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ㅎㅎ 2021.04.03 14:07 (*.96.31.240)
    엄한 낙서같은 연예인 그림보다가 저 그림들 보니까 눈이 정화되네....특히 솔비그림은 낙서더라. 구종대왕도..
  • ㅇㅇ 2021.04.04 11:14 (*.115.245.70)
    솔비에 비해선 진짜 몇수 위인듯
  • ㄷㄷ 2021.04.03 14:22 (*.223.45.239)
    본인 헤어는 진짜 안어울리네
  • 333 2021.04.03 14:56 (*.134.184.168)
    웅이 아부지 아녀?
  • ㅍㅂㄴ 2021.04.03 15:00 (*.130.243.4)
    웅어멈ㅋㅋㅋㅋ
    웅이 아부지는 이진호ㅋㅋㅋ
  • 1111 2021.04.03 15:17 (*.58.83.116)
    예전에 핸드폰광고에서 목 돌리던애 아냐?
    아닌거같기도하고 닮은거같기도하고
  • ㄷㄷㄷ 2021.04.03 15:30 (*.101.66.161)
    맞음
  • ㅇㅇ 2021.04.03 17:29 (*.223.22.24)
    돈츄 위시 유얼 걸프랜드 워스 핫 라익 미
    돈츄 위시 유얼 걸프랜드 워스어 프릭 라익 미
    돈츄
    돈츄
    스카이 잇츠 디퍼런트
  • ㄷㄷㄷ 2021.04.03 15:29 (*.101.66.161)
    박기웅 정도면 돈 잘버냐?
  • ㅇㅇ 2021.04.03 15:45 (*.234.101.7)
    딱 입시미술 수준
  • 2021.04.03 16:06 (*.223.244.228)
    나도 입시했지만 저정도 그리기 힘들다
    뎃셍 기준이면 전공하고 관련업종에서 그걸 업으로 하는 사람들은 저정도 가능하다
  • 1 2021.04.03 18:54 (*.143.76.98)
    입시미술 2년정도 강사했었고 지금도 예술계통으로 일하고 있습니다. 화가로 등단한 그림은 작가의 개성을 살린 작품이기떄문에 평가를 하기는 좀 그렇구요. 단순히 뎃생만 평가대상으로 보자면 실력이 엄청난건 아니지만 괜찮다 준수하다 정도는 말할수 있을거 같아요. 뎃생이라는게 실제로 보는 것보다 사진으로 찍었을때 더 잘 그려 보이는게 있기때문에 실제로 보면 사진으로 보는것보단 별로일 가능성이 높구요. 미술학원 학생들을 기준으로 평가하자면 1티어 수준의 실력은 아니고 1.5티어 정도 되는거 같습니다. 뎃생 하는 스타일로 보건데 석고 뎃생을 했던거같고 필력이 그렇게 좋은 편은 아닌거같습니다. 면을 쪼개는 스타일이라든지 그런것들도 학원의 스타일로 따라가게 되는데, 다녔던 학원의 스타일이 그렇게 세련되진 않은거 같습니다. 하지만 밑의 작품은 좋네요. 느낌도 좋고
  • ?? 2021.04.03 16:37 (*.209.188.30)
    일대일로 원펀치 쪼개면 내가이겨
  • 2021.04.03 16:37 (*.187.57.30)
    머리숱밖에 안보인다
  • ㅎㅎ 2021.04.03 21:02 (*.96.31.240)
    ㅜㅜ
  • 22 2021.04.03 18:02 (*.229.94.141)
    잘그리네 ㄷㄷ
  • spsi 2021.04.03 18:35 (*.198.12.229)
    유독 우리나라 예술쟁이들만 스킬을 따지지
    충분히 훌륭한데 무슨 입시 미술 어쩌고 ㅋㅋㅋ 어이구 한심한
  • ㅇㅇ 2021.04.03 19:55 (*.195.117.234)
    첫번째 말고는 입시생들 연습 작품같너ㆍ

    첫번째는 괜찮네
  • ㅋㅋㅋ 2021.04.03 21:06 (*.254.27.175)
    확실히 살이 찌니...날카로운 맛이 떨어짐.
  • ddddddddd 2021.04.03 21:43 (*.62.219.172)
    첫번째 그림도 상당히 기시감이 있는 그림이고
    나머지는 그냥 모사 수준인데.
  • 4b 2021.04.03 21:50 (*.172.192.241)
    아비쥴 지겹도록 그렸던 기억이...
  • ㄱㄴㄷㄹ 2021.04.03 21:56 (*.108.87.179)
    개인적으로 그림쪽에서의 추상화와 문학쪽에서의 시가 비슷하다고 보이네요.
    뭣도 모르는 사람들이 그냥 쉽게 할수 있을것 같아 보여서 개나소나 예술 한답시고 끄적거리기 좋으나
    기본기가 탄탄한 사람들조차 큰 고뇌와 심혈을 기울여야 좋은게 나온다는 것.
    이런 관점에서 봤을때 박기웅은 어줍잖은 연예인 예술가들과는 다르게 보이네요.
  • 2222 2021.04.04 07:48 (*.207.100.132)
    각시탈
  • 주단태 2021.04.05 10:45 (*.226.216.41)
    ㅋㅋㅋ 입시미술 수준이니 뭐니하는 애들....
    진짜 비싼 작품중에 스킬적으로 그리기 어려운게 있나?
    따라서 그리라면 입시생들도 다 그릴 수 있는 비싼 작품 널렸음.
    예술의 영역에서 작품성은 스킬이 문제가 아니지.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12086 의외로 너그러웠던 조선시대 임금 20 2021.04.06
12085 대출 원한 여성 술자리 호출한 지점장 17 2021.04.06
12084 조선생님 페이스북 상황 24 2021.04.06
12083 죽음 내모는 4단계 하청 14 2021.04.06
12082 현직 20대 대학생입니다 26 2021.04.06
12081 신축 아파트 미스터리 11 2021.04.06
12080 박수홍이 친형에게 제시했던 합의안 21 2021.04.06
12079 가난하게 살다가 유산 1조 받은 여자 3 2021.04.06
12078 초미세먼지 노출된 벌 3 2021.04.06
12077 역대급으로 청렴했던 정권 28 2021.04.06
12076 선거 공작의 달인 28 2021.04.06
12075 티맵의 역발상 14 2021.04.06
12074 꼬북좌 이상형 킹리적 갓심 15 2021.04.06
12073 이런 건 바로 경찰에 신고 했어야지 2 2021.04.06
12072 중국으로 돌아가라며 쇠막대기 난동 13 2021.04.06
12071 나를 아이돌 취급하지 말란 말이야 9 2021.04.06
12070 줄리엔 강 통편집 사유 22 2021.04.06
12069 쐐기를 박은 선관위 20 2021.04.06
12068 예전 서울의 하늘 24 2021.04.06
12067 학폭 역전세계 20 2021.04.06
12066 비 친필 사인 앨범을 파는 이유 3 2021.04.06
12065 고대 이집트의 자물쇠 방식 5 2021.04.06
12064 취향 저격하는 아줌마 타입 10 2021.04.06
12063 요즘 방송했으면 큰일날 멘트들 4 2021.04.06
12062 7년 전 소설가 김영하가 말한 대한민국 20 2021.04.05
12061 천안함 재조사 근황 20 2021.04.05
12060 샘 해밍턴식 분업 7 2021.04.05
12059 공처럼 생긴 말라뮤트 강아지 4 2021.04.05
12058 곧 양념 당하실 분 21 2021.04.05
12057 맞는 말이 단 하나도 없는 레전드 방송 18 2021.04.05
Board Pagination Prev 1 ... 5 6 7 8 9 10 11 12 13 14 ... 412 Next
/ 4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