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낚시 2018.10.09 17:12 (*.166.235.188)
    백년 천년 말해도 못 알아먹음 어차피
  • 11 2018.10.09 17:20 (*.76.168.56)
    저 립스틱은 흑두를 뽐내는 립스틱인건가?
  • 11 2018.10.09 17:20 (*.76.168.56)
    저 립스틱은 흑두를 뽐내는 립스틱인건가?
  • ㅇㅇ 2018.10.09 17:23 (*.250.4.115)
    인터뷰 보니까 레이싱걸 옥타곤 걸들은 네라고 안하던데?

    진짜 페미니즘이라는건 파시즘이나 전체주의의 안좋은 요소만 다 모아놓은거 같아. 여성들을 일반화 시키지 말라면서 지들은 일반화 시킴.
  • ㄴㅇㄹ 2018.10.09 17:34 (*.223.38.193)
    조선시대때도 여자들 인권문제 생각해주는 남자들 있었나?
    참 여러모로 좋은 세상이다
  • 2018.10.09 19:40 (*.149.163.144)
    세종대왕 노비 출산휴가 줌
    남자도 같이 애보라고 남자노비도 출산휴가 줌
  • ㄴㅎ 2018.10.09 17:36 (*.187.5.132)
    그러고 보니 언제부턴가 레이실걸 사진을 못본거같은데 저 이유 때문에 없어진게 사실이야??
    사실이면 진짜 어이없는 압박이네.
  • ㅇㅇ 2018.10.09 17:39 (*.190.157.204)
    우리나라 모터스포츠 리그는 아직 있긴한데 f1은 이번시즌부터 그리드걸 없어짐

    그 빈자리를 축구 a매치때 애들 손잡고 나오는거처럼 모터스포츠 유소년 남아여야 아이들이 채움
  • qew 2018.10.09 23:52 (*.224.79.31)
    그리드 걸들이 왜 니들이 내 밥줄을 끊는거냐고 항의했지만 쿨하게 무시해버림ㅋ

    남의 밥줄을 지들 멋대로 끊었는데 도리어 밥줄 끊긴 사람들이 자기들한테 감사해야하는 일이라고 주장하고 있음.
  • 2018.10.09 17:42 (*.225.142.16)
    요즘 시대에 본인이 페미니스트라고 주장하는 여자는, 자신이 가지지 못한 장점을 다른 여자가 가졌을 때
    그 여자가 자기처럼 좋은 부분을 가지지 못한 상태로 끌어내리는 걸 평등이라고 생각한다.
    멋진 몸매, 멋진 얼굴로 돈 벋는 여자 -> 내 몸, 내 얼굴은 그렇지 못한데, 저들은 그걸로 돈까지 받고 사랑을 받네? 못 참아!
    능력 있는 여자의 승진 -> 나는 그렇게까지 열심히 일하기 싫은데, 저 여자는 꼭 남자처럼 사회생활하네? 못 참아!

    대충 이런 식의 사고 전개임. 그러니까 논리가 없지.
  • ㅇㅇ 2018.10.09 17:46 (*.65.62.249)
    쟤네가 뭔가 오해하고 있는게

    레이싱걸, 미니스커트, 수영복 이런게 사실 여자를 소유물로 아는 남성중심사회에 대한 도전으로써 시작된거야

    "난 니네가 원하는 정숙한 여자가 아니야. 난 미니스커트 입고 내가 원하는 사람과 연애를 하며 남자를 유혹하기 위한 화장품을 사서 쓰고 야한 속옷을 입을거야"

    이런 반항적인 마케팅은 시대와 소비자의 니즈를 정확히 읽어서 수십년 후 우리들의 일상이 된거고..

    내 눈에 쟤네는 멀쩡히 잘먹고 잘살던 여자들한테 히잡 강요하는 와하비즘 수꼴 이슬람이랑 하등 다를바 없어

    무슨 복고주의냐?
  • ㅇㅇ 2018.10.09 19:21 (*.221.59.46)
    여성해방의 상징이 여성으로 하여금 여성족쇄의 상징으로 바뀜
  • ㅇㅇ 2018.10.09 17:51 (*.205.50.56)
    지걱정이나 하지 남걱정을 대의명분으로 똥뿌리고 다님. 비겁한 짓거리지 ㅋㅋ
  • 123 2018.10.09 18:10 (*.15.22.81)
    지는 왜 화장하고 나왔냐...
  • 111111 2018.10.10 03:40 (*.62.202.149)
    그나마 화장 안하면 남자인지.여자인지 모를 사람이 나와서 페미니즘 주장하는거라고 오해하니깐요.
  • 아놔홀 2018.10.09 19:01 (*.70.50.237)
    민상이형 이상한소리 그만해 머리는 또 그게 뭐야
  • 2018.10.09 19:11 (*.216.214.236)
    뭐.. 꼭 말투가 멋져야 할 필요는 없긴 한데 ㅋ
    오세라비 작가님은 말투가 좋게 말해 너무 귀여우셔서
    좀 나른한 느낌이 들더라 ㅋ
    물론 내용이 철벽인건 당연한거고 ㅋ
  • 앞집아줌마 2018.10.09 19:13 (*.236.221.92)
    그냥 저 돼지년들은
    남자가 여자한테 관심 주는게 싫은거야
    그 관심의 대상이 자기도 아니고 받은적도 없고
    거울 보면 받을 일도 없느니깐 ㅋㅋ
  • ㅅㅅ 2018.10.09 19:25 (*.229.30.4)
    화장은 잘 먹었네요
  • ㅇㅇ 2018.10.09 19:41 (*.156.233.252)
    배운사람이 팩트로 후두려 까버리니까 정신을 못차리네 ㄷㄷ
  • 2018.10.09 19:42 (*.229.204.224)
    페미니즘은 이미 충분히 논의가 되었고 저마다 자기 가치관대로 결론내렸다고 봄.
    난 페미니스트라고 하면 피하거나 차단한다. 다른 걸 다 떠나서 만나서 대화하는 게 전혀 즐겁지가 않음. 대화가 시작이 되면 initiation response feedback 이렇게 상호작용이 일어나는데 페미니스트는 이 세 가지 모두 딴지를 걸거나 사람 피곤하게 하니까 대화가 전혀 즐겁지 않고 피곤함. 그게 가장 큰 이유고 둘째로 타인은 다른 의견을 가질 수 있다는 자체를 인정 안하니까 자꾸 feedback단계에서 자신의 주장을 반복하니 대화 자체가 매끄럽지가 않음. 보통 친구를 만나도 정치 이야기 잘 안하는 게, 성향이 너무 다르니 대화가 끝이 안 나기 때문임. 적당히 다른 주제로 넘어가고 마는데, 페미들은 대화 주제가 무엇이든 자신의 주장이 관철될 때까지 계속 이야기함. 페미라서 그런 게 아니라 대화 상대로 부적합하다고 느낀 적이 한 두 번이 아니고, 내가 지금 여기서 디베잍을 하는지 커피를 마시면서 대화를 나누는지 모를 지경이었음. 즉 대화 상대로 별로라서 그냥 피하거나 차단하는 건데 본인들은 본인이 페미라서 그렇다고 잘못된 귀인을 함. 그리고 상대방은 미소지니스트라고 단정하고.
  • 11 2018.10.09 19:47 (*.235.238.39)
    오세라빛
  • 123 2018.10.09 20:46 (*.140.131.166)
    페미니스트라고 쓰고 레즈비어니스트라고 읽으면 된다.
  • 2018.10.09 20:47 (*.87.40.18)
    유두에다가도 틴트를 바르냐?
  • ㅇㄹㅎ 2018.10.09 22:07 (*.213.72.166)
    원래 스트립걸들이 유두에 바르는 용도로 만들어졌다고 들었음
  • ㅎㅇㅀ 2018.10.09 21:02 (*.168.149.212)
    진짜 뇌질환으로 분류 해야한다
    그리고 니들 유두가 핑크색일까?
  • 23 2018.10.09 21:32 (*.209.173.31)
    와.. 생긴거봐라 탈코르셋이니 어쩌니해도 지화장하고 나오는거보소..
  • ㅎㅎ 2018.10.09 21:39 (*.145.93.213)
    한국페미 = 못생긴데다 뚱뚱함

    그 옆의 남자들 = 못생긴데다 볼품없는 외모
  • ㅇㅇ 2018.10.09 21:54 (*.9.105.20)
    민상이형
  • 인정? 2018.10.09 22:12 (*.36.142.185)
    페미니즘= 그냥 젓같이 생긴 년들끼리 모여서 서러 딸쳐주는 행위
  • ㅁㄴㅇㅎㅁㄴㅇㅎ 2018.10.09 23:28 (*.181.192.159)
    가부장제가 가모장제 되는 순간 우리나라 여성들은 또 빼엑 거릴걸????
    왜?? 책임을 다 져야 하거든. 생계를...

    그냥 우리나라 이상한 변질 페미니즘들은 그냥 공주님이 되고 싶은거여...
  • 매미 2018.10.10 01:41 (*.107.58.119)
    아니근데 참..
    페미들은 하나같이 다 ㅈ같이 생겼냐
    못생긴게 아니라
    ㅈ같이 생김
    얼굴에 표독스러움, 고집, 답답함이 있음
  • 321 2018.10.10 02:28 (*.140.131.166)
    기독교 광신도들도 비슷한 인상을 가지고 있다.
    모든 광신은 통한다.
  • ㅇㅇ 2018.10.10 05:44 (*.103.223.110)
    이쁜 여자들은 페미가 될 기회가 없어
  • ㅇㅇ 2018.10.10 05:43 (*.103.223.110)
    탈 코르셋이지네가 자기관리 안해서 좃돼지됬는데 다른여자들은 운동 열심히하고 식단관리해서 몸매 유지하는게 질투나서 저지랄하는거 아니냐?
  • 424 2018.10.10 09:15 (*.215.17.84)
    이전에 급진 페미니즘 선봉에 서서 달리던 여자가 어느 순간 뒤를 돌아보니 자기 편인줄 알았던 모든 여자들이 자신을 띠껍게 바라보고 있길래

    그 곳을 탈출하려 했지만 탈출하려면 지금까지 자신이 깟던 남자들을 인정할수 밖에 없는 모순된 상황이 발생했지만

    실제 탈출시켜준게 남자들이었다는 명언을 남겼쥬
  • ㅇㅇ 2018.10.10 12:18 (*.117.189.69)
    딴데가서는 그거 써먹지 마... 니가 아는 그런 상황 아니니까;; 어떤 상황 얘기하는건지는 알겠데, 그 상황이 니가 말한거처럼 순수하게 페미 탈출하는 상황은 아님
  • 12 2018.10.10 14:20 (*.82.154.21)
    재네들은 뇌세포가 좀비처럼 파괴되서.. 전염병이 퍼졌음.. 아무것도 들리지도 않음ㅋ ㅋ 그냥 정신승리 오지게 하는중.. 요새 미혼남자 삶의 만족도가 최하위라는 기사에.. 정신승리 하던데.. ㅋㅋ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3735 힘이여 솟아라 17 2018.10.16
3734 힘들어도 참는 이유 20 2018.10.14
3733 힐링푸드 송이버섯 라면 34 2018.11.06
3732 히어로가 되는 시간? 21 2018.10.13
3731 히로시마 폭격한 군인들 29 2018.11.18
3730 히딩크의 중국 월드컵 진출 해법 20 2018.11.02
3729 히딩크 근황 19 2018.10.26
3728 흥민이의 무리수 9 2018.09.30
3727 흡연하는 관중 현장 체포 23 2018.10.03
3726 흠뻑 젖은 조보아 15 2018.11.02
3725 흙수저 청년 대표 24 2018.10.28
3724 흙수저 여대생이 바라보는 청춘 38 2018.11.18
3723 흔한 차량 스티커 46 2018.10.16
3722 흔한 여대 수업자료 7 2018.10.30
3721 흔한 동네 농구 수준 23 2018.10.24
3720 흔치 않은 밀덕 26 2018.11.20
3719 흔들거리는 사나 13 2018.10.25
3718 흑형의 한계는 어디까지인가? 17 2018.10.05
3717 흑인이 고급 아파트에 사는 것은 수상하다 33 2018.10.18
3716 휴일 커피숍에 간 경찰 30 2018.10.29
» 휴머니스트 VS 페미니스트 38 2018.10.09
3714 휴대용 잔 13 2018.10.11
3713 훈훈하게 끝난 골목식당 막걸리집 11 2018.10.05
3712 훈수 두는 꼰대 4 2018.10.31
3711 훈민정음 해례본 소지자 근황 85 2018.11.06
3710 훈민정음 상주본 1천억 받아도 주고 싶은 생각 없다 19 2018.10.31
3709 훈련병들이 기다리는 시간 32 2018.10.26
3708 훈련 중인 기마경찰 15 2018.11.18
3707 훈련 중 메시 3 2018.11.17
3706 후쿠오카 한국인 여성 성폭행 사건 일본 방송 반응 26 2018.11.15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25 Next
/ 1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