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1.jpeg02.jpeg03.jpeg04.jpeg05.jpeg06.jpeg07.jpeg08.jpeg09.jpeg10.jpeg11.jpeg12.jpeg13.jpeg14.jpeg15.jpeg16.jpeg17.jpeg18.jpeg19.jpeg20.jpeg21.jpeg22.jpeg23.jpeg24.jpeg25.jpeg26.jpeg27.jpeg28.jpeg

  • 피파온라인 2018.11.09 02:19 (*.98.13.248)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ㅇㄹ 2018.11.09 02:21 (*.236.221.92)
    예전에 남희석이 택시 반대편에서 문열었다고 하던데
    기사아저씨가 옆 보면서 : “나니?”
  • 조선족? 2018.11.09 05:57 (*.38.172.50)
    해석좀
  • 공돌이 2018.11.09 06:11 (*.70.56.171)
    일본가서 택시탄거자나. 일본은 운전방향 반대라 조수석 운전석 반대고, '나니'란 말이 일본어일거 같다는생각 안드냐? 초딩도 유추할수 있겟다;;
  • 2018.11.09 07:53 (*.140.193.97)
    나도 이해 안가던데 ㅋㅋㅋㅋ
    넌 저놈이랑 비슷한 수준이라 이해한거 아닐까?
  • 12 2018.11.09 08:56 (*.43.71.211)
    공돌이....참.... 좀 못배운 애들끼리는 저렇게 말해도 쏙쏙 이해가 되는건가??
  • ㅅㄱㅍ 2018.11.09 14:18 (*.201.191.10)
    머리속에서 추론이 팍팍안되니? ㅉㅉ
  • 나그네 2018.11.09 10:33 (*.170.11.154)
    근데 일본은 택시가 다 자동문이라 밖에서 못열어 ㅋㅋ 특히 일본 택시 앞좌석은 4인이 탈 때 아니면 앉지 않는 게 기본개념
  • ㅋㅋㅋㅋ 2018.11.09 15:17 (*.232.128.2)
    밖에서 열린다 임마 ㅋㅋㅋㅋㅋ
    자동으로 기사가 할 수도 있고 밖에서 열면 열리기도 한다ㅋㅋㅋㅋㅋ
    밖에서 못 열면 사고 나면 밖에서 구조 못하게?
  • 개꿀 2018.11.10 11:11 (*.36.147.158)
    무슨 이유라도 있음? 불문율임?
  • 2018.11.09 08:54 (*.62.190.128)
    음주운전 자백인가 교묘하게 술 먹었단 말은 안하네
  • 18 2018.11.09 08:58 (*.43.71.211)
    예전 음주운전 단속 에피소드인데 허참이 음주운전 했다는 소리는 없는데....왠 자백? 술을 안먹었으니 먹었단 말을 안했겠지...참 교묘하게 멍청하네...얘~
  • 2018.11.09 09:49 (*.33.178.245)
    지금 같은 얘기 하는거잖아
    마누라 대신 불게 하는게 정상적인 것도 아니고 술 먹었단 얘기만 빼고 하는데 의심간다 이거지 독해력에 문제 있냐
  • ㅇㅇ 2018.11.09 09:54 (*.70.14.137)
    마누라한테 대신 불게 했다니 ㅋㅋ 경찰이 마누라한테 불으라고 한건게
    웃긴 놈이네 이거
  • 나그네 2018.11.09 10:35 (*.170.11.154)
    야이 박대갈아 경찰이 두들겨서 창문열었는데 경찰이 조수석에 있는 마누라한테 불라하고 불었더니 그냥 가라한거자나 여기에 무슨 허참이 술을 먹었고 안먹었고가 어디나와? 이해력 바가네
  • 2018.11.09 11:23 (*.204.210.30)
    이런 중고졸 빡ㄷㅐ가리도 글 읽을 줄 안다고 독해력 운운하냐?ㅋㅋ
    허참이 술 먹었다는 건 너의 '추측'을 바탕으로 하는 의심이지 '독해력'과는 아무 상관 없는 내용인데
  • ㄴㅇㄹ 2018.11.09 14:30 (*.251.219.2)
    ㅋㅋㅋ 언어영역 포기자냐?
  • 나그네 2018.11.09 10:30 (*.170.11.154)
    응 저거 사실이야. 아버지께서 운수업쪽 조합장이신데 예전엔 음주측정 할 때 직접 경찰 얼굴에 대고 불었다 함. 그런데 악취가 너무 심하게 나는 애들이 많다보니까 플라스틱이나 종이컵에다 입김을 불고 그 컵에 남은 냄새로 맡아서 측정했다고 이야기 하셨음. 컵에다 불어도 알콜향은 남으니까
  • 화초 2018.11.09 13:37 (*.193.18.175)
    예전에 단속 나가서 종이컵 하나 들고
    차마다 일일이 컵에 불어라 하고 냄새 맡았다

    아 진짜 해 본 사람만 아는 역겨움
  • 개꿀 2018.11.10 11:12 (*.36.147.158)
    와 술마시고 식후땡으로 커피에 담배 피면 아똥 지렸겠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3541 힘이여 솟아라 17 2018.10.16
3540 힘들어도 참는 이유 20 2018.10.14
3539 힐링푸드 송이버섯 라면 34 2018.11.06
3538 히어로가 되는 시간? 21 2018.10.13
3537 히로시마 폭격한 군인들 29 2018.11.18
3536 히딩크의 중국 월드컵 진출 해법 20 2018.11.02
3535 히딩크 근황 19 2018.10.26
3534 흥민이의 무리수 9 2018.09.30
3533 흡연하는 관중 현장 체포 23 2018.10.03
3532 흠뻑 젖은 조보아 15 2018.11.02
3531 흙수저 청년 대표 24 2018.10.28
3530 흙수저 여대생이 바라보는 청춘 35 2018.11.18
3529 흔한 차량 스티커 46 2018.10.16
3528 흔한 여대 수업자료 7 2018.10.30
3527 흔한 동네 농구 수준 23 2018.10.24
3526 흔들거리는 사나 13 2018.10.25
3525 흑형의 한계는 어디까지인가? 17 2018.10.05
3524 흑인이 고급 아파트에 사는 것은 수상하다 33 2018.10.18
3523 휴일 커피숍에 간 경찰 30 2018.10.29
3522 휴머니스트 VS 페미니스트 38 2018.10.09
3521 휴대용 잔 13 2018.10.11
3520 훈훈하게 끝난 골목식당 막걸리집 11 2018.10.05
3519 훈수 두는 꼰대 4 2018.10.31
3518 훈민정음 해례본 소지자 근황 85 2018.11.06
3517 훈민정음 상주본 1천억 받아도 주고 싶은 생각 없다 19 2018.10.31
3516 훈련병들이 기다리는 시간 32 2018.10.26
3515 훈련 중인 기마경찰 15 2018.11.18
3514 훈련 중 메시 3 2018.11.17
3513 후쿠오카 한국인 여성 성폭행 사건 일본 방송 반응 29 2018.11.15
3512 후지이 미나 20 2018.10.21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19 Next
/ 1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