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개아빠아님 2020.02.14 00:39 (*.204.172.240)
    훌륭하신분이다..
  • 대구달서동258-25번지 2020.02.14 01:13 (*.243.86.41)
    정말 궁금한게 있음
    저 개들을 보면 귀랑 꼬리에 염색을 했자나
    이거 학대임?
    네이버 개 염색 학대 쳐보면 온몸에 염색을 한게 있는데 이건 학대라고 개거품을 쳐 물거든
    근데 그런새끼들이 귀랑 꼬리나 이렇게 하는건 또 어구구 해요
    어뜨케 생각함?
  • 2020.02.14 05:09 (*.101.242.35)
    이런 멍청한 질문은 왜하는거냐? 니가 아이디 일일이 대조해보면서 이중적이라 판단하는거야?
    왜 일부의 의견을 전체의 의견이라 니 멋대로 판단하냐
    대부분의 사람들은 전체나 일부분이나 개염색은 학대라고 생각할거다
  • ㅛ2ㅕㅈㅈ 2020.02.14 09:58 (*.251.254.14)
    병신이냐
    비슷한 사안에 대해서 여론이나 분위기가 다르면 이상하게 생각하는게 당연한거임
  • 2020.02.14 10:21 (*.235.56.1)
    그런건 강아지한테 물어봐야지
    여기도 몇몇은 개 지능있는 애들 있다
  • 조각 2020.02.14 16:39 (*.69.248.20)
    개들은 자기가 미용을 받는다는 개념이 없음
    그냥 주인이 귀찮게 하는데 주인이니까 혹은 보상을 주니까 싫어도 어쩔수 없이 받는거.
    개키우는 입장에서 개가 구지 받지 않아도 사는데 지장이 없는거는 주인의 욕심이고 크게 보면 학대라고 봄.
  • ㅁㅁㅁ 2020.02.14 19:24 (*.236.10.23)
    생각을 물으셔서 지나가다 글 남겨 봅니다.
    학교에서 숙제를 안했다고 손바닥 회초리 1대를 때리면 사람들은 그려러니 할겁니다. 하지만 100대 를 때리면 학대라고 하겠지요
    숙제를 안했다 / 회초리를 맞았다 는 사건은 2가지 모두 같지만 정도의 차이가 있으니 그럴겁니다.
    마찬가지로 개에게 염색을 했다는 사건은 같아도 온몸에 했는가 꼬리에만 했는가의 정도차가 있으니 반응도 달라질 수 밖에 없다고 생각합니다.
  • ㅗㅗ 2020.02.14 07:37 (*.202.5.19)
    동물학대하는 인간들은 대체 왜 그러는거지
  • fa 2020.02.14 10:12 (*.221.90.34)
    애완동물 키우는거 자체가 학대임..

    물론 저 아저씨처럼 유기견들이나 학대견들 모아서 산책도 자주가고 밥도 잘먹이고 키우는거는 학대는 아님.

    하지만 중성화 시키고 산책도 안시키고 집에만 방치하고 직장 다니면서 집에서 혼자 키우는 사람들은 동물학대나 다름없음.
  • 1 2020.02.14 11:49 (*.142.91.112)
    전형적인 약자에게 강한 이기적인 동물이라서 그런듯 . 빨개벗겨서 사자우리에 놔주고 싶다
  • 댓글배달 2020.02.14 12:16 (*.209.143.174)
    그냥 애니멀 호더. 사람한테 못기대고 그저 개한테. 일종의 정신병이라고 본다. 우리동네에 저런사람 살면 정말 싫을 것 같다. 저 목줄없이 개새끼들 다니는 꼬라지 봐라. 싸커킥 마렵네.
  • 2020.02.14 13:40 (*.225.60.154)
    그럴 수도 있는데 좀 더 동정어린 눈으로 바라볼 수는 없나요?
    그리고 애니멀 호더는 그런 게 아님.
  • 불쌍하네 2020.02.15 20:31 (*.152.64.190)
    어디서 줏어 들은건 있어가지고 애니멀 호더는 저런게 아니다.
    좀 불쌍해 보이는데 말라붙은 니 마음부터 한번 돌아보고 싸커킥 같은 거 실행은 하지마라 얼마전에 너같은 놈이 실형 받았다.
  • 유배자 2020.02.14 14:55 (*.155.32.55)
    이게 좋은건지.. 저 아저씨로 인해 피해보는 사람이 1명이라도 있다면 하면 안되는거지 wnd
  • 13 2020.02.14 20:30 (*.7.51.198)
    정말존경스럽다....에구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13108 힙합정신의 본질 22 2019.10.13
13107 힙합이라고 욕먹는 것에 대한 래퍼들의 생각 24 2020.02.13
13106 힙합계의 대부 타이거JK 근황 16 2019.09.24
13105 힙합 1세대 래퍼가 음악을 그만 둔 이유 15 2019.07.27
13104 힙찔이의 눈물 18 2019.09.10
13103 힙찔이들에게 일침 31 2019.08.20
13102 힙찔이 노래 가사 수준 5 2019.10.26
13101 힙스터 여학생 26 2019.12.08
13100 힘찬 미주 3 2019.11.01
13099 힘을 숨긴 청소부 아줌마 17 2019.09.20
13098 힘을 숨긴 질문자 8 2019.10.27
13097 히틀러에게 위협적인 존재 4 2019.09.28
13096 히틀러 암살 작전 6 2019.10.05
13095 히틀러 암살 계획에 박차를 가하게 해준 인물 7 2019.10.03
13094 히틀러 아내의 속옷 4 2019.09.24
13093 히키코모리를 방치한 일본이 직면한 문제 19 2019.09.29
13092 히키코모리 신지 챙기는 김종민 8 2019.11.22
13091 히말라야 원정대 사망시신 수습 지원금 후원 8 2019.09.01
13090 희망의 끈을 놓지 않는 부인 10 2019.12.22
13089 희대의 효자 16 2019.10.30
13088 희대의 취업사기 10 2019.11.21
13087 희대의 저격수 18 2019.09.02
13086 희대의 병맛 실험 17 2020.01.02
13085 희대의 망상가 12 2019.07.30
13084 희귀 견종 말스키 8 2019.10.20
13083 흥겨운 처자 16 2019.10.09
13082 흡연자들 피꺼솟 뉴스 27 2019.08.27
13081 흡연자 천명을 분석한 결과 144 2019.10.01
13080 흡연자 남편과 사는 게 고통스럽습니다 52 2019.11.03
13079 흠뻑 젖은 노지선 5 2019.08.14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437 Next
/ 4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