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앙 2021.04.08 00:16 (*.205.58.153)
    저때.했다면
  • 제너럴 킴 재규어 2021.04.08 00:43 (*.235.4.26)
    이번 부동산 상승장 못먹었겠지 ㅋㅋ
    작년 초까지 부동산 법인 유행일때
    가족법인 만들어서 상가 세팅한거 보니까
    돈 굴리는 노하우는 좀 있었는가벼...

    지금 박수홍이 몇년째 내놓으라고 하는거인데
    2017년부터 대깨문 덕분에 초상승장으로 있는 자산
    따블되고 오세훈 재개발 풀어줘서 막판 상승
    피날레로 먹을래는데
    박수홍이 싹 팔고 70프로 내놔라고 하니
    얼마나 덥답하겠어 ㅋㅋ 조금만 기다리면 다시
    50퍼 상승일텐데....
    .
  • 2021.04.08 03:30 (*.176.173.13)
    이새끼는 미친놈인가?
    니돈 때먹은 사람이 조금만 더 기다리면 더 오른다고 답답하다고 하면 뭐라고 할래?
    널 보는 니네 부모님 속이 답답하시겠다
  • 제너럴 킴 재규어 2021.04.08 13:47 (*.126.44.71)
    농담이야 병신아 소설좀 써봤다
  • ㅇㅇ 2021.04.08 04:55 (*.38.36.199)
    말하는꼬라지보니깐 조만간 사기 크게한번당하겠구만 ㅋㅋㅋ
  • ㅇㅇ 2021.04.08 00:33 (*.242.18.94)
    박수홍이 순진하긴 하네
    부자들은 부모 자식 사이에도 소송하는데 ㅋㅋㅋㅋ
  • 코끼리 2021.04.08 09:43 (*.102.11.173)
    변호사 인터뷰보니 이미 작년 8월부터 통장관리 본인이 했다고 하더만 이제와서 횡령이니 떠드는게 상식적인 상황이냐고
    자꾸 이렇게 감성팔이 짤만 돌고 핵심은 없는걸 보니까 그 형이라는 박수홍 회사 사장과 7:3으로 나누었다가 자기가 먹던 7이 어떤이유에선지 올인 나서 형이 먹던 3을 다시 7:3으로 나누자고 하는 과정에 이런 분쟁이 나온다는 주장이 신빙성이 있어보여
  • Apple 1개 주주 2021.04.08 13:28 (*.124.105.164)
    ㅋㅋㅋㅋ박수홍 형님 이슈인 하시는 줄 몰랐네요
    30년 같이 일했는데, 작년 8월부터 본인이 직접 관리 한거면 29년 동안은 해쳐먹었단 소리네...
  • ㅎㄷㄷ 2021.04.08 10:22 (*.152.181.176)
    친형 당시 뜨끔했겠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12189 흔한 좋소기업의 연봉협상 32 2021.04.08
12188 혼자 사는 승무원에게 생긴 일 17 2021.04.08
12187 학폭 가해자에게 온 연락 9 2021.04.08
12186 묵과할 수 없는 수사정보 유출 11 2021.04.08
12185 학벌 열등감이 만들어낸 괴물 23 2021.04.08
12184 백인 남성의 탈모율 18 2021.04.08
12183 이런 이유로 헤어질 수 있어? 22 2021.04.08
12182 과감한 무단횡단 19 2021.04.08
» 친형을 소송하라고? 9 2021.04.08
12180 요즘 유행하는 연상연하 로맨스 13 2021.04.08
12179 열도의 신흥 종교 2 2021.04.08
12178 심권호가 말하는 하빕 레슬링 실력 46 2021.04.08
12177 한국 웹브라우저 시장 최신 점유율 26 2021.04.08
12176 이별의 아픔이 없었던 김희철 11 2021.04.08
12175 AZ 백신 잠정 접종 보류 11 2021.04.08
12174 신개념 데이트 비용 16 2021.04.08
12173 영재발굴단 역도소녀 근황 24 2021.04.08
12172 결혼 12년 중 11년을 혼자 살다 이혼 19 2021.04.08
12171 그 털보 표정 19 2021.04.08
12170 영화 내부자들을 혹평한 이유 20 2021.04.08
12169 당근마켓 여자 단속반 5 2021.04.08
12168 뒷조사 하고 다니는 오빠 여친 4 2021.04.08
12167 여자들이 징병 당하면 생길 일 10 2021.04.08
12166 시간을 멈춘 체조선수들 8 2021.04.08
12165 일상 속 성차별 표현 15 2021.04.08
12164 한국영화 최고의 사이코패스 캐릭터 17 2021.04.08
12163 딸바보 남편과 이혼을 고민 중 21 2021.04.07
12162 그 누구보다 음모 좋아하시는 분 16 2021.04.07
12161 딸의 중절수술 17 2021.04.07
12160 한국에서 유일했던 인싸 외교 대통령 60 2021.04.07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412 Next
/ 4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