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하하 2020.05.23 11:13 (*.36.151.112)
    무플방지
  • 1 2020.05.23 13:43 (*.170.166.118)
    손위한테 깍듯하다고 해서 친구한테까지 깍듯한건 아니니까
    나도 형동생이 없어서 그런지 선후배는 어려워도 친구는 그래도 격의 없의 대하거든
  • 하하 2020.05.23 14:23 (*.17.149.9)
    댓글 고맙
  • 222 2020.05.23 11:22 (*.95.241.11)
    막짤 표정 ㅋㅋㅋㅋ
  • 멋지다 2020.05.23 11:36 (*.32.185.28)
    몰랐는데 신현준 아저씨 젠틀하신 분인가보네요
  • 선형대수 2020.05.23 12:20 (*.70.50.175)
    매너보기로 유명한 내가 인정하는게 신현준
    맨발의 기봉이때 알아봄
  • 2020.05.23 13:18 (*.237.30.215)
    니가 인정하면 뭐 있냐
  • 1 2020.05.23 23:55 (*.152.72.53)
    뭐있냐 말하면 ..무슨말은 하나요....
  • ㅇㅇ 2020.05.23 22:48 (*.226.222.141)
    유명,,, ㅈㄹ
  • 2020.05.23 22:53 (*.50.138.56)
    카인과 아벨 촬영 당시....하아
  • o 2020.05.23 12:34 (*.33.181.197)
    정준호 의문에1패
  • ㅇㅇ 2020.05.23 12:55 (*.39.155.106)
    정준호랑 말다툼하는거보면 중딩같이 투닥댐
  • 유배자 2020.05.23 13:06 (*.132.116.78)
    현준이형 극호감ㅋㅋ 직업대학 강사 한다고 했었는데 어딘지 까먹었네 wnd
  • 도봉구강북구성북 2020.05.23 15:44 (*.115.149.101)
    인덕전문대

    쌔야
  • ㅇㅇ 2020.05.23 21:04 (*.198.40.72)
    막짤 표정이랑 자막 진짴ㅋㅋㅋㅋㅋㅋ 현준이형은 예전 각시탈만큼만 하면 진짜 명품배우인데 작품선구안이 떨어진게 흠이다... 코미디도 좀 안했으면 좋았을텐데 에휴... 진짜 기봉이에서 다져진 바보연기+황장군 카리스마+예전부터 미치광이 역할은 잘해왔던 짬이 각시탈... 마리아의 여인숙인가? 그 작품보면 예술영화쪽에서도 좀 관심 가졌을법 한데 김기덕이랑은 한 작품도 안하고...
  • ㅁㄴㅇ 2020.05.24 13:48 (*.60.26.246)
    그래 그 마리아 그 영화에 이정현도 그렇고 제대로 된 영화 좀 찍어라
  • ㅍㅌ 2020.05.23 22:02 (*.171.3.119)
    막짤 시밬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7800 본인도 모르게 처방된 그 약 9 new 2020.06.06
7799 운동 선수들이 또 10 new 2020.06.06
7798 왜 자기 동네에 불 지르냐고 묻는다면 28 new 2020.06.06
7797 선배의 따뜻한 위로 6 new 2020.06.06
7796 한국의 견종 25 new 2020.06.06
7795 밸런스 붕괴 걱정 31 new 2020.06.06
7794 미국에서는 흔한 유머 소재 64 new 2020.06.06
7793 쿠팡 직원 돌연사 이유 12 new 2020.06.06
7792 대륙의 용접공 18 new 2020.06.06
7791 으뜸이 찾아간 돼람이 28 2020.06.06
7790 길거리에서 여성들에게 나눠준 우유 9 2020.06.06
7789 백상예술대상 한소희 19 2020.06.06
7788 어메이징 KBO 15 2020.06.06
7787 요즘 예능 PPL 32 2020.06.06
7786 막내를 벗어나는 방법 20 2020.06.06
7785 소희 최근 비쥬얼 16 2020.06.06
7784 담밍아웃 못해서 억울 10 2020.06.06
7783 초밥 103개와 냉모밀 먹은 먹방BJ 위 상태 13 2020.06.06
7782 불란서식 예술품 복원 23 2020.06.06
7781 채령이 청바지 핏 20 2020.06.06
7780 저녁에 양치를 안 하는 이유 12 2020.06.06
7779 빠꾸 없는 중국 축구 스타 30 2020.06.06
7778 위에서 본 제니 20 2020.06.06
7777 택배기사에게 받은 문자 34 2020.06.06
7776 성시경 아버지의 주량 32 2020.06.06
7775 잔소리와 조언의 차이 29 2020.06.06
7774 일본 초밥 장인의 한국 뷔페 후기 25 2020.06.06
7773 파출부 아줌마가 제 카드를 썼어요 12 2020.06.06
7772 커피잔 받침 접시의 원래 용도 15 2020.06.06
7771 줄무늬 유진 17 2020.06.06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61 Next
/ 26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