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팩트 2020.11.22 00:02 (*.132.181.18)
    타고나는 게 달라 키워보면 안다
  • 74년생 2020.11.22 00:21 (*.73.246.189)
    난 남잔데도 선천적으로 길눈이 존나 어두워..그쪽 뇌세포가 없이 태어났는지 도대체 씨발 수십번 가본데도 네비키고간다 ㅋㅋ
    반면 와이프는 아주 길천재임 ㅋㅋ
  • 시실리 2020.11.22 00:41 (*.202.42.82)
    나도 길치라 자주 가는 길이 아니면 네비 키고 가야 할 정도인데
    길눈 좋은 사람들이 부럽다
  • ㅎㅎ 2020.11.22 00:45 (*.62.215.109)
    님이 "경향성이 있다"는 것과 "그렇다"는 다르다는 사례라는 뜻.
    통계에는 항상 예외나 맹점이 존재하듯...
  • ㅇㅇ 2020.11.22 01:03 (*.203.96.222)
    곧 마흔 아재인데 나는 태어나서 나보다 더 길치는 본적이 없다..
    방향과 길찾는 능력도 지수로 표현할 수 있다면 저능아 수준일거야..
    3년간 다녔던 회사, 집에서 차로 15분 거리였는데 1년동안 네비켜고 다녔다..
    2년차 부터는 네비는 안켰지만 늘 가던길로만 다녀서 공사로 우회하라거나 사고로 길 벗어나야 하면 바로 패닉왔었고..
    네비도 켜놓고 어느정도 이동을 해야 진행방향을 읽어서
    사거리 같은데서 일보고 네비켜고 출발한다치면 네비가 알려주는길 절대 못읽어서 이상한길로 들어섰다가 네비가 다시 길 읽고 변경된 경로 알려줘야 이어갈 수 있어..
    성인되고 네비없이 오토바이 타다가 길 잃고 막막해서 운적도 있다 내가 너무 멍청하고 한심해보여서ㅜ
    아, 그리고 자동차 면허 딸때도 기능시험은 원큐에 통과였고, 도로주행도 만점이었는데 경로 이탈로만 4번 낙방했다..
    어제는 울 아파트 단지내 헬스장 위치를 못찾아서 입주자 센터에 물어봤다가 센터직원이 동 호수 듣더니 이사온지 2년이나 된 사람이 헬스장 위치 모른다고 외부인으로 의심도 하더라....
    진짜 이거 어떻게 개선할 방법 없냐..
    지도를 보고 길을 외워도 보고, 표지판을 읽어도 보고, 주변의 큰건물/랜드마크들을 익혀도 보고, 동서남북 선긋고 방향판단쪽으로 하려고 해봐도
    아무런 소용이 없더라
    어디가서 모자라다는 소리 듣는 사람은 아닌데 진짜 뇌 어디 한 부분이 삭제되어있는지 왜 이렇게 길찾기가 어려운지 모르겠다 정말..
  • 2020.11.22 02:06 (*.44.73.240)
    길치인게 일상생활하기에 유용하진 않지만 일반인보다 창의력이 좋을수는 있다. 같은길을 가도 낮과 밤의 느낌이 다르고 코너의 가게간판을 보는게 아니라 지나가는 사람의 옷차림이나 표정을 보게되지. 그날 날씨나 건물의 느낌, 담쟁이넝쿨 등이 눈에 들어오고. 디자인이나 예술계통에 몸담으면 장점이 될수도 있다. 다른거지 틀린게 아니라고 생각해라. 참고로 네비볼땐 몇백미터 남았다 이런건 듣지말고 네비화면글씨랑 실제 도로바닥 글씨랑 맞춰서가면 그나마 덜 헤맨다.
  • ㅇㅇ 2020.11.22 03:07 (*.203.96.222)
    형 위로 너무 고마워~ 자기전에 기분이 좋아졌다~~!
  • 젋건이 2020.11.24 12:49 (*.55.77.104)
    와 이형 역발상하는게 참 멋지다 나도 이런 역발상을 투자에 쉽게 대입할 수 있는 사람이 되면 좋겠다 ㅠ
  • :b 2020.11.22 02:07 (*.190.19.199)
    내가 쓴줄 ㅋㅋㅋㅋ 살면서 많이 불편하긴 하지만 요센 네비와 지도 앱도 있고.. 다른 장점도 있기에 균형이라 생각해요.
  • 2020.11.22 02:33 (*.62.216.233)
    나도 최강길치인데 나는 3년동안 일한 직장 마지막 날까지 네비켜고 출퇴근 함. 올림픽대로 타고 30분정도는 되는 거리였지만 어디서 나가는지 그런게 엄청 헷갈리더라고... 네비 나오기 전에는 몇번이나 길잃어서 차 아무데나 세워두고 택시타고 집에와서 외워둔 건물이름 같은걸로 가족이나 다른사람한테 같이가서 차 갖고오자고 함;;; 지능 자체가 특별히 떨어지지는 않는게 의사 생활 잘 하고 있는데 ㅜㅜ
  • 댓글잘안남기는데ㅋ 2020.11.22 08:25 (*.245.52.196)
    난 내가 길치라 생각했는데 나정도는 길치가 아니었구나ㅋㅋ
  • ㅇㅇ 2020.11.23 13:30 (*.195.109.38)
    길을봐야될시간에 네비화면을 보게되니 그런경우도있더라.
    헤매더라도 네비없이 한번 도전해보는것 추천
    한두번이면 출퇴근길 정도는 네비없이 다닐수있다!
  • ㅇㅇ 2020.11.22 09:31 (*.117.125.155)
    이상 고추없는 자식들 목록
  • ㅈㅈㅈㅈ 2020.11.22 11:09 (*.177.49.151)
    텀을 두고 수십번 가면 기억이 잘 안나는데

    한 일주일 하루도 안빠지고 가면 길 빠삭하게 알게됨 이건 팩트
  • 인정? 2020.11.23 01:09 (*.204.120.99)
    형이 바보인거 같아요
  • ㅇㅇ 2020.11.22 00:46 (*.141.116.44)
    그냥 애들마다 다른거지 뭐 저걸로 어떻게 남자가 어떻고 여자가 저렇고를 알수있냐...
  • 2020.11.22 01:41 (*.43.17.191)
    보여줘도 헛소리네. 개새끼도 종마다 특성이 다른데
  • 레이 2020.11.22 01:44 (*.143.76.31)
    아이큐 두자리도 안 되나보네 저기 실험 결과가 극명하게 갈리는데 무 ㅓ우연이지 이딴식이네 ㅋㅋㅋ 원래 남자가 공간지각능력이 우수해 운전을 잘 하고 주차를 잘 한다는 건 과학적인 결과로 만들어진 팩트다. 그 이유는 원시시대 떄 부터 사냥을 해야 했기 때문으로 추측한다. 이건 팩트다.

    그리고 여자는 공감능력이 뛰어나다고들 하는데 이것에 대해선 남자에 비해 떨어지는 능력을 희석시키기 위해 여자는 대신 소통을 잘 한다는 설이 있다. 저 얘길 보고 저게 사실이라면 남자는 공간인지와 시각적인 정보에 강하고 여자는 청각과 소통 능력이 뛰어나단 것 이다. 실험 결과가 완전 다른데 어떻게 우연이라고 할 수가 있냐 실제 레이서 중에 여자 있는 거 봤냐? 극소수고 수상 경력도 전무함
  • 2020.11.22 02:40 (*.62.216.233)
    아들딸 키워보고 어린아이들 많이 보면 여자아이들이 공감능력 분위기파악능력 그리고 인간 자체에 대한 관심 자체가 훨씬 뛰어난 건 인정 하게 된다... 어린 남자아이들은 기본적으로 소통능력부터 자기의사 표현까지 훨씬 떨ㅇㅓ짐.
  • 2020.11.22 02:48 (*.43.17.191)
    공감 능력 좋지...대화하기도 남자새끼들보다 좋고. 근데 고유정한테도 공감하는 공감능력 ㅋㅋ
  • 2020.11.22 11:55 (*.97.234.4)
    여자들이 공감한다는 말???
    그거 그냥 거짓말이야 크게 의미부여하지마
  • 2020.11.22 02:04 (*.223.23.225)
    그럼 남자랑 여자랑 두뇌 시스템이 같다고 믿고 있는 건가?
  • ㅇㅇ 2020.11.22 03:11 (*.251.242.108)
    남녀가 그냥 다른거 뿐이지 누가 더 뛰어난건 아니다. 그냥 다름을 인정하고 서로 존중하면 될건데 그게 참 힘들지.
  • ㅋㅋ 2020.11.22 04:12 (*.38.87.190)
    난 길눈이 밝은건지.. 한번 차타고 다녀온길은 네비없이 그냥 갈수있더라.

    심지어 100km넘는 거리도 한번 네비키고 다녀오면 다음에 갈때 그냥 내 머리속에 어디로가야하는지 그냥 이미지가 떠올라서 네비없이도 감..

    내가 직업이 택시기사였다면 존나 돈 잘벌을듯 ㅋ
  • ㅇㅣㅇ 2020.11.22 07:18 (*.148.57.211)
    아니 남의 통화를 왜 엿들어?
  • ㅂㅂ 2020.11.22 07:57 (*.242.18.83)
    엿듣는게 아니라 그냥 자동저장되는거야
  • ㄴㄴ 2020.11.22 09:07 (*.56.228.193)
    산을 가르키면 이렇게 손가락을 쳐다보며 헛소리하는 사람들이 있지..
    이런사람들이 주위에 있을땐 손절하는게 답이다. 불쌍한 인생 구제해줄 필요 없음
  • dd 2020.11.22 11:05 (*.170.169.145)
    남자는 본능적으로 방위를 맞춘다.
    최대한 정보를 통제한 상태에서 동서남북을 찾으라고 하면 사실상 찍기기 때문에 25%의 확률이지만
    남자는 50% 넘게 동서남북을 찾는다.
    여자는 반면 그냥 확률적으로 나타나는 25%...

    사실 인류가 농사를 짓기 시작하면서 정착을 하고, 산업 혁명을 겪으면 현재의 생활을 하게 된게 1만년이 안 되는데
    신석기 시대... 그러니 대략 최소 100만년 이상을 사냥하고 채집하고 살았기 때문에
    남자에게 남겨진 사냥 본능에 의한 방향 찾기, 길 찾기는 수만년이 지나야 없어지지 않을까
  • 2020.11.22 11:55 (*.97.234.4)
    그냥 실내 생활 많이 한사람이랑차이 아녀? ㅋ
  • 대마니 2020.11.22 12:52 (*.38.23.83)
    어머니가 나 18살 때 돌아 가심
    그 후 20년 넘게 흘러서 이제 나도 아빠가 됨
    첫째 딸 9살
    둘째 아들 7살
    적어도 두달에 한번은 어머니 산소에 가서 잡풀도 뽑고 인사도 드림
    그 산소 가는 길을
    우리 따님은 매번 여기 어디냐, 지금 어디 가는 길이냐 그럼
    반면
    우리 아드님은 좌회전 우회전 할 때 마다 여기 지나면 뭐 나온다 하고 산소 근처 쯤 가면 어? 이제 거의 다 와간다 여기서 어디로 들어 가면 산소 들어 가는 입구다 이럼
    반대로 산소 가면서 와이프랑 대화 했던 내용을 딸은 거의 다 기억 하는데 아들은 뭔 얘기를 하던 말던 신경을 안 씀
    예를 들어
    "오늘 산소 갔다가 오면서 밥 뭐뭐 먹자"하면
    한참 있다 딸은 아까 뭐 먹는다고 했는데 언제 먹으러가?? 하는 반면 아들은 뭘 먹는다고 했었어?? 언제 그랬어?? 난 그거 싫은데?? 이렇게 말함

    우리 애들 특성일 수도 있겠는데
    여자애와 남자애들은 확실이 차이가 좀 있는거 같긴 함
  • ㅂㅂㅂㅂ 2020.11.22 13:46 (*.242.18.83)
    8살때 내딸이 이사가기전의 할머니동네 지나갈일이 있었는데
    여기 할머니네 가는길 아냐? 하고 알더라 어렸을땐데도 기억해서 신기
  • Asdf 2020.11.22 14:41 (*.40.187.21)
    딸은 2살이고 아들4살인데
    4살짜리가 지가다니는길은 다기억한다
    '여기로가면 우리어린이집있는데!!'
    '우리집거의다왔다~'
    '마트(코스트코)주차장이네 이제내려도되지요?'
    말한지1년됐는데 참신기해
    근데 분위기파악졸라못함ㅋㅋㅋ
  • ㅣㅣ 2020.11.22 13:04 (*.120.12.225)
    저런 방송사에서 시험하는거 믿을게못댐 이미 사회화가 충분히 된 아이들한테ㅜ저런거 해봤자 서로관심있어하는게 뻔하지 머 ㅋㅋ
  • ㅁㄴㅇㄹ 2020.11.22 20:41 (*.223.10.141)
    그놈의 사회화는ㅋㅋ
    침팬치도 암컷은 인형고르고 수컷은 바퀴달린 장난감 고르더라
  • ㅗㅗ 2020.11.22 13:29 (*.39.212.47)
    저 남자애들한테도 어디가서 뭐 하고 몇 시까지 뭘 가져와 라고 자신에게 연관이 있는 일을 말 하면 기억하지.
    그런데 그 외에는 자기랑 관계도 없고 자신이 하지고 않을 것을 일일이 다 왜 굳이 세세히 듣고 기억을 하냐... 뭐하러...
    기억할 건 기억하고 말 건 말어야지...
    굳이 자신이 하지 않을 관련도 없는 일에 기억을 하고 간섭과 참견을 해요... .. 엉뚱한데 화풀이 하지.
    여성들은 자신과 관련도 없는
    여자 아이돌은 그냥 무시하고 넘어가면 되는 걸...
    그 아이돌에게 까지 질투심에... 굳이 관심을 갖고
    집착 해 갖고 악플을 달어..
    남자들이 남자 아이돌 쩍벌 안무하고 상체 노출하고 그러는 거에 일일이 다 악플달고 다녀봐... 다른 남자 아이덜한테 열등감 느껴서 질투한다는 것 얼마나 쓸데 없는 짓이냐... 관련 없으면 그냥 넘어가면 돼
    그런데 그런일에까지 일일이 다 질투가 나서 간섭을 하다가 문제있으니 포탈 댓글까지 폐쇄 해 버렸으니
    억지 정책이 또 그런식으로 만들어 지게되는 거지...
    그게 국민들 표현의 자유 탄압하고 얼마나 손해냐..
    누가 지한테 그런거 일일이 다 관심갖거 간섭하고 검열 할 권한을 준 것도 아닌데 쓸데없이 관심갖고 쓸데없는 짓을 해서
    포털 댓글 폐쇄라는 말도 안되는 일을 저지르고 있냐.
    쓸데없이 관심 간섭이 지나쳐....
  • 2020.11.22 13:57 (*.192.109.64)
    남에 전화를 왜 엿들어 ㅋㅋㅋ
  • ㅇㄹㅇㄹ 2020.11.22 14:31 (*.198.55.134)
    남자 = 효율충 여자 = 감성충

    실험을 해봐야 아나? 주변에 깔린게 남자 여자 인데
  • ㅇㅇ 2020.11.22 23:02 (*.230.22.66)
    저거 뒤에 보면 남자가 우월하거나 그런 내용이 아니라 남자는 시각적 정보 처리능력에 매우 능하고 여자는 청각적 처리 정보에 매우 능함. 이유는 원시시대 부터 남자들이 사냥을 하는데 필요한 능력은 오감중에 시력이 가장 컸고 그렇지 못한 부족은 도태되어 사라지고 시각정보 처리 능력이 뛰어남 남자들만 살아 남았기 때문. 반대로 여자들은 동굴에서 육아와 보모 역할을 하면서 항상 외적인 위험에 대비해야 했고 이과정에서 청각이 큰 역할을 하고 남자와 같은 이유로 청각이 뛰어난 여성들 위주로 살아 남아 왔기 때문이라 추측
  • ㅇㅇ 2020.11.23 00:07 (*.98.101.47)
    근데 애들 진짜 동양인답게 생겼다 .. 눈 작고 찢어지고 콧대 낮고 얼굴 넓적하고 ㅋㅋ 동양인 특징은 저나이때 가장 잘 드러나는듯
  • ㅇㅇ 2020.11.23 03:22 (*.231.82.88)
    위내용을 떠나서 사회과학 실험... 특히 방송에서 하는거는 너무 다큐가 말하고자 하는 메세지에 맞춰서 결과를 정해놓음. 주작이라도 해서 원하는 그림을 만드는게 많아서 곧이곧대로 안받아들이는게 좋다
  • ㅇㅇ 2020.11.23 04:18 (*.110.148.218)
    아예 가라치는 실험은 거의 없을 거고 레퍼런스가 있고 그거에 맞춘 그림을 만들려고 하지...그러다가 무리하게 설계하면 회오리열차 사건 같은 게 일어나기도하고ㅋㅋ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367 야식 먹다 옥수수 털리신 분 10 2020.11.21
366 말을 조심해야 하는 이유 20 2020.11.21
365 전두환 동상 목에 톱질 23 2020.11.21
364 삼성전자 주식을 20년간 모은 택시기사 34 2020.11.21
363 댓글 읽는 호노카 8 2020.11.21
362 선풍적인 인기로 외국에 없어서 못 파는 음식 24 2020.11.21
361 군대 내 인간관계 고민 16 2020.11.21
360 짝남 혹은 남친에게 정 떨어지는 순간 11 2020.11.21
359 시험 하루 앞두고 확진자 발생 7 2020.11.21
358 이혼한 부부 동거시키는 새 예능 28 2020.11.22
» 근본적으로 다른 남녀의 두뇌 시스템 41 2020.11.22
356 연어 스테이크 꿀팁 18 2020.11.22
355 연우의 도발 6 2020.11.22
354 한지민이 얘기하는 촌스럽던 시절 13 2020.11.22
353 요즘 보이스 피싱 수준 12 2020.11.22
352 86과 90의 차이 9 2020.11.22
351 요즘 급증하는 질병 16 2020.11.22
350 ESPN 해설진이 본 KBO 심판 7 2020.11.22
349 이상한 검열 기준 5 2020.11.22
348 예의를 중시하는 PT 트레이너 24 2020.11.22
347 우리 아이가 진짜 달라졌어요 6 2020.11.22
346 67년만에 취소된 행사 4 2020.11.22
345 중국 백신 근황 11 2020.11.22
344 작정하고 어필하는 조권 8 2020.11.22
343 버스기사의 폭언 15 2020.11.22
342 다음주 개봉하는 대륙의 국뽕영화 18 2020.11.22
341 꽃이 색을 띠는 이유? 14 2020.11.22
340 군 위문공연 레전설 14 2020.11.22
339 신림동 보증금 100만원 월세 42만원짜리 원룸 18 2020.11.22
338 의대와 치대의 공부량 차이 38 2020.11.22
Board Pagination Prev 1 ... 502 503 504 505 506 507 508 509 510 511 ... 519 Next
/ 5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