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0.11.22 00:17 (*.86.216.79)
    후회할 짓 했네
  • ssjejjej 2020.11.22 08:29 (*.39.202.216)
    화장품공장아님
    화장품 용기 도장하던곳이지..
  • 1 2020.11.22 00:35 (*.177.169.136)
    여직원들 조문은 가려나
  • ㅁㅁ 2020.11.22 01:24 (*.203.99.148)
    지금 나라가 이렇게 돌아가기전에도

    타이타닉 영화보면서 생각했던게..(초딩 저학년이었음)

    배가 무너질때 '아이,노인,여자를 대피'시키던데

    왜 그래야 하는지 아직까지도 이해가 안됨.


    어려운상황에서 남자가 조금더 생존확률이 높아서 그렇다고 치자. 배무너지는 상황은 그냥 대피못하면 죽음인데 거기서 왜 쌩판모르는 사람을위해 내가 죽어야 하지?? 그런 선택을 하는 사람이 있을수도 있지만, 그렇게 해야 하는건 아니지 않나.,..?
  • 물논 2020.11.22 02:17 (*.70.57.141)
    명예 때문이야.
    남을 죽이고 내가 사는걸 치욕으로 느끼고, 자존감을 지켜낸거지.
    희생이라는 것은 남을 지키는 것처럼 보이지만, 사실은 나 자신을 드높이는 일이다. 이렇게 몇십년도 더 된 일을 전세계 사람들이 칭송받으며 경의를 표하는 것이 그 증거지.
    그 가치를 이해못하는건 반대로 형의 자존감이 낮아서 그런것 아닐까.
  • aa 2020.11.22 12:54 (*.115.245.70)
    한수 배우고 갑니다
  • 22 2020.11.22 16:10 (*.136.216.31)
    222222
  • 그중에제일은 2020.11.23 02:21 (*.156.67.148)
    사랑이지.
    그 가치를 이해못하는건 반대로 형의 사랑이 낮아서 그런것 아닐까.
  • 캬~ 2020.11.23 19:52 (*.223.10.228)
    명문이오~
  • 2020.11.22 02:49 (*.44.73.240)
    가축도 암컷이나 새끼가 대우받죠.
    xy염색체의 한계.
  • ㄱㄱㅁ 2020.11.22 09:55 (*.7.28.45)
    나보다 더 약한 존재를 보호하라고 배워왔고, 어느정도 본능에도 있는 부분이니까. 영화에도 보면 나오잖아. 애 빼고 지가 살라고 배 타는 성인남자. 걔는 이해되지?
  • 똥송 2020.11.22 11:48 (*.202.233.200)
    애들이야 그렇다치고 여자들이야 당시 시대상이고 시불 노인새끼들은 살만큼 살았는데 자진 양보해야되는 부분 아니냐?
  • 2020.11.22 01:56 (*.43.17.191)
    뛰어내려도 되겠구만 되는사람부터 빨리 튀지
  • 1231 2020.11.22 02:22 (*.124.85.28)
    너도 여자라서 산 줄 알어
  • 1 2020.11.22 07:06 (*.36.140.87)
    멋진분들 존경스럽다
  • 3 2020.11.22 07:25 (*.117.29.147)
    대체 여자먼저 대피시키고 자기는 죽는 짓은 왜함?그러면 자기 가족들은 생각안함?
    무조건 자기먼저 살고봐야된다 이세상은 자기 엄마 부인 딸은 여자 아닌가?왜 남의 여자 생각해서 정작 자기 여자들은 신경을안쓰는지ㅉㅉ
  • ㅇㅣㅇ 2020.11.22 07:35 (*.148.57.211)
    아마 여자들이 오토케하면서 길막하는 바람에 남자들이 다 죽은거 아닌가 모르겠다...

    저런일이 있으면 일단 자기 먼저 피하고 안전한 곳에서 다른 사람을 구해야 하는거다. 아니면...다른 사람을 따라 오라고 하던가.
  • ㅅㅅ 2020.11.22 07:47 (*.101.65.125)
    의인들
  • 2020.11.22 09:27 (*.7.28.186)
    왜그랬대...쓸데없이
  • ㅇㅇ 2020.11.22 11:02 (*.32.120.14)
    근데 모르겠다..
    생판 남도 아니고 직장생활하면서 서로 안면튼 사이고 하면 나도 저 상황에서 여직원 먼저 대피시킬거같긴한데..거참.
  • 2020.11.22 12:03 (*.97.234.4)
    살아 나오신분들 손해배상 같은거 유리하게 하기 위해서
    뭐라 할까 걱정스럽기까지 하네....

    자기 목숨도 하나인데...
    어휴,...
  • 9798 2020.11.22 14:33 (*.83.182.250)
    애 ㅅㄲ도 인성 개판인 애들 많고,
    여자도 쓰레기 같은 여자들 많어.
    여성들은 남성을 잠재적 살인자라고 욕하고, 애들은 같은 애들을 상대로 이백충 삼백충 하면서 차별하고 조롱하는데,
    여자고 애고, 인성이 개판인데,
    남성 혼자서 인간적인 상도덕을 지켜서 뭐하냐.

    위에 "왜 그래야 하는지 모르겠다" 라고 말을 했는데,
    그건 이 사회가 만들어 놓은 현상이야.
    호의를 베풀고, 선의를 베풀면 그에 대해서 고맙고 감사한 줄을 알아야 하는데
    학교고 관공서고 뭐고 남자는 사회의 악으로 가르치면서,
    잠재적 강간범, 성범죄자, 살인범으로 다 몰아 넣어 놓았으니.
    그런 환경에서 그런 모습들을 보고 자란 남성들은
    내가 이 사회와 국가를 위해서 희생을 해도 결국 돌아오는 댓가는
    이런 것이구나... 하고 현실적으로 느끼는 거지.

    중국에서는 이미, 남이 위험에 처하던 어쨋던 상관 안하고 자기 갈 길 가는 그런 사회적 풍토가 조성되어가고 있다 라고 하잔아.
    우리나라도 중국 따라 가더니만... 우리 사회까지 남성들의 희생, 노력 무시하면서
    학교나 관공서에서 까지 남성 상대로 범죄자 취급하며 그렇게 교육시키더니 애이던 여자던 상관 안하는 사회 현상까지
    따라가고 있는거지.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15199 이상한 검열 기준 5 2020.11.22
15198 ESPN 해설진이 본 KBO 심판 7 2020.11.22
15197 요즘 급증하는 질병 16 2020.11.22
15196 86과 90의 차이 9 2020.11.22
15195 요즘 보이스 피싱 수준 12 2020.11.22
15194 한지민이 얘기하는 촌스럽던 시절 13 2020.11.22
15193 연우의 도발 6 2020.11.22
15192 연어 스테이크 꿀팁 18 2020.11.22
15191 근본적으로 다른 남녀의 두뇌 시스템 41 2020.11.22
15190 이혼한 부부 동거시키는 새 예능 28 2020.11.22
15189 시험 하루 앞두고 확진자 발생 7 2020.11.21
15188 짝남 혹은 남친에게 정 떨어지는 순간 11 2020.11.21
15187 군대 내 인간관계 고민 16 2020.11.21
15186 선풍적인 인기로 외국에 없어서 못 파는 음식 24 2020.11.21
15185 댓글 읽는 호노카 8 2020.11.21
15184 삼성전자 주식을 20년간 모은 택시기사 34 2020.11.21
15183 전두환 동상 목에 톱질 23 2020.11.21
15182 말을 조심해야 하는 이유 20 2020.11.21
15181 야식 먹다 옥수수 털리신 분 10 2020.11.21
15180 엑소 카이의 집 자랑 25 2020.11.21
» 여직원 먼저 대피시키고 사망하신 분들 22 2020.11.21
15178 신혼인데 남편이 여자 BJ에게 빠졌어요 5 2020.11.21
15177 7년동안 공시보던 학생 15 2020.11.21
15176 외국인한테 한국 욕 알려주는 책 9 2020.11.21
15175 스머프 마을의 비밀 10 2020.11.21
15174 아파트에 대한 환상 버리라는 국회의원이 사는 곳 34 2020.11.21
15173 6촌간 결혼에 대한 길거리 투표 38 2020.11.21
15172 그 털보가 또 17 2020.11.21
15171 일본의 주장을 정면 반박하는 18세기 지도 12 2020.11.21
15170 스티브 부친 인터뷰 31 2020.11.21
Board Pagination Prev 1 ... 7 8 9 10 11 12 13 14 15 16 ... 518 Next
/ 5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