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jpg

 

2.jpg

 

3.jpg

 

4.jpg


  • qew 2018.10.18 21:48 (*.224.79.31)
    사상도 썩었지만 대가리도 나쁜 거.

    미국의 고급 아파트면 당연히 경비부터 해서 관리하는 사람들이 있을 거임.

    의심스러웠으면 조용하게 그 사람들한테 저 흑인 여기 사냐고 물어보면 단번에 답 나왔을 상황.

    그걸 동영상까지 찍고 있는데도 무턱대고 사람부터 틀어막으면서 야료를 부리니 결국엔 자기만 피 보는 거지.

    썩은 사상+나쁜 대가리+행동력은 만땅.

    최악의 조합이다.
  • ㅇㅇ 2018.10.19 05:31 (*.101.158.159)
    대가리가 나쁘다기 보다는....

    저여자의 원래 목적이....저 흑인이 여기 사는지 알아보는게 아니라...."당신때문에 내가 불편하다" 라는걸 여자식으로 꼬아서 표현하는데 있었기
    때문에, 경비에게 물어봐서는 충족되지 않는 욕망이었다. 직접물어봐서 저 흑인을 기분나쁘게 해야만 채워지는 욕망이었거든...

    불행하고 한심한 여자들이 날이 갈수록 많아지는 추세인데, 이들은 자신의 편견을 없애면서 세상을 향해서 나가고 성장하기보다는,
    자신의 편견을 남들에게 펼쳐놓고 과시하면서, 남들이 세상으로 나가는데 장애물이 됨으로서 그때 그때 자신의 존재감과 삶의 의미를 느끼며
    살아가는 그런 법을 체득한 사람들이 많다.

    한심하게도 혼자 힘으로 설 수 없으며, 영원히 성장하지 않기로 작정했고... 그래서 남들의 반응을 통해 자신의 존재의미를 느끼는데
    세상과 삶과, 성장, 같은 긍정적인 것들을 증오하는 이 사람들은...사랑받는데 익숙치않아서 남들에게서 부정적인 반응이 돌아오길 기대하고
    점점 그런 부정적인 반응을 유도하기까지 하는 쪽으로 성격이 꼬여감.

    그리고 남들을 자신처럼 혼란스럽게만들고, 남들이 자신으로 인해 분노나 실망같은 부정적인 감정에 빠져 성장하는데 장애를 겪게 되길 바라지.
    페미니스트들은 페미니즘이라는 사상을 만나기전부터 이미 그 성격은 완성된 페미니스트였다. 는 점을 잊지말자.. 그 페미니즘이라는 사상은 그들이
    응석을 부릴수 있는 그럴듯한 구실과 배경을 제공해준 것일뿐.
  • ㅇㅇㅇ 2018.10.19 11:14 (*.103.223.110)
    이분 채소 배우신분
  • 이슬처럼 2018.10.19 11:43 (*.172.156.145)
    글 잘 쓰넹~ "페미니즘이라는 사상을 만나기 전부터 이미 그 성격은 완성된 페미니스트였다."라는 문장 쏙 마음에 들어요~
  • ㅅ43ㅅ34 2018.10.18 21:59 (*.111.13.85)
    돌대가리 여자네 ㅋㅋ 직장짤렸네
  • 두둥~ 2018.10.18 22:10 (*.236.72.97)
    부동산 중계업..인데 저런 생각할정도로
    미국의 인종별 수입차이가 큰것인가??
    저 여잔 저 비싼 아파트에 살정도면 능력있는 중계인이었을텐데
    그런 중계인이 흑인이 이런 아파트에 사는게 이상해.. 라고 할정도인가??
  • 1 2018.10.18 22:25 (*.177.169.136)
    중개인
    중계는 스포츠 중계 오키??
  • ㅇㄹㄹㅇ 2018.10.19 09:00 (*.86.187.2)
    ㅇㅋ 하나 더 배워갑니다.
  • ㄹㄴㅁ 2018.10.18 22:29 (*.190.16.52)
    여자 소계해줄까?
  • ㅇㅇ 2018.10.18 22:12 (*.201.237.15)
    둘다 x같이 생겻네 ㅋㅋ
  • 뺄갱이 2018.10.18 22:31 (*.35.153.85)
    둘다 ㅋㅋㅋ
  • 1341356136134 2018.10.18 22:15 (*.75.220.202)
    격리가 필요할정도의 빡대가리
  • ㅅㅅ 2018.10.18 22:20 (*.78.96.65)
    우리나라였으면 저 여자가 명예훼손으로 고소했겠지
  • ㅇㅇ 2018.10.19 10:22 (*.138.71.238)
    왜?
  • 123 2018.10.18 22:30 (*.25.227.9)
    그래도 저 흑형은 살아있어서 다행이다

    몇주전에 여경이 위집 흑형 집을 자기집으로 오해해서 총으로 쏴 죽였잖아 ㄷ
  • 2018.10.18 22:35 (*.186.247.41)
    응 경찰은 가난해서 고급 아파트 못살아
  • ㄴㅇㄻㄴㄹㅇ 2018.10.19 03:46 (*.45.184.221)
    이건 또 뭔 개소리야..
    지네집이 서민이라고 남의집도 서민인가
  • 12323 2018.10.18 22:48 (*.36.141.249)
    내가 제일 싫어하는게 인종차별이야. 우리가 흑인도 아니고
  • 2018.10.18 23:00 (*.151.8.30)
    인종, 지역 차별 하는 사람 특징
    그거 말고는 내세울게 없다, 결론적으로 머리가 나쁘다
  • ㅇㅇ 2018.10.18 23:46 (*.63.7.84)
    원래 자기가 가진걸 좋게 내세우는게 사람이긴 하지...
    꼭 저런거 하는 백인들 인종만 백인이고 하나같이 ㅈ같이생김
    비슷한걸로 185오지헌 170원빈들 맨날 싸우잖아
  • ㄴㅇㄻㄴㄹㅇ 2018.10.19 03:47 (*.45.184.221)
    유사한 사례로 술취하면 내가 군대에있을땐 말이야로 시작하는 늙병필을 들수 있다.
  • ㅎㅎ 2018.10.18 23:37 (*.145.93.213)
    우리나라오는 미군 흑인애들 껄렁하던데...
  • 123 2018.10.19 00:36 (*.140.131.166)
    미군 사병은 극소수 예외를 제외하고는 도시 빈민의 삶을 탈출하려는 애들하고
    시골에서 사촌과 결혼해서 평생 농장에 매이기 싫은 애들이 대부분이다...
  • ㄴㅇㄻㄴㄹㅇ 2018.10.19 03:48 (*.45.184.221)
    우리나라에 오는 서양계 외국인들(특히 영어가르치는애들의 대부분)은..
  • 2018.10.19 16:52 (*.162.187.214)
    장교 제외하고는 막장인 애들이 하는rp 군인이야 군인은 ㅋㅋㅋㅋㅋㅋㅋ
  • 커피 2018.10.18 23:48 (*.114.44.120)
    선거때 힐러리 뽑은 놈들은 알아서 대가리 깨 ^^
  • ㅋㅋ 2018.10.18 23:57 (*.223.10.52)
    ㅋㅋ 지들 아파트에 동남아인 숙소 만들면 집값 떨어진다고 난리칠것들이 남에나라 인종차별 걱정질이고만
  • 조또마떼 2018.10.19 00:21 (*.62.179.10)
    존나 듬직하네 ㅋㅋ ㅂㅈ 에도 살쪄있을 와꾸로 중개업? ㅋㅋ
  • ㄷㅎㅎ 2018.10.19 03:53 (*.190.80.115)
    썅년은 전세계에 골고루 분포한다
  • 아놔홀 2018.10.19 08:52 (*.70.14.119)
    백인년이 뚱뚱하고 못생긴게 수상하다 너 유전자 조작이지!!!?
  • 크으 2018.10.19 09:07 (*.63.33.206)
    저년 지난번에 고양이가 달려든다고 멍뭉이 휠윈드 돌린 그년 아니야?
  • 라흐루 2018.10.19 11:34 (*.36.148.73)
    외노자가 고급아파트에 산다고 치면 살짝이해는 되는 듯
  • . 2018.10.19 13:13 (*.156.201.145)
    부동산회사 바이럴 같은데?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3735 힘이여 솟아라 17 2018.10.16
3734 힘들어도 참는 이유 20 2018.10.14
3733 힐링푸드 송이버섯 라면 34 2018.11.06
3732 히어로가 되는 시간? 21 2018.10.13
3731 히로시마 폭격한 군인들 29 2018.11.18
3730 히딩크의 중국 월드컵 진출 해법 20 2018.11.02
3729 히딩크 근황 19 2018.10.26
3728 흥민이의 무리수 9 2018.09.30
3727 흡연하는 관중 현장 체포 23 2018.10.03
3726 흠뻑 젖은 조보아 15 2018.11.02
3725 흙수저 청년 대표 24 2018.10.28
3724 흙수저 여대생이 바라보는 청춘 38 2018.11.18
3723 흔한 차량 스티커 46 2018.10.16
3722 흔한 여대 수업자료 7 2018.10.30
3721 흔한 동네 농구 수준 23 2018.10.24
3720 흔치 않은 밀덕 26 2018.11.20
3719 흔들거리는 사나 13 2018.10.25
3718 흑형의 한계는 어디까지인가? 17 2018.10.05
» 흑인이 고급 아파트에 사는 것은 수상하다 33 2018.10.18
3716 휴일 커피숍에 간 경찰 30 2018.10.29
3715 휴머니스트 VS 페미니스트 38 2018.10.09
3714 휴대용 잔 13 2018.10.11
3713 훈훈하게 끝난 골목식당 막걸리집 11 2018.10.05
3712 훈수 두는 꼰대 4 2018.10.31
3711 훈민정음 해례본 소지자 근황 85 2018.11.06
3710 훈민정음 상주본 1천억 받아도 주고 싶은 생각 없다 19 2018.10.31
3709 훈련병들이 기다리는 시간 32 2018.10.26
3708 훈련 중인 기마경찰 15 2018.11.18
3707 훈련 중 메시 3 2018.11.17
3706 후쿠오카 한국인 여성 성폭행 사건 일본 방송 반응 26 2018.11.15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25 Next
/ 1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