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ㅇㅇㄴ 2020.08.01 17:10 (*.57.67.41)
    쌍노무새키등
  • 생돌그 2020.08.01 17:35 (*.162.77.16)
    한우 먹지마. 미국산 프라임이 한우의 30%가격이다. 근데 맛은 비슷해. 기름맛은 한우고. 육향은 프라임이 우위야. 그냥 뒤통수 안 쳐 맞고 저렴하고 맛있는 미국산 프라임 먹어라.
  • 건물주가 꿈 2020.08.01 18:12 (*.123.190.84)
    이래도 재래시장 활성화시키자는 말이나오냐??
  • 123 2020.08.01 18:27 (*.199.47.53)
    먹을걸로 장난질 치는 새1끼들은 다 죽여야된다
  • 변태 2020.08.01 23:02 (*.13.222.158)
    나만 가짜 우유통이라고 읽었나 ;
  • 비싸비싸 2020.08.02 01:26 (*.187.103.94)
    한우는 왤케 비싼 지 아시는 분 설명 좀‥
    수요대비 공급이 딸리나요
    유통마진이 너무 여러단계에서 붙어서 그런지
  • 2020.08.02 09:06 (*.102.11.101)
    키우는데 오래걸림 그만큼 사료많이 처먹음
  • 11 2020.08.02 21:50 (*.60.87.211)
    다들 아는 이야기지만 국내산 육우가 더 비싼 이유는 유통 과정에서 문제가 많다.

    한 예로 상급 돼지고기는 도장 하나찍는 과정이 더 붙는건데

    이걸로 소비자 가격이 수배로 뛰어 오른다.

    막말로 같은 고기를 도장 안찍고 가져 올 수 있으면 훨씬 저렴하게 팔 수 있다는거지.

    그렇다면 돼지든 소든간에 그럴 수 있냐 없냐가 가장 큰 문제인데

    일반인들은 못하는게 당연한거고

    주변에 관련인이 있다면 그렇게 유통되고 있는 곳이 적지 안다.

    결론은 쓸데없는 유통과정 몇개만 줄이면 수입산보다 더 싸게 팔 수 있지만

    이 나라에서 앞으로 그럴 일은 절대 없어보인다.

    지들끼리 배불리고 먹고 사는 세상이라...
  • ㅡㆍㅡ ‥ 2020.08.02 01:30 (*.187.103.94)
    유전자 분석기 휴대용 그런건 없겠죠??
  • 통수 2020.08.02 01:38 (*.172.192.241)
    사기꾼들이 최적화가 된 나라
  • 1 2020.08.02 12:46 (*.177.164.6)
    아직도 한우만 먹는 흑우없지? 실체도 없는 신토불이란 국뽕마켓팅으로 포장된게 한우다 거품덩어리
  • gunner 2020.08.02 14:40 (*.202.250.134)
    법이 x같으니 저렇게들 하고 있지.

    한우 그만 먹자
  • 2020.08.03 08:45 (*.37.141.227)
    속여 파는건 진짜 처벌 세게 가야지

    근데 소고기 좋아하는 형들 미국 프라임 등급 고기 함 사먹어보셈

    요즘 유통 좋아져서 냉장으로도 들어오는데

    구라안치고 한우보다 맛남 ㄹㅇ 난 지금까지 내가 소보다 돼지를 더 좋아하는지알았는데 아님 ㅋㅋ
  • chem 2020.08.11 18:19 (*.38.81.9)
    한우를 늙은 소 싸구려만 먹은거 같네...미국산 코스트코에서 파는 프라임이랑 한우 거세우나 암소 젊은거 먹어보고 얘기해라...차이 못느끼면 당신혀가 이상한거야...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10995 남편의 스킨쉽 거부 속상해요 33 new 2020.08.14
10994 75개의 자격증을 보유한 34세 25 new 2020.08.14
10993 남희석 저격 이후 라스 김구라 33 new 2020.08.14
10992 경기도가 중고차 매매 사이트 조사했더니 15 new 2020.08.14
10991 대전역서 갑자기 쓰러진 여성 26 new 2020.08.14
10990 일본 화물선 때문에 머리카락까지 모으는 시민들 23 new 2020.08.14
10989 선착순 국민 외식비 330억원 푼다 41 new 2020.08.14
10988 시도 때도 없이 대출받는 친구 24 new 2020.08.14
10987 오디션에서 외모로 선미를 밀어냈다는 참가자 17 new 2020.08.14
10986 맨발로 편의점 뛰어온 10살 7 new 2020.08.14
10985 유가족 두 번 울린 납골당 침수 41 new 2020.08.14
10984 이근 대위도 피할 수 없었던 인종차별 17 new 2020.08.14
10983 확진자가 나오자 롯데리아 본사가 점포에 보낸 메일 19 new 2020.08.14
10982 맥도날드 근황 16 new 2020.08.14
10981 아름다운 미소 11 new 2020.08.14
10980 호텔 프런트 직원이 체온을 재야 한다고 하자 29 new 2020.08.14
10979 이완용 붓글씨 가격 52 new 2020.08.14
10978 목줄 입마개 안한 개들이 또 24 new 2020.08.14
10977 연습생 때 인사해서 혼난 중국 아이돌 21 new 2020.08.14
10976 정당 지지율 현황 40 new 2020.08.14
10975 새끼 옮기는 걸 잘못 배운 댕댕이 5 new 2020.08.14
10974 소주 광고 역대 최초 일반인 모델 25 new 2020.08.14
10973 북한 영변 핵 시설 손상 가능성 5 new 2020.08.14
10972 한국 마늘 소비량의 진실 20 new 2020.08.14
10971 일제가 또 11 new 2020.08.14
10970 외국인이 말하는 스팅어 최대 단점 30 new 2020.08.14
10969 오달수 사건 언급한 문성근 14 new 2020.08.14
10968 웰시코기 낙상 사고 5 new 2020.08.14
10967 유재석의 다른 직장에 간 전소민 10 new 2020.08.14
10966 청소년 피임 교육 28 new 2020.08.14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68 Next
/ 36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