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ㄴㄴㄴ 2021.02.22 17:22 (*.56.228.193)
    하... 누가 3줄요약좀.. 자료가 중구난방
  • 김뽀삐 2021.02.23 03:02 (*.22.154.102)
    중구가 난방하라드나?
    밖에 추우면 두루와...
  • 2021.02.23 09:11 (*.235.56.1)
    아이들(큐브소속) 출신 수진이란애가 서신애랑 친했다고 구라침..
    서신애는 수진이란애가 중딩때부터 오빠들이랑 술처먹고 놀러다닌고 나랑 안친했다고 함 ㅇㅇ
  • 1 2021.02.23 18:14 (*.8.191.103)
    친했다고 어디 써있음? 문제에 나와서 같은학교 나온거만 팩트인거같은데
  • 11 2021.02.22 17:25 (*.216.255.206)
    서신애가 학교폭력을 당했다는거야? 했다는거야???
  • ㅁㅇㅁ 2021.02.22 17:39 (*.46.224.21)
    아이들 수진이라는 애한테 서신애가 당했다는거.

    서신애 인스타는 해외 (여자)아이들 팬들이 와서 서신애보고 사과하라고 댓글 달고 있는 상황.
  • ㅇㅇ 2021.02.22 17:32 (*.48.249.141)
    딱 봐도 당했다는거잖아 저지능 문맹새끼들아.
    스크롤 죽 내리며 잠깐만 읽어봐도 알겠구만.
  • ㅇㅇ 2021.02.22 17:39 (*.62.10.198)
    이 정도면 나비효과 아니고 쌍둥이효과라고 불러야하지않냐
  • ㅋㅋ 2021.02.22 17:55 (*.155.174.100)
    다 터트릴꼬얌. 진짜 다 터트리는 중.
  • ㅁㅇㅁ 2021.02.22 17:40 (*.46.224.21)
    완전 이것도 유행인듯. 지금 소위 라이징인 애들 학폭 시비중이네.ㅋㅋ
  • ㅋㅋ 2021.02.22 17:56 (*.155.174.100)
    라이징 이 지랄하고 있네 ㅋㅋ
  • ???????????? 2021.02.22 17:46 (*.62.172.166)
    근데 기사 내용에선 서신애랑 대화한번 한적도 없다는데 설마 거짓말이겠나 ???
  • ㅇㅇ 2021.02.22 19:50 (*.111.28.51)
    ㅇㅇ 거짓말
    수진 본인 입장문에 어떤 학폭 행위에 대해
    기억은 나지 않지만 제 스스로 그런 일을 하지 않았을 거라고 믿고 있다
    이따위로 써놓음 ㅋㅋㅋㅋ 자폭 그 자체
  • -,.- 2021.02.23 00:26 (*.62.180.188)
    만약 정말 사실이 아니면
    '난 그런적이 없다' 이렇게 말할 확률이 높은데
    "대화한적이 없다" 고 답변.

    난 이 글을 보고 어쩌면 일방적으로 언어로 가해한게 아닐까 생각했는데.. 그런 증언이 이미 나왔더라.

    '믿고 있습니다'도 유사한 해석이 가능
    정말 사실이 아니면
    "그런적 없다"고 하는게 자연스러운데
    '믿고 있다'? 표현법 자체가 이상하잖아???
  • sksk 2021.02.22 17:50 (*.62.172.166)
    근데 어릴때 과거 꾸리꾸리한 애들 걸러주면 좋은거 아니냐 ??? 내 주변에 보면 왜 연예인되고 잘 나가니 저런거라며 그런 얘기 하는 사람있던데..반대로 나 죤나 괴롭히던 놈이 티비나 이런 자리에서 웃으면서 살가운척하면 죤나 기분 나쁠거같기도한데 말야
  • 21 2021.02.22 18:04 (*.72.112.5)
    괴롭힘의 정도는 따져봐야하겠지만
    아직 여물지도 않은 10대때 일로 평생 낙인찍히는건 좀 심하지 않나 생각도 해본다
    당장 이 사이트 댓글만봐도 서로 욕하고 비방하고 이런일들을 아무렇지 않게 하면서 말이지
    따지고보면 이런것도 다 폭력인데 말이야
  • ㅇㅇ 2021.02.22 18:06 (*.155.174.100)
    여물지도 않을 때 학폭당한 애들은 어쩌고?
  • ㅇㄹ 2021.02.22 18:46 (*.172.138.169)
    낙인 찍힐 애와 낙인 찍힌 애 중에서 어떻게 낙인 찍힐 애를 더 걱정 하냐?
    그냥 생각해 보지 마.
  • 31 2021.02.22 19:23 (*.71.207.78)
    쟤 팬들이 멘붕에 빠져서 하는 말이 뭐냐면 우리가 본 너는 뭐야? 임
    연예인이 진짜 자신을 감추고 예쁘고 멋진 모습으로 포장해서 인기를 얻는게 잘못된건가? 그렇진 않음
    대중이 원하고 좋아하는 모습을 제공해 준거자나 그게 연예인임
    근데 그 포장이 벗겨져서 진짜 정체가 드러났을 때 억울한가? 그래서도 안되지
    대중이 싫어하는 모습을 들킨거니까
    그것도 연예인임
    혐오스런 이미지로 낙인 찍히는게 과도한가?
    그 반대였을 때는 과분하다고 생각했었나를 생각해보면 되겠지
  • ddd 2021.02.22 20:01 (*.132.206.237)
    한편으론 이해가 가면서 한편으론 괘씸하다.
    학창시절 친구가 전부인 시기에 왕따는 정신적으로 매우 충격이 크다.
    이슈인에서 욕하고 비방해도 사이트 뜨면 일상생활에 문제 없잖아.
    하지만, 학교다닐때 친구들이랑 붙어있는 그 시간에 생기는 일들이 평생 트라우마로 남는다.
    지금 생각해보면, 고민할 필요 없이 그냥 떠나면 되는데 바보같이 악착같이 붙어있었는지 참...
    난 피해자 역할도 해보고, 방관자 역할도 해보고, 의도치 않았지만 가해자 역할도 해봤기 때문에 참.... 모르겠다.
    당시에 사과도 했고, 마무리도 잘 지었다고 생각하지만. 그친구들도 나처럼 머릿속 한편에 트라우마로 남았겠지.
    지금은 그냥 사람자체가 싫어서 잘 안만난다.
  • 락빠 2021.02.23 02:47 (*.137.254.143)
    적어도 연예인 할놈들은 학폭안하겠지.
  • 2021.02.23 09:33 (*.15.49.119)
    살인은 이미 제 정신이 아닐 때 지나간 일이니 처벌을 내리는 건 너무 심하지 않냐?
    따지고 보면 다 또 다른 폭력인데?
  • 2021.02.23 12:39 (*.102.11.32)
    니나 입 여물어
  • 2021.02.24 14:01 (*.225.60.154)
    옛날이었으면 애를 낳을 나이다.
    이팔청춘 몰라? 16살 즈음 되면 성인이 하는 거 다할 수 있다는 얘기.
    심지어 우리 나이 16살이고 만으로는 15살.
    딱 중삐리 나이다.
  • 2021.02.22 18:37 (*.186.93.103)
    똥 먹어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dd 2021.02.22 19:13 (*.227.190.230)
    야 빵꾸똥꾸
  • ㅁㅁ 2021.02.22 20:28 (*.111.28.42)
    지네끼리 싸우게 둬
  • 74년생 2021.02.23 00:25 (*.73.246.189)
    드레스 주긴다
  • ㅇㅇ 2021.02.23 09:19 (*.32.120.14)
    요새 학폭 터지는 애들보면 진짜 의외라서 진짜 연예인은 보기만해서는 속을 모른다는 생각이 새삼 든다
    박혜수.....와 청춘시대에서 그 숫기없고 소심한 애가 학폭하던 애라니..
    이수진도 저 그룹에서 엄청 얌전하고 숫기없고 말없는 애였는데..
    이달의 소녀 츄도 몰랐다가 유튜브 알고리즘으로 우연히 본 지켜츄 보고 너무 귀여워서 구독해보고있었는데 학폭이라니...
  • 2021.02.23 09:45 (*.15.49.119)
    박혜수 찾아보니 피해자가 다시 박혜수 말하는 거 아닌데 댓글이 너무 많이 달려서 몰랐다
    인스타 댓글은 내가 쓴 게 아니다 라고 하던데 뭐가 맞는 거임
  • ㄱㄴㅂㅅ 2021.02.23 09:42 (*.235.3.133)
    자신보다 안 예쁘다고 생각한 아이가 연예인하니 시기 질투심에 표출했던 과거가 드러난 듯..자신도 연예인이 되지 않았더라면 묻혔을 것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10716 체크카드 대출 사기 5 new 2021.03.05
10715 인싸들도 중독된다는 요즘 뮤지컬 가사 12 new 2021.03.05
10714 경찰이 여성 주취자 다루는 방법 21 new 2021.03.05
10713 음모 없이는 못 사는 분들 68 2021.03.05
10712 K-저승사자 이미지를 만든 전설의 고향 PD 14 2021.03.05
10711 1타 강사의 변명 4 2021.03.05
10710 역대급 일자리 창출 대책 17 2021.03.05
10709 소장님 방 청소는 45세 안 넘는 여자만 13 2021.03.05
10708 미얀마의 19살 소녀 27 2021.03.05
10707 시의원 딸이 폐기물 처리장 앞에 집을 짓자 13 2021.03.05
10706 관상 논란이 억울하다는 분 10 2021.03.05
10705 처음으로 맛본 초콜릿 우유 9 2021.03.05
10704 국회의원의 부동산 투기 9 2021.03.05
10703 샤이니 근황 13 2021.03.05
10702 학폭 해결사 삼촌 패키지 15 2021.03.05
10701 1073억원 체납 일가의 궤변 10 2021.03.05
10700 카메라맨이 감탄한 김희선 15 2021.03.05
10699 집에서 동영상 찍는데 총 쏘는 미얀마 군인 6 2021.03.05
10698 중국군 근황 19 2021.03.05
10697 이제훈 찐팬이라는 이나은 14 2021.03.04
10696 LH 사건 블라인드 직원들 반응 18 2021.03.04
10695 비극으로 끝난 아이돌 연습생의 꿈 24 2021.03.04
10694 음주운전 적발된 아나운서 9 2021.03.04
10693 언더도그마를 잘 활용하는 감독 39 2021.03.04
10692 거돈이 또 6 2021.03.04
10691 죽어라 욕해도 반응은 못참지 13 2021.03.04
10690 노가다에서 사랑받는 간식 12 2021.03.04
10689 시원하게 손절 당하신 분 15 2021.03.04
10688 브록 레스너의 유전자 10 2021.03.04
10687 부동산 1타 강사의 비밀 11 2021.03.04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59 Next
/ 35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