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ㅇㅇ 2021.02.23 14:23 (*.20.226.68)
    그래서 뭐 어쩌라고?
  • 2021.02.23 14:25 (*.15.49.119)
    딱 생각하길 멈춘 사람들이 자주 하는 말
  • ㅇㅇ 2021.02.23 17:30 (*.106.87.96)
    우동사리밖에 없나 이새키는
  • ㅇㅈ 2021.02.23 18:16 (*.166.76.19)
    ㅋㅋ 니인생은 딱 니가 사는 그수준에 멈춰있을듯
  • ㅇㅇ 2021.02.23 14:38 (*.101.66.21)
    변동요금제를 사용함으로서 그동안 받아온 혜택이 있을껀데
    리스크가 현실로 다가왔을때 현실부정도 아니고 왜 민영화탓을하냐 엠빙신ㅋㅋ기록적 한파의 상황적 특수성을 고려하지않았다 머 그런식으로 풀어야지 쟤들 고정 요금제도 따로 있드만ㅋㅋ
  • ㅇㅇ 2021.02.23 19:48 (*.162.59.38)
    전기가 기본연료가 되어버린 이상 그 것을 철저히 회사 이윤창출로 쓰인다는게 얼마나 국가적으로 멍청한 짓이라는걸 보여주는거라고 생각 못하냐?
  • ㅇㅇ 2021.02.23 14:44 (*.147.125.34)
    ㅋㅋ 참 요즘뉴스 자극적이야 재밌쉉
  • ㅇㅇ 2021.02.23 15:26 (*.30.202.165)
    기본으로 필요한건 민영화 하면 좆되는듯.
  • R 2021.02.23 15:52 (*.223.37.242)
    애국보수들이 좋아하는 민영화
    현실은 민영화하면 가장먼저 죽는 애국보수들
  • 에라~이~~ 2021.02.23 15:57 (*.23.15.130)
    애국 보수들 노인네 프레임 씌우지 마라..

    돈 있는 친일파 일베 같은 애들이 노인네들 선동해서 세불리는 거잖아..

    무지한 노인네들 일당 주면서 세뇌시키는 걸... 희화화 해서 뭐하는 짓이냐.. 창피한 놈..
  • ㅇㅇ 2021.02.23 17:34 (*.227.190.230)
    zzzzzzzzzz현실은 지금 빈민층이 너처럼 문주당 뽑음
  • ㅇㅇ 2021.02.23 18:16 (*.211.47.140)
    본인등판 ㅋㅋㅋ
  • dd 2021.02.23 21:01 (*.227.190.230)
    5등급 좆소띠
  • 레이 2021.02.24 04:21 (*.86.108.65)
    그러게 졸라 아이러니해..
    지들 삶하고 상반되는 당 선호한단말이지
    살만한 색히들은 평등정의 외치면서 더 부자되고
    그지같이 사는 색히들은 자본우대 정당 지지하고

    근데 우리애국보수들은 좌파든 우파든 뒤통수맞고 벼락 거지되는 슬픈 현실. 왜냐고? 자본주의 국가라서 운명이 그러함.
  • ㅇㅇ 2021.02.24 12:07 (*.223.39.56)
    그래서 니들 대통령은 백신도 못구하고 무료급식소 지줄서고있냐?ㅋㅋㅋㅋㅋㅋㅋㅋㅋ
  • 슈퍼좌빨어그로킹 2021.02.23 16:19 (*.93.136.129)
    국가 인프라는 민영화 하면 안된다.
    수도,전기 말야, 공항,철도는 민영화 해야 한다. 대신 민영화 할때 제대로 해라. 한전처럼 민영화도 국유화도 아닌 개판으로 하지 말고
  • ㅇㅇ 2021.02.24 16:08 (*.100.163.186)
    되도않게 물터지 말어
    진짜 그리 생각하고 말하는건 아니겠지?
    공항, 철도도 국가경쟁력에 미치는 영향이 만만치 않아. 사실상 필수적인거고
  • ooOoo 2021.02.23 17:43 (*.242.182.34)
    미국이라는 나라가 땅덩이가 너무 커서 국가가 그 모든 시설을 갖출 수가 없었음. 그게 땅덩어리가 큰 나라의 문제임. 우리나라는 작으니까 국가의 자금으로 전기, 수도를 전부 커버할 수 있는거임. 미국은 엄두도 못냄. 안한게 아니라 못한거임.
  • 공부좀 하셔. 2021.02.23 19:09 (*.5.49.24)
    텍사스는 부시 주지사때 미국 전력망에서 독립시켜버림.
    연방 규제를 피해서 텍사스 전력업체 배불려주기 위함.

    갑자기 추워짐
    -> 난방 장비가 없으니 전열기구로 난방 집중
    -> 전력 소비 급증
    -> 전력망이 분리되어 대안없음
    -> 추위로 발전소도 일부 정지
    -> 중요도에 따라 제한 송전 (빈 관공서는 전력 공급, 가정집 전력 차단)

    이게 못한게야???

    걍 떠오르는 생각을 떠벌이지 말고
    상황을 이해해라.
    부시만 아니었어도 이렇게 안되었음.
  • 버지니아 2021.02.23 21:43 (*.75.252.40)
    미 전력망에서 독립했다는게 민영화를 한게 아니다. 원래도 민자회사였는대 전력망에서 나갔다는거다. 타주의 전기회사들도 민자회사인데 미전력망에 포함되있는거다.
  • ㅇㅇ 2021.02.24 04:24 (*.86.108.65)
    와.. 못배운 수준에서 세상 해석하려하네.
    니 맘대로 생각하는건 좋은데 그런말은 느그집 식구들에게나 썰풀어라.
    머 땅이 넓어서 못 커버해? ㅋㅋㅋㅋ
  • ㅁㅁ 2021.02.23 18:39 (*.7.48.48)
    민영화 = 보수라는 프레임 미는 대깨문 병신들

    김대중 노무현이 공기업 조지고 노동자들 짓밟은거는 눈에도 안 들어오지?
  • dk 2021.02.23 19:11 (*.235.3.14)
    이뭐병....
    민영화 보수 프레임이 아니고 mb 나 근햬때 실제.진행하려고 했던거라고....혼자 열폭하기는
  • ㅁㅁ 2021.02.23 19:21 (*.7.48.48)
    김대중 시기에 조폐공사 파업유도하고 노무현때 철도 박살낸거 반박은 못하고 느그 주인처럼 이명박근혜 울부짖는거 좀 추한데
  • dk 2021.02.23 19:09 (*.235.3.14)
    이걸 mb가 할려고 했지
  • 버지니아 2021.02.23 21:38 (*.75.252.40)
    한국은 관련 기사 키워드에 왜 민영화가 붙냐?? 미국 기사는 민영화에 포커스를 맞추는게 아니라 피해사실과 전기시설 등에 포커스 맞추는데?? 미국 전역 대부분의 전력회사들이 사기업이다. 근데 내가사는 동네는 1000kW 기준 127불로 한국보다 약 20만원보다 저렴하다. 소득 대비로하면 미국이 한국보다 훨씬 저렴한거다. ㄱ사대로면 민영화했으니까 전기료 막무가내로 올렸어야하는거 아니냐?? 사기업이라도 전기료 인상할때마다 주의회 승인 받아야하는데;;;;(
  • ㄷㄷㄷ 2021.02.23 23:53 (*.101.193.242)
    미국애들 전기 어마어마하게 쓴다. 우리나라에선 상상도 못잘 정도로

    여름엔 그냥 24시간 매일 에어컨 틀어놓고 몇달동안 안끄고 사는 수준

    에너지 절약에 대한 개념이 거의 없는 애들임. 쓰레기 분리수거도 전혀 안한다
  • ㅁㄴㅇㄹ 2021.02.24 03:38 (*.205.41.5)
    공감합니다, 물론 사람에 따라 다르겠지만 전기랑 물 어마어마하게 써제낍니다.
    양치하는 동안 물 콸콸틀어 놓는거 한두번 본게 아님.
  • 2021.02.24 08:18 (*.196.74.214)
    한국전기료가 미국전기료만큼 나와도
    에어컨 하루 2시간만 틀거야?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10407 기상캐스터에게 달린 악플 15 2021.02.24
10406 미안마 시위 상황 21 2021.02.24
10405 모모랑 연애 중인 김희철이 생각하는 결혼 19 2021.02.24
10404 모유 한 팩에 100만원? 14 2021.02.24
10403 남자들은 좋겠다 17 2021.02.24
10402 학폭 피해자들이 느끼는 착한 일진이라는 말 13 2021.02.24
10401 화가 많이 난 여친 13 2021.02.24
10400 남친 구하려고 불타는 자동차에 뛰어든 여성 15 2021.02.24
10399 아직 백신 투약 시작하지 않은 나라들 29 2021.02.24
10398 미드에 나오는 50년대 한국의 모습 11 2021.02.24
10397 아빠하고 PC방 밤샘한 썰 23 2021.02.24
10396 전세계 법원에서 선고된 최고 형량 15 2021.02.24
10395 21살 여자에게 고백한 48살 46 2021.02.23
10394 한국에서 설렁탕 먹는 법 배워간 일본인 34 2021.02.23
10393 현아도 터졌다 24 2021.02.23
10392 학폭 가해자들이 주인공이었던 프로그램 15 2021.02.23
10391 전 남친도 터뜨릴꼬얌 13 2021.02.23
10390 이웃집 찰스 주작 방송 폭로 16 2021.02.23
10389 학폭 피해자들은 왜 잘 나갈 때 터뜨리죠? 19 2021.02.23
» 미국 전기료 상황 29 2021.02.23
10387 기성용 학교폭력 애매 22 2021.02.23
10386 초아가 금발을 포기한 이유 11 2021.02.23
10385 이마트에서 영입한 추신수 16 2021.02.23
10384 동아리 회식자리 후 여자친구와 다툼 15 2021.02.23
10383 하늘에서 떨어지는 비행기 파편 10 2021.02.23
10382 현재 학폭 가해자들 심정 24 2021.02.23
10381 야구부 가입을 원했던 박지성 7 2021.02.23
10380 원전 오염수 바다로 유출시키는 나라 18 2021.02.22
10379 조용히 넘어갔던 안정환의 폭로 15 2021.02.22
10378 찐 남사친과 위장 남사친 11 2021.02.22
Board Pagination Prev 1 ... 61 62 63 64 65 66 67 68 69 70 ... 412 Next
/ 4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