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ㅇㅇ 2023.03.18 14:48 (*.179.29.225)
    어렸을 때도 후렴은 잘 알았는데 지금 들으니까 노래가 은근 좋네 ㅋㅋㅋㅋ
  • 123 2023.03.18 14:53 (*.169.132.110)
    코드네임 딥쓰롯
  • ㅍㅂㄴ 2023.03.18 15:06 (*.39.214.239)
    뭘보나 경제를 살리자는데
  • ㅋㅋ 2023.03.18 22:48 (*.204.54.222)
    자네 이제부터 이슈인 나오지마
  • 제너럴 킴 재규어 2023.03.19 00:27 (*.143.36.139)
    내가 태어나서 가장 웃기다고 생각한 개그 멘트.....
    나말고도 다 터졌었구만요 아재님
  • 헬조센 2023.03.18 15:11 (*.248.155.149)
    국내 랩 시조새 맞네.
  • ㅇㅇ 2023.03.18 15:25 (*.62.216.7)
    오우 너무하네요
    어떠케 사람이름을 펠라치오 킴으로 짓죠?
  • 1111 2023.03.18 16:33 (*.3.20.93)
    사전 검열은 지금도 살아 있지
    누구의 의지에 따른 검열인지 몰라도
    내 의지와 다른 것은 많아
    국민이라고 하는 숫자보다 압도적으로 적은 검열의 기준을 가진 이들
    결국 그 들의 잣대로 만들어지는 거겠지.
    이걸 우리는 자유롭다 할 수 있나?
    자유?
  • 11 2023.03.18 17:16 (*.42.149.150)
    위 아래 위 위 아래
    김 삿갓 김 김 삿갓삿갓

    자꾸 위아래로 흔들리는 나~ 나는 좋아~~ 김삿갓~~
    확실하게 내게 맘을 보여 줘~ 너무너무 좋아~~ 김삿갓~~
  • ㅁㅁ 2023.03.18 17:43 (*.178.10.226)
    표절한 넘은 레전드가 되고~
  • 2023.03.18 19:31 (*.232.20.211)
    홍서범 58년 개띠인데 진짜 동안이네
  • 17 2023.03.18 21:03 (*.144.25.129)
    엄청난 도전임
    이런게 힙합정신이지
    지금 힙찔이들과는 마인드가 다름
  • 천재님 2023.03.18 22:15 (*.177.189.222)
    병신 꼴값하네
  • 헬조센 2023.03.18 22:53 (*.248.155.149)
    엄청난 도전정신에 한표~
    그땐 그랬는데 지금 돌아보니 대단하다.
  • 천재님 2023.03.18 22:38 (*.177.189.222)
    맨날 저런 웃기지도 않는 개소리 아재개그인줄 알았는데 눈빛이 진짜네.

    완전 개꼴통 눈빛...김삿갓 어딜듣고 흑인음악이라는거냐? 양심이 있어야지.

    사운드가 세련된것도 아니고 시대가 담고 있는 음악도 아니고...인정 받을 구석이 하나도 없는 노래인데.

    ‘익살스런’ 그룹사운드 뮤직+전자음악 살짝 양념+어색한 율동+산문같은 가사

    누가봐도 흑인음악이 아니라

    장기하 같은 기생충 음치새끼가 표절한 토킹헤즈 아류 음악이지..

    존나 수준 떨어지는 유치한 음악

    김삿갓이 1989 년도에 음악이라는데

    사운드가 80년대 힙합초기 보다도 못해.

    서태자 난 알아요가 그 당시 세상을 뒤집을수 있었던 이유가 저런 수준 낮은 음악들 때문이지.

    난 알아요가 3년뒤에 나왔는데 사운드의 차이는 20년정도다.

    음악적인 가치로 보자면 홍서범 같은건 이박사 발톱의 때
  • 헬조센 2023.03.18 22:54 (*.248.155.149)
    흑인은 우리나라 랩퍼 쳐주나요?
  • 제너럴 킴 재규어 2023.03.19 00:34 (*.143.36.139)
    홍서범 노래가 후진건 알겠지만
    나름 저것도 과도기적 파격이라고 봄.
    막말로 홍서범이 심의에 트라이 한게 없었음
    서태지도 통과 못했을수도
    그때 이수만을 포함해서 심사위원들
    표정 썩은거 알잖어.....

    그리고 결정적으로 서태지도 싸그리
    미국꺼 배껴와서 대중문화 사조의 변화엔 큰 의의가
    있겠지만 음악 자체는 주구장창 미국거 배껴온
    보따리상이었지.
    우라까이 디지게 잘하는 재능은 인정하지만
    그렇다고 홍서범을 깔 필요까진 없는듯
    얼굴이 못생겨서 그렇지
    그당시 나름 만능엔터테이너였는데
  • Mtech 2023.03.20 10:55 (*.224.247.202)
    그당시 심의기준에 도전적인 곡인데 뭘 얼마나바래??
  • 오리오리 2023.03.19 00:40 (*.123.16.23)
    김삿갓의 도시 영월에 10년이앗 살았는데 한번도 들어본적없다.. 심지어 매년하는 축제 김삿갓문화제에서조차 들어본적없음 그냥 노래가 별로인걸로
  • 123123123 2023.03.19 01:14 (*.143.73.18)
    사람들은 남들이 이룬것에 대해선 쉽게 말하는 경향이 있지. 천편일률적인 가요계에 저런 시도를 해본 건 좋은 자세이지만. 저거 하나 딸랑 내놓고 자기한테 고마워하라는 둥 힙합시조라는둥 하는건 방송이지만 보기 좋지는 않네. 이러니 말같잖다는 소릴 듣지.
  • ㅁㅁ 2023.03.19 11:03 (*.131.30.243)
    와 잘한다
  • 2023.03.19 11:31 (*.15.79.4)
    최초의 한국 랩은 ‘김 수한무 거북이와 두루미 ~’ 이거지.
    신해철의 안녕도 뺄수없지
  • ㅇㅇ 2023.03.19 11:57 (*.231.146.98)
    1988년 "무엇이 변했나?" 에서 김수철이 랩 먼저 했음.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12032 힘을 숨겼던 치어리더 10 2023.09.19
12031 힘들어도 아이 낳고 싶다는 분들 18 2024.01.26
12030 힘겨운 면접 교섭권 3 2023.05.15
12029 히틀러의 연설 10 2023.10.10
12028 히틀러가 계획한 대규모 프로젝트 1 2023.04.03
12027 히트곡을 만드는데 가장 중요한 것 4 2023.03.03
12026 히키코모리로 살고 월 3000만원 14 2023.02.19
12025 히키코모리 자립 지원시설로 떠나는 아들 34 2023.02.03
12024 히로시마 원폭 피해자 증언 25 2023.07.19
12023 흰개미를 확실하게 확인할 수 있었던 이유 2023.05.26
12022 흰개미 사태에 대한 전문가의 생각 1 2023.05.26
12021 흰 봉투를 들고 찾아온 경비아저씨 16 2023.07.06
12020 희생 정신이 없는 와이프 21 2023.08.20
12019 희롱하는 메구리 7 2023.05.16
12018 희귀한 성씨 11 2023.02.22
12017 희귀생물 천국에 골프장 건설 14 2023.06.02
12016 희귀병 앓고 있다는 이홍기 27 2023.12.21
12015 희귀병 걸린 남자의 선행 8 2023.09.10
12014 흥행 참패한 대륙 국뽕영화 6 2023.10.07
12013 흥신소에서 찍은 사진이 SNS에 버젓이 4 2023.10.17
12012 흥신소 불륜썰 8 2023.07.15
12011 흡혈귀가 되고싶었던 소년 9 2023.11.26
12010 흡연카페 근황 12 2023.02.23
12009 흡연실 집에 가져갔다가 걸린 소방서장 6 2023.09.12
12008 흙수저 출신이라는 이성경 26 2023.10.12
12007 흙수저 동네 특징 14 2023.02.17
12006 흔한 질병이 된 자폐증 20 2023.07.31
12005 흔들리는 반중 연대 38 2023.04.18
12004 흑화한 왕따 8 2023.04.03
12003 흑형들의 차량 튜닝 18 2023.07.27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402 Next
/ 4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