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뜨거운난초 2022.06.28 22:49 (*.39.241.33)
    이런게 정답이 있냐
    알아서해라 그냥좀
  • 저 존나셉니다 2022.06.28 23:13 (*.47.126.133)
    ㅋㅋ굳
  • ㅇㅇ 2022.06.29 10:07 (*.62.202.252)
    ㄹㅇ 요즘 애고 어른이고 별 시덥잖은거 질문이라고 고민이라고 염병떠는거보면 개븅신같음
  • ㅡㅡ 2022.06.28 22:53 (*.62.219.45)
    하나만해 보통 없으면 포기라는걸 한다
  • . 2022.06.28 23:00 (*.188.255.179)
    알아서들 해라 좀. 뭔 시시콜콜 다 쓰고 앉았냐. 이젠 쥬쟉문예 판츈문예가 한 둘이 아니라 재미도 없고 감동도 없고
  • 2022.06.28 23:32 (*.216.39.20)
    온라인상 저질글 많이 읽어봤구나
    나는 그런사람 싫어해
    보통 선입견에 찌들어 있더라고
  • 2022.06.28 23:33 (*.216.39.20)
    그러고보니 내가 말한것도 결국 선입견이네
    우울하다 ㅎㅎ
  • ㅇㅇ 2022.06.28 23:01 (*.202.195.205)
    솔직하게 말하고 둘이서 해답을 찾아야지
    그게 어른의 연애고 그 과정에서 헤어지더라도 배움이 남는다
  • DFD 2022.06.28 23:32 (*.243.140.62)
    아쉬운 놈이 더쓰게 되있다 그게아니면 헤어지면되 알간?
  • ㅇㅇ 2022.06.29 02:48 (*.38.29.19)
    부모한테 카드를 받아 거지같은련아
    용돈은 기본이고 카드도 못받는년이 뭔 연애를 한다고
  • 2022.06.29 04:54 (*.43.1.221)
    돈 없어서 이번에 못만나~ 하면 내주겠지
  • ㅁㄴㅇ 2022.06.29 06:04 (*.239.191.244)
    등록금 기숙사비 보태고 적금 넣고 남는돈으로.... 적금 넣고???? 지는 놀거 다놀고 쳐모을거 다 모으고 돈없다고ㅋㅋㅋㅋ
  • 00 2022.06.29 08:50 (*.62.150.151)
    인생에 여자한테 당한 기억밖에 없어서 모든 여자에게 울분을 가지고살다가 갈라치기할만한 거리만 생기면 득달같이 열폭하는거는 이슈인 말고 다른 사이트가서 해
    여긴 저급한거에 동조 안하는 형들 많아
  • ㅁㅁ 2022.06.29 09:13 (*.145.69.147)
    아쉬운 사람이 쓰는거지
    내가 친구들에게 돈 쓰며 노는게 남친에게 돈 쓰며 노는 것 보다 재밌으면
    친구쪽에 비중두고 남친 덜 만나면 됨
    남친이 여자 만나는게 너무나 즐겁고 그만한 가치가 있다고 생각하면 더 내겠지
    원래 본인이 더 가치있다 생각하는거에 시간이든 돈이든 노력이든 더 지불하는거임
  • 야호 2022.06.29 09:19 (*.234.181.10)
    남자애가 좀 덜 좋아하나보네. 25살도 뭐 돈 많진 않을테니. 그래도 7:3정돈 해줘야지.
  • ㅇㅇ 2022.06.29 09:23 (*.12.180.64)
    대학등록금을 낸다는게 아니고 보탠다는건 뭔소리여.. 딱봐도 집에서 내주는거구만
    하여튼 어떻게든 자기 유리하게 글쓰는거 토나온다. 지는 적금까지 쳐넣으면서
    돈없다는 ㅅㄲ 들 젤 역겨운게 저런거임. 돈없다면서 할거 다하고사는거. 진짜돈없으면 적금못넣지
    남친은 적금도 못넣고 여친사주는데 지는 데이트비 아껴서 여행갈 생각부터 하고있으니 하여간에 년들은 대부분 이기적이라니깐
  • 12 2022.06.29 09:54 (*.62.172.178)
    둘다 알뜰하네
    상의해서 서로 돈을 적게쓰는 데이트로 바꾸는거 밖에는 답이 없네
    남자도 25살이면 사랑하냐 안하나와 별개로 어려서 나중 생각하면 각자 살길도 찾아야지
  • ㅇㅇ 2022.06.29 11:32 (*.147.152.36)
    25살이면 한창나이인데 모텔한번 안간다그러면 없는돈도 만들어 오겠다
  • ㅇㄴ 2022.06.29 18:54 (*.101.64.155)
    존나간단하다
    남자가 여자를 더 좋아하면
    처지까지 생각해서 더 쓴다
    저정도는 그냥 남자한테는 필요할때만
    필요한 사람 정도임
  • d 2022.06.29 20:46 (*.187.95.91)
    이미 모텔까지 가는데 뭐.. 더이상은 말안한다
  • ㅡ.ㅡ; 2022.06.30 17:50 (*.211.113.86)
    이게 도대체 네이트판에 글을 쓰면서 조언을 구할 일인가?
  • 으므ㅡ 2022.07.01 17:31 (*.38.30.113)
    남녀를 바꾼다면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3216 가정교육 제대로 받은 아이 34 2022.06.15
3215 가즈아 했다가 국가부도 직전 9 2022.06.16
3214 가짜 허기 vs 진짜 허기 8 2022.07.03
3213 가해자가 되어 억울하다는 오토바이 18 2022.07.25
3212 가해자는 동네 80대 노인 17 2022.05.13
3211 가해자를 힘들게 하면 안 되지 가해자를 불편하게 했네 11 2022.06.25
3210 각국의 아침식사 25 2022.07.27
3209 각자가 가지고 있는 직업병 21 2022.06.18
3208 간잽이 근황 new 2022.08.10
3207 간호사 태움이 왜 나쁜 거라고만 생각함? 103 2022.07.27
3206 간호사가 벼슬인 줄 아는 여친 39 2022.06.18
3205 간호학과 여대생의 환상 17 2022.05.15
3204 갈 데까지 간 예능 25 2022.07.11
3203 감정 쓰레기통의 최후 10 2022.06.23
3202 감히 정치인인 나한테 딱지를 떼려고 해? 32 2022.05.02
3201 갑자기 7억원의 대출이 잡힌 중년부부 36 2022.05.02
3200 갑자기 사라진 고속터미널 9 2022.06.27
3199 갑질 여배우에 대한 스텝의 폭로 19 2022.06.27
3198 강간범의 탈출 시도 9 2022.07.26
3197 강남 신축 아파트 대리석 붕괴 27 2022.08.02
3196 강남 유흥업소에서 벌어진 황당 사건 3 2022.05.31
3195 강남 클럽에 간 네이마르 16 2022.05.30
3194 강남역 맨홀에서 4명 실종 new 2022.08.10
3193 강남역 방수 주차장 15 new 2022.08.09
3192 강남역 슈퍼맨 17 new 2022.08.09
3191 강릉 해변에 심은 야자수 19 2022.05.19
3190 강미나 레전드 의상 19 2022.06.05
3189 강사 1년차와 10년차의 온도 차이 16 2022.05.05
3188 강수지 부친이 남긴 유언 16 2022.05.06
3187 강원도 동해에서 일어난 교통사고 33 2022.07.03
Board Pagination Prev 1 ... 5 6 7 8 9 10 11 12 13 14 ... 117 Next
/ 1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