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19.12.03 01:14 (*.153.206.4)
    검은 꽃 이라는 책에 보면 저 내용이 잘 나와있지..
  • ㅁㄴㅇ 2019.12.03 02:04 (*.92.4.230)
    한국말 알아듣지도 못하는 애들한테 쇼하는거 아니냐
  • 1 2019.12.03 11:33 (*.100.22.149)
    스페인어로 번역되었다
  • 최꼰 2019.12.03 02:51 (*.70.36.145)
    강대국이 되어야 한다. 진짜로 군사력을 키워야한다 스스로가
    개찔밥처럼 처 당하니 국민이 당하는거야

    우리나라도 저런 경험을 했으면 쫌 생각이란걸 해야하는데
    외국인 노동자들 불법체류자들한테 행하는 행동들 임금문제.
    인간은 시발 싹이 아주 좆같은 인종인듯 뭐 그렇지 않는 사람도 있지만

    역사적으로 꾸준한듯함 아주
  • 999 2019.12.03 02:52 (*.107.24.201)
    역사왜곡 그만해라 민석아..
    어찌 일본에 대한 것이면 몇 시간 넘게 설명하는데 중국에 자원 바친얘기 노비바친 얘기 세종대왕이 중국에 바칠 3천 공녀 선발한 얘기는 어찌 강의 안 하느냐?
    아무리 일본이 나쁜놈이여도 북한 놈들 중국 놈들만큼 잔인하진 않았다
    북한 놈들이 일으킨 침략 전쟁, 북한군이 민간인 일렬로 모아놓고 몇천명을 하수구에 쳐박아서 총으로 갈긴 역사는 어찌 강의 안 하는가?
    북한 애들은 남한 민간인 쏴 죽일때 총알이 아까워서 하수구 아래에 밭줄로 30명의 목을 묶어서 하수구에 가장 가까운 놈 대가리에 총으로 쏴 갈기면 그 밭불에 매달린 사람이 쭈욱 하수구애 빠지니 그 빠진 하수구의 사람을 총으로 갈겼다.
    중국의 만행은 2000년이고 글로 설명하면 1000p넘게 설명할 수 있으니 생략한다.
    어쨌든 민석아... 역사는 감정으로 자극하는 것이 아니라 사실 공평 객관적으로 가르쳐야 진정한 사학자란다..
  • ㅇㅇ 적당히 합시다 2019.12.03 04:13 (*.107.171.198)
    나도 민석이 별로 안좋아하고 북한 중국의 만행 치가 떨리게 싫고 지금 정부의 지소미아 파기 카드도 정말 싫은데 저게 왜 왜곡이냐. 너 맘에 안드는 내용 얘기하면 왜곡인거야? 너가 듣고 싶은 얘기 안하면 공평하지 않은 거야?
  • ㅇㅅㅇ 2019.12.03 05:54 (*.83.173.254)
    이런 색히들 대굴빡은 반지하 밥상머리에서 교육 받아서 저런거냐? 머리 두부의90프로가 부칸인듯. 파블로프의 개머리와 견줄만한듯.
  • ㅇㅁㅇ 2019.12.03 11:19 (*.37.215.188)
    ㅋㅋㅋㅋ 이게 마따
  • 미러링 2019.12.04 11:00 (*.223.38.36)
    오늘도 다중이짓 할꺼니? 대공감~이지랄 하면서?ㅋㅋㅋ
  • ㅋㅋㅋㅋㅋ 2019.12.03 03:13 (*.207.116.25)
    지금 멕시코 사는 한인후손한테 한국인이 역사강의하는거야? ㅎㅎㅎ
    쟤는 선생이라기 보다 그냥 이야기꾼 같다 정보의 전달기능 쬐~금에 감성팔이에 털어넣는;;;
  • 아재 2019.12.03 14:14 (*.102.129.204)
    그게 설민석의 능력인거죠..
  • 이승만 2019.12.03 04:08 (*.71.223.201)
    저 피 같은 돈을..
    이승만이가 잘 썼지..
    그래도 계약기간 4년 지켜서..풀어 줬네..
  • ㅎㅎ 2019.12.03 04:51 (*.96.31.240)
    이승만 박정희에 세뇌된 사람들 앞에서 그ㅜ얘기하면 빨갱이새끼라면서 달려들더라.....이미 늦은 분들.
  • 어어ㅓㅇ 2019.12.03 05:54 (*.232.167.16)
    요새 별의 별 것 까지 다 영상물로 봐야 하는지.. 그냥 책보면 나오잖아. 구전으로 역사 전승하냐
  • 2019.12.03 09:17 (*.176.156.103)
    요즘 애들이 워낙 책을 싫어해서 그런듯
  • ㅇㅇ 2019.12.03 10:58 (*.126.236.247)
    저런 병신같은 새끼는 진짜 현실의 사람들이 각자 '꿈'이 있다고 생각하는거냐? 웬 정신병자새끼가 강의를 하고다녀
  • 2019.12.03 18:58 (*.33.164.234)
    이해력 심각하네ㅋㄱㄱㅋㅋㅋㅋㅋㅋㅋㅋㅋ 멕시코 한인들의 꿈이 4년뒤에 한국돌아가는거였다고 정신병자새끼야ㅋㅋㅋ
  • (아) 2019.12.03 12:14 (*.33.184.118)
    민석이 아재 어느 티비쇼에 요즘세대 군인들이 징병이든 예비군이든 불만이 많다는 주제에 애민정신,애국정신이 부족하더군 너무 평화로워져서 말이야 근데 우리를 애니깽처럼 노예들마냥 단물빠질때까지 써먹고 있는 윗 엘리트한테 엿먹어라는 못하고[ 우리만 훈계해] 우리가 그정도까지 모르는 짐승들마냥 이 나라를 지켜할 가치가 있어야할때가 나라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9153 힙합했던 걸 후회한다는 양동근 26 2020.03.19
9152 힙합이라고 욕먹는 것에 대한 래퍼들의 생각 18 2020.02.13
9151 힙스터 여학생 26 2019.12.08
9150 힘주는 브레이브걸스 혜란 1 2020.04.12
9149 힘들 때 도와준 일본에 감사 20 2020.03.05
9148 힐러리가 트럼프한테 진 이유 19 2020.03.29
9147 히키코모리 신지 챙기는 김종민 8 2019.11.22
9146 히딩크가 가장 기억에 남는다는 제자 18 2020.07.02
9145 흰티 청바지 효성 10 2020.04.14
9144 흰티 나라 14 2020.04.04
9143 희망의 끈을 놓지 않는 부인 10 2019.12.22
9142 희대의 취업사기 10 2019.11.21
9141 흡연부스에 대한 생각 47 2020.05.08
9140 흔한 퀸카 선발 대회 10 2020.06.07
9139 흔한 중소기업 종무식 풍경 7 2020.01.04
9138 흔한 전공 서적 도입부 25 2020.03.07
9137 흔한 배달음식 리뷰 14 2020.01.14
9136 흔한 맨몸 운동 27 2020.05.17
9135 흔들다리 고인물 14 2020.06.21
9134 흔들다리 게임하다 추락한 여성 15 2020.06.19
9133 흔드는 유라 16 2019.11.25
9132 흑화 중인 진중권 35 2020.01.11
9131 흑형이 생각했던 전국노래자랑 39 2019.12.29
9130 흑인에 대한 편견에 답변 33 2019.12.13
9129 흑인들의 내로남불 21 2020.03.05
9128 흑인 사망 사건 이후 미국 15 2020.06.14
9127 흑우 왔는가? 19 2020.07.04
9126 흑사병을 예술로 승화시킨 르네상스 시대 고서 9 2020.04.08
9125 흐물흐물 중국산 대신 튼실한 국산 8 2019.11.20
9124 흐르는 물이 썩지 않는 이유? 29 2020.06.27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06 Next
/ 3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