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주에서 발견된 거대 상어.gif

 

호주에서 발견된 거대 상어2.gif


  • ㅇㅇ 2020.05.22 23:33 (*.120.204.127)
    메갈로돈이노. 뭐 메갈?
  • 유배자 2020.05.23 00:12 (*.132.116.78)
    제일 크다고 기록된 백상아리가 너무 오래 살아서 여러 해역에서 발견된거 기억나네.. 쟤도 걘가? wnd
  • 흠좀무 2020.05.23 01:21 (*.200.5.137)
    큰건 알겠는데 얼마나 큰지는 가늠이 안되네
  • 멍멍 2020.05.23 01:24 (*.70.52.80)
    얘 얼마전에 여기 게시물에 올라왔던 관종상어 아니냐?
  • ㅇㅇㅇ 2020.05.23 02:07 (*.228.16.228)
    상어는 왜 안 잡아먹나요
    맛이 조까튼가?
  • ㅋㅋㅋ 2020.05.23 02:37 (*.254.27.175)
    어..맞음..맛이 조까치는 않은데...맛있지는 않아. 육질도 익히면 닭가슴살 같고..부산 지역에서는 좀 먹었던 거 같은데...암튼 먹긴 먹는데..즐겨먹지 않음. 걍 맛없어.
  • ㅇㅇ 2020.05.23 03:51 (*.200.5.137)
    잡아서 샥스핀만먹고 몸뚱이버리는거보면 맛없겠지.

    근데 몸뚱이 버리면 다른상어들이 자라는 영양분되니까 샥스핀만 잘라서 버리는거 나쁜거아닌듯
  • 11 2020.05.23 05:39 (*.35.153.85)
    홍어랑 비슷한맛일듯..
  • 물논 2020.05.23 08:46 (*.175.15.154)
    종내노맛
    홍어처럼 살 자체에 암모니아가 박혀있어 유통도 어렵고 냄새나고...
    홍어는 씹는 맛이라도 있지.
  • ㅇㅇ 2020.05.23 09:44 (*.201.246.99)
    먹잖아. 돔배기
  • 1234 2020.05.23 12:11 (*.240.64.216)
    ㅋㅋ경북사람인가보군. 우리 큰집도 제사때마다 올라오더라. 걍 초장맛으로 먹을만하던디.
  • ㅎㅎ 2020.05.24 01:18 (*.96.31.240)
    내가 상어고기 좀 먹어봤는데.... 씹는 식감을 표현하자면 단단하게 만든 개맛살 먹는 느낌이다. 닭고기 가슴살보다는 단단하고 그렇다고 퍽퍽한 정도는 아니고...맛있지는 않으나 굳이 찾아서 먹을 맛은 아니다. 더 맛난게 널렸으니까....
  • ㅇㅇ 2020.05.23 03:09 (*.157.40.187)
    저게 고래상어인가뭔가하는 그거냐?
  • ㄱㅇㅂ 2020.05.23 04:20 (*.173.189.230)
    바보냐?
  • 예전엔 2020.05.23 10:19 (*.247.88.101)
    생선가게에 작은상어들 생물로 걸어놓고 팔았었는데
    맛없고 시큼?해서 사가는 사람은 없었
  • 아크10 2020.05.23 23:41 (*.232.169.184)
    언더 더 씨~
    언더 더 씨~~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7800 본인도 모르게 처방된 그 약 9 new 2020.06.06
7799 운동 선수들이 또 10 new 2020.06.06
7798 왜 자기 동네에 불 지르냐고 묻는다면 27 new 2020.06.06
7797 선배의 따뜻한 위로 6 new 2020.06.06
7796 한국의 견종 23 new 2020.06.06
7795 밸런스 붕괴 걱정 31 new 2020.06.06
7794 미국에서는 흔한 유머 소재 63 new 2020.06.06
7793 쿠팡 직원 돌연사 이유 12 new 2020.06.06
7792 대륙의 용접공 18 new 2020.06.06
7791 으뜸이 찾아간 돼람이 28 new 2020.06.06
7790 길거리에서 여성들에게 나눠준 우유 9 new 2020.06.06
7789 백상예술대상 한소희 19 new 2020.06.06
7788 어메이징 KBO 15 new 2020.06.06
7787 요즘 예능 PPL 32 2020.06.06
7786 막내를 벗어나는 방법 20 2020.06.06
7785 소희 최근 비쥬얼 16 2020.06.06
7784 담밍아웃 못해서 억울 10 2020.06.06
7783 초밥 103개와 냉모밀 먹은 먹방BJ 위 상태 13 2020.06.06
7782 불란서식 예술품 복원 23 2020.06.06
7781 채령이 청바지 핏 20 2020.06.06
7780 저녁에 양치를 안 하는 이유 12 2020.06.06
7779 빠꾸 없는 중국 축구 스타 30 2020.06.06
7778 위에서 본 제니 19 2020.06.06
7777 택배기사에게 받은 문자 34 2020.06.06
7776 성시경 아버지의 주량 32 2020.06.06
7775 잔소리와 조언의 차이 29 2020.06.06
7774 일본 초밥 장인의 한국 뷔페 후기 24 2020.06.06
7773 파출부 아줌마가 제 카드를 썼어요 12 2020.06.06
7772 커피잔 받침 접시의 원래 용도 15 2020.06.06
7771 줄무늬 유진 17 2020.06.06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61 Next
/ 26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