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ㅇㅇ 2021.04.08 01:29 (*.242.18.94)
    나도 김희철이면 이별의 아픔 없을것 같다
    여자들이 2줄로 서있을텐데 ㅋㅋㅋ
  • ㅇㅇ 2021.04.08 02:57 (*.109.65.122)
    상렬이형 역시 ㅋㅋㅋㅋ
  • ㄴㄴ 2021.04.08 04:03 (*.56.228.193)
    지상렬 50살 넘지 않았나?? 피부 조금 괜찮네.
  • ㄴㄴ 2021.04.08 04:06 (*.56.228.193)
    저 위에 위에글 심권호 안색은 너무 구린데, 지상렬은 좋네..관리를 잘한다는게 이런건가
  • 속터져 2021.04.08 08:29 (*.121.176.107)
    저러다 병진이형 꼴나는거야
  • 7 2021.04.08 09:07 (*.117.29.147)
    키보드에서 손들떼 저 형 무서운형이야....악플달지마;;;
  • 도온 2021.04.08 09:21 (*.138.65.76)
    사랑하지 않았던 거지
    나를 사랑하기에 옆에 두었을뿐
  • 2021.04.08 10:26 (*.39.157.44)
    여자들 줄서 있으면 그럴 틈도 없지
  • 이별경험없음. 2021.04.08 12:22 (*.47.133.182)
    난 이별이란 경험을 해 본 적이 없음; 19세에 처음 여자친구를 사귀었는데 지금의 와이프.. 곧 결혼 17주년;
    나 같은 사람 없나.. 이별에 대한 공감대가 없 ㅠㅠ
  • ㄱㄱㄱ 2021.04.08 15:04 (*.121.176.107)
    부럽다 시간낭비 감정낭비가 없었네
  • 1 2021.04.08 18:51 (*.229.9.76)
    나도똑같음...19세수능치고 만나서 10년정도 사귀다가 그냥 결혼 대신 엄마가 조금 일찍돌아가셔서 사랑하는 사람과의 이별이 그슬픔과 비교하면 어느정도 될려나?..한번씩생각해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12782 힙한 청소년들 13 2021.04.05
12781 힙찝이들 특징 19 2020.09.30
12780 힙찔이의 빠따질 11 2020.12.11
12779 힙찔이들이 또 21 2020.10.20
12778 힘을 숨긴 사장님 16 2020.07.23
12777 힘들게 들어간 공무원 포기하거나 자살하는 이유 39 2021.02.13
12776 힘든 상황 때문에 도움 요청하는 연예인 32 2021.01.07
12775 힐 신은 윤하 비율 대참사 18 2021.03.22
12774 히로히토 일왕의 잔혹성 24 2020.09.24
12773 히딩크가 한국에서 배운 것 10 2021.02.17
12772 히딩크가 진심으로 당황했던 순간 11 2021.02.17
12771 히딩크가 가장 기억에 남는다는 제자 12 2020.07.02
12770 히딩크가 2002 한국행을 수락한 이유 17 2021.02.16
12769 흰티 청바지 효성 6 2021.03.28
12768 흰둥이가 골프장 안을 맴도는 이유 3 2020.07.22
12767 희대의 혼인 빙자 사기극 20 2020.12.09
12766 희대의 정치쇼 13 2020.12.31
12765 희귀병 걸린 팬의 특별한 날 6 2020.12.17
12764 희귀병 걸린 딸 위해 5 2020.08.26
12763 흡족한 식사 후 별점 깎은 누나 18 2021.04.12
12762 흡연자의 추석 15 2020.09.24
12761 흙수저 집안 아동들이 겪는 심리적 고통 10 2020.10.04
12760 흘러내린 미나 16 2020.11.06
12759 흔한 좋소기업의 연봉협상 31 2021.04.08
12758 흔한 배민 리뷰 12 2020.10.20
12757 흔한 동시에 희귀한 재료 15 2020.11.26
12756 흔들다리 고인물 14 2020.06.21
12755 흔들다리 게임하다 추락한 여성 15 2020.06.19
12754 흑화 중인 개통령 16 2020.11.10
12753 흑형의 탄력 17 2020.09.04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427 Next
/ 4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