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속 상황은 공공기관 건물이 폭탄테러를 당해 전부 비상이 걸린 상황)


  • 웹툰 2020.05.22 23:41 (*.250.198.98)
    제목이 뭔가요
  • ㅇㅇ 2020.05.23 01:52 (*.54.100.120)
    미국드라마 수술실 장면
  • 아재 2020.05.23 08:20 (*.36.141.129)
    적절한 드립 부럽다
  • 할아버지 2020.05.23 07:44 (*.61.79.242)
    Doctor Strange
  • 2020.05.23 21:50 (*.36.140.177)
    하얀거탑
  • 유배자 2020.05.23 00:07 (*.132.116.78)
    외상외과는 ㅇㅈ이지 wnd
  • 탁탁79 2020.05.23 00:20 (*.62.212.102)
    어 그래 그래
  • 음.. 2020.05.23 03:32 (*.81.168.38)
    장학금이 아니라 펠로우 자리 말하는 것 같은디
  • ㅇㅇ 2020.05.23 12:26 (*.223.22.36)
    아버지한테 가는게 맞지않냐?
  • @ 2020.05.23 18:38 (*.153.173.106)
    정답이 있는 삶은 없지
    니 생각이 그러면 그렇다고 얘기해라
    애매하게 동의 구하는듯 의문형으로 얘기하지말고
  • 1111 2020.05.23 20:50 (*.126.122.195)
    그래 이 씹새끼야
    니가 뭔데 별것도 아닌거에 시비걸고 다니냐
  • @ 2020.05.23 22:36 (*.153.173.106)
    욕은 찰지게 잘하네, 앞으로 그렇게 욕하는 것처럼 니 의견도 확실히 피력하길 바라^^ 발전이 있어서 뿌듯하다
  • @ 2020.05.27 18:10 (*.194.146.252)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뷰우웅신 남 가르칠 생각자체를 하지마세요 지나가세요
  • 노인공격 2020.05.23 22:25 (*.33.29.69)
    응급수술중인 의사의 본분이 더 중요하기때문에 가도되지만 장학금을 받을순 없어
  • 게로리 2020.05.23 13:41 (*.103.103.79)
    치프가 혼자서 독박 쓰기 싫어서 한 말이지 뭐...
    치프 새끼 인성 더럽네
  • ㅋㅋㄲ 2020.05.23 15:23 (*.117.111.120)
    닥터 김사부
  • ㄷㄹㄹ 2020.05.23 22:26 (*.111.28.196)
    의료인으로서 바이탈 과도 아니고 그냥 동네 개원의지만 공감된다

    환자도 없고 왜 여기 할일없이 죽치고 있나 싶지만

    그냥 이렇게 지키고 있는것이 의료인의 일이라는걸 느낀다

    물론 의원이 여기밖에 없는것도 아니고 나 없어도 환자들이 다른데 갈수 있지만

    그래도 내 환자들의 건강은 나에게 책임이 있다

    그래서 개원 이후로 10년 가까운 세월동안 5일 이상 쉬어본 적이 없다
  • roles 2020.05.24 14:52 (*.179.240.124)
    고맙습니다 선생님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11984 힙합했던 걸 후회한다는 양동근 27 2020.03.19
11983 힙합이라고 욕먹는 것에 대한 래퍼들의 생각 18 2020.02.13
11982 힙합계의 대부 타이거JK 근황 16 2019.09.24
11981 힙찔이의 눈물 18 2019.09.10
11980 힙스터 여학생 26 2019.12.08
11979 힘주는 브레이브걸스 혜란 1 2020.04.12
11978 힘을 숨긴 청소부 아줌마 17 2019.09.20
11977 힘들 때 도와준 일본에 감사 20 2020.03.05
11976 힐러리가 트럼프한테 진 이유 19 2020.03.29
11975 히틀러 아내의 속옷 4 2019.09.24
11974 히키코모리 신지 챙기는 김종민 8 2019.11.22
11973 흰티 청바지 효성 10 2020.04.14
11972 흰티 나라 14 2020.04.04
11971 희망의 끈을 놓지 않는 부인 10 2019.12.22
11970 희대의 취업사기 10 2019.11.21
11969 희대의 병맛 실험 17 2020.01.02
11968 흥 재벌 스님 6 2020.02.25
11967 흡연자 남편과 사는 게 고통스럽습니다 52 2019.11.03
11966 흡연부스에 대한 생각 49 2020.05.08
11965 흙수저 특징 39 2019.11.19
11964 흙수저 청년 분노 유발한 LH 23 2019.12.05
11963 흙수저 집 살다가 금수저 집 와보니 52 2019.11.12
11962 흘러넘치는 뱃살에 고통받는 여인 18 2020.01.20
11961 흔한 중소기업 종무식 풍경 7 2020.01.04
11960 흔한 전공 서적 도입부 27 2020.03.07
11959 흔한 배달음식 리뷰 14 2020.01.14
11958 흔한 반사신경 14 2019.09.12
11957 흔한 맨몸 운동 28 2020.05.17
11956 흔한 고3의 일탈 8 2019.12.28
11955 흔들리는 솔라 6 2019.12.22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400 Next
/ 4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