • 2019.12.03 11:46 (*.85.66.131)
    훈훈한 이야기네~
  • 레이 2019.12.03 12:19 (*.179.241.32)
    주작이 아니라 진짜냐? ㅡㅡ 갑자기 왜 조카를 소개시켜줘 ㅋㅋㅋㅋ 그리고 소개시켜줬다치자 그 사람이 삼촌이 돈 잃어버렸는데 이 친구가 돈도 안 받고 인성참 좋으니 소개팅하렴. 네 삼촌~ 해가지고 너랑 사겼다고? ㅡㅡ; 잃어버릴 확률 + 찾을 확률 + 돈 안 받을 확률 + 소개팅 해줄 확률 + 연애 할 확률 + 결혼 확률 0.001%정도 될꺼 같은데 이게 진짜라면 방송에 제보해라 드라마네
  • 2019.12.03 14:02 (*.235.241.246)
    댓글만 봐도 심술이 배배 꼬였구려
  • 1234 2019.12.03 14:56 (*.166.60.167)
    전형적인 사촌이 땅사면 배아플 한남이네
  • ㄴㅇㅁ 2019.12.03 15:23 (*.87.201.138)
    인간이냐? 돈 말고는 아무런 가치도 못 느끼나보네
  • 1222 2019.12.03 20:20 (*.7.46.86)
    좀 대충 받아들여라 어휴 진짜 주작이면 주작이고 실허ㅣ면 힐회지
  • 레이 2019.12.03 12:17 (*.179.241.32)
    남에 돈 그대로 가져가는 게 정상이란 수준 자체가 의심스럽네 그럼 너네가 천만원 잃어버렸는데 내가 줏어다가 써도 너넨 욕하지 않겠네? 자신이 작성한 댓글을 자신에게도 그대로 적용 할 수 있을지에 대해 단 한번이라도 생각을 해봐라 일이만원도 아니고 천만원이다
  • ㅇㅇ 2019.12.03 18:03 (*.126.236.247)
    cctv없으면 가져도 된다고 생각한다

    왜 우리나라 사람들은 '실수'에 이렇게 관대할까?

    자신이 '실수'를 저질렀으면 그에 대한 '책임'을 피하고 날로 먹으려 하지말자 제발

    대한민국 생산성이 밑바닥을 벗어나지 못하는 가장 큰 이유가 바로 '실수'와 '무책임'이라고 본다.

    사람들 하나하나가 서로 '실수'라고 넘어가고 '무책임'하게 떠넘기고 묻어버리고

    "사람이니까 실수 할 수 있지."

    사람이니까 실수를 안하려고 노력해야 하는게 맞다. 사람이니까 책임감을 가져야 하는게 맞다.

    그래야 공동체가 성장하고 성공적인 결과물을 낸다.
  • 2019.12.04 14:16 (*.62.190.126)
    요즘도 현금으로 준다고? 저기 조사 좀 해봐라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12017 나봉쓰의 미모 14 2019.12.03
12016 요즘 유행하는 책 제목 13 2019.12.03
12015 미국 원주민 거주구역 변화 18 2019.12.03
12014 미투 촉발 시킨 그녀 24 2019.12.03
12013 그래서 김나영이 누군데 21 2019.12.03
12012 페미니스트식 안무 18 2019.12.03
» 돈 다발 주웠다 걸린 환경미화원 32 2019.12.03
12010 노래 발매할 때마다 맥이 빠진다 29 2019.12.03
12009 나는 흙수저가 부러워 25 2019.12.03
12008 328만원짜리 루이비통 신상 12 2019.12.03
12007 한채영이 가장 뚱뚱했을 때 10 2019.12.03
12006 강변북로 자라니 23 2019.12.03
12005 멕시코로 갔던 첫 조선인들 18 2019.12.03
12004 대부분이 모르는 벌금 10만원 내야하는 위반 54 2019.12.03
12003 스스로 노화를 방지하시는 분 44 2019.12.03
12002 친족에 대한 만행 34 2019.12.03
12001 앞으로 추가될 붉은선 36 2019.12.03
12000 이청아가 밥투정 안 한 이유 40 2019.12.03
11999 왜 여성 수리기사는 없는 거야? 24 2019.12.03
11998 보니하니 4000회 채연 20 2019.12.03
11997 산책로 화장실에 유기된 개 26 2019.12.03
11996 JYP가 천재인 이유 29 2019.12.03
11995 찰랑찰랑 주은아씨 7 2019.12.03
11994 효성 인생샷 5 2019.12.03
11993 나봉쓰와 찰떡궁합 9 2019.12.03
11992 자동차 튜닝계 끝판왕 28 2019.12.04
11991 운동 중인 제이 11 2019.12.04
11990 꿀 빨던 그녀 14 2019.12.04
11989 마약 퇴치 캠페인 풍경 7 2019.12.04
11988 폐업하는 병원의 활짝 웃는 직원들 18 2019.12.04
Board Pagination Prev 1 ...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 419 Next
/ 4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