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0faa77aed3806591c811d5ee4a07748.jpg


  • 아파트 2019.12.03 01:07 (*.79.138.200)
    나도 이동국 마음 100% 공감한다 아주 어렸을 때야 추억도 되고 출연하는 것도 좋지만 저 정도 나이 발달 상황 고려할 때
    애가 트루먼쇼 출연하는 출연자처럼 되버리잖아 현실과 방송의 경계가 모호해지는 상황에서 타이밍 맞게 잘 그만둔 듯
  • 11212 2019.12.03 01:19 (*.215.93.137)
    이 말 하기에는 그 전에 수 많은 부정적인 이미지 육아로 세탁 다 했으면서
    꼭 걸그룹들이 전성기 지낸 후에 후배들 앞에서 성상품화 드립치는거 같음
  • 제너럴 킴 재규어 2019.12.03 02:43 (*.143.237.239)
    이동국이 무슨 선행왕으로 자식팔이했었냐?
    같지도 않은 도덕젓 잣대로 악플 다는짓좀 그만할래?
  • ㅇㅇ 2019.12.03 12:35 (*.36.130.154)
    저런애들은 걍 무시하는게 낫다. 그래 도덕적인 인간이 남 비난이나 할리는 없잖어
  • 2019.12.03 09:26 (*.157.78.31)
    어떤 부정적인 이미지가 있었나요?
  • ㅇㅇ 2019.12.04 00:06 (*.36.141.120)
    국대 룸싸롱 관련 얘기겠지
  • Xfactor 2019.12.03 23:39 (*.155.213.32)
    이휘재랑 헷갈리는 듯 ㅋㅋ
  • ㅎㄷㄷ 2019.12.03 01:37 (*.193.83.202)
    정말 이동국 아이들은 어떻게 키웠을까 궁금하다.. 정말 애들이 하나같이 너무 바르고 잘큰것 같아
  • .ㅎㅎ 2019.12.03 02:56 (*.141.149.20)
    ㅋㅋㅋㅋ이제와서
  • t1 2019.12.03 08:42 (*.221.162.114)
    인생 살면서 이제서야 느끼는 경우가 많아
    지금이라도 알아서 다행이라고 안도가 되는 경우도 많고
    인생을 너무 편협적으로 살지마
  • 1111 2019.12.03 03:13 (*.125.177.184)
    바른 결정이라고 본다. 아이들은 아이들이지. 가식이고 작위고 그런 걸 떠나 아이들이 뭔가를 의식한 행동을 한다면 거두는 게 맞다. 아빠 말보다는 의식적 행동으로 자신에게 미치는 영향을 더 중요하게 여길테니.
  • 2019.12.03 03:23 (*.91.49.110)
    그나저나 몸관리 졸라 잘하네 아직까지 현역으로 뛰는거 보면
  • ㅇㅇ 2019.12.03 04:22 (*.251.172.49)
    그거 하나만으로도 인정받을만 하지
    내가 저 예능을 안 봐서 딴건 모르겠구..
  • ㄴㄷ 2019.12.03 09:39 (*.38.21.96)
    K리그 수준도있음
  • ㅎㅎ 2019.12.03 04:44 (*.96.31.240)
    잘 생각한거다.
  • 라피도 2019.12.03 05:32 (*.44.84.116)
    적당한 시기에 잘 생각한듯.

    이휘재 아들들은 고만좀 보고싶은데 계속 나오더라.
  • 스파이크 2019.12.03 10:44 (*.214.88.155)
    걔네 지금도 나와?
  • ㅇㅇ 2019.12.03 09:45 (*.71.223.201)
    바른 결정이네..
  • 허허 2019.12.03 10:22 (*.128.70.59)
    정말 ... 밖으로 돌려도 되는 것이 있고 감추고 살아야 되는 것이 있음
    그런 면에서는 박명수처럼 가족을 드러내지 않는 것이 어찌보면 현명한 처사라고 생각이 드네요
    잘 나갈때야 좋지만 .... 국면이 바뀌는 순간 그 많은 비수를 어찌 자식에게 향하게 할 수 있을까?
  • 2019.12.03 10:36 (*.15.49.119)
    아니... 머 결정은 좋기는 한데
    그러기엔 4년이란 시간 동안 이미 슈돌로는 너무 빨아먹을만큼 다 빨아먹었잖아, 좋은 아빠 이미지까지 챙기는 건 아니고?
    적당한 시기가 아니라 닳을대로 닳은 거 아니냐?
    차라리 아빠 어디 가 프로그램 정도의 기간이 우려도 많았지만 적당했다
  • ㅉㅉㅉ 2019.12.03 11:23 (*.121.25.14)
    참 베베꼬인 새 끼들 많네
  • 2019.12.03 13:51 (*.102.142.75)
    좋은 결정이고 맞는 말이긴 한데
    그런말은 가족이나 지인들한테나 할말인것같다
    윗댓들 말대로 꿀은 다빨고 나와놓고
    방송에서 공개적으로 저런얘기하면
    현재 방송중인 애들이나 부모들은 어떻게 되나
    어떤면에선 경솔하고 비겁하네
  • ㅇㅇ 2019.12.03 15:04 (*.108.140.177)
    근데 사람이 확실히 자식을 깊이 생각한다는게 느껴진다 저게 당연한거라고 생각하는 사람도 있겠지만... 돈의 여유가 있든 없든 저런 고민을 하고 하차 결정을 내렸다는건 진짜 자식 생각한다는거임 돈이고 뭐고 진짜
  • fffff 2019.12.03 21:07 (*.98.103.10)
    위에 미친놈들은 평소에 남눈치 보고 사느라
    스트레스 받아서 안 뒈지냐?ㅋㅋㅋ뭘 경솔 하고 비겁해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10351 힙합정신의 본질 22 2019.10.13
10350 힙합계의 대부 타이거JK 근황 16 2019.09.24
10349 힙합 1세대 래퍼가 음악을 그만 둔 이유 15 2019.07.27
10348 힙찔이의 눈물 18 2019.09.10
10347 힙찔이들에게 일침 31 2019.08.20
10346 힙찔이 노래 가사 수준 5 2019.10.26
10345 힙스터 여학생 27 2019.12.08
10344 힘찬 미주 3 2019.11.01
10343 힘을 숨긴 청소부 아줌마 17 2019.09.20
10342 힘을 숨긴 질문자 8 2019.10.27
10341 힘 좋은 안유진 19 2019.07.04
10340 히틀러에게 위협적인 존재 4 2019.09.28
10339 히틀러 암살 작전 6 2019.10.05
10338 히틀러 암살 계획에 박차를 가하게 해준 인물 7 2019.10.03
10337 히틀러 아내의 속옷 4 2019.09.24
10336 히키코모리를 방치한 일본이 직면한 문제 19 2019.09.29
10335 히키코모리 신지 챙기는 김종민 8 2019.11.22
10334 히말라야 원정대 사망시신 수습 지원금 후원 8 2019.09.01
10333 희망고문 18 2019.07.09
10332 희대의 효자 16 2019.10.30
10331 희대의 취업사기 10 2019.11.21
10330 희대의 저격수 18 2019.09.02
10329 희대의 망상가 12 2019.07.30
10328 희귀 견종 말스키 8 2019.10.20
10327 흥겨운 처자 18 2019.10.09
10326 흡연자들 피꺼솟 뉴스 27 2019.08.27
10325 흡연자 천명을 분석한 결과 144 2019.10.01
10324 흡연자 남편과 사는 게 고통스럽습니다 52 2019.11.03
10323 흠뻑 젖은 노지선 5 2019.08.14
10322 흙수저에게 자살 권유하는 교수 51 2019.08.05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46 Next
/ 3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