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23123 2021.02.23 00:14 (*.212.231.134)
    내가 여자가 안되어 봐서 잘은 모르지만
    요즘 한국여자들 고생은 죽어도 하기 싫으니 확실이 돈이면 다되긴 하네
    오히려 남자들이 로맨티스트여
    창녀랑 뭐가 다른지 나는 모르겠다
    사랑은 좋지만 힘든 삶은 싫으니 일단 토나올 수준 아니면 더 돈많거나 안정적인 놈한테 시집 가겠다면서 사랑타령은 뒤에다 뭘 구구절절히 써놨는지..
    씨발년이네 ㅋ
  • 사나 2021.02.23 00:19 (*.22.209.117)
    남자들이 외모 따지고 나이 따지듯
    여자도 또이또이라고 봄
  • 2021.02.23 01:41 (*.97.234.4)
    남잔 욕먹어도 먹는 갑다 하는데
    여잔 욕먹기 싫어서 발악하는게 다르자나
  • ㅆㄸㅇ 2021.02.23 21:30 (*.39.146.63)
    그건 니가못나서다

    난 애초에 결혼상대로는 인서울상위권대학이상에 집안 중산층이상으로만 정해놓고 골라서 적당히건방짐없는 약사랑결혼했다
  • 1 2021.02.24 02:08 (*.212.231.134)
    니 와입도 생긴건 좆같지만 적당히 멍청한놈 골라서 현금인출기로 부려먹을라고 결혼했길 바란다
  • DDD 2021.02.23 00:15 (*.144.25.177)
    30대라도 외모가 평타 이상이면 이런 고민 할 수 있지.
    20대여도 외모 후달리면 저런 고민은 언감생심.
  • ㅁㄴㅇㄹ 2021.02.23 09:34 (*.99.193.27)
    그렇지 뭐 여러명 눈에 들어오고 이리저리 스펙 서로 맞춰보고 그럴수 있지.. 다만 저 여자는 자신이 정말 좋아하는게 뭔지 무엇이 자신을 행복하게 하는지 잘 모르기 때문에 불행한 사람일 뿐.. 자신의 배우자 선택을 왜 남한테 물어 봄? 자기 인생을 일면식도 없는 남한테 맞기겠다는거?
  • ... 2021.02.23 10:10 (*.147.89.73)
    30대인데 평타 이상이면 이미 시집 가지 않았을까...
  • 123123 2021.02.23 00:21 (*.212.231.134)
    지도 지가 글쓰다가 뭔가 이상한걸 느끼고 하지만 나는 창녀마인드는 아니라고 변명을 주절주절..
    시발 결혼할라고 작정하고 선을 보러 나왔으면
    상대방이 나랑 인생가치관이 맞는지, 가정을 이루게 되면 좋은 부모가 될 성실함과 책임감이 있는지, 자녀계획이나 교육에 대한 마인드 이런게 우선 아닌가?
    젊은남녀가 좋은 직장있고 빚 없으면 결혼자격은 된거지 시발
    지는 서울에 오피스텔 하나 살 돈도 없는년이
    개같은년이네 저거
  • ㅁㅁ 2021.02.23 00:44 (*.119.181.46)
    사회에 사랑이 있을때는 매춘을 반대하지 않고

    사회에 사랑이 없을때는 매춘을 반대한다


    왜겟냐 지들이 창녀랑 똑같으니까 매춘을 반대하지. 경쟁상대이니까 ㅇㅇ
  • 뭐냐 저게 2021.02.23 01:51 (*.121.176.107)
    사랑없이 저리 조건만 보고 결혼하면 살면서 정이 생김?
    진심 궁금함
    ㅅㅅ하기 전에도 데면데면 할거 같은데 어후~
  • 2021.02.23 09:19 (*.15.49.119)
    저거 보고 비슷한 댓글 쓰려고 내려왔는데 있네
    동감함

    아무리 조건이 중하다고 해도 좋아한다 아니다도 중요한 건데...
    스스로도 알고 있지만 어떻게 할지도 모름
    저런 글 볼 때마다 좀 답답함, 미래를 생각하는 것 같지만 아무 것도 생각 안 하고 있음
    나이가 적은 것도 아닌데 뭘 하면서 살았길래 스스로의 선택도 남한테 미루냐
  • 2021.02.23 07:43 (*.113.151.12)
    소설에도 자산이 억억 거리네 ㅎ
  • 5 2021.02.23 08:55 (*.115.137.17)
    경제력보고 결혼했다가 싸이코 만나서 처맞고 울어봐야 아 성격이 제일 중요하구나..느끼지..
  • 냐벙 2021.02.23 17:05 (*.13.84.2)
    여자들의 착각
    칼자루를 자신들이 쥐고 있다 생각함
    성관계에 있어서는 그렇지.. 결혼에 있어서는 절대 그렇지 않음...
  • ㅋㅂㅈ 2021.02.23 23:35 (*.249.88.115)
    40살 넘어도 고른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10393 학폭 가해자들이 주인공이었던 프로그램 15 2021.02.23
10392 전 남친도 터뜨릴꼬얌 13 2021.02.23
10391 이웃집 찰스 주작 방송 폭로 15 2021.02.23
10390 학폭 피해자들은 왜 잘 나갈 때 터뜨리죠? 19 2021.02.23
10389 미국 전기료 상황 31 2021.02.23
10388 기성용 학교폭력 애매 22 2021.02.23
10387 초아가 금발을 포기한 이유 12 2021.02.23
10386 이마트에서 영입한 추신수 16 2021.02.23
10385 동아리 회식자리 후 여자친구와 다툼 15 2021.02.23
10384 하늘에서 떨어지는 비행기 파편 10 2021.02.23
10383 현재 학폭 가해자들 심정 27 2021.02.23
10382 야구부 가입을 원했던 박지성 7 2021.02.23
10381 원전 오염수 바다로 유출시키는 나라 19 2021.02.22
10380 조용히 넘어갔던 안정환의 폭로 15 2021.02.22
10379 찐 남사친과 위장 남사친 15 2021.02.22
10378 광희식 학폭 대처 23 2021.02.22
» 어떤 남자를 고를까요? 16 2021.02.22
10376 또래한테 따돌림 당하는 아역 배우 10 2021.02.22
10375 전 청와대 셰프가 가족들에게 해주는 요리 10 2021.02.22
10374 송중기 드라마 첫방송 논란 17 2021.02.22
10373 내년부터 가상화폐 과세 17 2021.02.22
10372 진짜로 다 터뜨린 다꼬나이트 37 2021.02.22
10371 축구보다 힘들다는 육아 7 2021.02.22
10370 그걸 왜 이제 가르쳐줘? 3 2021.02.22
10369 1톤 폐비닐에서 620리터 기름 생산 16 2021.02.22
10368 에이 설마 사실이 아니겠지 14 2021.02.22
10367 에어팟 있는 사람이 배우면 좋은 마술 17 2021.02.22
10366 사나의 데뷔 전 SNS 11 2021.02.22
10365 한국 대사관 앞에 무릎 꿇은 사람들 27 2021.02.22
10364 총체적 난국인 퀵 배송 8 2021.02.22
Board Pagination Prev 1 ... 7 8 9 10 11 12 13 14 15 16 ... 358 Next
/ 3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