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1.jpg

 

23.jpg

 

20.jpg

 

18.jpg

 

4.jpg

 

3.jpg



  • ㅇㅎㅎ 2020.02.15 00:25 (*.74.218.211)
    어? 이거 유시민 표정 아니냐? '인큐베이터 어쩌구저쩌구' 하면서 전여옥이랑 토론했을 때
  • ㄹㄹ 2020.02.15 00:26 (*.7.19.77)
    너는 좌빨들한테 정치병 만물정치설 하지마라 니가 그거니까
  • ㅇㅇㅇ 2020.02.15 02:15 (*.193.220.240)
    뭐야 홍길동이여? 누가봐도사실인데.....좌파칭찬이면 정치병아닌거잖아 너들한텐.....민주주의라고 들어는봤니? 삼권분립과 개인의자유, 투표권이런거알아?
  • ㅗㅗ 2020.02.15 05:39 (*.202.5.19)
    김혜자연기 자료에서 뜬금없이 정치이야기 꺼낸게 포인트인데 지능이 낮은건가
  • 2020.02.15 11:17 (*.180.132.203)
    아 진짜 그만해라
    좌빨깐다고 자한당이 니 인생에 도움 안줘
  • ;; 2020.02.15 12:14 (*.130.197.243)
    어휴...틀딱베충 냄새
  • 우리학교총학 2020.02.15 21:02 (*.62.175.146)
    누가봐도 사실이긴ㅋㅋㅋ 위에 아니라자나
    삼권분립?ㅋㅋㅋㅋㅋㅋ 개가짖네
  • Ff 2020.02.15 05:02 (*.191.176.188)
    레알 나도 그장면 생각낫엇음
  • 2020.02.15 00:35 (*.70.36.145)
    춤추는씬 진짜.. 개소름이였다 나이든 노인이 혼자 그런 춤을 춘다는게...

    조커 댄스? 장국영의 맘보댄스?? ㄴㄴㄴ 마더의 혜자춤이 지림
  • 오호 2020.02.15 23:54 (*.178.145.90)
    나만 그런게 아니었구나. 조커 춤 보면서 마더 김혜자 춤 떠올랐음
  • 내가 앎 2020.02.15 00:50 (*.117.60.251)
    진짜 명작임
  • 2020.02.15 01:03 (*.111.18.80)
    내가 꼽는 봉준호 최고작임.
    김혜자 연기가 9할
    베드씬이 1할
  • ㅇㄹㅇ 2020.02.15 01:05 (*.120.171.56)
    여기 베드씬이나와?
  • 오호 2020.02.15 01:26 (*.111.23.103)
    우리 우희누나짤
  • 2020.02.15 01:07 (*.215.157.187)
    저거 샤이닝에서 큐브릭이 잭 니콜슨 어그로 끌때 수법 아니냐.
  • ㅍㅎㅎ 2020.02.15 02:08 (*.106.139.133)
    마지막짤 울 아들이 한거 아니거든요 하면서 눈빛이 순간 바뀌는 연기 대단
  • ㅇㅇ 2020.02.15 05:29 (*.240.255.44)
    나도 “마더” 최고로 뽑음

    진짜 소름 돋는 연기더라..
  • ㅇㅇㄹ 2020.02.15 09:37 (*.33.10.117)
    마더 정말 재밌게 봤음
    봉준호 캐릭터 서사의 강점이 클리셰에 익숙한 관객들 뒤통수 치며 멱살잡고 예상외 전개로 끌고 가는건데 마더에서 그런 특징이 잘 나옴. 끊임없이 익숙함과 결별 하여 긴장을 유도하는 방식 + 입체적인 캐릭터는 마더가 압권임. 디테일한 미장센과 망원의 적절한 활용 인물들의 프레임 속 조화로움 움직임+ 김혜자의 신들린 연기.
    개인적인 봉준호 영화 픽은 마더가 탑임.
    마더 > 기생충 > 살인의 추억 >>> 괴물 > 설국열차 > 옥자
  • 2020.02.15 10:17 (*.36.140.179)
    마더는 그럴수있다 치고 기생충이 살인의 추억보다 위는아님
  • ㅍㅊㅇ륲ㅇ 2020.02.15 17:55 (*.175.120.38)
    나도 완전 동의, 살인의 추억 최고임
  • ㅅㅅㅅ 2020.02.15 13:29 (*.75.54.81)
    완전히 동의.
  • 개똥철학 2020.02.15 16:14 (*.137.231.9)
    저도 쭉 마더가 봉준호 영화 중에 탑이었지만 마더는 김혜자의 연기력과 봉준호의 연출력 그리고 개인적으론 굉장한 엔딩 덕분이었다고생각합니다. 지극히 개인적이고 다분히 한국적인 엔딩이어서 오히려 대단했습니다. 그럼에도 마더는 오이디푸스 스토리 라인을 사실상 그대로 따라갔기에 솔직히 참신한 스토리는 아니었습니다.

    개인적으론 기생충은 더 단단한 구성력 연출력 창의적인 스토리 한사람의 연기력이 아닌 배우들의 앙상블 그리고 여전히 놀라운 엔딩까지 갖췄기 때문에 마더보다 더 좋았습니다.
  • ㅁㄴㅇ 2020.02.15 11:08 (*.100.92.184)
    마더에서 원빈이 살인범인걸로 드러나는데서 개소름 돋았믄데 혜자가 춤추는데서 진짜 등골이 싸하더라
  • 이춤은 달님의 병신 추미애~ 요 2020.02.15 12:51 (*.38.23.207)
    테이크 30번 갔던 연기는 고물상노인 하고의 컷 같은데
    그 컷에대한 설명은 없고 맨아래 장례식장 씬 으로 보여주면
    어떻게 이해하라는겨? 갠적으로는 맨아래 눈빛연기 , 마지막
    춤추는 연기는 최고!!
  • DDD 2020.02.15 15:32 (*.103.22.180)
    혜자 누님의 미친 연기에 가려서 그렇지 원빈도 연기가 좋았음.
    디테일 살리는 손동작이 특히 인상적임.
  • 어쩔수없어 2020.02.15 23:55 (*.84.169.107)
    봉준호가 어제 인터뷰에서도 마더가 자기 최고 작품이라고 얘기함. 김혜자랑 원빈이 너무 자연스럽게 모자 연기를 잘해서 자기도 소름돋았다고
  • ㅎㅎㅎ 2020.02.15 21:30 (*.194.234.185)
    아파트가격올라서 마음 한구석에선 이번 정부에 고마움을 좀 느끼고 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13259 부산 뚜레쥬르에서 쓰러졌다던 여성 9 new 2020.02.25
13258 열도의 팬미팅 7 new 2020.02.25
13257 기생충에 기생하려는 정치권과 지자체들 3 new 2020.02.25
13256 입국 금지 15개국으로 5 new 2020.02.25
13255 코비 브라이언트 언급하는 김구라 6 new 2020.02.25
13254 빈댓글 대응 역효과 5 new 2020.02.25
13253 흥 재벌 스님 5 new 2020.02.25
13252 베트남에 항의 중 13 new 2020.02.25
13251 다리가 길어야 하는 이유 1 new 2020.02.25
13250 훈훈한 대구 6 new 2020.02.24
13249 한국에서 가장 과대평가 되는 것 9 new 2020.02.24
13248 러시아식 방역 9 new 2020.02.24
13247 전직 미해병대원이 먹어본 군대리아 35 new 2020.02.24
13246 어제자 이태원 클럽 상황 43 new 2020.02.24
13245 미국인의 삼성 본사 탐방기 13 new 2020.02.24
13244 군내 격리자 숫자 7 new 2020.02.24
13243 이번 사태의 최대 피해자는 우리 31 new 2020.02.24
13242 눈치는 있는 배우들 22 new 2020.02.24
13241 5번째 사망자 딸이 쓴 글 41 new 2020.02.24
13240 백날 짝사랑 해봐야 호구 취급 24 new 2020.02.24
13239 잠시 휴식 취하는 의료진 20 new 2020.02.24
13238 정치권 깊숙이 파고든 신천지 28 new 2020.02.24
13237 41,000피트 상공에서 본 폭풍 11 new 2020.02.24
13236 오늘 대구 풍경 26 new 2020.02.24
13235 유재석 식겁한 순간 17 new 2020.02.24
13234 전세 역전 27 new 2020.02.24
13233 경찰 부부의 데이트 현장 15 new 2020.02.24
13232 생활비만 최대 100억 13 new 2020.02.24
13231 원피스가 잘 어울리는 오하영 5 new 2020.02.24
13230 정치라는 종교에 빠진 좀비들 39 2020.02.24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443 Next
/ 44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