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jpg


  • 비염 2020.01.14 01:02 (*.77.108.35)
    생명줄이네
  • ㄴㅇㄹㄴㅇ 2020.01.14 01:04 (*.236.120.48)
    놀이기구 제대로 탔네
  • 22 2020.01.14 01:10 (*.229.94.141)
    저상태로 착륙성공한거 자체가 진짜 ㅈㄴ 신기함.
  • 다행이네요 2020.01.14 01:22 (*.195.194.183)
    오픈카 개념이랑 비슷하지 않을까?
  • 최꼰 2020.01.14 01:36 (*.70.36.145)
    1978년 대한한공 KE902
    격추 미사일 비행기 날개 빗맞아 기체 뚫린 상태로 불시착으로 2명 사망 전원 생존
  • 2020.01.14 07:31 (*.140.214.22)
    2명 사망이 어떻게 전원 생존이야...?
    기적의 계산법이네.
  • ㅁㅁ 2020.01.14 07:35 (*.221.63.151)

    그냥 적절하게좀 알아들어
  • ?? 2020.01.14 12:32 (*.105.132.104)
    ㅋㅋㅋ 이게뭔꼰대야 맞는말했구먼
  • 진리만 말한다. 2020.01.14 14:44 (*.38.30.127)
    생략된체로 말하는 경우가 얼마나 많은데 그거 사사건건 다 시비 걸거냐?

    (안전벨트 찬) 전원 생존.

    저건 시비 거는거지. 멍청하거나.
  • 1 2020.01.14 01:22 (*.101.238.239)
    저거는 안전벨트를 매서 살았다기 보다는 그냥 운이 좋은거지.
    비행기 사고는 거의 생존확률 없다.
    안전밸트 매든 안매든 거의 다 죽는다.
    다만 안전밸트 매면 신원 확인은 좀 쉬워질 수는 있음.
    상체는 없어져도 하체는 남거든.
  • ㅇㅇ 2020.01.14 01:31 (*.7.58.141)
    니가 뭘알어
    방구석 전문가면섴ㅋ
  • ㄱㅇ 2020.01.14 01:56 (*.111.2.40)
    저친구의 유일한 낙이야. 가족들만 힘들지 우리들은 모른체해주자 훠훠
  • ㄱㄱ 2020.01.15 15:54 (*.193.5.10)
    횽의 현명함에 감탄했음 ㅎ
  • 00110 2020.01.14 04:56 (*.98.213.192)
    ㅊㅎㅎ환 개찌질아 걍 입좀닫자
  • ㅇㅇ 2020.01.14 05:54 (*.111.15.1)
    저사건 영화로도 있으니 봐바라 재밌다.
  • 22 2020.01.14 11:13 (*.223.11.217)
    팩트) 전체 비행기 사고 발생시 생존율은 95프로다(출처 NTSB, 미국연방교통안전위원회)
  • -,.- 2020.01.14 13:10 (*.62.180.178)
    비행기가 하강기류 만나서
    순항중 그냥 뚝 떨어진 일도 있었다.

    물론 추락하지 않고 무사히 착륙했는데
    서빙하던 승무원인지
    한명이 천장에 부딛혀 사망.

    느슨하게라도 항상 안전벨트는 하는게 낫다.
  • 레이 2020.01.14 16:36 (*.154.57.151)
    진짜 어떻게 대가리에 똥만 차도 이건 아니겠다 생존률이 지상보단 낮은 건 사실이지만 불시착 하는 경우도 있고 바다에 빠질 경우 살 가능성이 더 높아지고 그리고 제일 이해가 안 되는 게 치아만 있으면 DNA 대조해서 누구나 확인 가능하다 그리고 상체는 없어진단 개소리는 뭐야 상체가 기압에 의해 불리되냐 ㅋㅋㅋㅋㅋ 물론 나무에 걸치거나 파손 되기 때문에 신원확인에 좀더 유리해지는 건 맞지만 무슨 사람 몸이 두동강 나는 게 쉬운 줄 아나 우주에서도 안 그러는데 졸라 웃긴다 초등학생 같은 생각을 하고 있네
  • ? 2020.01.14 17:01 (*.235.24.212)
    대가리 똥이라 욕하면서 불리 분리 구분 못하는 건 너무 하잖아
  • ㅇㅇ 2020.01.14 21:15 (*.230.22.66)
    또또또 좆문가 새끼 참 ㅋㅋ 대체 왜 그러고 삼?
  • 돌마로 2020.01.14 06:34 (*.36.150.93)
    가끔 저런일도 일어나야 비행기 타는데 스릴도 있고 그렇지
  • ㅇㄹㅇ 2020.01.14 11:30 (*.70.59.56)
    기압차로 빨려나가는 게 아니라...
    마하1에 가까운 비행속도로 인해 기내로 유입되는 돌풍때문에 날아가는 거임...
    1기압도 차이 안나는 정도로 사람이 빨려나가진 않는다.
  • 이궈 2020.01.14 22:33 (*.91.192.78)
    안전벨트를 하는게 더 안전하니까 안전벨트겠지만
    트랜스아시아 235편 사고처럼 안전벨트를 안해야 사는 사고도 있는거니
    비행기에서 사고나면 목숨은 천운에 달린듯.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11881 힙합정신의 본질 22 2019.10.13
11880 힙합계의 대부 타이거JK 근황 16 2019.09.24
11879 힙합 1세대 래퍼가 음악을 그만 둔 이유 15 2019.07.27
11878 힙찔이의 눈물 18 2019.09.10
11877 힙찔이들에게 일침 31 2019.08.20
11876 힙찔이 노래 가사 수준 5 2019.10.26
11875 힙스터 여학생 26 2019.12.08
11874 힘찬 미주 3 2019.11.01
11873 힘을 숨긴 청소부 아줌마 17 2019.09.20
11872 힘을 숨긴 질문자 8 2019.10.27
11871 히틀러에게 위협적인 존재 4 2019.09.28
11870 히틀러 암살 작전 6 2019.10.05
11869 히틀러 암살 계획에 박차를 가하게 해준 인물 7 2019.10.03
11868 히틀러 아내의 속옷 4 2019.09.24
11867 히키코모리를 방치한 일본이 직면한 문제 19 2019.09.29
11866 히키코모리 신지 챙기는 김종민 8 2019.11.22
11865 히말라야 원정대 사망시신 수습 지원금 후원 8 2019.09.01
11864 희망의 끈을 놓지 않는 부인 11 2019.12.22
11863 희대의 효자 16 2019.10.30
11862 희대의 취업사기 10 2019.11.21
11861 희대의 저격수 18 2019.09.02
11860 희대의 병맛 실험 17 2020.01.02
11859 희대의 망상가 12 2019.07.30
11858 희귀 견종 말스키 8 2019.10.20
11857 흥겨운 처자 16 2019.10.09
11856 흡연자들 피꺼솟 뉴스 27 2019.08.27
11855 흡연자 천명을 분석한 결과 144 2019.10.01
11854 흡연자 남편과 사는 게 고통스럽습니다 52 2019.11.03
11853 흠뻑 젖은 노지선 5 2019.08.14
11852 흙수저에게 자살 권유하는 교수 49 2019.08.05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97 Next
/ 39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