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jpg2.jpg3.jpg4.jpg5.jpg

경찰에게 적발된 야쿠쟈의 농장.

한국돈으로 200억원 어치의 대마초.

젊고 성실해보이는 야쿠쟈들이 출입했기에

주민들은 아무런 의심도 하지 않았다고.


  • ㅇㅇ 2018.10.12 00:05 (*.46.155.195)
    대마초 피면 어떤 느낌인가요?
  • ㅇㅁㄴㄻㄴㅇㄻㄴ 2018.10.12 01:56 (*.46.68.57)
    본드 부는 느낌보다 약간 덜.. 처음 담배 피울때 느낌
  • ㅁㄴㅇㅁ 2018.10.12 01:59 (*.82.116.10)
    ㅋㅋㅋ하이해본척 하네 담배 처음피울때 느낌일리가 있냐 대마빨아본척하면 스웩있는줄아는 넘인가.
  • 오오오오 2018.10.12 06:13 (*.13.252.72)
    친구말로는 처음에는 그냥 그렇다던데 그 친구가 담배안피는 친구라 그런걸지도
  • 쿠러러러러러러럭 2018.10.12 13:56 (*.131.166.76)
    근데 사람마다 말이 조금씩 다르더라...
    진짜 별 거 없다는 사람도 있고, 그냥 조금 늘어진다는 사람도 있고

    근데 대부분 크게 뭐 그런건 없다는 식으로 얘기하던데,
  • 글쓴이 2018.10.12 15:29 (*.241.73.254)
    제대로 한모금 빨면 몸 전체로 순식간에 붕 뜬 반응 옴.
    아 이게 여자들이 ㅅㅅ할때 온몸으로 느낀다는 느낌인가 싶음.

    근데...별로. ㅅㅅ가 젤로 좋음
  • Ex weed user 2018.10.13 00:06 (*.210.7.253)
    미국형인데 대마도 대마나름이야. 웃음이나오는것도있고 배고프게만드는것도있고 암튼 트립이 다 다르지. 일단 좀 멜로해지고 나른해지고 영화나 비주얼한거 음악이런거들으면 좋고 특히 ㅅㅅ하면 삽입에서 피스톤운동, 사정까지에서 오르가즘이 즐거움의 90%라면 떨피면 그 90%의 오르가즘까지가는 피스톤운동의 거의끝부분까지가 계단을오르듯이 더 오래지속되고 끝에다달으면 그 폭발력이증가됨. 보통싸면 좋다면 떨피고하면 불이나는게 느껴질정도록좋음. 사실난술을 마시면 그 즐거움이나 취함을 느끼지못하는 알코홀고자야. 그냥 맥주한잔후엔 몸이 안좋고 술이안받아 그래서 대학다닐때 타인종친구들과 많이했는데 필때마다 하는건 두가지야. 먹고 하고.....사실 술쳐먹는애들보면 술먹고 서지도안고 치매오고, 간상하고 운전하다 죽고하는데 위드는 그런게별로없어. 그냥 앉아서 쳐먹거나 하거나 쉬거나 말도안되는소리하거나 그런정도야.....다들얌전해져. 궁금하면 데이비드셔펠나오는 half baked나 chichi and chong영화를 함봐.
  • 8888 2018.10.13 22:39 (*.146.174.32)
    떨잘알
  • 갓본 2018.10.12 00:24 (*.252.67.46)
    다같이 외쳐볼까요 !!! 사스가~~
  • ㅎㅎ 2018.10.12 00:55 (*.145.93.213)
    마초 마초 맨~~~~~~~~~~~마초 마초 맨~~~~~~~~~~~~~
  • ㄷㄷㅈ 2018.10.12 05:13 (*.190.83.105)
    조명이 형광등 백열등. 전력사용 존나 많아서 들켰나보네
    LED 전구를 사용했어야 안걸리지
  • 33 2018.10.12 11:25 (*.99.61.219)
    Led가 발열이 높나요?
  • ㅇㅇ 2018.10.12 05:22 (*.156.58.247)
    마약 했다는 사람 옆에 가지 마라..
    대마랑 마약 한 사람이랑 일 한적 있는대.. 완전 미쳤어.. 대마 좋다고 한번 해보라고...
    아직도 정신 못 차림.. 정신력 헤이 해 졌을때.. 대마 한번 해보라고 유혹한다면.. 걸려 들수도 있다..ㅋ
  • ㅇㅇ 2018.10.12 08:05 (*.205.50.56)
    약쟁이들은 왜 같이하려고 하냐
  • ㅇㅇ 2018.10.12 09:29 (*.128.71.40)
    흡연자들은 대마초피워도 그 효과없다고함.. 걍 연기마시는 느낌.

    근데 비흡연자들이 최초로 대마초를 피울때 그 몽롱하고 기분좋은 느낌이 엄청좋다고함.

    담배도 처음피울때 기분몽롱하고 뭔가 흥분되는거같고(사람마다 다르지만) 그런다잖아.

    대마초도 초반 몇번 태울때만 효과있고 지속적으로 담배처럼 피워버리면..걍 아무효과 없다고함...
  • ㅇㅅㅇ 2018.10.12 10:12 (*.248.39.187)
    담배가 첨필때 몽롱하고 흥분되나.. 흠
  • 2018.10.12 10:18 (*.114.22.161)
    전혀 사실 아님
  • Ex weed user 2018.10.13 00:09 (*.210.7.253)
    ㅋㅋㅋ 어휴....모르면 구라치지마.....
  • ㄴㅇㅁ 2018.10.12 11:09 (*.209.243.43)
    마을주민들이 몰랐을리가.... 야쿠자들 사업이니 못본적하고 지낸거지. 나 사는동네 야쿠자들은 동네 할마시들 상대로 사기쳐서 먹고삼. 보험사기 같은거ㅋㅋ 근데 지역사회에서 그런거 뿌리뽑을 생각안함. 남의일이고 멍청한 사람들만 당한다고 생각하며 본인만 아니면 된다고 생각함. 사실은 야쿠자라 겁나서 손 못대는거면서 개인주의적 변명으로 합리화 하는거지.
  • 좆문가 2018.10.12 11:10 (*.120.184.248)
    형이 20년전 유학갔을때 한대 피어봤는데 딱 3모금 깊게 빨았는데 소주 3병마시고 헤롱거리는 느낌난다...하지만 술마셨을때 처럼 숙취는 없이 서서히 제정신이 되지...ㅋㅋㅋ 중독성이 없는 마약이라고는 하지만 그맛을 한번만 볼사람은 없을거같다...난 그냥 체험해보고 싶어서 한번만 한거지만 비싸기도 비싸고...ㅋㅋ
  • 0000 2018.10.12 11:21 (*.239.34.16)
    최상급대마는 한모금만 빨아보면 안다
    국내에 있는 대마는 솔직히 모르겠고
    미국가서 대마샵가서 사서 해봐 여기쓴댓글이
    얼마나 개소리인지 알게됨
  • ㅋㅋㅋ 2018.10.13 00:17 (*.210.7.253)
    안빨아봐도다알아. 좋은버드는 병에 넣어놔도 냄세로다알아. 포턴트한건 주머니에 넣고 지나가도 예민한사람들은 느껴.....불안붙여도 냄세만 심하게 들이켜도 느낌이살짝오면서 과장하자면 fatcell 녹으며 420가 혈관으로 섞여들어가는 느낌이지. 여기있는 글 90%는 구라고.....
  • 조센징 2018.10.12 14:41 (*.176.69.36)
    이미 합법인데 엄청 많은데 아직도 저렇게 꽉 막혀있네
  • 2018.10.12 15:47 (*.116.194.190)
    그냥 하나에 몰빵이지...ㅅ ㅅ면 ㅅ ㅅ ~ 운동이면 운동~~
    난 웃음에 몰빵되서 별것도 아닌거에 배꼽 빠지게 1시간 넘게 웃어었지~ 라고 친구가 말하더라~
  • ㄴㅇㄹㄴㅇ 2018.10.12 20:54 (*.149.33.123)
    미국에 있을때 처음이자 마지막으로 경험해본썰임

    일단 대마 특유의 향이 있기때문에 해본사람들은 태우는 냄새만 맡아도 담배인지 대마인지 알수있음. 약초 타는 냄새라 해야하나. 뭐 그런냄새가 있음.
    담배피우듯이 연기를 입에 물었다가 들이마시는게 아니고 한번에 폐로 쭉빨아서 보낸뒤
    숨을 최대한 참는다. 그러면 내쉴때 연기가 안나온다. 이걸 몇번 반복하면 곧바로 느낌이 옴. 살살 돌고, 기분이 술에 취해 기분좋은거 X5정도 된다고 보면됨. 이게 대마도 품질이 있는데 좋은건 오래가고 ㅎ효과도 좋다함.
    막 웃음이 저절로 나오고(진짜 미친듯이 아무것도 아닌거에 존나 쳐웃음). 감각이 예민해짐. 소리를 걸러들을수도있고, 입안에 침이 마르기때문에, 단음식을 먹는다 치면 엄청 달게느껴지고 그런식임. 뭔가를 표현할때도 엄청 뭔가에 비유하고 싶고 잘 안쓰는 단어도 막 쓰게되고 그렇게됨.
    미술, 음악 하는사람들이 대마 하는 이유가 이런거에 있는듯함.
    지속시간은 30분? 한시간 미만인거같고, 증세가 좀 풀리면 나같은 경우는 늦은 시간이 아니었는데도 술에취한것처럼 막 엄청 졸렸음.
    중독성은 전혀없고, 단지 재미로 하는거 같음.
    진짜 간단하게 표현하면 술취한 느낌임
    미국에 대마 합법인 주에 갈 기회있으면 한번쯤 해보는것도 나쁘지 않은것같음.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2895 레즈로 의심받는 중인데 15 2018.10.11
2894 이화여대 페미전시회 20 2018.10.11
2893 일본에서 필살기 준비 중인 트와이스 20 2018.10.11
2892 간호학과 필기 수준 57 2018.10.11
2891 4억 뜯긴 시랭이 15 2018.10.11
2890 상반기 한국인 여행지 순위 45 2018.10.11
2889 퀴즈 하나에 한 달 월급을 상금으로 15 2018.10.11
2888 이기면 안 될 거 같은 팔씨름 8 2018.10.11
2887 프로포즈 때문에 결혼하기 싫어져요 27 2018.10.11
2886 손담비 주량 16 2018.10.11
2885 여성 소방관 25 2018.10.11
2884 신을 영접한 인간 3 2018.10.11
2883 사춘기가 왔다는 김남주 딸 10 2018.10.11
2882 휴대용 잔 13 2018.10.11
2881 박보영의 밥친구 11 2018.10.11
2880 조선시대 사약의 진실 21 2018.10.11
2879 구라치다 딱 걸림 15 2018.10.11
» 일본 야쿠자가 성실하게 키운 농장 25 2018.10.11
2877 선배들 면전에서 안면묘사 하다가 갑분싸 2 2018.10.11
2876 국감장에 출석한 고양이 15 2018.10.11
2875 한국 유학 중인 이태리 여대생 17 2018.10.11
2874 마지막 배송 5 2018.10.11
2873 영화 풍등 시나리오 19 2018.10.11
2872 징역 18년짜리 범죄 20 2018.10.11
2871 한탄하는 조보아 5 2018.10.12
2870 아침에 남친에게 모닝콜한 여성 39 2018.10.12
2869 수박으로 만든 조각상 12 2018.10.12
2868 헬조선식 레지던트 채용 31 2018.10.12
2867 싸대기 전문 배우 10 2018.10.12
2866 베트남 한국어학과 9 2018.10.12
Board Pagination Prev 1 ... 24 25 26 27 28 29 30 31 32 33 ... 125 Next
/ 1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