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e48c3cf22dc08a30589fceab82ea362.jpg


  • ㅌㅇㅈ 2018.10.12 01:14 (*.43.238.63)
    베트남 여자 만나본 사람은 알겠지만
    상상을 초월할 정도로 엄청나게 돈을 밝힌다
  • 나참 2018.10.12 01:16 (*.37.92.6)
    뭐 한 10명 만나봤냐? 일반화 작작
  • ㅇㅇ 2018.10.12 02:59 (*.223.26.40)
    그분들은 경쟁자를 싫어합니다
  • 2018.10.12 05:47 (*.236.22.11)
    동남아여자들 자체가 다 그래. 게다가 위생관념도 없다시피하다 드러움.
  • ㅁㅁㅁ 2018.10.12 04:32 (*.47.126.124)
    벳남 수출의 30프로인가를 한국기업들이 담당하니 말다했지뭐
  • ㅇㅇ 2018.10.12 09:18 (*.128.71.40)
    베트남여자들에대한 환상이 좀 있는것같다.. 여기 늙병필들보면 어휴.. 꿈이 상당히 낮은듯.

    나같으면 차라리 동유럽 우크라이나,체코,슬로베니아,벨라루스 이런 백마들 타는걸 기준점을 잡을텐데.

    여긴보면 뭔.. 얼마나 먹을게없으면 벳남여자랑 하고싶다는둥...어휴 ㅋㅋㅋ

    그리고 벳남여자들 니들이 상상하는거 이상으로 물질적인 애들이고 한국남자 그렇게 좋아하진않는단다...
  • 2018.10.12 09:52 (*.235.56.1)
    라면이나 그만처먹어라
  • 사누 2018.10.12 10:55 (*.62.188.224)
    그게 아니구 먼가 이쁜애를 우월한 국적으로 맘대로할수있을거라는 성적판타지로 그러는거같음
  • ooOoo 2018.10.12 11:25 (*.242.182.38)
    베트남에서 1년 반 좀 넘게 근무 했었어요. 그 땐 한국어하는 사람 아주 많지는 않았어요. 잘하는 사람들 있긴 한대 당시엔 한국대기업들이 많이 써서 임금을 엄청 많이 줘야 했었어요. 그래서 못썼죠.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3680 힘이여 솟아라 19 2018.10.16
3679 힘들어도 참는 이유 25 2018.10.14
3678 히틀러가 있었기에 인류가 발전 56 2018.09.15
3677 히어로가 되는 시간? 21 2018.10.13
3676 히말라야 근처 도로 23 2018.09.20
3675 히든싱어 악마의 편집에 일침 18 2018.09.11
3674 흥을 주체 못하는 미주 21 2018.09.02
3673 흥민이의 무리수 9 2018.09.30
3672 흡연하는 관중 현장 체포 24 2018.10.03
3671 흔한 차량 스티커 49 2018.10.16
3670 흔한 오징어 크기 11 2018.09.18
3669 흔한 명절 선물 15 2018.09.23
3668 흔한 놀이터 커플 25 2018.09.17
3667 흑형의 한계는 어디까지인가? 17 2018.10.05
3666 흑형의 치킨 부심 48 2018.09.09
3665 흑인이 고급 아파트에 사는 것은 수상하다 33 2018.10.18
3664 휴머니스트 VS 페미니스트 38 2018.10.09
3663 휴대전화 시범 사용 병사들 근황 23 2018.09.24
3662 휴대용 잔 13 2018.10.11
3661 휴게소 푸드코트가 익숙한 행사 여신 8 2018.09.02
3660 휴가 나온 이찬혁 근황 26 2018.09.12
3659 훈훈하게 끝난 골목식당 막걸리집 13 2018.10.05
3658 후쿠시마 관광 47 2018.09.16
3657 후전드 키가 실검에 오른 이유 101 2018.09.03
3656 후전드 찬양 무리수 6 2018.09.15
3655 후전드 연봉 48 2018.09.17
3654 후전드 어머니의 미모 34 2018.09.03
3653 후전드 아이돌급 보정 5 2018.09.09
3652 후전드 근황 22 2018.10.02
3651 후배에게 똥 싸라고 강요한 예능인 17 2018.10.06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23 Next
/ 1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