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콩지노 2020.06.29 23:42 (*.118.105.248)
    ㅋㅋㅋㅋㅋ콩알탄 어릴때 많이 갖고놈. 저거 손으로 꽉 쥐먼 터지는데 손에 상처는 안나더라
  • ㅇㄹㅎ 2020.06.30 09:03 (*.165.102.61)
    낚이지 마세요. 나쁜 새기네
    다칩니다. 하지마세요. 옷도 빵꾸납니다.
  • 콩지노 2020.06.30 15:39 (*.118.105.248)
    제가 쥐어서 터뜨린건 약한 종류 였나보네요. 이것도 종류가 많나봐요. 오해유발했다면 죄송합니다.
  • dd 2020.06.30 02:05 (*.138.245.14)
    방구탄은없네 그 꽃향기나는것도잇엇는데
  • ㅇㅇ 2020.06.30 02:10 (*.247.46.22)
    수년전에 창신동 업자들이 전국 문방구 싹돌아서 용자물,트랜스포머 등등 싹다 헐값에 사갔음.. 그후 저기서 존나게 폭리로 파는 중..
  • 물티슈 2020.06.30 11:37 (*.223.45.172)
    그게 유통이지 손해본 사람이 누가 있나?
  • 40대아재 2020.06.30 03:37 (*.231.151.244)
    100~200원 용돈타면 문방구가 천국이었지
    잠시 향수에 젖었네 ㅋㅋ
  • ㄱㅆㄴ 2020.06.30 09:23 (*.43.85.254)
    젖었다구요?? 성인지감수성으로 신고 합니다 빼액!!!
  • 12222 2020.06.30 11:46 (*.240.41.6)
    개씹노잼
  • 어어어어어어어? 2020.06.30 15:41 (*.118.105.248)
    빼액?? 그냥 애액도 아니고 빼애애애액? 여혐발언 아닙니까! 빼애애애애애액
  • ㅇㅇ 2020.07.01 18:35 (*.38.46.86)
    천국은 얼어쥭을
  • ㅇㄹ 2020.06.30 07:31 (*.209.210.120)
    오래된 장난감 다 산다는 줄 뒤젹거리다 오는거냐?ㅋㅋ
  • ㅈㅈㅈㅈ 2020.06.30 08:57 (*.177.49.151)
    레어템 몇개 있는데 리셀해도 2~3배 이상은 받을만한거
  • ㄴㅇㄴ 2020.06.30 09:59 (*.72.228.196)
    왜 30대의 젊은 애들도 레트로 문화에 탑승하는지 이해를 못하겠다.
    그 이하 나이대가 라떼는 말이야를 시전하면 진짜 코웃음도 안나오고 ㅋ
  • 디멘션 2020.06.30 10:40 (*.217.203.171)
    정말 보기 흉해요 그런 마인드
  • Gho 2020.06.30 11:07 (*.33.165.105)
    ㅋㅋㅋ나 저학교나왔는데 현대문방구 기억나네
    저때 뽑기 잘하면 메달나오는 기계있었는데 1메달 = 100원
    근데 내가 500 원으로 5번 했는데 운좋게 5 , 0, 0 5 , 25 해서
    3500원을 따버리니 저할매가 갑자기 메달 2~3개에 100이다 이런식으로 해서 뭐 많이 못사게함 나도 같이온 친구도 억울해서 따졌는데 초 1~2학년이 무슨 힘이 있겠나
  • 2020.06.30 15:28 (*.102.11.48)
    팔지말고 계속 간직해줬으면 좋겠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9460 5년 동안 CF가 없었던 이유 8 new 2020.07.11
9459 생존 수영 방법 19 new 2020.07.11
9458 남편이 이혼 요구를 받아들이지 않자 6 new 2020.07.11
9457 80년대 금성사가 제시한 미래 12 new 2020.07.11
9456 전문가가 리뷰하는 GTA V 금고 습격 2 new 2020.07.11
9455 빗나간 부정? 25 new 2020.07.11
9454 실제 우리나라 대기업 면접 문제로 나왔던 것 12 new 2020.07.11
9453 불법주차 스티커 붙였다고 26 new 2020.07.11
9452 미각을 잃은 신랑 26 2020.07.11
9451 미개한 정치의 종교화 45 2020.07.11
9450 밤바다 술 음식 금지 20 2020.07.11
9449 기레기 만행에 격노하신 분 61 2020.07.11
9448 코로나 전과 후가 달라진 게 없다는 탁재훈 28 2020.07.11
9447 고소한 사람을 색출하자 66 2020.07.11
9446 똥강아지 채연 28 2020.07.11
9445 유서에 쓰인 붓펜 45 2020.07.11
9444 몸이 불타는 상황에서도 14 2020.07.11
9443 이와중에 한서희 31 2020.07.11
9442 요가 배우는 으뜸이 11 2020.07.11
9441 피겨 유망주 어머니의 폭로 18 2020.07.11
9440 민식이법 적용 첫 구속 11 2020.07.11
9439 역무원의 위빙 36 2020.07.11
9438 자꾸 꾸미라고 하는 남자친구 18 2020.07.11
9437 페미니스트의 일침 48 2020.07.11
9436 구글 본사 앞 캠핑촌 45 2020.07.11
9435 어떤 편의점 점주 28 2020.07.11
9434 측은한 선배 13 2020.07.11
9433 한국에 새로 연 프렌차이즈 34 2020.07.11
9432 신개념 복싱 훈련 8 2020.07.11
9431 추모했다가 극딜 당하는 작곡가 13 2020.07.11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17 Next
/ 3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