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ㅇㅇ 2021.10.19 23:24 (*.179.29.225)
    딸쟁이 비긴즈
  • 소심한남자 2021.10.19 23:35 (*.140.220.141)
    ㅇㅇ 너무한다 ㅇㅇ
  • ㅁㄴㅇㅁㄴㅇ 2021.10.19 23:36 (*.236.120.48)
    왜 저러는지 알려주고가 !!
  • ㅁㅁ 2021.10.19 23:44 (*.182.115.208)
    그냥 본능적으로 잡고 입에 넣고 하는거 아닌가
    손빨고 발가락빨고 뱃속에서부터 하겠지
  • ㅇㅇㅇ 2021.10.19 23:45 (*.157.185.102)
    태아가 음경만 만지는 거 아닌데 저거에 무슨 의미를 부여하려고 함. 여기저기 다 만지는데
  • 버지니아 2021.10.20 00:16 (*.252.33.117)
    내 생각도 비슷함. 신생아 키워봤더니 처음엔 손감각이 떨어져보였는데 자라면서 커지는거 같더라. 그런데 태아 역시 손감각이 덜발달된 상태로 보이는데 음경을 만지는데 의미 부여를 하는게 연구자의 자세가 맞나 싶다. 음경 뿐만아니라 다른부위도 잡을거라 보이는데 하고 싶은말은 정해져 있고 그 주장에 대한 증거는 부족한 상황에서 그걸 이렇게 의미 부여를 하나??? 이런상황이 방송에서 속출하는 상황에서 단순히 의사를 연구자로 볼수 있나?? 라는 의심까지 하게 된다.
  • 엥? 2021.10.20 00:30 (*.83.172.188)
    저 프로는 안봤지만 오히려 태아때부터 자위같은 행동을 하니 자위 자체를 이상하게 보지마라고 하는거 같은데??
  • 버지니아 2021.10.20 01:04 (*.252.33.117)
    자위 자체를 이상하게 보지 말라는거에는 나도 동의 하는데, 그런 주장을 하기 위한 근거를 내세울때에 연구자로써 자료를 왜곡 시키지 말라는거지. 그러니까 태아때부터 자위 비슷한 행동에 대한 근거가 부족하다는 말이야. 초음파 사진 보여주면서 손이 음경에 가있다는걸로 태아도 자위 비슷한 행동을 한다라는 주장을 할 수 있냐는 말이지. 위에 누군가 말했듯이 음경뿐만 아니라 손이 다른 부위를 쥐거나 손가락 발가락 다 빨기도 할텐데???
  • 1111 2021.10.20 02:00 (*.142.212.89)
    유아자위라는게 아동발달의 이해에 나오는 기초적인 개념인데 빡대가리들이 도덕적으로 판단하니까 그 수준에 맞춰서 보여주는거지

    사진이랑 의사들이 목격했다는 통계도 제시했으면 충분하잖아 태아 인터뷰라도 따? 태아 뇌에다 전극 꽂고 도파민 수치라도 측정해?
  • 버지니아 2021.10.20 04:00 (*.252.33.117)
    "태아 뇌에다 전극 꽂고 도파민 수치라도 측정해?" 이게 불가능하다는 걸 아니까 물어보는거지?? 이게 불가능하다면 이런 주장을 해서는 안된다는 이야기를 말하는거야. 이쪽 전문가가 아니니 정확히 말할 수는 없지만 대충 자위에 대한 프로세스를 1) 흔든다 2) 관련된 근육이 긴장한다. 3) 긴장된 근육이 이완되면서 정액을 발사하고 도파민이 활성화된다. 이 세가지라고 했을 때 현재 스터디는 초음파사진 상 1번만 확인한거야 아니 그것도 그냥 흔드는거 까지도 아니고 손에 음경에 가있고 입이 음경에 가있다 라는것으로만으로 1번을 확인한거지. 이걸로 자위를 한다고이야기하는건 연구자로써 말도안된다라는거야. 그 수준에 맞춰서 보여준다고해서 연구자가 왜곡된 사실을 전달해도 되냐는 말이지. 미국에서는 4D 초음파 사진보여주면서 태아가 자위를 한다라고 까지 언론에서 이야기하는데 Fetus Masturbation 이라고 검색하면 나온다. 내말은 이게 과연 맞냐는 말이지. 게다가 연구자로써 그렇게 이야기해도 되느냐라고 묻는거. 게다가 모든 논문이 과학적으로 검증되는게 아니야 그냥 peer-review에 의존하는거지, peer-review시 리뷰어가 저자가 주장한 방법에 대해서 일일이 다 해보고서는 저자가 주장한 내용이 맞더라 이런식으로가는게 아니라고.
  • 엥? 2021.10.20 04:33 (*.83.172.188)
    위 내용 어디에도 태아가 자위한다는 말은 없어!! 정신차려
  • 버지니아 2021.10.20 04:38 (*.252.33.117)
    태아가 자위한다는 말이 4d 초음파 사진 보여주면서 미국 언론에서도 까지 나온다고;;;
  • 엥? 2021.10.20 04:44 (*.83.172.188)
    아니 미국 언론 이야기를 대체 왜 여기서 꺼내는거야?
    저 오은영이라는 사람이 그걸로 자위를 한다고 주장했다는거야?
    위 짤로는 그저 행동을 보여주는걸로 그치는데?
  • 버지니아 2021.10.20 04:55 (*.252.33.117)
    오은영 박사가 하려는 이야기가 미국언론이 이야기하는 것과 다르지 않아보여서 언급한건데 왜 꺼내냐고 물어보는거야?
    오은영 박사가 의도 했던 안했던 간에 여기 댓글다는 사람들 포함하여 바라보는 인식이
    태아도 저런 행동을 하는것을 보니 자위는 자연스러운거구나 라는 결론을 도출하는거 같은데
    그게 아니라면 오은영박사가 태아의 초음파 사진을 보여주면서 태아가 음경을 입으로 빨고 손으로 만지고 한다는 것을 왜 언급하는거지??? 그게 관련이 없다면 왜 불필요하게 언급하고 붙이냐는거야.

    그리고 내말은 자위가 자연스러운건 맞는데, 연구자라는 사람이 그걸 정당화하려고 왜 검증되기 어려운 자료를 도입하느냐는 이야기를 하는거야. 이 말이 이해가 안가면 예를 들어줄게. 연구자 혹은 과학자로써 죽음 뒤에 천국과 지옥이 있다 라고 주장하는게 올바른 과학적인 자세일까??? 사회가 올바르게 돌아가게 만들기위해 종교적인 차원에서 잘못된일하면 사후 지옥에가고 착한일을 많이하면 천국에 간다라고 발언할 수는 있어. 그런데 과학적으로 우리는 현재 죽음만 확인을 할 수 있고 죽음 뒤에는 확인할 수가 없잖아? 그럼에도 불구하고 많은 사람이 사후세계를 경험했다고 주장하는데 검증할 방법은 없어. 그런데 과학자가 이런 사람들의 경험담을 근거로 죽음 뒤 천국이 존재한다라고 이야기하면 이게 과학자로써 올바른 자세냐 이말하는거야.
  • 엥? 2021.10.20 05:02 (*.83.172.188)
    너랑 생각이 여기서 차이나네.
    나는 저 짤로는 오은영이 말하는게 태아가 자위를 하는것 같다고 말하고 있다기보다 자위하는 것 처럼 보이는게 실은 특별하지 않다는 걸 강조하려고 보여준걸로 생각해.
    상식적으로 생각해도 태아가 도저히 자위를 한다고는 생각하지 않거든.
  • ㅇㅇ 2021.10.20 09:02 (*.228.234.126)
    버지니아님...111이랑 엥? 얘들 노가다 앰생들임 놀아주지말아요ㅋㅋ
  • ㅁㄴㅇㄹ 2021.10.20 10:28 (*.131.24.171)
    도파민이고 뭐고 쉐도우 복싱 오지게 하네
    오은영 박사가 유아자위에 대해 이야기한 부분을 찾아봐라 그러면 이해가 갈테니

    아니 어차피 안찾아 볼 것 같으니 복붙해줌
  • ㅁㄴㅇㄹ 2021.10.20 10:28 (*.131.24.171)
    이에 대해 오은영 박사는 "(아이는) 자연스러운 성장 발달과정에서 다양한 감각을 사용하고 있는 것"이라며 "때로는 심심하거나 힘들 때 자신의 마음을 진정시키기 위해서 신체를 자극해 안정감을 찾고자하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어른들이 걱정하는 유아 자위행위는 손가락을 빨거나 머리카락을 비비는 것과 별반 다르지 않다"며 "청소년 시기 이후 자위행동과 완전히 다른 개념"이라고 부연했다.
  • 2021.10.20 04:01 (*.97.234.53)
    유아는 유아고 태아는 태아지 뭔넘에
  • 엥? 2021.10.20 03:24 (*.83.172.188)
    저러한 행동을 자주 봤다는 것만으로도 충분한 근거가 되지.
    "우리가 보기에 태아가 자위하는 듯한 행동은 그다지 특별한 행동이 아니다"라는 주장을 강화시키는 데에는 저 행동이 실제로 태아가 자위를 하는지 아닌지는 중요하지 않아.
  • 엥? 2021.10.20 03:34 (*.83.172.188)
    오히려 니말대로 음경뿐만 아니라 다른것도 다 빨텐데 우리가 보기에 자위하는 행동이 그다지 특별할게 없는거지
  • 대단 2021.10.20 00:58 (*.47.149.130)
    딴건 모르겠고 자기걸 빨수 있다는게 대단하다.
  • 2021.10.20 04:03 (*.97.234.53)
    답을 정해두고 하는말 같은거 보니 세포 분열에서 발견 안한것도 다행거 같네 ㅋㅋㅋㅋㅋ
  • 2021.10.20 06:52 (*.177.68.228)
    아니 미성숙상태에서 저렇게 크다고? 다른걸 쥔거 아님?
  • 2021.10.20 08:55 (*.235.56.1)
    애기들은 물고 빨고 하는게 자연스러운건데.. 그게 곶휴라서 그런거지 뭐 -_-
  • 2021.10.20 09:12 (*.140.77.232)
    ㅇㅇ
    쓸데도 없고 용도도 모르고 배울곳도 없고

    기능은 하니까 움직이는거고
    접촉가능한 환경내에서 최대한 사용하는거 같은데
  • 2021.10.20 14:13 (*.235.56.1)
    발 줘도 빤다...작은이모가 술드시면 가꿈 말하심
    저새키가 우리 준이한테 발까락 들이 밀었다고 ㅋㅋㅋ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10848 노벨상의 공정성 9 2021.10.20
10847 젊은이들의 음주파티 장소 7 2021.10.20
10846 한류 넷플릭스 모두 금지인 나라에서 벌어지는 일 5 2021.10.20
10845 친환경의 모순 1 2021.10.20
10844 담배 피우게 생겼다는 일본 여자 아이돌 1 2021.10.20
10843 컨셉질도 적당히 11 2021.10.20
10842 무한도전으로 보는 13년전 서울 10 2021.10.20
10841 통신사들의 구질구질 추했던 역사 9 2021.10.20
10840 김종민이 고백 안한 이유 9 2021.10.20
10839 포항공대생의 굴욕 23 2021.10.20
10838 조선시대 한 남자의 복수극 13 2021.10.20
10837 딸 데리고 화장실 갔다가 3 2021.10.20
10836 예전에도 기후는 변한 적이 있어라고 말하는 사람들에게 13 2021.10.20
10835 정부 비판하다 암살된 슈퍼모델 4 2021.10.20
10834 헬스장에서 이상한 눈빛으로 쳐다보는 남자 6 2021.10.20
» 초음파로 본 태아의 행동 27 2021.10.19
10832 그래서 진실은 뭔가요? 10 2021.10.19
10831 군대 가서 전사한 우리 오빠가 알고보니 9 2021.10.19
10830 조국수소홍의 굴욕 18 2021.10.19
10829 이혼률이 높아져서 생긴 제도 6 2021.10.19
10828 이것이 애플의 위엄 6 2021.10.19
10827 70여년 만에 깨어난 현실적인 캡틴 아메리카 4 2021.10.19
10826 청와대의 해석 12 2021.10.19
10825 의자에 살짝 걸친 낸시 8 2021.10.19
10824 리니지에 빠져 30억 횡령 7 2021.10.19
10823 한국인으로 착각한다는 외모 15 2021.10.19
10822 2002년생이 듣는 지긋지긋한 멘트 11 2021.10.19
10821 평화로운 대륙의 일상 10 2021.10.19
10820 요즘 배달음식이 늦게 오는 이유 15 2021.10.19
10819 대기업 회장 올타임 레전드 사건 15 2021.10.19
Board Pagination Prev 1 ... 70 71 72 73 74 75 76 77 78 79 ... 436 Next
/ 4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