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유배지 2020.05.23 11:06 (*.62.175.51)
    필력갑이네 wnb
  • 팩트체크 2020.05.23 11:19 (*.222.188.98)
    글쎄.. 필력도 인성도 그렇게 좋아보이진 않는데.
    공깃밥 안갖다 주고 대응마저 미숙한 가게가 잘못한건 맞지만 저렇게까지 감정 쓸 일인가 싶다.
    도대체 왜 저렇게까지 작은 것에 불편해하며 화를 내고 시간을 낭비하는거지?
    요즘 저런 사람들이 너무 많아
  • ㅇㅇ 2020.05.23 11:22 (*.36.141.211)
    자발적 호구 납셨네

    평소에 5천원 내고 6천원치 먹은 것도 아니고 저런 실수는 당연히 어쩌죠 따위의 말을 쓰면 안된다.
  • 11 2020.05.23 13:48 (*.170.166.118)
    공기밥 가격이라도 환불하던가
    아님 배달비 물던가
    아님 나중에 서비스 한다는 서비스 멘트라도 날리던가
    근데 압뒤잘라먹고 어쩌죠는 아니었겠지
    아님 사장아니라 직원이라 어쩔줄 몰랐던가
    라고 생각해야지 무조건 욕부터 하기엔 너무 일방적이잖아
  • 100% 2020.05.23 14:35 (*.119.185.11)
    자신이 당한 불합리한 일에 대해 알리는게 왜 시간 낭비하는거냐?
    시간 낭비하는거에 그렇게 예민한거 보니까 이런 관점은 어떰?
    배달을 시켜먹는 이유가 뭐냐? 내가 먹기위해 나가고 돌아오는 일에 대한 번거로움을 줄이고 그 시간에 개인 시간을 확보 할 수 있기 때문이지.
    그래서 배달비까지 내고 주문했는데 그게 재대로 안되어서 음식 식고 있는데 밥을 하거나 밥을 사러 나가야하는데 저 가게가 주문자 시간낭비 시킨거아니냐.
    갖다 준다고 해도 너가 그렇게 싫어하는 시간 낭비가 성립되는데 거기에 사과는 안하고 어쩌죠?라면 본인 실수임에도 자기 손해 안보려고 행동하네?
  • 2020.05.23 11:22 (*.120.20.33)
    사장 입장에선 고작 밥 한 공기때문에 3천원 날리기 싫겠지. 너는 앞으로 뭐 주문했는데 나사나 작은 부품 빠지면 회사에 따지지마라. 자영업자구나 너.ㅋㅋㅋ
  • 팩트체크 2020.05.23 11:26 (*.222.188.98)
    달을 가르켰더니 손가락만 보네 ㅋㅋ
    언어영역 평균 5등급 향연이다~
  • ㅇㅇ 2020.05.23 12:06 (*.36.148.24)
    4등급 이상은 가리키다를 가르키다로 쓰지 않아 이 5등급따리야
  • 어둠밤 2020.05.23 15:55 (*.85.158.214)
    와 형 날카롭다
  • ㅇㅇ 2020.05.23 12:25 (*.39.131.21)
    지구계시글에 달에기하고있네 남자면 짤라라 여자면 이해하마
  • sss 2020.05.23 12:57 (*.236.221.24)
    정신병자 등장이요 병원가봐
  • 피유웅신 2020.05.23 15:06 (*.40.102.56)
    븅신 니가 손가락을 가르켰다는 생각은 안하고?

    내가 또는 여기에 있는 사람이 정상이라곤 안 할게

    근데 이 정도의 개념과 지능이 없다면 니가 븅신인건데

    10명만 사는 마을에 갔는데 전부다 눈이 1개야 너는 2개고

    그럼 누가 더 븅신처럼 보이겠냐?

    니 말이 존나게 맞아도 대다수의 사람이 니 필력과 너의 뇌구조에 의심을 갖고 븅신이라고 한다면

    되돌아 보는 계기를 갖어야지 븅신아...

    뭔 또 그럴싸 한 말 하고 싶어서 달을 가르켰더니 손가락만 보네? ㅆ드립을 하고 있어 븅신이 ㅋ
  • ㅇㅇ 2020.05.23 11:25 (*.203.239.16)
    너는 왜 이걸보고 불편해하며 그런 댓글쓰며 시간을 낭비하는거지?
  • 팩트체크 2020.05.23 11:30 (*.222.188.98)
    병이지.. 너 같은 바보들이 내 댓글 하나로 바뀔거라고 생각하는 병~
  • ㅇㅇ 2020.05.23 11:34 (*.203.239.16)
    누워서 침뱉고 누구더러 바보라고 하는거야?
    내가 보기엔 넌 스스로 나는 다르다고 떠드는 멍청한 사람인데
  • 팩트체크 2020.05.23 11:42 (*.222.188.98)
    바보야~
    공깃밥이 그렇게 중요해? ㅋㅋ 전화로도 충분히 타협점을 찾을 수 있는데
    대응이 미숙하다는 것이 기분 나빠서 남들보는 리뷰에 비아냥 거릴정도냐고
    서로 배려하며 살자는 내 말이 그렇게 이해하기 어려웠니?
  • ㅇㅇ 2020.05.23 12:09 (*.65.54.93)
    넌 저게 공깃밥 때문에 저러는거 같냐?
    공깃밥 때문에 저러는게 아니라 사장의 태도 때문에 저러는거고 타협점은 하나야 공깃밥을 가져다 주는것
    사장도 알고 글쓴이도 알아 근데 사장의 저런 태도가 맘에 안드니 저런글을 쓴거지
    사장의 대응에 따라서 서로 좋게 끝날수도 있는일이야 근데 저건 대응이 미숙한게 아니라 싸가지 없는거다
    상대방은 본인의 의무를 알지만 다하지 않는데 그런 사람에게 왜 배려를 강요하지?

    니 멍청한 생각을 상대에게 강요하지마 그러니 계속 멍청한 소리만 하는거야
    그냥 계속 누워서 침이나 뱉어
  • 아는게다인줄 2020.05.23 12:11 (*.223.20.230)
    배고프고 나가기 싫어서 밥을시켰는데 밥이 안왔어. 공기밥 다시 가져다 주는거 말고 어떻게 타협을 보냐?
    난 배가고픈데?
    타협점을 말해봐라.
  • 3공기본 2020.05.23 12:27 (*.39.150.226)
    공깃밥이 안중요 했으면 저런 리뷰까지 썼겠니?
    그리고 식당 실수에 뭔 타협점? 식당하고 시킨사람 집 중간에서 공깃밥 받아오랴?ㅋㅋ
  • sss 2020.05.23 12:58 (*.236.221.24)
    신차샀는데 뒤늦게 휀더 휜거 발견하기 바란다
    그거 보상안되
  • //팩트체크 = 병신 2020.05.23 16:00 (*.62.213.100)
    지말만 맞대 병신이 ㅋㅋ
  • 2020.05.23 20:22 (*.36.140.177)
    짬뽕에 공기밥 추가한것도 아니고 장어구이 시켰는데 밥이 안왔어 밥이 중요해 안중요해?
  • 12 2020.05.24 19:30 (*.244.227.60)
    븅신. 그냥 자빠져자거나 처죽어
  • ㅇㅇ 2020.05.23 12:16 (*.39.131.21)
    아씨발병신아 걍짜져
  • 티벳프리위구르독립리멤버텐안먼 2020.05.23 11:42 (*.117.7.185)
    배고픈데 건드리는게 개 빡치는거야
  • 123 2020.05.23 11:52 (*.189.88.214)
    밥장사하냐?
  • 22 2020.05.23 13:04 (*.229.94.141)
    너는 독해력좀 높혀라.
    저 리뷰의 취지는 공기밥을 안갖다준것도, 그 돈을 환불 안해준것도 아니다.
    실수가 있었을 때 거기에 대처하는 저 매장 사장의 태도가 문제인거지.
  • 2020.05.23 14:41 (*.210.138.217)
    너보다는 필력이 좋은데?
    인성은 비슷한거 같고
  • ㅇㅇ 2020.05.23 15:09 (*.105.49.246)
    이런 사람들 특징
    50원짜리 동전 하나라도 빵꾸나면
    나라 잃은 김구보다 더 오열함
  • ㅋㅋㅋ 2020.05.23 20:01 (*.243.77.73)
    여기 댓글쓰는 것도 다 비슷하지
    타인이 보면 시간낭비하고
  • ㅇㅇ 2020.05.24 00:01 (*.38.42.196)
    저가게집 주인이냐?
    이런 리뷰를 남겨야 앞으로 저 가게에서 경각심을 가지고 서비스에 더 신경쓰지 저런 사람 한명으로 인해 우리가 손 안쓰고 코풀고 있는거다.
  • 티벳프리위구르독립리멤버텐안먼 2020.05.23 11:43 (*.117.7.185)
    개빡치는데도 저정도로 분노를 억누를수 있다니 존경스럽다
  • 1 2020.05.23 11:23 (*.177.164.6)
    쥔장이 장인정신이 결여돼있지만 배달집들 바쁘다면 누락될수도있는데 평점1은 너무했다
    양쪽 애기 다들어볼 필요잇을것같다
    쥔장도 어쩌죠? 라고 묻는건 다음에 시킬때 서비스를 더 준다거나 어떤 혜택을 줄것같은데 좀 야박한 리뷰
  • ㅇㅇ 2020.05.23 11:27 (*.203.239.16)
    다음에 시켜먹을지 어떻게 알죠? 고의로 누락시키고 다음에 주문하게 만드는 영업방법인가요?
    생각이 좀 모자란 멍청한 댓글
  • 2020.05.23 20:24 (*.36.140.177)
    어쩌죠?가 아니고 다시 가져다드릴까요? 아니면 다음에 서비스드릴까요? 아님 환불해드릴까요? 이런 선택지를 본인이 말을해야지. 어쩌죠?라고 물어본건 제발 다시가져다달라고 하지말고 그냥 공기밥 알아서 해결하시면 안될까요?라고 말하는거야.
  • ㄱㄷ 2020.05.24 00:06 (*.181.199.73)
    장사하냐?
    어쩌죠는 ㅅㅂ
    고객이 공기밥이 안왔는데 어쩌죠라고 이야기 해야하는거지 거기서 가게사장이 선빵치면 안되지 지잘못으로 누락됐으면 책임을 져야지
  • 1 2020.05.23 11:25 (*.177.164.6)
    이런 리뷰가 많아진다는건 세상이 삭막해지고있다 따지는 인간들이 많다 저건 똑똑한게 아니라 피곤한거다

    참고로 난 자영업자 아니다
  • ㅇㅇ 2020.05.23 11:28 (*.203.239.16)
    그냥 넌 멍청해서 자영업도 못할듯
  • ㅇㅇ 2020.05.23 11:28 (*.116.252.152)
    공기밥 안주는것도 세상이 삭막해지고 있다는 증거 아닐까?
  • ㅇㅇ 2020.05.23 11:32 (*.36.147.118)
    야 리뷰라도 써주면 차라리 낫지 보통은 그냥 안먹어버림. 단골된다치면 년에 수십만원 그냥 날리는거 ㅋㅋㅋ
  • ㅁㅇㅁ 2020.05.23 11:47 (*.40.249.254)
    저건 불편러가 아니라 저걸 ㅇㅋ하면 그냥 호구아님?

    메인디쉬 누락해놓고 어쩌죠?하면 별수 없죠 하실분들이네 ㅋㅋㅋ
  • ㅇㄹ 2020.05.23 11:49 (*.7.46.226)
    얘는 공깃밥이 메인디쉬인듯
  • ㅁㅇㅁ 2020.05.23 11:53 (*.40.249.254)
    밥이 안오면 반찬만 처먹는 병신인가보네 ㅋㅋ 아 아니구나 친히 나가셔서 햇반을 사오시겠네 ㅋㅋ
  • ㅇㄹ 2020.05.23 11:54 (*.7.46.226)
    비유가 잘못됐다는걸 찝어줘도 못알아 먹는 멍청이.
  • ㅁㅇㅁ 2020.05.23 11:56 (*.40.249.254)
    다 알아들었는데 지가 못알아듣고는 비유탓을 하는 병신님 ㅋㅋ
  • 2020.05.23 20:22 (*.62.162.124)
    ㅂㅅ인가?

    밥과 같이 먹는 음식 중에 밥이 메인이 아닌 경우가 언제냐? 대부분 짜서 못 먹을텐데.
  • ㅇㄹ 2020.05.23 11:53 (*.7.46.226)
    공깃밥 안가져다 주고 어쩌죠? 라는 말 했다고
    저렇게 비아냥거리는게 맞냐는 생각을 하는게 아니라
    당장 내 공깃밥 내놔 밖에 생각 못하는 멍청한 놈들..
  • ㅇㅇ 2020.05.23 12:03 (*.65.54.93)
    공깃밥 안가져다 주고 어쩌죠? 라고 말하는게 맞냐는 생각은 왜 못해?
    제목부터 '자영업자가 해서는 안되는 말'이라고 친절하게 알려주는데
  • ㅇㄹ 2020.05.23 12:38 (*.7.46.226)
    어윽 토나와 진짜 개 멍청하네.....
    언어 2등급 밑으로는 댓글도 금지 시켜야 하는데 휴..
  • ㅋㅎ 2020.05.23 12:53 (*.221.129.211)
    니가 젤 멍청해보이는데 지금 ;;
  • ㅇㅇ 2020.05.23 12:55 (*.65.54.93)
    저런글을 쓰는 사람들 두둔하는게 멍청한게 아니라 니가 공감능력 없는 멍청이야
  • 국평오 2020.05.23 12:13 (*.70.54.55)
    아 여기 8등급들 많네ㅎㅎ
  • ㅇㅇ 2020.05.23 12:42 (*.71.24.224)
    근데 사실 저건 공기밥 다시 갖다줘도 빡치는건데 기다리는 동안 음식 다식었고... 어쩌죠는 진짜 개념없네
  • ㅇㅇ 2020.05.23 12:46 (*.208.39.76)
    여기 멍충이들 많네..
    당연히 사장이 처음에 했어야할말은 “죄송합니다” 아님?? 그리고 “가져다 드리겠습니다~”라공 말해야지~
    근데 알다시피 배달비용이 아까울테니~ “근데 배달이 좀 밀려있어서 쫌 시간이 걸릴꺼 같은데~ 공기밥 가격만큼 이체해 드려도 될까요??”라고 했으면 10명중 9명은 아마 그렇게 해달라고 하지 않을까?? 가져다 달라는놈은 어쩔수 없겠지만..
    저 사장은 눈앞에 3천원땜에 많은걸 잃은것 같음~
  • 물논 2020.05.23 12:48 (*.175.15.154)
    식당에서 밥이 안 왔다는데 뭔 타협점이 있어?
    서비스 개판인 곳에 서비스 개판이라고 글 남기는건데 거기에 무슨 지나치네 어쩌네..그렇게 평판이 무서우면 그러지도 말았어야 할거 아냐.
    괜히 찔리는 자영업자들 엄청 많은가보네.
  • 1313 2020.05.23 12:56 (*.32.39.124)
    댓글보면서 놀란게
    자기 돈 쓰면서 저런부분을 공감과 이해로 넘어간다는게 놀랍다.

    나물반찬 하나 빠진거면 이해해 보겠지만
    밥한끼에서 공기밥이 차지하는 부분은 꽤 큰데..

    부디 저 어쩌죠에 공감하는 사람은 백반주문했는데 제육볶음 빠져서와도 괜찮다고 이해해주길 바란다.

    더불어 자영업자가 아니길 빈다.
    내 돈 썼는데 저런거에 공감하는 사람한텐 진짜 팔아주기 싫음
    프로의식이라곤 ㅈㄸ없는사람
  • 시네키노 2020.05.23 12:57 (*.21.101.81)
    사장이 어쩌죠 라고 하면
    공기밥 값을 계좌로 보내달라고 하거나
    공기밥을 보내달라고 요구하면 되고
    두 가지 요구를 다 못 들어주겠다고 할 때 저런 악플을 달면된다

    자기 멋대로 통화가 길어지면 더 피곤해질것같다고 재단하고
    뭔가 시크한 멋쟁이인양 글 싸지르는 인성이 뻔하지
  • ㅋㅋㅋㅋㅋ 2020.05.23 13:06 (*.179.44.24)
    어쩌죠? 공기밥 가져다 드릴까요? 아니면 공기밥 값을 환불해 드릴까요?
    라고 했어야지? 자기가 실수했으면 이렇게 말해도 부족한데
    금전적 손실 줄여볼려고 대가리 굴리는 소리가 핸드폰을 통해서 들리니 ㅈ같은게 당연하지
  • 자영업아무나하나 2020.05.23 14:40 (*.41.247.26)
    그러니까 말이여 밥 시켰는데 공기밥 안 왔으면 밥을 먹으라는거야 말라는 거야

    집에 쌀이 떨어졌을 수도 있고, 밥 짓는게 귀찮아서 시켜 먹은건데 밥이 안오면 당연히 화가 나서 전화하는게 맞는거지

    전화했더니 음식점사장놈이 되려 어쩌죠라고 물으면 서 그냥 배째라는 분위기면 나같으면 환불 처리한다고 지랄했을거다

    기본적인 예절이 없자나 고객님 정말 죄송합니다가 먼저지 상식적으로 밥 하나 때문에 배달 다시 갈 수 없으니

    공기밥 값 2천원 다시 돌려줘야지 요새 편의점서 햇반 1천원은 넘자나
  • 1111 2020.05.23 17:19 (*.231.151.244)
    어쩌죠? 뒤에 바로 붙어서 환불해드릴까요 다시 갖다드릴까요가 나와야 정상이지.
    세상에는 생각보다 상대방을 의식하고 자기 주장을 펴지 못하는 사람이 많단다.
  • 유배자 2020.05.23 13:00 (*.132.116.78)
    ㅋㅋ 봉삼들아 쌀국수 시켰는데 국물은 오고 면이 안오면 어쩔래?? 그나마 밥이라 햇반이는 대안이 있는거지.. 사장도 그걸 아니까 걍 니집 밥으로 처먹어라는 뜻으로 어쩌죠? 하는거고 그게 존나 아니꼬운 거라고.. 다시 가져다 줘도 음식은 다 식어버리니 그 부분에서 구매자가 필연적으로 피해를 입으니까 사장이 처음부터 죄송합니다라고 나오길 원하는거라고 구매자는.. 역시 한국인들이 정이많아 ㅋㅋ 아니다 호구인건가? wnd
  • wnd 2020.05.23 14:42 (*.41.247.26)
    이색히 잠잠하더니 또 나왔네 wnd 적당히 해라

    나중에 니가 쓴 댓글 다시 돌려봐서 머하게
  • ㅋㅋㅋㅋㅋ 2020.05.23 13:00 (*.179.44.24)
    글쓴이 욕하는 사람들은 저런 댓글 안달리길 바라는 인성터진 자영업자 or 호구들
    사장새끼가 저렇게 하는데 리뷰를 저렇게 쓴게 잘못이라고? ㅋㅋㅋㅋㅋㅋ
  • 6져졎 2020.05.23 13:45 (*.131.65.80)
    국밥집가서 국밥 시켰는데 밥이 다 떨어졌다고 어쩌죠? 한다고 생각해봐라 ㅋㅋㅋㅋ 진상 잘못만나면 국밪 엎고 개지랄해도 이상하지 않음
  • ㅇㅇ 2020.05.23 13:50 (*.235.85.102)
    사장이 잘못했는데 글을 너무나 쿨찐으로 써놓아서 오히려 쟤에게 반감이 가네
    근데 동네 장사하려면 진짜 작은 센스로 호감사는 게 중요한데
    암 쏘리하고 햇반이랑 콜라500 기프티콘만 쏴줬어도 업장에 저런 타격을 입지 않을 텐데
  • ㅁㄴㅇㄻㄹ 2020.05.23 14:08 (*.115.223.46)
    그까짓 공기밥 그냥 햇반돌려쳐먹지 뭘 구구절절 핸드폰 두들기면서 부들대는거 생각하니 개웃긴데ㅋㅋㅋ할배들 다들 감정이입 쥰내 잘하시네ㅋㅋ
  • ㅇㅇ 2020.05.23 14:14 (*.7.51.35)
    말을 좆같이 하는 재주가 있네 스스로 재치있다고 생각할텐데 구역질 난다
  • 2020.05.23 14:46 (*.62.175.39)
    니 얼굴이 더 좆같이 생겼어 이 버러지같은 새끼야
  • 우리형최고 2020.05.23 15:10 (*.40.102.56)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형 말 시원시원 하게 잘 한다~~~~~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왈와리 2020.05.23 17:40 (*.19.81.148)
    어우 시원하다 꺼억
  • ㄷㄷ 2020.05.23 14:38 (*.46.217.219)
    말한마디로 천냥빚도 갚는다는데 천냥빚을 지게 되는경우도 있다. 서비스업종은 말조심해야한다. 손님 하나 잘못응대했다가는 열명 백명도 잃을 수 있어. 그게 싫으면 걍 남의 밑에서 일하는 수밖에 없지.
  • ㅅㅇ 2020.05.23 15:44 (*.102.142.209)
    말한마디론 천냥빚 절대못갚음
    서비스 친절함은 기본만 하면됨
    기본에서 벗어난 손님은 진상취급하면됨
    항상 기본을 지키되, 기본에 어긋난손님은 바이 하는게 옳음
  • 쯧쯧 2020.05.23 16:44 (*.168.122.155)
    저 사장은 공깃밥 누락한 순간부터 이미 빚진거고 가져다줘도 갚은게 아니야
    사장의 실수 때문에 기다린 시간을 뭘로 갚을건데?
    돈으론 못해도 말로 가능한게 있고 말로 천냥빚 갚는다
    이걸 부정하고 사는거랑 새기고 사는거랑 분명히 인생에 차이가 있을거다
  • ㅋㅋ 2020.05.23 15:25 (*.118.105.248)
    ㅡ두둥탁 이러면서 이상한 추임새 넣는거 보니 여자가 쓴 글 인듯
  • ㅇㅇ 2020.05.23 19:40 (*.114.228.48)
    그래서 어쩌죠?
  • 2020.05.23 20:20 (*.62.162.124)
    지난번에 치킨에 소스 추가로 시켰는데 추가 소스가 없어서 전화하니까.

    난 당연히 환불정도나 담에 서비스 드릴께요 정도 생각했는데 (나도 이것 때문에 굳이 오는걸 바라지는 않았으니까) 너무 당연하게 갖다 드린다고 해서 얼떨결에 네. 그랬던 경험이 있네.

    사실 바로 갖다 준다고 해도 손해는 내가 본 상황이긴 하지. 바로 먹을 수 있는걸 늦게 먹는 상황이 된거니까

    아무튼 소스 받아서 먹으면서도 그냥 괜찮다고 할걸 그랬나 싶기도 했는데.

    암튼 저기 사장이랑 보면 비교되긴 하네.

    어쩌죠? 라는 말이 밥 하나 때문에 다시 가긴 좀 그런데...라는게 함축 되어있는지 아닌지. 또는 정말 당신이 해달라는대로 해주겠다 인지는 모르겠지만 경험이 좀 부족한건 사실인 것 같네.

    밥을 바로 갖다 준다고 해도 음식을 또 기다리고 그 음식은 식어갈테니까 결국 손님은 손해인데.

    같은 상황을 놓고 아 뭐 그럴수도 있죠 할 수도 있지만...세상엔 많은 사람들이 있으니까 최악의 상황을 가정하고 대응하는게 제일 낫긴 하지. 저 몇천원 때문에 몇만 몇십만원을 날릴 수도 있으니까.
  • 히치 2020.05.23 21:33 (*.223.27.164)
    정말 죄송합니다 거듭 말하고 배달대행이라 공기밥만 배달은 어렵고 시간도 30분 이상 걸리니 공기밥 값 환불해드릴께요. 하고 공기밥값이 1000원이면 2-3000원 통장에 넣어드리고
    문자로 정말 죄송해서 좀더 넣어드렸습니다, 식사 잘하세요 하면 막 뭐라하다가도 조금 누그러진다. 말을 잘하면 가래로 막을걸 호미로 막을수 있는거야
  • Jd 2020.05.23 21:47 (*.70.15.116)
    아니 여기 자영업자들 많냐? 글쓴이가 좀 비아냥투가 있긴하지만 그냥 100프로 자영업자 잘못이구만
  • ㅇㅇ 2020.05.23 22:19 (*.36.148.24)
    그냥 우리나라가 자영업자 비율이 졸라 높음
    당연히 여기도 많을 수밖에 ㅋㅋ
  • ㅇㄹㅎ 2020.05.24 00:19 (*.165.102.61)
    자영업자 잘못은 맞는데
    상대방 잘못 하나 물면 집요하게 물고 늘어지는 누군가가 떠오르네.
    자기 잘못에는 한없이 관대하고, 자기가 그렇게 대처한데는 다 그럴만한 이유가 있고
    상대방의 잘못에는 단 1도 이해가 없지.

    설마 공기밥이 안왔다고 따지는데 근데 뭐 어쩌라고요? 이랬겠나?
    어쩌죠가 어쩌라고 배째든지 하는 어쩌죠가 아닐꺼라고본다.
    상대방의 의향을 묻는 어쩌죠? 죄송해요. 어떻게 해결해드리면 될까요? 일테고

    뭘 어쩌긴 어째요. 공기밥 가져다 주시면되지? 라는 답에
    주저리 주저리 1천원짜리 공깃밥 하나로 배달대행료가 몇천원이 붙는 상황을
    과감히 본인 손해로 감당하지 않고, 소비자에게 억지양해를 구하는 모습이 좋진 않네.

    그래도 저 비아냥거림은 익명속에서 이루어지는 네 잘못이니 당해봐라하는
    갑질 테러라고 밖에 할 수 없을 듯 하다.

    해결할 수 있는 좋은 예시는 위에 형들도 많이 달아줘서 난 그냥
    내 스트레스나 해소해본다.

    근데 저런 인성은 좋은 해결책으로 양해를 구해도
    아마 공깃밥 기다리다 다 식어빠진 장어구이 다 먹지도 않고 버렸다며
    테러할 인성이다.
  • ㅇㅇㄹ 2020.05.24 01:52 (*.39.215.105)
    조선족 자영업자 마인드네
    쳐잘못했으면 납작엎드려라
    밥장사하면서 밥을 안갖다줬으면 싸대기 맞아도 할말없지
    손해봐서 기분나쁜 손님 대사좀 읊었다고 인성운운하네
  • 123 2020.05.24 06:53 (*.199.47.53)
    어쩌죠? 죄송해요. 어떻게 해결해드리면 될까요? 는 니 뇌피셜이고
  • ㅁㄴㅇㄹ 2020.05.24 02:59 (*.212.192.217)
    대등한 관계에서 이뤄진 거래라고 쳐도 약속된 의무를 다하지 않았다면 그걸 다할려고 노력을 해야지; 손님은 먼저 100% 대가를 치뤘는데.. 지 실수로 손님에게 손해를 끼쳤으면 공기밥을 넘어선 손해를 감수하고라도 보상하려고 노력했어야지;; 어쩌죠? 어쩌죠오??
  • ㅇㅇ 2020.05.24 13:23 (*.7.19.213)
    피자 다식어서 걍 딱딱하게 왔길래 전화 했을때 딱 저말 들었는데 ㅋㅋ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7800 본인도 모르게 처방된 그 약 9 new 2020.06.06
7799 운동 선수들이 또 10 new 2020.06.06
7798 왜 자기 동네에 불 지르냐고 묻는다면 27 new 2020.06.06
7797 선배의 따뜻한 위로 6 new 2020.06.06
7796 한국의 견종 24 new 2020.06.06
7795 밸런스 붕괴 걱정 31 new 2020.06.06
7794 미국에서는 흔한 유머 소재 63 new 2020.06.06
7793 쿠팡 직원 돌연사 이유 12 new 2020.06.06
7792 대륙의 용접공 18 new 2020.06.06
7791 으뜸이 찾아간 돼람이 28 new 2020.06.06
7790 길거리에서 여성들에게 나눠준 우유 9 new 2020.06.06
7789 백상예술대상 한소희 19 new 2020.06.06
7788 어메이징 KBO 15 new 2020.06.06
7787 요즘 예능 PPL 32 2020.06.06
7786 막내를 벗어나는 방법 20 2020.06.06
7785 소희 최근 비쥬얼 16 2020.06.06
7784 담밍아웃 못해서 억울 10 2020.06.06
7783 초밥 103개와 냉모밀 먹은 먹방BJ 위 상태 13 2020.06.06
7782 불란서식 예술품 복원 23 2020.06.06
7781 채령이 청바지 핏 20 2020.06.06
7780 저녁에 양치를 안 하는 이유 12 2020.06.06
7779 빠꾸 없는 중국 축구 스타 30 2020.06.06
7778 위에서 본 제니 19 2020.06.06
7777 택배기사에게 받은 문자 34 2020.06.06
7776 성시경 아버지의 주량 32 2020.06.06
7775 잔소리와 조언의 차이 29 2020.06.06
7774 일본 초밥 장인의 한국 뷔페 후기 24 2020.06.06
7773 파출부 아줌마가 제 카드를 썼어요 12 2020.06.06
7772 커피잔 받침 접시의 원래 용도 15 2020.06.06
7771 줄무늬 유진 17 2020.06.06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61 Next
/ 26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