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난독 2020.07.02 16:10 (*.1.155.202)
    과하게 예쁘고 과하게 아름답다는 소리가
    얼굴 포함 외적인 부분을 말하는게 맞지?
  • . 2020.07.02 16:34 (*.110.255.57)
    그것 포함. 플레이도 험블하기 보다는 화려한 면이 강하니. 그것 역시 이야기 하는거 같네.
  • 2020 2020.07.02 17:13 (*.221.195.114)
    안정환 플레이보면 빠르고 과격한 플레이가 아니라, 부드럽고 의외성이 있는 플레이가 보임.
    공격수인데 뭔가 뒤에있는?
  • 응? 2020.07.02 17:17 (*.102.142.216)
    얼굴 빼고 겉멋
  • 2020.07.02 16:46 (*.43.17.191)
    재능과 머리는 있는데 훈련과 근성이 부족해보였나
  • 생돌그 2020.07.02 17:35 (*.162.77.16)
    이동국은 왜 그걸 몰랐을까? 비운의 스트라이커 이동국
  • 1 2020.07.02 21:49 (*.177.169.136)
    히딩크호는 선수명성 인기 개나줘버리고 전부 체력으로 뽑고 그안에서 만들어나감
    당시 히딩크 호에 못들어간 선수들은 체력 테스트 통과 못한거임
  • 222 2020.07.02 18:32 (*.125.177.184)
    세상 참 세옹지마요, 호사다마인게 저렇게 펄펄 날고 페르자에서 팽.
  • 천재님 2020.07.02 18:40 (*.7.15.185)
    물론 저기서 히딩크가 안정환에 대해서 말하고 있지만 그것보다는 일종의 히딩크가 생각하는 조직의 일반론을 말하고 있다고 보면된다.

    히딩크 축구 전술가는 아니고 훌륭한 매니저인데 히딩크 축구를 보면 축구 자체에 대한 시각이 보수적이고 경직되어 있다.

    틀,조직,팀에서 벗어나는것에 대해 극혐하는데 그 당시에 그냥 가만히 있어도 광채가 나는 안정환은 희생양이 될수밖에 없었고

    그냥 가만있질 못하는 김병지는 히딩크 바로 앞에서 스스로 희생양이 됐지....김병지 미친짓을 보고 아마 히딩크 입장에서는 자기 모욕하는걸로 느꼈을거다..ㅋㅋㅋ

    저 다큐멘터리가 대한민국과 히딩크가 이루어낸 2002년 월드컵 4강에 대한 기적에 대한건데

    대한민국 축구의 문제점과 히딩크의 해법이 "우연히" "운명적으로" 기가막히게 맞아 떨어져서 4강씩이나 4강까지만 간거다.

    히딩크 덕에 한국 축구가 4강까지 간것도 맞는데 히딩크 때문에 4강까지만 간것도 분명하다.

    4강전에서 조금만 전술적으로 유연했으면 결승도 충분히 갈수 있는 상황이였다.
  • 2020.07.02 19:22 (*.33.165.180)
    네 다음 전문가
  • ㅁㄴㅇㄻ1 2020.07.02 21:20 (*.176.130.173)
    다 맞는말 같은데 맨 마지막 문장 보고 피식 웃음
  • 인정? 2020.07.02 22:57 (*.111.28.62)
    꼴깞을 싸네 ㅋㅋㅋ
  • 1962 2020.07.03 09:19 (*.154.55.130)
    지난 월드컵 때 독일을 잡은건 무슨 영향력이었을까? 그런 의외성 때문에 공은 둥글다고 하는 거고. 운과 모든것이 잘 맞은 거지...우리나라가 그렇게 축구계에서 힘있는 나라가 아니야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14058 힙합했던 걸 후회한다는 양동근 26 2020.03.19
14057 힙합이라고 욕먹는 것에 대한 래퍼들의 생각 18 2020.02.13
14056 힙찝이들 특징 19 2020.09.30
14055 힙찔이들이 또 23 2020.10.20
14054 힙스터 여학생 26 2019.12.08
14053 힘주는 브레이브걸스 혜란 1 2020.04.12
14052 힘을 숨긴 사장님 16 2020.07.23
14051 힘들 때 도와준 일본에 감사 20 2020.03.05
14050 힐러리가 트럼프한테 진 이유 19 2020.03.29
14049 히키코모리 신지 챙기는 김종민 8 2019.11.22
14048 히로히토 일왕의 잔혹성 29 2020.09.24
» 히딩크가 가장 기억에 남는다는 제자 13 2020.07.02
14046 흰티 청바지 효성 10 2020.04.14
14045 흰티 나라 14 2020.04.04
14044 흰둥이가 골프장 안을 맴도는 이유 3 2020.07.22
14043 희선이의 취향 24 2020.08.22
14042 희망의 끈을 놓지 않는 부인 10 2019.12.22
14041 희대의 취업사기 10 2019.11.21
14040 희귀한 물건 대결 6 2020.08.11
14039 희귀병 걸린 딸 위해 7 2020.08.26
14038 흡연자의 추석 15 2020.09.24
14037 흡연부스에 대한 생각 47 2020.05.08
14036 흙수저 집안 아동들이 겪는 심리적 고통 11 2020.10.04
14035 흔한 퀸카 선발 대회 9 2020.06.07
14034 흔한 중소기업 종무식 풍경 7 2020.01.04
14033 흔한 전공 서적 도입부 25 2020.03.07
14032 흔한 배민 리뷰 12 2020.10.20
14031 흔한 배달음식 리뷰 14 2020.01.14
14030 흔한 맨몸 운동 26 2020.05.17
14029 흔들다리 고인물 14 2020.06.21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469 Next
/ 46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