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서버 2020.02.14 00:52 (*.114.129.90)
    좋다 이거
  • 대구달서동258-25번지 2020.02.14 01:47 (*.243.86.41)
    하루밤을 새고 부산에서 인천가는 중에 진짜 미친듯이 졸린거야.
    갈지자로 계속 운전하고 뒤에서 경적으로 깨워준게 4,5번은 족히 넘는거 같아.
    1시간뒤 내가 어디있는지도 모를 정도고
    진짜 참다참다 뒤쥘거 같은지는 이미 오래전에 넘어서 갓길에 차대로 잤거든
    단속반이 와서 자면 안된다고 얼른가래.
    원인 제공은 내가 했으니 관련 처벌과 욕은 달게 받겠어. 근데 뒤지러 가라고?
    법이 그게 맞겠지만 소주 3병먹고 운전하는거보다 위험한 상황인데 너무 속상하드라. 뒤지라는건가 싶기도 하고.
  • ㄷㅋㄷ 2020.02.14 01:51 (*.162.91.19)
    졸음쉼터 가다보면 계속 나오는데 거기서 자야지
  • 노아 2020.02.14 05:39 (*.41.118.201)
    단속반이라고 별수있어?
  • ㅁㄷㅇ 2020.02.14 05:53 (*.12.143.158)
    1시간동안 휴게소 졸음쉼터 IC 한번 안나왔냐? 지가 잘못해놓고 어디다 하소연을해.
  • 대구달서동258-25번지 2020.02.14 08:09 (*.243.86.41)
    이때가 네비라는게 없을때였어. 3G가 지방가면 SK도 잘 안터질때였고.
    첫차사고 공책 크기 남한 전도 하나 들고 떠난 전국 일주였거든..
    졸음쉼터, 휴게소 없었다.. 있엇으면 바로 쉬었지.. 혹은 못봤을수도 있고 정신이 없으니 새끼야
  • 보고싶다 2020.02.14 08:40 (*.247.190.199)
    고속도로에서 1시간이나 갔으면 휴게소가 없을 수가 없는데
    국도면 몰라도
  • 12 2020.02.14 10:38 (*.43.71.211)
    3G면 네비가 왜 없냐~ 2G 때도 있던 네비인데...그리고 전국일주하는거면 처 놀러 뎅기는거네~ 졸음쉼터야 요즘에 막 생기는거라 인정~ 하지만
    놀러 처 뎅기면 밤을새고 왜가~ 그리고 1시간이면 휴게소 충분히 있는데 못봤다면 다냐~ 술처먹고 음주운전 하는거랑 졸음운전하는 거랑 같은거야~원인 제공 해놓고 떳떳하다고 GR하는 놈 참 짜증나~
  • 방관자 2020.02.14 16:54 (*.43.245.74)
    제가 보기엔 저 당시에는 졸음쉼터라는거 자체가 없었을거 같네요
  • ㅋㅋ 2020.02.14 08:32 (*.166.157.252)
    졸다보면 졸음 쉼터 지나칠수도 있지
    너무 야박하네
  • 12 2020.02.14 10:40 (*.43.71.211)
    그렇치~ 술먹고 운전도 한번씩 할수 있는거고~ 그러다 니네 가족 죽으면 그럴수도 있는거지~ 술먹고 실수 한건데~ 넌 너그러히 용서해줘라~
  • 포풍간지 2020.02.14 09:18 (*.5.196.160)
    바보야.. 갓길에 정차하면 다른운전자도 위험하고 당신목숨은 더위험해 ..
  • 2 2020.02.14 12:48 (*.196.22.29)
    졸음쉼터가얼마나많은데 갓길에차대고 처잘생각을해 머리를좀 써라 안좋은머리좀
  • 본죽 2020.02.14 16:00 (*.134.153.230)
    1시간 동안 졸음쉼터가 하나도 안나왔다고? 쌩구라치긴.
  • 그켬 2020.02.14 17:44 (*.38.161.64)
    이게 사실이라면,

    진짜 개좆같은 색시네
  • 연어 15 시간 전 (*.36.147.155)
    그럴땐 가까운 톨게이트 나와서 자고 다시 고속도로 들어가야지
  • ㅇㅇ 2020.02.14 17:04 (*.70.59.198)
    꿀이네
  • 1 2020.02.14 17:56 (*.121.223.35)
    휴게소 음식 추천해주세요~

    저는 의왕 휴게소 돈까스 추천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12873 힙합정신의 본질 22 2019.10.13
12872 힙합이라고 욕먹는 것에 대한 래퍼들의 생각 24 2020.02.13
12871 힙합계의 대부 타이거JK 근황 16 2019.09.24
12870 힙합 1세대 래퍼가 음악을 그만 둔 이유 15 2019.07.27
12869 힙찔이의 눈물 18 2019.09.10
12868 힙찔이들에게 일침 31 2019.08.20
12867 힙찔이 노래 가사 수준 5 2019.10.26
12866 힙스터 여학생 26 2019.12.08
12865 힘찬 미주 3 2019.11.01
12864 힘을 숨긴 청소부 아줌마 17 2019.09.20
12863 힘을 숨긴 질문자 8 2019.10.27
12862 히틀러에게 위협적인 존재 4 2019.09.28
12861 히틀러 암살 작전 6 2019.10.05
12860 히틀러 암살 계획에 박차를 가하게 해준 인물 7 2019.10.03
12859 히틀러 아내의 속옷 4 2019.09.24
12858 히키코모리를 방치한 일본이 직면한 문제 19 2019.09.29
12857 히키코모리 신지 챙기는 김종민 8 2019.11.22
12856 히말라야 원정대 사망시신 수습 지원금 후원 8 2019.09.01
12855 희망의 끈을 놓지 않는 부인 10 2019.12.22
12854 희대의 효자 16 2019.10.30
12853 희대의 취업사기 10 2019.11.21
12852 희대의 저격수 18 2019.09.02
12851 희대의 병맛 실험 17 2020.01.02
12850 희대의 망상가 12 2019.07.30
12849 희귀 견종 말스키 8 2019.10.20
12848 흥겨운 처자 16 2019.10.09
12847 흡연자들 피꺼솟 뉴스 27 2019.08.27
12846 흡연자 천명을 분석한 결과 144 2019.10.01
12845 흡연자 남편과 사는 게 고통스럽습니다 52 2019.11.03
12844 흠뻑 젖은 노지선 5 2019.08.14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430 Next
/ 4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