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asd 2021.01.14 14:45 (*.101.56.109)
    저건 즐기는 거임...
    힘들어도 즐기는 것.
    그래서 노력하는 자가 즐기는 자를 이길수 없다고 하는 겁니다.
    이거 빈말이 아닙니다.
    저도 공부가 힘들지만 즐거워요. 정말로..
    착각하지 말아야 할 것은 "즐긴다"는 게 게임을 하거나 술을 쳐마시거나 무도를 보거나 코미디 영화를 보는 그런 즐거움이 아닙니다.
    원래 인간이란 동물이 모순적이라 "고통스럽지만 즐겁다"라는 양립대는 두 관계를 느낄 수 있거든요..
    새벽 5시에 한참 잠잘시간인데 나와서 안무하는 거 자체가 얼마나 고통스럽습니까 하지만 그 자체가 즐겁다고요..
    영화배우 스텝 감독이 밤잠 설쳐가며 새벽까지 촬영하면 너무 힘들지만 영화 한편 만들어지는 그 과정이 즐겁기 때문에 그 고통도 즐겁게 작업하는 거에요.
    나도 고시공부하는 게 힘들지만 실력이 점점 쌓아지고 한문제 한문제 맞춰나가는 그 과정을 몸소 느끼고 실력 향상을 체험하고 있어서 공부하는 게 즐거워요.
    서울대 연고대생들이 왜 공부를 즐기는 지 알거 같아요.
    이 공부의 즐거움을 전혀 느끼지 못하고 덜떨어진 대학가서 "공부는 유전이다"라며 지 머리탓 사회탓이나 하며 제도탓하며 불평 불만만 하는 애들보면 안타깝습니다.
    성공한 학자,운동선수,기업가,고시합격자 모두 그 성공의 근원은 노력이 아니라 즐긴 겁니다.
    그런데 그 즐긴다는 거를 느끼려면 의도적으로 "즐기자,즐기자"라고 주문 외운다고 느끼는 게 아닙니다. 이건 스스로 체험해야해요.
    그러기 위해서는 올바른 방법을 터득하고 스스로 경험해봐야하는데 공부를 해본 적도 없는 덜떨어진 대학 간 애들은 그걸 전혀 못 느꼈거든요. 지 머리가 못난 게 아니고 노력이 부족한 게 아니라...
    다시한번 말하지만 여기서 즐겁다는 것은 코미디 영화를 본다던지 오버워치를 한다던지 피파온라인을 한다던지 무도를 본다든지 그런 즐거움이 전혀 아닙니다.
  • ㅇㅇ 2021.01.14 15:45 (*.7.48.59)
    이상 공시생의 넋두리였습니다
  • 2020 2021.01.14 16:10 (*.32.156.142)
    공부를 즐기는데 공부를 못한다는거 아니야?
    서연고도 아닌데 왜 서연고애들이 공부를 즐기는 알 정도로 즐긴다면.
    즐기면서 못하는건 취미인데. 공부가 취미네.
    이제 적성에 맞는걸 찾아봐.
    수건걸이에 목을 멘다던지,
    아. 너 발견한 친구는 잘 살고?
    시립대가 서연고의 즐거움을 다 아네
  • 길어서 안 읽었지만 2021.01.14 16:47 (*.246.69.158)
    정신차려ㅋㅋㅋ 주위에 얘기할 사람이 그렇게도 없냐ㅋㅋㅋ 일좀해라~~
  • dsa 2021.01.14 22:39 (*.166.76.19)
    ㅋㅋㅋ 이거 고시공부를 즐겁게하는거 보닌까 떨어질상이고만.. 알아가는 즐거움?ㅋㅋ 그건 학교다닐때나 하는 소리지 입시, 고시등에서는 피똥싸는 느낌으로 해야 붙어 ㅋㅋ 꼭 이런애들이 시험에 나오는 걸 공부하는게 아니고 이상한데 꽂혀가지고 시간낭비하더라
  • 소머리국밥 2021.01.14 15:23 (*.38.8.47)
    손담비 이쁘다
  • 냄새충 2021.01.14 15:36 (*.217.228.121)
    손담비처럼 저렇게 스타킹에 부츠만 신고있으면 발냄새 장난 아니겠지?
  • ㅈㅈ 2021.01.14 16:14 (*.236.94.35)
    똥내가 나던 향기가 나던 너는 맡아볼 일 없을듯^^
  • 새충 2021.01.15 11:16 (*.217.228.121)
    그건 당신도 마찬가지 아님?
  • 사나 2021.01.14 18:44 (*.22.209.117)
    맨발에 부츠 신어도 냄새 안남
  • spsi 2021.01.14 18:53 (*.42.205.187)
    또요일 빰에~
  • ㄴㅁㅇㅎ 2021.01.15 18:28 (*.10.75.84)
    연예인 중에 인성 갑임... 유노윤호는 진빼이 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14976 전 세계 넷플릭스 서비스 국가 13 new 2021.01.26
14975 강남에서 임대료가 가장 비싼 건물 9 new 2021.01.26
14974 1/10000의 팔자 4 new 2021.01.26
14973 일본 사회에 큰 충격을 줬던 의인 이수현 13 new 2021.01.26
14972 지하철 드로잉 9 new 2021.01.26
14971 민주당이 부끄럽다 4 new 2021.01.26
14970 23층에서 떨어졌는데 생존 12 new 2021.01.26
14969 병영 선진화가 이뤄진 계기 15 new 2021.01.26
14968 도쿄 올림픽 취소 확정 시 탄생하는 올림픽 신기록 16 new 2021.01.26
14967 결정적 한 방 16 new 2021.01.26
14966 연정훈이 결혼과 출산을 추천하는 이유 42 2021.01.26
14965 배정남의 코디를 전부 소화 30 2021.01.26
14964 실속과 운치를 모두 잡은 실용 한옥 21 2021.01.26
14963 원주민이 말하는 인생 최고의 행복 9 2021.01.26
14962 독실한 개독 26 2021.01.26
14961 신혼집 자금 지원해주고 원망 듣는 아버지 65 2021.01.26
14960 물량 부족한 백신 18 2021.01.26
14959 아빠가 대조영인 딸의 학교생활 9 2021.01.26
14958 성우 캐스팅을 자꾸 파토 놓는 영화 감독 12 2021.01.26
14957 배성재 근황 27 2021.01.26
14956 중국 방송에서 바른말 하는 남자 36 2021.01.26
14955 군대 그까이꺼 17 2021.01.26
14954 차인표의 본심 19 2021.01.26
14953 총기를 들고 일어났던 폭동 19 2021.01.26
14952 끈질긴 인간들 14 2021.01.26
14951 아내가 이혼 청구한 이유 11 2021.01.26
14950 21년 전 베스트 검색어 16 2021.01.26
14949 한국 사극 결말 甲 11 2021.01.26
14948 이것이 K-경찰이다 18 2021.01.26
14947 맥그리거와 붙은 포이리에 인성 수준 17 2021.01.26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501 Next
/ 5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