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일본개객기 2020.06.29 23:39 (*.67.134.94)
    뭔 급한불을 꺼 폭파된곳 불이나 끄라.
  • prisoner 2020.06.30 00:24 (*.6.199.247)
    자기가 남북연락사무소 폭파시켜도 난 자기를 잊지못해. 폭파시키는거 너무 섹시했어.
  • ㅁㅈㄷㄹ 2020.06.30 23:32 (*.180.212.25)
    ㅅㅂ 얼마나 폭파기술조차 허접하면 골조는 그대로 남아있음ㅜ
  • ㅇㅇ 2020.06.29 23:45 (*.46.1.88)
    자연농법이니 뭐니 다 개소리인게 이것만 봐도 알수 있네
  • 까르르 2020.06.30 08:05 (*.7.51.2)
    인도적 지원의 차원에서 자연농법 전문가들을 북송합시다 :)
  • ㄴㅇ 2020.06.30 12:19 (*.179.102.222)
    뭐지? 이 바보는..
    내가 알기론 비료는 자연 농법하고 관계없다.
    농약 하고만 관계 있지..
  • ㅇㅇ 2020.06.29 23:50 (*.62.202.178)
    저래도 폭동 안 일어나는게 신기하지.

    북한이야말로 진정한 개돼지들의 삶.
  • ㅇㅇㅇ 2020.06.29 23:55 (*.228.16.17)
    주는 방법이 잘못됐어
    지원, 원조 한다고 하지말고
    조공을 바친다고 공식적으로 발표하면 받을꺼임
    그렇게라도 우선 북한사람들을 살리는게 급선문
    멀리 봅시다
  • 이궈 2020.06.30 00:01 (*.91.192.176)
    ㄹㅇ 70년간 폭동 안 낸게 죄다.
    인도적 차원이고 나발이고 굶겨봐야 돼지새끼 때려눕힐 생각이 들지.
    어차피 지원해봤자 군량미로 갈꺼 주지 말아야지.
  • 까르르 2020.06.30 08:06 (*.7.51.2)
    폭동이 안 난게 아니라 탱크로 밀어버렸다던데
  • ㅇㅇ 2020.06.30 00:06 (*.111.24.147)
    저게 일제시대와 미군정이 없었던 왕국 조선의 미래에 가까운 모습이겠지...
  • ㅁㅁ 2020.06.30 01:07 (*.133.150.3)
    국민의 반이 노예였던 나라 조선
    전국민이 사실상 노예인 북조선
  • 격정의신대위 2020.06.30 02:09 (*.27.218.174)
    조선의 반이 노예라고? 조선말기 양반은 오푼도 안됐어 apx
  • ㅇㅇ 2020.06.30 07:26 (*.221.205.18)
    양난이후 공명첩찍어내면서 양반수가 급속도로 늘어났고 양반은 세금을 내지않기때문에 이는 국가재정약화로 이어졌다

    고등학교만 나와도 이건 배운다. 뭘 알고 얘기하던가 모르면 좀 찾아라

    본래 10% 내외였던 양반은 점차 늘어났고, 임진왜란 이후 조선의 백성들은 모두 양반이 되려했다. 변화하는 산업구조에서 우월한 경제력을 갖춘 농상공인과 천민들은 양반으로의 신분 상승을 꾀했다. 다산 정약용(1762~1836)은 신분세탁을 빗대어 조선후기 신분제의 붕괴를 알렸다. “상민들이 군역을 면하기 위한 방법의 하나로 아버지와 할아버지를 다른 사람으로 바꾸어 버리거나 족보를 위조한다”. 그 실태는 심했다. 울산의 경우, 1729년(영조 5년) 계층구조가 양반 26%, 상민(백성) 60%, 노비 14%였다. 그런데 양반층은 꾸준히 증가하여 150여 년이 지난 1867년(고종 4년)에 양반 64.5%, 상민 34%, 노비 0.5%로 바뀌었다. 양반만 있는 세상이 되었다ttps://mnews.joins.com/article/21480664#home
  • 일본개객기 2020.06.30 10:34 (*.67.177.24)
    니가 조선의 절반이 노예가 아니었음을 직접 해명했네.
  • 격정의신대위 2020.06.30 12:46 (*.27.218.174)
    자료마다 차이가 있는것 같다마는 내가본건 5프로였는데 그냥 위에게 맞는것 같음 apx
  • 2020.06.30 07:31 (*.223.14.187)
    이게 정답
  • ㅁㄴㅇㄹ 2020.06.30 00:22 (*.149.29.118)
    뭐 인식 자체가 미국이 괴롭혀서 이꼬라진데 수령님 덕분에 이만치라도 버틴다고 생각하더만 걍 다 굶어죽어라 인구수 확 줄인 상태에서 통일해야 그나마 할만할듯
  • ㅇㅇ 2020.06.30 00:35 (*.7.48.23)
    돼지 새끼는 하도 잘 처먹어서 저 꼬라지인데...
  • ㅂㅂ 2020.06.30 01:09 (*.242.18.83)
    밥말고 빵을 먹나보네.
  • 면정학 2020.06.30 01:49 (*.118.105.248)
    정은이만 잡아다 썰어놔도 스무명은 굶지 않을듯
  • dr 2020.06.30 01:57 (*.191.179.97)
    북한의 거부의사는 "쌀말고 달러로 달라.
    생색 내야 하는데 대한적십자 추노마크 찍어서 보낼거면 ㄴㄴ 한다" 이말인 거로 보이네요.
  • 222 2020.06.30 03:09 (*.125.177.184)
    에휴 나라를 70년대 방식으로 경영하는 빨갱이들. 인민들도 그래, 굶어죽으나 총칼에 맞아죽으나 죽기는 매일반인데 확 들고 일어나서 봉기를 해야지, 어떻게 같은 민족인데 저것들은 저렇게 비겁하고 소극적이지?
  • 만자량 2020.06.30 04:17 (*.236.141.19)
    대깨문 보면 답나옴. 종교관은 쉽게 바뀌는 게 아님.
  • 앙앙 2020.06.30 07:40 (*.62.172.45)
    너무 와닿네. 세뇌지.

    잘 살고 내 이득을 위해 지지하는거면 ok지만. 가지같은 삶을 살면서 지지하는건 세뇌 당한거지. 불쌍한거야.

    대깨문도 그렇고 틀딱 할배들도 그렇고.

    이해하고 싶지만 대깨문들은 세력이 너무 커서 사회에 주는 악이 너무 크다. 이해 불가. 사라져야할 것 들이지.
  • ㄱㄴㄷ 2020.06.30 12:51 (*.204.47.221)
    베충이들 선동당하는게 더 비슷하지 ㅋㅋㅋ
  • ■■■ 2020.06.30 03:27 (*.107.130.144)
    진짜 무슨 생각인지 도무지 이해할 수가 없다.

    국민들 다 뒤져도 지만 잘 챙기면 된다는건가
  • ㄴㄷ 2020.06.30 05:58 (*.32.224.188)
    조선은 타민족에게 지배당해야 . 깨어난다.
    붘조선도 정봌하는게 맞다
  • 2020.06.30 07:29 (*.223.14.187)
    이 기회에 개체수가 좀 줄어야 할텐데
  • 북한밖에모르는치매노인 2020.06.30 07:59 (*.188.4.212)
    훠훠휘 뷱한에 쌀퍼주겠숩니다 쩝쩝
  • 머깨 2020.06.30 08:15 (*.148.253.18)
    불과 1년 전에 저 돼지샊랑 동생ㄴ 귀엽다고 짖어대던 ㅄ들 손~!
  • ㅇㅇㅇ 2020.06.30 08:46 (*.93.169.30)
    쌀로 핵 안만들었으면 도와줬겠지
  • 늘근이 2020.06.30 09:11 (*.238.178.198)
    그래도 자기들은 남조선 사람들보다 행복하다고 생각할걸?
    힘들지만 수령님 보면서 우리는 견딘다 이렇게 정신승리하면서 버틸거다.
    모든 지표가 추락하지만
    외국에 비하면 선방하는 거라며 우기며
    평생 서울 집한채 가져보지 못할 삶으로 돌아가는
    대깨문들 처럼..
  • ㄱㅆㄴ 2020.06.30 09:56 (*.43.85.254)
    거부하는데 왜 주냐 . 달라고 싹싹 빌때까지 안주는게 맞지. 그리고 어차피 줘봤자 무기만드는데 쓴다.
  • 2020.06.30 12:10 (*.153.206.26)
    오히려 제발 받아달라고 싹싹 빌잖아
  • 생돌급 2020.06.30 10:04 (*.162.77.16)
    북한에 쌀 퍼주지마라 씨부럴탱탱볼 놈들아.
  • ㅇㅇ 2020.06.30 10:31 (*.40.99.251)
    다 뒤지게 냅둬
    왜 자꾸 도와줘 ㅜㅜ
    문재인ㄱㅐㅅㅐㄲㅑ
  • ㅇㅇ 2020.06.30 11:03 (*.7.25.21)
    아니 제일 쉽고 빠른 방법아닌가? 굶어죽게생겼는데 수령이고 나발이고 눈에 보이겠어? 체제 무너뜨리기 가장 좋은 방법인데 그걸 모를리는 없고 또 쌀퍼주려고 고민한다는거는 그냥 통일같은건 안중에도없고 북한을 정치적 파트너로 이용해먹는걸로 밖엔 안보인다.
  • 살처분이 답 2020.06.30 13:24 (*.152.44.159)
    각종 농사법부터 종자, 장비지원 이미 참여정부때도 했어 저새끼들은 그냥 안하는 거
  • 얼탱 2020.06.30 16:58 (*.111.19.199)
    저런 식이들이 우리세금 180억을 폭파 시키는거야?
    지원을 왜해야 되는거지..
  • 1 2020.07.01 01:22 (*.99.28.130)
    원래 못사는 나라였는데 더 못산다고 뭐 달라지나?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9023 힙합했던 걸 후회한다는 양동근 26 2020.03.19
9022 힙합이라고 욕먹는 것에 대한 래퍼들의 생각 18 2020.02.13
9021 힙스터 여학생 26 2019.12.08
9020 힘주는 브레이브걸스 혜란 1 2020.04.12
9019 힘들 때 도와준 일본에 감사 20 2020.03.05
9018 힐러리가 트럼프한테 진 이유 19 2020.03.29
9017 히키코모리 신지 챙기는 김종민 8 2019.11.22
9016 히딩크가 가장 기억에 남는다는 제자 9 new 2020.07.02
9015 흰티 청바지 효성 10 2020.04.14
9014 흰티 나라 14 2020.04.04
9013 희망의 끈을 놓지 않는 부인 10 2019.12.22
9012 희대의 취업사기 10 2019.11.21
9011 흡연부스에 대한 생각 47 2020.05.08
9010 흔한 퀸카 선발 대회 10 2020.06.07
9009 흔한 중소기업 종무식 풍경 7 2020.01.04
9008 흔한 전공 서적 도입부 27 2020.03.07
9007 흔한 배달음식 리뷰 14 2020.01.14
9006 흔한 맨몸 운동 27 2020.05.17
9005 흔들다리 고인물 14 2020.06.21
9004 흔들다리 게임하다 추락한 여성 15 2020.06.19
9003 흔드는 유라 16 2019.11.25
9002 흑화 중인 진중권 35 2020.01.11
9001 흑형이 생각했던 전국노래자랑 39 2019.12.29
9000 흑인에 대한 편견에 답변 33 2019.12.13
8999 흑인들의 내로남불 21 2020.03.05
8998 흑인 사망 사건 이후 미국 15 2020.06.14
8997 흑사병을 예술로 승화시킨 르네상스 시대 고서 9 2020.04.08
8996 흐물흐물 중국산 대신 튼실한 국산 8 2019.11.20
8995 흐르는 물이 썩지 않는 이유? 30 2020.06.27
8994 흉기 찔리며 주민 지켰던 직원 45 2019.11.27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01 Next
/ 3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