참신한 동물원 광고.jpgg.jpg


  • 탈모 2020.02.14 00:39 (*.114.129.90)
    병필이형들 애들이랑 꼭 시간 자주 보내자 나중에 후회한다
  • 안녕 2020.02.14 01:30 (*.177.178.160)
    일찍 자.. 내일 아침에 후회한다
  • 유유 2020.02.14 13:22 (*.188.76.242)
    형... 나는 이제 아들이 막 돌 지났는데
    뭐가 제일 후회 되는거야?
  • ㄴㅅㅇ 2020.02.14 20:11 (*.62.21.183)
    결혼못한거..
  • ㅗㅗ 2020.02.14 07:36 (*.202.5.19)
    기린은 어떻게 우는지 아는사람?
  • Sisie 2020.02.14 07:58 (*.33.90.84)
    링딩딩딩 디리딩딩
  • 이궈 2020.02.14 08:34 (*.91.192.78)
    유튜브에 기린 울음소리 치면 나옴. 3일간 참은 방구소리 비슷함.
  • ㄴㄷ 2020.02.14 10:43 (*.62.163.9)
    what does the fox say~
  • 2020.02.14 11:39 (*.234.138.12)
    그래서 동물원에 갇혀 있는 동물들 울음소리를 들려주라고?
  • 조각 2020.02.14 12:06 (*.69.248.20)
    데리고 나오세요 우리 동물원으로 영어로
    bring your cute for a walk라고 써있는거 맞아?
  • ㅁㅁ 2020.02.14 12:15 (*.62.203.236)
    bring your cubs for a walk
  • HTC 2020.02.14 13:02 (*.167.161.2)
    아들때문에 동물원 아주 가끔 가지만, 갈때마다 동물들 불쌍해죽겠다...
    하루 수km씩 이동하는 야생동물들 본능을 콘크리트 우리안에 몇년을 가둬두니 평균수명보다 훨씬 일찍 죽는게 당연...
    대부분 동물원들이 개체복원&번식&연구 목적으로 동물을 가둬두고 있는걸로 아는데 잘 수행중인 동물원이 얼마나 되는지 모르겠다
  • 안녕 2020.02.14 13:10 (*.177.178.160)
    맞어. 동물원가면 뭔가 우울함. 애들이 삶의 의지가 없고 우울증 걸린거같음. 그나마 거기 놀러온 가족들이 밝아보여서 분위기가 사는거지. 사실상 동물들 수용소.
  • 가지마라동물원 2020.02.14 13:42 (*.251.240.36)
    나는 절대 아이들 동물원 안데려갈거임
    지금 이해안가는 몰상식한것들이
    과거에는 당연하듯 받아들여졌듯이....
    아마 몇십년후에는 옛날에는 사람들이 동물 잡아다 가둬놓고 구경하고 그랬대 하는 날이 올거다
  • ㅇㅇㅇㅇ 2020.02.14 13:57 (*.49.103.140)
    그래 동물원도 AR로 대체하면 된다.
  • 동물원 2020.02.17 01:25 (*.209.130.253)
    동물원은 동물들을 일반인들에게 공개보다는 동물 연구 및 개체 보호역활이 더 큽니다. 그래서 너무 나쁘게 볼것도 없어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2289 버려진 동물을 키우는 아저씨 14 2020.02.14
» 참신한 동물원 광고 16 2020.02.14
2287 PD수첩 전세미녀 정체 34 2020.02.14
2286 사라진 중국 불법 어선 4 2020.02.14
2285 G80 급발진 의심 97 2020.02.14
2284 대중매체가 만든 시대의 괴물 15 2020.02.14
2283 파출부 아줌마가 제 카드를 썼어요 21 2020.02.14
2282 찌개백반집의 접객 19 2020.02.14
2281 17번 환자가 퇴원하며 남긴 말 40 2020.02.14
2280 송강호의 걱정 23 2020.02.14
2279 우한녀의 일침 30 2020.02.14
2278 결혼식 날짜를 잘 잡았다고 생각하는 이유 22 2020.02.14
2277 반도의 흔한 성희롱 60 2020.02.14
2276 사람인 줄 몰랐다 33 2020.02.14
2275 세족식 레전드 10 2020.02.15
2274 댕댕이가 소개시켜 준 친구 6 2020.02.15
2273 한국 영화 하녀 복원작업 사비로 지원 3 2020.02.15
2272 블라인드 채용 합격했던 중국인 13 2020.02.15
2271 현실 남친 VR 반응 2 2020.02.15
2270 한국 지하철 유일한 오점 19 2020.02.15
2269 해물탕집 직원의 스킬 17 2020.02.15
2268 미국에서 논란인 가족 유형 17 2020.02.15
2267 디카프리오에게 축하 받는 분 10 2020.02.15
2266 탄산음료에 대한 놀라운 사실 15 2020.02.15
2265 K리그 최고의 중거리 골 14 2020.02.15
2264 그녀가 소맥 말아먹는 방법 9 2020.02.15
2263 단어 변경 존버 32 2020.02.15
2262 116kg에서 31kg 감량 9 2020.02.15
2261 한류 관광 코스 8 2020.02.15
2260 크루즈국 아침 식사 8 2020.02.15
Board Pagination Prev 1 ... 420 421 422 423 424 425 426 427 428 429 ... 501 Next
/ 5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