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1.jpg02.jpg03.jpg04.jpg05.jpg06.jpg07.jpg08.jpg09.jpg10.jpg11.jpg12.jpg13.jpg14.jpg15.jpg16.jpg17.jpg18.jpg19.jpg20.jpg21.jpg22.jpg23.jpg24.jpg25.jpg26.jpg27.jpg28.jpg29.jpg30.jpg31.jpg32.jpg33.jpg34.jpg35.jpg36.jpg37.jpg38.jpg39.jpg40.jpg41.jpg

  • ㅇㅇ 2018.11.08 21:26 (*.59.139.73)
    저 중년이 30대일적엔 누워서 숨만 쉬어도 기업에서 데려가려고 했던시절 아닌감
  • 아쏴 2018.11.08 22:20 (*.219.140.80)
    어 그랬곘지 월급삼십만원에 단칸방에 네식구 옹기종기 살면서 한달에 한번정도 월급날이면 통닭한마리사오는 사치도 해보고 말이야.
    여기 이십대중에 그런수준의 생활하면서 자식먹여살릴놈 있겠냐..?
  • 방산소년단 2018.11.09 10:36 (*.253.82.243)
    좋은말이다. 꼰대같아보이지만 꼰대같지 않다. 생각이 트여있는사람같아보여 굳.
  • 111 2018.11.09 11:01 (*.36.171.106)
    그런수준의 생활을 하면서 열심히 살다보면 10년~20년 사이에 내집마련하고 생활이 나아질거라는 비전이 있다면 그렇게 살수 있지.
    10년 일해 내집장만하고, 기업이 30년 근속을 거의 보장하고, 취업 경쟁 덜하고, 예금금리 높고...

    서민한테 중요한건 기본 생활수준도 있지만 성장률이야. 고도성장을 이룬 뒤에 성장세가 정체된 상황에선 서민이 살기 힘들다.

    지금은 생활하며 저축해서 내집마련하려면 20년~30년이다.
    50~60년대생이 사회생활하던 70~80년대에 기업 초봉이 18만원. 주택 전세가 500만원정도 했다.
    지금은 평균적인 기업 초봉은 180만원. 주택 전세는 몇억 하지. 월급은 10배 올랐는데 집값은 100배 올랐어.

    예전엔 중견기업 이상급에 입사하면 정년근속은 거의 보장이었지.
    지금은 임원까지 진급 못한 사람들은 40대에 바로 구조조정 위기가 닥친다.

    예전엔 고졸이 기본이고 대학만 졸업해도 입사지원하기에 문제가 없었고, 토익 점수만 믿고 대기업 원서 쓰던 시절도 있고...
    지금은 토익은 기본에 어학능력, 복수 외국어능력, 대학 학점, 수상경력 등 잔뜩 가지고도 기업 입사가 힘든데다.
    힘들게 입사해도 30년 근속은 어림없고 20년도 빠듯하지.

    원시시대보다 지금이 살기 편하다는 레벨의 발상은 버리고 현재의 생존경쟁 상황을 좀 비교해 보는게 좋을거야.
  • 2018.11.09 14:19 (*.43.212.112)
    너같은 하위 1퍼센트는 그때나 지금이나 백수야.
  • . 2018.11.08 21:48 (*.231.72.69)
    ㅋㅋ 저런 유쾌함이 한국사람도 있었네
  • 11 2018.11.08 22:47 (*.199.241.231)
    유퀴즈 소소한데 재밌더라 ㅋㅋ
  • ㅋㅋㅋ 2018.11.09 02:00 (*.232.124.221)
    서로 욕해봐야...입장 바뀌면 또 똑같은 소리를 한다. 지금 2,30대가 5,60대 욕하고, 5,60대가 2,30대 욕하고 하는데...2,30대가 5,60대 였다면 어떻게 했을 거 같냐? 다 똑같은 새 끼들이 욕하는 거...이재용이 이건희 한테 왜 사회를 이렇게 만들었냐? 고 욕을 하겠냐? 싸워야 할 대상은 따로 있는데...머리에 든 게 없으니 지들끼리 싸우는 거지...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3112 블리즈컨에서 탈탈 털린 디아블로 모바일 82 2018.11.08
3111 젊고 예쁜 것의 힘 23 2018.11.08
3110 표정으로 말하는 조보아 12 2018.11.08
3109 내 몸에 손대지마 35 2018.11.08
3108 오빠 이 여자 누구야? 14 2018.11.08
3107 지역별 순대 소스 39 2018.11.08
3106 패딩을 사기 위해 돈이 필요했던 아줌마 29 2018.11.08
3105 한국인들은 잘 모르는 미세먼지 주범 11 2018.11.08
3104 놀란 배트걸 8 2018.11.08
3103 제대로 맛본 댕댕이 12 2018.11.08
3102 디스패치가 촬영한 장원영 18 2018.11.08
3101 케플러 우주망원경 은퇴 13 2018.11.08
3100 대본이 필요 없었던 프로그램 4 2018.11.08
3099 집안을 바꿔놓은 아내 16 2018.11.08
3098 수험생 만나러 간 와썹맨 8 2018.11.08
3097 삼성 폴더블 폰 최초 공개 29 2018.11.08
3096 이병헌 커리어에서 사라진 영화 16 2018.11.08
3095 끝판왕에 대한 예우 9 2018.11.08
3094 화재 사건을 조롱한 영상을 sns에 올린 인간들 16 2018.11.08
3093 인종차별 인터뷰 조롱 52 2018.11.08
3092 체크카드가 한심한 시누이 40 2018.11.08
3091 도발 세리머니 후 유벤투스 선수들과 충돌 15 2018.11.08
3090 남친의 대참사 30 2018.11.08
3089 멧돼지 만나면 무조건 도망가야 하는 이유 56 2018.11.08
3088 백종원이 극찬한 돈가스집 상황 27 2018.11.08
3087 제니 vs 지효 슴부 33 2018.11.08
3086 오랫동안 연애를 안 했다 25 2018.11.08
» 중년 신사가 젊은 시절로 돌아간다면 8 2018.11.08
3084 너무 억울한 운전자 62 2018.11.08
3083 라모스 전매특허 23 2018.11.08
Board Pagination Prev 1 ...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 124 Next
/ 1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