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하냥 2020.02.15 00:17 (*.126.132.15)
    그럼 최근 하녀는 노잼인갑네
  • 2020.02.15 00:28 (*.18.76.167)
    하녀로 나오는 배우 진짜 예쁘지.
    예전에 고화질로 봤었는데, 영자원에서 복원한지라 진짜 화질 좋다. 추천함.
  • asdf 2020.02.15 04:56 (*.230.224.83)
    사비라고 하기는 좀 그렇고 스콜세지 감독이 설립한 비영리단체 (필름 파운데이션, The Film Foundation)에서 복원을 지원해줬습니다.
    1990년에 설립된 이후 주로 미국이나 유럽의 오래된 영화를 복원해왔지만,
    2007년부터는 월드 시네마 프로젝트 (World Cinema Project, WCP)라는 프로그램을 시작하면서
    상대적으로 관심이 덜한 지역인 아프리카, 아시아, 남아메리카, 중동의 영화 복원에도 힘쓰고 있습니다.
    하녀는 WCP의 초창기 복원작으로 선정될 정도로 스코세지가 굉장히 좋아한 영화 중 하나입니다.
    "(하녀가) 서구에서는 진정한 영화광들에게만 알려져있다는 것은 영화 역사상 가장 큰 사고 중 하나다."라고 말했습니다.

    사족을 덧붙이자면, 스콜세지 감독이 가장 감명깊게 본 한국영화는 홍상수의 <여자는 남자의 미래다>라고 하네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13259 부산 뚜레쥬르에서 쓰러졌다던 여성 9 new 2020.02.25
13258 열도의 팬미팅 7 new 2020.02.25
13257 기생충에 기생하려는 정치권과 지자체들 3 new 2020.02.25
13256 입국 금지 15개국으로 5 new 2020.02.25
13255 코비 브라이언트 언급하는 김구라 6 new 2020.02.25
13254 빈댓글 대응 역효과 5 new 2020.02.25
13253 흥 재벌 스님 5 new 2020.02.25
13252 베트남에 항의 중 13 new 2020.02.25
13251 다리가 길어야 하는 이유 1 new 2020.02.25
13250 훈훈한 대구 6 new 2020.02.24
13249 한국에서 가장 과대평가 되는 것 9 new 2020.02.24
13248 러시아식 방역 9 new 2020.02.24
13247 전직 미해병대원이 먹어본 군대리아 35 new 2020.02.24
13246 어제자 이태원 클럽 상황 43 new 2020.02.24
13245 미국인의 삼성 본사 탐방기 13 new 2020.02.24
13244 군내 격리자 숫자 7 new 2020.02.24
13243 이번 사태의 최대 피해자는 우리 31 new 2020.02.24
13242 눈치는 있는 배우들 22 new 2020.02.24
13241 5번째 사망자 딸이 쓴 글 41 new 2020.02.24
13240 백날 짝사랑 해봐야 호구 취급 24 new 2020.02.24
13239 잠시 휴식 취하는 의료진 20 new 2020.02.24
13238 정치권 깊숙이 파고든 신천지 28 new 2020.02.24
13237 41,000피트 상공에서 본 폭풍 11 new 2020.02.24
13236 오늘 대구 풍경 26 new 2020.02.24
13235 유재석 식겁한 순간 17 new 2020.02.24
13234 전세 역전 27 new 2020.02.24
13233 경찰 부부의 데이트 현장 15 new 2020.02.24
13232 생활비만 최대 100억 13 new 2020.02.24
13231 원피스가 잘 어울리는 오하영 5 new 2020.02.24
13230 정치라는 종교에 빠진 좀비들 39 2020.02.24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443 Next
/ 44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