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23123 2021.02.23 00:04 (*.212.231.134)
    혼자 끙끙 앓으면서 괴롭힘 당하느니
    뒷걱정은 하지말고 증거확보해서 속시원하게 꼰지르는게 나을 수도
  • 사나 2021.02.23 00:18 (*.22.209.117)
    광희 현명
    ㅎㅎㅎ
    승리 패거리가 불러도 맨날 바쁘다고 피하고 ㅋㅋ
  • ㅇㅇ 2021.02.23 00:30 (*.165.56.127)
    우리나라가 잘못가르친게 고자질은 나쁘다임. 힘으로 나대는 놈은 더 강한힘으로 찍어누르는게 정답
  • 어쩔수없어 2021.02.23 00:58 (*.84.252.16)
    요즘 애새끼들은 통제가 안 됨. 교사가 뭣도 아니라는걸 이미 깨달았거든. 그리고 학교폭력 해봤자 피해자는 평생 고통이지만, 가해자는 솜방망이 처벌로 끝나는게 대부분
  • 냐벙 2021.02.23 17:07 (*.13.84.2)
    왜 통제가 안되냐
    너는 거름 왜 사람 안죽이고 사냐, 경찰 무서워서지???
    통제 된다
    안된다고 믿는 너 같은 생각 땜시 당하는거
    단... 증거는 좀 모아라 함심한 루저들아...
    그게 있어야 선생들도 나선다
  • ㄴㅇㅁ 2021.02.23 00:59 (*.0.226.253)
    지극히 정상적인 대처
    광희 정신없어보여도 가정교육 바르게 받고 자랐구나
  • 111 2021.02.23 01:47 (*.125.177.184)
    그래도 괜찮은 선생들이었나보네. 대부분, 특히 여자선생님이었으면 그래서 뭐 어쩌라고 했을텐데.
  • 123123 2021.02.24 05:19 (*.212.231.134)
    남선생한테 얘기를 했겠지
    아니면 여선생한테 얘기를 했어도 여선생이 다른 남선생한테 말해서 부탁했겠지
    여자가 어떻게 다큰 불량학생들 상대를 하겠냐 그런 불편하고 귀찮아 질 수 있는 일은 남선생들이 하는거지
    요즘 애들 그것도 불량학생들이 여자선생이 가서 뭐라고 해봤자 듣는척이나 하겠냐 보지년이 지랄하고 있네 하고 말도 안듣지
  • 1234 2021.02.23 01:49 (*.142.106.36)
    학창시절이나 군대 때 느낀점은 유독 내성적이고 자존감 낮은 친구들이 있다. 본인이 잘할 수 있다는 자신감마저 결여되있으며, 간단한 관등성명 조차 크게 말하지 못함.
    아마 밖에서는 다른 친구들 앞에서 얘기하는거 조차 엄청 힘들어했을거다. 그런 친구들에게 학교나 군대에서의 부조리함을 맞닥뜨렸을 때, 상부에게 고발이나 반항같은 건 꿈에도 못꿈. 괴롭히는 친구나 선임이 선생님이나 선임에게 본인보다 더 인정받고 친하다고 느꼇을테니깐.. 평소에 행실도 바르고 공부도 잘하는 일진새기들이 이런 나약한 친구들 골라서 괴롭힐 때 해결책은 거의 없다고봐도 무방. 그대들 본인의 잘못이 아니라 그 일진이나 선임의 잘못이라고 일러줄 수 있는 친구가 곁에 있어주기를 바랄뿐
  • ㅇㅇ 2021.02.23 02:22 (*.45.84.11)
    게시글이랑 좀 떨어짐 이야기긴한데.. 이렇게 동시다발적으로 이어지면서 하나의 트렌드화 되는게 뭔가 본질과는 떨어져가는 느낌이 들어서 나중에는 미투운동이 그랬던것 처럼 무고한 이유로 피해받는 사람들도 생겨날듯
  • ㅎㅎ 2021.02.23 05:39 (*.96.31.240)
    똑똑한 놈.
  • 2021.02.23 06:25 (*.105.94.54)
    학교밖에서 기다렸다가 때리면 어쩔려구..
    사는 동네나 자주 다니는 길목정도는 금방 알수있었을텐데..
    물론 저 성격보니 당하고나서도 선생님이나 경찰에 알려
    수습할것같긴 하다만... ㅎㅎ
  • 냐벙 2021.02.23 17:08 (*.13.84.2)
    경찰서로 가..
  • 123123 2021.02.24 05:21 (*.212.231.134)
    애초에 끝나기 전에 가서 일렀다쟈냐
  • 3 2021.02.23 08:45 (*.102.11.39)
    동의한다 군대에서도존나갈구길레 중대장한테얘기했더니 안건들더라ㅋㅋ군생활 어짜피 끝나면 끝날인연들이다 왕따되도 편하고 좋다
  • 2021.02.23 09:02 (*.15.49.119)
    좀 슬프네
  • ㅎㅎ 2021.02.23 11:11 (*.83.247.60)
    현명한 판단인듯
  • 2021.02.24 13:32 (*.225.60.154)
    오래 볼 것 아니면 또라이로 지내는 게 맘 편하지.
  • 5 2021.02.23 08:54 (*.115.137.17)
    선생님한테 일르면 애들한테 소문퍼지고 왕따 될까바 그냥 참고 말안하는애들많은것같은데..시간지나면 그런애들 아무소용없고 진정한친구 2 3 명만 있으면된다 학폭당해서 자살하느니 선생님한테 얘기하고 조용하게 학교생활끈내는게 100000번낫다
  • 2021.02.23 11:57 (*.214.169.20)
    최고의 대처네
  • 2021.02.23 12:30 (*.36.140.35)
    남으라 그러면 안남으면 되는데 ㅋ
  • 레이 2021.02.23 14:16 (*.154.57.83)
    저게 맞다 선생세끼한테 얘기해도 신경도 안 쓰는 인간도 있다 덕분에 칼질할뻔했지 어쨋든 선생한테 알리면 왕따 당할 수도 있고 보복이 있을 수도 있지만 일단은 어른한테 도움 청하는 게 맞음 그래야 도와줄 수 있지 혼자 해결 할 수 없으니까
  • 2112 2021.02.23 16:09 (*.117.7.185)
    저걸로 안될수도 있지만 모든 시도는 다 해봐야 하지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151 에어팟 있는 사람이 배우면 좋은 마술 17 2021.02.22
150 에이 설마 사실이 아니겠지 14 2021.02.22
149 1톤 폐비닐에서 620리터 기름 생산 16 2021.02.22
148 그걸 왜 이제 가르쳐줘? 3 2021.02.22
147 축구보다 힘들다는 육아 8 2021.02.22
146 진짜로 다 터뜨린 다꼬나이트 37 2021.02.22
145 내년부터 가상화폐 과세 18 2021.02.22
144 송중기 드라마 첫방송 논란 17 2021.02.22
143 전 청와대 셰프가 가족들에게 해주는 요리 10 2021.02.22
142 또래한테 따돌림 당하는 아역 배우 10 2021.02.22
141 어떤 남자를 고를까요? 21 2021.02.22
» 광희식 학폭 대처 23 2021.02.22
139 찐 남사친과 위장 남사친 15 2021.02.22
138 조용히 넘어갔던 안정환의 폭로 15 2021.02.22
137 원전 오염수 바다로 유출시키는 나라 19 2021.02.22
136 야구부 가입을 원했던 박지성 7 2021.02.23
135 현재 학폭 가해자들 심정 27 2021.02.23
134 하늘에서 떨어지는 비행기 파편 10 2021.02.23
133 동아리 회식자리 후 여자친구와 다툼 15 2021.02.23
132 이마트에서 영입한 추신수 16 2021.02.23
131 초아가 금발을 포기한 이유 12 2021.02.23
130 기성용 학교폭력 애매 22 2021.02.23
129 미국 전기료 상황 32 2021.02.23
128 학폭 피해자들은 왜 잘 나갈 때 터뜨리죠? 19 2021.02.23
127 이웃집 찰스 주작 방송 폭로 16 2021.02.23
126 전 남친도 터뜨릴꼬얌 13 2021.02.23
125 학폭 가해자들이 주인공이었던 프로그램 15 2021.02.23
124 현아도 터졌다 24 2021.02.23
123 한국에서 설렁탕 먹는 법 배워간 일본인 34 2021.02.23
122 21살 여자에게 고백한 48살 47 2021.02.23
Board Pagination Prev 1 ... 346 347 348 349 350 351 352 353 354 355 356 Next
/ 35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