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거 아는 사람은 알텐데

한국에서도 비슷한 프로그램이 있었음

고도비만들 데려다가 운동이랑 식이조절해서  눈에띄게 다이어트를 시켜주는 프로그램임

 

 

 


그리고 그 프로그램의 6년뒤, 2/3은 원상복귀됨

왜일까?

 

 


여기선 신진대사라고 말하는데

한국인들은 보편적으로 기초대사량이라고 많이 말함

둘이 같은건 아닌데 이해하기 편하게 기초대사량으로 생각해두면 좋음

 

 

 

 


다이어트를 할때 식이80%운동20%는

그냥 하는 소리가 아니었음 실제로 운동은 열량소모가 적기때문에 별 도움이 안되고

가장 중요한건 식이조절임

 

 

 

 


게다가 운동이후엔 운동해서 소모한 열량보다 더 많은 열량을 섭취함

 

 

 


다이어트를 하면서 왜 체중이 빠지지 않는지, 괴로워 하는 사람들도 있겠지만

이건 우리 신체의 특성임 그 사람의 의지박약이 문제가 아니란것임

 

 

 


이거 자막의 오류인진 모르겠는데,

위의 자막에선 렙틴이 배고픔의 신호를 보낸다고 나와있는데

배고픔의 신호가 아니라 '포만감'의 신호임

즉, 렙틴이 적을수록 배부름을 느끼기가 힘들다는것임

그런데 극단적 다이어트를 한 이후의 사람들은 대부분 기초대사량이 낮아졌고 포만감을 느끼기 힘들게 되었음.





그러니깐 요요가 오기 딱 좋은 몸상태가 되어버린거지

배고프고, 기초대사량 낮아지고




그리고 비만인 사람들은 유전자의 영향을 많이 받았을것임.

그러니까 자책하지 말라는뜻


 


그래서 다이어트는 도대체 어떻게 해야 하는것인가




적게먹고 건강한 식습관을 유지하는것

이게 정답임

극단적으로 운동을 해서 빨리 살을 빼도 결국은 요요로 돌아옴

사람 몸은 그렇게 만들어졌기 때문임


 

마지막으로

다이어트때문에 자책하는 사람들이 꼭 보면 좋을 말




  • HIIT 2020.07.04 01:10 (*.120.30.94)
    원래 인생은 불공평한거다
    얻고싶은게 있으면 고통이 따르는게 당연
  • 2020.07.04 01:14 (*.102.142.55)
    전에 다이어트 하루에 한끼 먹는다는 질문 남긴 사람임. 난 원래 엄청난 폭식, 군것질에 뭍혀 살았음. 손에서 음식을 놓지 않았음. 보통 밥도 2인분은 먹었음.그런데도 먹는것 보다는 살이 덜쪘는데, 이유는 타고나길 근육질로 타고 나서 기초대사량이 많은게 아닌가 싶음. 상체는 부실한데 하체는 운돋을 안해도 축구선수 같음 .
    현재 1일 1식 1달 반에 접어 들었음.
    처음 시작할때 90키로였는디 6키로가 빠져서
    현재는 84키로임. 체중을 잴때는 항상 완전 공복시에(밥먹기 직전) 옷을 다 벗고 재고 있음.
    1일 1식 이후에 가장 좋은점은 군것질을 완전히 끊었단 것임. 운동은 요즘 장마라 자꾸 비가 와서 잠시 중단 중임.
    그래도 1일 1식은 유지 하고 있음.
    밥을 굶는게 그닥 힘들지는 않은데 이유는,
    저녁1끼를 충분히 먹기 때문임. 그냥 충~~~분히 먹음. 물론 매일 그렇진 않고, 보통 400~500킬로칼로리 유지하려고 노력은 함.(노력은 노력일뿐)
    만약 뭔가 정말 먹고싶을 때는 곤약국수에 라면스프넣고 끓여 먹던가, 비빔면 해먹기도 하고
    곤약밥 댑혀서 김이랑 먹기도 함.
    그렇게 푸짐하게 먹어봐야 40~50킬로 칼로리라
    배 터지게 먹어도 살은 안찜. 배가 정말 많이 들어갔음. 15키로 감량이 목표임.
    이제 다시 운동 시작할려고 함.
    어느순간 정체기가 분명히 오겠지만, 운동으로 극복할 자신이 있음.
    1일 1식 1주일만 유지해봐. 1주일은 좀 힘든데
    그 뒤로는 정말 자유를 얻는다. 그냥 이대로 쭉 살지 않을까 싶다.
  • ㄱㅅㄴ 2020.07.04 04:27 (*.127.228.108)
    언어영역 7등급에서 4등급 된 애가 성공스토리를 풀때가 생각나네
  • ㅇㅇ 2020.07.04 01:47 (*.141.116.44)
    근데 다만 다이어트라는게 하루하루 효과가 너무 적으면 할맛도 안남... 근데 진짜 미친듯이 빼면서 한달안에 엄청난 효과를 보면 그거에 그냥 맛탱이가 가는거지... 그러니까 정말 제일 좋은 방법은 헬스클럽을 끊고 개인트레이너를 두는거... 이거라고 생각함
  • ㄷㄹㄹ 2020.07.04 21:35 (*.36.149.162)
    운동은 살빼는거랑 관계가 없다니까!! 위에서 실컷 설명했는데 갑자기 봉창 두드리는소릴 하고 있네
  • ㅇㅇ 2020.07.04 02:02 (*.165.120.154)
    나는 저탄고지도 아니고 저탄고단도 아닌 그냥 당이랑 탄수화물 최대한 자제하고 나머지는 배부르게 먹는편인데
    이 방법으로 18kg 감량 했고 3년째 유지중. 나트륨이랑 칼로리 신경 안쓰고 먹음. 일단 배부르게 먹으니 지속하기가 좋아.
    전체적으로 혈압이나 콜레스테롤 정상이고 내 몸에 그냥 맞는건가?
  • 포풍간지 2020.07.04 04:11 (*.5.196.160)
    웨이트 빡씨게 해봐라 밥맛이 있나 ㅋㅋㅋ

    몸만들면 먹는게 고역이지
  • 마르키시오 2020.07.04 04:57 (*.12.233.13)
    돼지새끼들 자위하는데 딱이네 ㅋㅋ
  • ㅁㅌㅍ 2020.07.04 06:21 (*.39.170.158)
    매 끼니 똑같은 식단 똑같은 칼로리 계속 유지하면 됨. 똑같진 않더라도 최대한 비슷하게. 빌더들 시즌들어가면 닭가슴살이랑 고구마만 계속 먹는 게 같은 이유임. 식단이 다양해질수록 칼로리 관리가 힘듦.
  • 슨슨 2020.07.04 07:23 (*.39.161.166)
    1.자기 기초대사량 만큼 골고루 먹고
    2.하루에 500칼로리 소모만큼의 운동하던가
    식단할꺼면
    1.식단해서 적게먹고
    2.운동하고
    -> 이렇게하면 섭취량이 적어져서 게시물처럼 기초대사량이 낮아짐
    3.치팅데이(7일~10일에 한번)
    -> 살은 조금 다시 오르지만 기초대사량이 정상으로 돌아와서 장기적으로 살빠짐
  • 어휴 2020.07.04 13:15 (*.38.11.124)
    그러면 살 존나과하게빠진다
    활동대사량만큼 먹어라
  • 슨슨 2020.07.04 14:54 (*.226.208.9)
    다이어트기준임
    활동대사량 만큼 먹으면 잘안빠지니깐ㅋㅋ
  • 생각좀하고살자 2020.07.07 10:22 (*.235.8.110)
    500칼로리가 어느정도냐면
    쉬지않고 수영1시간 하면 400칼로리임
    수영 1시간 쉬지않고해봐
    왠만한운동한애들도 몸 축나
    그거보다 더해야 500이다
    운동은 아무리해도 칼로리소모가 작음
    결국 식이가 가장큰건데
    그걸 저기설명해도 지가 맞다우기는애들은 시력이문제냐 뇌가 문제냐
  • ㅛ죠젿8ㅛㅈ 2020.07.04 07:37 (*.251.254.6)
    운동경력 길면 길수록 먹고 벌크업하는게 컷팅보다 훨씬 어렵다는걸 안다
    물론 10퍼 미만으로 빼는 대회 수준 몸 만드는건 제외
    아무거나 막 쳐먹고 돼지되는것도 제외
    그것도 사실 컷팅 자체는 쉬운데 근육량 보전하면서 빼는게 어려운거지
    안 먹는거보다 먹는게 훠어어어얼씬 힘들다
  • ㅇㅇ 2020.07.04 09:05 (*.234.242.177)
    자기몸을 포기하니깐 그냥 막 먹는거. 운동하면서 자기몸이 변하고 몸이 좋아지면 그거 잃기싫어서 식단도 유지하고 그럼. 돼지들은 거울봐보 잃을께 없으니깐 막 쳐묵. 돼지들은 운동시작해라. 식이요법의 의지를 준다
  • ㄴㄴㄴ 2020.07.04 09:52 (*.38.81.181)
    주기적으로 운동을 즐기고 각종 영양소에 해박한 지식을 쌓아서 건강한 음식을 적게 먹는 습관을 수 년에 걸쳐서 하면 비로소 요요 없는 생활이 유지됨
    당연하고 고리타분 해서 안들으려고 하지만 결국 이것외에 답은 없음
  • 아오 2020.07.04 11:18 (*.223.10.232)
    20대 시절 1년만에 60키로 감량 약 9년유지
    30대 되고 발목 골절 사고로 입원 후 급 폭식..
    다시 60키로 찜 약 2년 전 당뇨 판정
    2년여간 30키로 감량.. 올해 10키로 다시 찜
    현재 체중 유지중..
    존나 힘들다
  • 고비 2020.07.04 12:02 (*.197.91.169)
    신체는 싸우는걸 싫어한다...? 빠질려는건 졸라게 버티고 찌는건 프리패스마냥 통과시켜주는 개같은 몸뚱아리..
  • 술래잡기 2020.07.04 19:20 (*.38.21.241)
    저녁 6시 이후로 안 먹고 먹었다며 다음날 아침 패스 줄넘기 2000개 매일 해라 한 달만에 8-10 키로 빠짐 이후로 유지하다가 술 ㅈㄴ게 먹으니깐 찌드라 하 술살 ㅅㅂ
  • ㄷㄹㄹ 2020.07.04 21:38 (*.36.149.162)
    댓글단 애들은 진짜 이해력 없네. 운동따윈 전혀 중요하지 않다고!! 뭔 트레이너를 고용하고 줄넘기를 하라고 하고 있냐. 그런거 효과 없다고 본문에서 실컷 말했구만 참내...

    그냥 간헐적 단식하는게 제일 효과 좋더라
  • 라론증후군 2020.07.05 21:31 (*.221.109.125)
    운동이 제일 중요 하다. 30~40분만, 매일, 중강도 이상.
    칼로리의 사기에 빠지지마라. 오로지 CARB만이 칼로리다.
    단백질 =체중X1g /day 는 유지해라
  • 조각 2020.07.06 13:52 (*.69.248.20)
    국제건강협회 조사관이 하는 말을 사기라고 하는 너의 정체는 뭐냐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11039 이번에 월북한 탈북자는 어떻게 될까? 9 new 2020.08.15
11038 애정 표현 없는 16살 연상 남편 17 new 2020.08.15
11037 백종원이 무장해제 될 때 나오는 버릇 8 new 2020.08.15
11036 부산 내 운전사고 발생 1위 37 new 2020.08.15
11035 응답하라 1997에 정은지가 캐스팅 된 이유 9 new 2020.08.15
11034 한국이 제2의 조국이라는 불란서 작가 18 new 2020.08.15
11033 EPL 올해의 골 수상 17 new 2020.08.15
11032 조카들이랑 놀아주다 멘탈 터짐 15 new 2020.08.15
11031 논란의 송도 신축 아파트 29 new 2020.08.15
11030 JYP와 원더걸스가 지금도 돈독한 이유 14 new 2020.08.15
11029 화성인에 출연한 식탐 여교사 근황 14 new 2020.08.15
11028 부서 내 유부남들 긴급 회동 13 new 2020.08.15
11027 프리선언 해도 하던 건 계속하게 해줘 33 new 2020.08.15
11026 이상형 결과에 화난 여자 6 new 2020.08.15
11025 조선명란과 일본식 명란의 차이 30 new 2020.08.15
11024 위기의 샘 오취리 치트키 발동 48 new 2020.08.14
11023 내 새끼 꺼내주세요 22 new 2020.08.14
11022 레전드가 말하는 챔피언이 되는 법 25 new 2020.08.14
11021 한국에서 구속된 영국인 13 new 2020.08.14
11020 8천만원을 주운 30대 고시준비생 11 new 2020.08.14
11019 청소년 시절부터 피우던 담배를 끊었다는 데프콘 27 new 2020.08.14
11018 집결하는 미국인들 29 new 2020.08.14
11017 유명했던 여성 경찰 34 new 2020.08.14
11016 넷플릭스 창업주가 보는 한국 10 new 2020.08.14
11015 이 시국에 일제차 타는 토착왜구 22 new 2020.08.14
11014 조선총독부 철거에 대한 독일인의 생각 41 new 2020.08.14
11013 20대 주식 광풍 25 new 2020.08.14
11012 골목식당 대참사 38 new 2020.08.14
11011 원피스 유정 12 new 2020.08.14
11010 자꾸 엔진이 과열되는 신차 32 new 2020.08.14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69 Next
/ 36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