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0.08.14 00:33 (*.237.144.114)
    맘편히 케이카
  • 생돌그 2020.08.14 00:38 (*.162.77.16)
    친구가 중고차 사러간다고 해서 케이카 따라가봣는데

    허위매물은 없는데

    보증이라는 개 같은 걸로 눈탱이 치려고 하더라 ㅋㅋ

    할부를 가장한 케피탈로 이자폭탄 터뜨리는건 당연하고.

    많이 알고 공부하고 준비하고 가라.

    안그러면 케이카에서도 눈탱이 맞을 포인트 여러개 있다.
  • 속터져 2020.08.14 06:55 (*.121.176.107)
    케이카에서 2대째 샀고 매입시 존나 짜게 부르긴해도 믿을만한 곳이 케이카 뿐이더라
  • 인조생돌그 18호 2020.08.14 01:02 (*.236.203.100)
    중고차 사러 갔다가 칼 맞을뻔 했다 내가 원했던 차는 있지도 않았으며 계속 다른차를 소개해주길래 안산다고 했더니 덩어리들이 내 허리에 신문지 말린 딱딱한 물체을 갔다대더라.. 그래서 내가 오늘 서초에서 촛불집회 가야된다고 했더니 보내주더라구 그뒤로는 중고차 쳐다도 안본다
  • 2020.08.14 01:03 (*.40.156.212)
    걍할부로 새차사 그게 맘편함
  • 생돌그 2020.08.14 01:10 (*.142.61.71)
    난 동생이 인천지검 검사라고 얘기함.
    그런데 진짜임.
  • 2020.08.14 07:51 (*.37.141.227)
    베프나 교류가 많은 친척관계의 사람이 중고차하는거 아니면,

    걍 신차로 싼거 사거나 할부 넣어..요즘 할부 이자율도 그리 높지않은데

    곧 죽어도 중고차 사야겠다 싶으면 동호회같은 곳에서 개인거래하던가
  • 트럼프 2020.08.14 08:21 (*.143.55.118)
    사기형량이 워낙 낮으니 사기꾼이 판을 치지 쩝쩝
  • 두잉 2020.08.14 09:35 (*.204.9.2)
    20대에 첫차 살려고 중고차 알아보다가 인천으로 갔지. 그리고 허위에 당했는데 그때는 너무 경험도 없고 하니 잘 모르겠더라.
    아니 인터넷 검색해보면 죄다 가격이 낮아. 나는 그게 평균가격인지 알았어.
    나는 300만원에 계약해서 실제 내는 가격은 2천만원 모 이런거에 당하지 않았고, 기냥 차가 없어. 계속 뺑뺑이 돌리더라.
    나 기냥 안사고 집에 갈랍니다. 하니까 나 때문에 지들 일 못하고 손해 봤으니 무조건 차는 사서 가래. 쌍욕하고 죽인다는 둥 무서운말만 해서 경찰에 신고하니
    경찰이 기냥 딜러한테 일당 조금 주고 가라고 하더라...
    경찰한테 그럼 일당을 얼마를 줘야 하냐고 물어보니 20~30만원 정도 주래. 20만원 현금 뽑아서 주고 도망치듯 집으로 왔는데..
    그때 그 경찰도 결국 한통속이겠지.. 젊은 경찰이었는데.. 그 후 나는 절대 중고차 안삼.
  • ㅇㅇ 2020.08.14 10:54 (*.126.5.89)
    너도 경찰한테 일쉬고 왓다고 일당 달라 그러지 ㅋㅋ
    순수햇누
  • 5050 2020.08.14 11:54 (*.32.156.142)
    중고차는 말 그대로 중고차다.
    전 주인이 실증이나서, 고장나서, 돈이 필요해서 팔게된 차를 딜러가 매입해서 호구를 찾아 떠나는 여행이지.
    운전만 할 줄 아는 사람이면 100이면 100 딜러말만 믿고 사지
    제발 유튭에 중고차 확인하는 방법이라도 보고 가서 사
    안전벨트 끝까지 당겨보는거, 안전벨트 제조일자랑 차량 연식이랑 비교해보는거
    트렁크 스페어타이어 공간 확인
    엔진오일 캡 확인
    가솔린 엔진은 머플러를 휴지로 슥 닦아보기
    시동걸어서 전기장치 잘 작동하는지 확인
    실내에서 담배냄새 나는지
    딜러가 주는 차량 점검표 보고 음 멀쩡하네 하지 말고
    그거 다 정식이 아닌 지들이 임의로 작성하는거라 판금, 도색, 교체에 대한 내용 얼마든지 조작 가능함.
  • 코카콜라 2020.08.14 13:14 (*.235.16.208)
    인천이랑 부천난리나겟네
  • ㅇㅇ 2020.08.14 16:08 (*.235.3.245)
    그냥 중고차 한동안 사지마라. 중고차팔이 새끼들은 믿을수도 없고 사고도 종나 찝찝할거 같네
  • 신차사 2020.08.14 16:54 (*.204.9.2)
    그 한동안이 몇년일거야.
    보험사놈들도 기냥 현금으로 수리해버리니 이력이 안남아. 그리고 수리 기간도 있고, 그걸 파는 중고차놈들도 단기간에 다 팔아버리겠어?
    내가 볼대 앞으로 5년은 중고차 시장에 침수차 엄청 돌아다닐거다.
    기냥 앞으로도 차를 구입할 생각이 있다면 기냥 신차 가는게 좋다.
  • 2 2020.08.14 19:18 (*.18.177.48)
    거짓없는 가게 있으면 인기있을텐데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12896 과거 엄정화를 좋아했다는 김종민 10 new 2020.09.29
12895 세네갈 출신 걸그룹 멤버 25 new 2020.09.29
12894 우리는 16강 꼭 가야됩니다 감독을 맡아 주세요 8 new 2020.09.29
12893 30대 후반 갑자기 밀려온 폭풍노화 27 new 2020.09.29
12892 그게 새벽 3시에 깨울 일이냐 26 new 2020.09.29
12891 바퀴 달린 가방을 처음 만들었다는 사람 7 new 2020.09.29
12890 봉쇄된 중국 대학교 14 new 2020.09.29
12889 영화 아저씨가 이해 안 간다는 분 27 new 2020.09.29
12888 전진이 한 눈에 반했다는 와이프 16 new 2020.09.29
12887 잉어 널어 놓고 연못 청소 5 new 2020.09.29
12886 씨잼이 또 11 new 2020.09.29
12885 모기 물린 손님의 요구 15 new 2020.09.29
12884 K-오드리 헵번 10 new 2020.09.29
12883 내년 연차 까지 끌어모아 14 new 2020.09.29
12882 나라미 근황 16 new 2020.09.29
12881 휴대폰 요금 많이 나온다며 대리점 불지른 아줌마 48 2020.09.29
12880 밀리터리 버거 6400원인 이유 28 2020.09.29
12879 아이 생일인데 곱배기로 부탁드려요 57 2020.09.29
12878 물 공포에 떨고 있는 미국 16 2020.09.29
12877 문재인과 박근혜 70 2020.09.29
12876 걸그룹이 남자를 볼 때 중요시 여기는 것 8 2020.09.29
12875 3D 프린팅 흉곽 이식 15 2020.09.29
12874 낯짝 두꺼운 모녀 19 2020.09.29
12873 UN 회의서 신장 위구르 나오자 중국 반응 33 2020.09.29
12872 최근 LG가 특허출원한 기계 24 2020.09.29
12871 약탈 피해 없었던 상점들 15 2020.09.29
12870 남의 집 라면 먹어보는 오뚜기 딸 38 2020.09.29
12869 20학번 건축과 새내기가 휴학한 이유 17 2020.09.29
12868 강호동을 실제로 보고 놀란 이유 3 2020.09.29
12867 윗집 아저씨가 우리 개를 때려 죽였어요 12 2020.09.29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431 Next
/ 4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