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무이비엔 2021.02.23 00:18 (*.197.147.209)
    2018년스페인 발렌시아에서 1년 살다가 왔다 질문 받는다
  • ㅇㅇ 2021.02.23 00:20 (*.253.57.38)
    2017년에는 뭐했냐
  • DDD 2021.02.23 00:22 (*.144.25.177)
    토마토 축제때 남녀 서로 여기저기 터치 터치 레볼루션 이거 트루?
  • ㅇㅇ 2021.02.23 09:15 (*.117.54.2)
    밥은 먹고 다니냐
  • 2021.02.23 12:42 (*.102.11.32)
    발냄새 나냐?
  • 노도 2021.02.23 12:42 (*.18.244.71)
    동양인이 살기에 어떰?

    스페인 2주정도 여행가보고..느낀점은...스페인 남자들이 생각보다 덩치들이 크지않아서 동양남자도 어필해볼수잇을까 싶은 생각이 살짝들엇고-미인들이

    참으로 많더만

    바셀축구경기보러 갔엇는데..거기 꼰대들 인종차별 오지게 하는게 몸으로 느껴졋고..


    날씨가 너무좋아서

    한달살기 해보고 싶다느 생각이 많이 들엇음

    동양인이 남자로서의 어필. 인종차별..그외 팁 좀
  • ㅇㅇ 2021.02.23 13:28 (*.211.14.169)
    경기장에서 인종차별은 뭘 어떻게 당했냐?
    난 스페인은 못 가보고 인종 차별 심하다는 이탈리아에서 로마 경기 보러 갔었는데 옆에 아저씨들 앞 자리 형님들 다 존나 호의적이던데.
  • 노도 2021.02.23 13:58 (*.18.244.71)
    그때 바셀이랑..발렌시아-이강인 나오고..옆에 스페인꼰대-나이가 좀잇어보이더라 60정도 되보이던데..슬쩍 부딪혓어 움직이다가

    미안하다고 했는데 계속 졸 라게 지랄하더라..느낌이 아 이게 인종차별인가..느껴질정도 잠깐 그러고 마는게 아니라 사람 졸라 뻘쭘하게

    지랄하더라...사실 다른데서는 잘 못느낌 -인종차별- 그도 그럴수 밖에 없는게..다른데는 내가 다 손님이니까
  • 무이비엔 2021.02.23 13:44 (*.197.147.209)
    2017년엔 스페인에 도착했찌
    토마토 축제 생각보다 그냥 별로였다
    스페인 지역마다 축제가 다 다른데
    3월달에 마스클레타라는 불꽃놀이비슷한 축제 하는데 이게 훨씬 재밌음 이거 끝나고 저녁에 클럽가면 200%임
    솔까말 스페인이 유럽에서 워낙에 다양한 민족들이 살고 있어서 인종차별 당했다는 애들 보면 나도 좀 어리둥절함
    북부랑 남부쪽이 카톨릭과 이슬람 문화가 섞여 있고 또 짱깨들도 존나 많이 있어서
    동양인이든 뭐든 아예 신경도 안씀
    밥값도 싸고 모든 물가가 한국보다 쌈
    공기도 깨끗하고 너무 좋다 강력 추천한다
    코로나 풀리면 다시 또 갈 예정
    정말 살고싶으면 스페인어 공부해서 다시 한번 가봐 개네들 영어도 할줄 아는데 스페인어 조금이라도 할줄알면 개좋아함
    호데르 부따 마드레 ㄱㄱ
    좋게 얘기하면 애들이 여유가 있고
    나쁘게 얘기하면 존나 게으르다
    그래서 존나 회사생활 오랫동안 한 애들 스페인가면 개 현타온다 레알 내가 버는돈에 반도 못버는 애들인데
    존나 여유있고 진짜 삶을 즐기니까 하고싶은것만 하고 살고 스트레스 안받고
    진짜 그게 삶이지
    무엇때문에 사냐 돈때문에사냐? 그럼 스페인을 가봐라 생각이 확 바뀐당께
    지금도 그러는지 모르겠는데
    내가 18년도에 있을때만해도 BTS 존나 좋아하더라 스페인 남녀 젊은애들 전부다
    스페인에서 만난 친구 있는데 개네집 놀러갔다가 저녁에 클럽가자그래서 밥먹고 나가는데
    차틀더니 이거 꼬레아노 꼬레아노 이러길래 BTS노래 존나 들어 그러면서 대마 빨면서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나 스페인가서 처음 BTS라는거 알았고 그게 한국 그룹이라는것도 알았음
    에요~~~~~~~불타오르네 뭐 이런 노래였는데 진짜 다 좋아함 BTS
    그래서 지금 물들어올때 노 저어야되
    얼른 GA JU a!!!
  • ㄱㅅ 2021.02.23 13:56 (*.154.32.74)
    200프로가 뭘까
  • ㅇㅇ 2021.02.23 15:50 (*.211.14.169)
    2번 하나보지.
  • ㅁㅁ 2021.02.23 00:20 (*.119.181.46)
    마술하는거 있나요?
    미모보느라 안보이네요
  • 심리학자 2021.02.23 02:05 (*.62.8.5)
    외계인은 재체기 나올꺼같으면 바로 팔굼치 갔다대는구나
  • ㅇㅇ 2021.02.23 11:59 (*.29.233.133)
    마술은 안보이고 여자만 보이냐
  • 4324 2021.02.23 12:08 (*.51.7.105)
    근데 오른손에 끼워둔채로 왼손으로 떨어뜨리는 시늉을하는데 왼손에 안떨어진걸 봤을텐데 그냥 넘어가네?
  • 2021.02.23 12:18 (*.85.66.131)
    떨어뜨리는 시늉을 하면서 실제로 안떨어지는건 왼손으로 가려서 못보게 하는거지.
  • ㅇㄹㅇㄹ 2021.02.24 00:01 (*.198.55.134)
    저 여자애는 존재 자체가 마술인데 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10772 힙찝이들 특징 19 2020.09.30
10771 힙찔이의 빠따질 11 2020.12.11
10770 힙찔이들이 또 21 2020.10.20
10769 힘을 숨긴 사장님 16 2020.07.23
10768 힘들게 들어간 공무원 포기하거나 자살하는 이유 39 2021.02.13
10767 힘든 상황 때문에 도움 요청하는 연예인 33 2021.01.07
10766 히로히토 일왕의 잔혹성 24 2020.09.24
10765 히딩크가 한국에서 배운 것 10 2021.02.17
10764 히딩크가 진심으로 당황했던 순간 11 2021.02.17
10763 히딩크가 가장 기억에 남는다는 제자 13 2020.07.02
10762 히딩크가 2002 한국행을 수락한 이유 17 2021.02.16
10761 흰둥이가 골프장 안을 맴도는 이유 3 2020.07.22
10760 희대의 혼인 빙자 사기극 20 2020.12.09
10759 희대의 정치쇼 14 2020.12.31
10758 희귀병 걸린 팬의 특별한 날 6 2020.12.17
10757 희귀병 걸린 딸 위해 7 2020.08.26
10756 흡연자의 추석 15 2020.09.24
10755 흙수저 집안 아동들이 겪는 심리적 고통 10 2020.10.04
10754 흘러내린 미나 16 2020.11.06
10753 흔한 배민 리뷰 12 2020.10.20
10752 흔한 동시에 희귀한 재료 15 2020.11.26
10751 흔들다리 고인물 14 2020.06.21
10750 흔들다리 게임하다 추락한 여성 15 2020.06.19
10749 흑화 중인 개통령 16 2020.11.10
10748 흑형의 탄력 17 2020.09.04
10747 흑인의 생명이 중요하다고? 18 2020.09.23
10746 흑인 아들이 엄마와 싸운다는 것 2 2020.10.18
10745 흑인 사망 사건 이후 미국 15 2020.06.14
10744 흑우 왔는가? 20 2020.07.04
10743 흑색 아버지회 14 2020.11.25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60 Next
/ 36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