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왕좌의게임 2020.08.12 23:16 (*.132.225.143)
    오빠 같은 남친 있었으면 이 말 나오면 거의 99%지
  • 1111 2020.08.12 23:47 (*.232.219.196)
    대학생때 이 말 참 많이 들었는데 아쉽게도 그 동생들 인물이 없었다.
  • 팩폭 2020.08.13 11:44 (*.38.30.59)
    보통 저런 말은 여자가 여러 남자 만났는데 데이고 차이다 역시 "착한사람이 최고다" 라고 생각한 후에 주변에 아는 오빠중에 착해보이는데 엄청 빠지지않는 사람들에게 하는 말이다.
  • ㅇㅈ? 2020.08.12 23:55 (*.126.52.187)
    방구석 딸잡이들 등판하세요.
    선형대수, 생돌그, 주돌그는 필참.
  • 어인정 2020.08.13 01:35 (*.44.4.205)
    ㅋㅋㅋㅋㅋㅋ
  • 선형대수 2020.08.13 06:34 (*.223.44.204)
    난 이거 녹색불이라 생각해
  • 생돌그 2020.08.13 07:35 (*.139.211.11)
    예전에 모 걸그룹이 술자리에서 나한테 저런말 한적이 있다
    그당시 여배우 쎅파가 있어서 사귀진 않았다
  • ㅁㅇ 2020.08.13 07:43 (*.39.139.211)
    약먹을시간입니다.
  • 중2 2020.08.13 09:14 (*.220.140.202)
    씨발놈들 진짜 다 쳐나오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주돌그 2020.08.13 09:53 (*.246.62.58)
    난 노란불
  • ㅁㅁ 2020.08.13 09:55 (*.166.40.243)
    저 3명은 필와 임원진이냐?ㅋㅋㅋㅋ
    아니 핸드폰 문자도 아니고 등판하라면 필참이네 ㅋㅋㅋㅋ
  • ㅇㅊㅊ 2020.08.13 08:23 (*.36.133.231)
    싫다는 말인데.. 잘해주고 착하고 좋은데 보통 얼굴이 별로거나 키가 너무 작거나 등등
  • ㅁㅁ 2020.08.13 10:30 (*.166.40.243)
    이론은 빠삭해서 맨날 상상 속 연애만 하시는 늙병필 형님들...ㅠㅠ
    내 일이면 행복회로 오지게 돌리고, 남 일이면 네거티브 하는 건 진짜 어휴 ㅋㅋㅋ
  • 피카츄 2020.08.12 23:18 (*.237.37.220)
    고백하면 정색임 ㅁㅁ
  • 글쓰니 2020.08.12 23:19 (*.121.157.137)
    고백해서 혼내주자
  • 짱똘그 2020.08.13 00:01 (*.47.117.156)
    저때 그러면 사귀자고 하면 안된고 그럼 우리 일주일간만 사귀어볼래? 정도로 유연하게 넘어가야함
    이상 년당 한명 사귀는 연애박사
  • 피오라 2020.08.13 03:18 (*.205.236.149)
    ㅋㅋㅋ그럼 사겨주던가!!! 해서 반응보면 답나옴
  • ㅁㄴㅇㄹ 2020.08.13 14:45 (*.34.130.139)
    오 센스
  • 2020.08.13 00:04 (*.102.142.1)
    어장관리지 ㅋㅋ
    저건 그냥 거울보면 답나옴
  • 라피도 2020.08.13 03:18 (*.205.236.149)
    ㅇㅇㅇ 어장관리임
  • ㅁㅇㅁ 2020.08.13 00:23 (*.46.224.21)
    연희 착하네. 저건 호감표시가 아니라 나 외로우니까 괜찮은 남자 소개 좀 이란 소리

    맘에 드는 남자한테 너같은 남친있음 좋겠다 이런 소리 못한다.
  • 55 2020.08.13 00:29 (*.107.245.167)
    저기서 남자가 그럼 나는 어때? 이러면 99% 여자가 거절한다고 본다 ㅋㅋ
    여자가 준 여지가 1%정도인듯ㅋㅋㅋ
  • 하냥 2020.08.13 00:24 (*.117.26.56)
    이편 재밌다 봐라 내가 저번 글에도 보라고 댓글 달았잖
    결국 마지막에 가서 흑화할뻔 했지 포기했으니 ㅋㅋ
    비참한 말만 하는 날이라서
  • 호구모집 2020.08.13 00:35 (*.175.17.181)
    '오빠같은'이랬지 '오빠'라곤 안했다
  • ㅇㅇ 2020.08.13 00:37 (*.82.122.43)
    나도 이생각. 오빠같은 성격인데 와꾸가 좋은 사람을 찾는거지 오빠는 아냐^^
  • ㅁㅁ 2020.08.13 00:41 (*.203.99.84)
    어릴땐 저런소리들으면 계속생각나고 의미부여하고 햇는데

    30살넘어가니 저런소리들으면 짜증부터난다

    저런소리들으면 기계적으로 드는 생각이
    ‘ㅅㅂ 사람 간보나?’
    이런식으로 생각나서 정떨어짐
  • 바른생각 2020.08.13 21:22 (*.38.46.41)
    동감
  • 11 2020.08.13 00:41 (*.129.25.232)
    연희가 이틀연속 올라오는걸 보면
    울림이 잘 일을하고있고
    이슈인은 수익모델을 잘 활용하는걸로 보인다
  • ㅁㅁ 2020.08.13 00:50 (*.118.113.20)
    나도 너 같은 여자친구 있었으면 참 좋겠다라고 하면 되냐?
    베스트 답변이 뭐임?
  • 개네피그 2020.08.13 00:54 (*.62.173.169)
    1.오빠같은 남친 있었으면 좋겠다
    => 오빠같이 돈 잘쓰고 잘해주는 (잘생기고 멋진) 남친이 필요함. 잘생긴 호구로 소개팅 시켜달라, 어장관리
    2. 오빠는 왜 연애를 안해?
    => 잘생겼다
    3. 오빠는 주변에 여자가 많을거같어. 오빠는 좀 바람둥이 일거같아
    => 졸 잘생겼다.
    4. 오빠는 진짜 착해
    => 철벽방어
    5. 오빠는 진짜 편해
    => 어장관리
  • ㅇㅇ 2020.08.13 02:00 (*.205.208.23)
    10대때 바람둥이 같다고 하면 마음에 안든다는 소린줄 알았는데..차만 마시구 집에 빨리 보낼려고 하면 집에 안길려구 하더라..그런 이유였군..하~진짜 모지리였군..
  • ㅑㅏㅓ 2020.08.13 12:47 (*.62.215.221)
    아놔 내가 이거 말 다섯개 다 듣고 다니는데.. 그럼 난 모냐
  • 꺼억 2020.08.13 01:38 (*.135.186.87)
    희망고문이네 걸려들면 바로 어장으로 쏙
  • 123 2020.08.13 03:00 (*.77.101.150)
    착하다는 소리는 칭찬 아니다
  • 암검사 2020.08.13 03:16 (*.125.121.37)
    찐따들은 진짠줄 알고 상상속에서 손자 미팅중
    진또베기들은 저런 얘기 들을 이유가 없다
  • 50년째짝사랑중 2020.08.13 03:38 (*.62.163.221)
    얼마전부터 자주 가는 편의점이 있습니다. 저녁 아르바이트를 특이하게도 여성분 혼자 계시는데 외모가 강소라랑 이사하라 사토미를 묘하게 섞어놓은 듯한 첫눈에 반해버렸습니다. 컵라면과 핫바를 편의점에서 직접 먹고 집에 가곤하는데 알바녀가 심심한지 이것저것 예기하고 이제는 많이 친해졌네요 지난번에는 "손님같이 듬직한 분이 옆에 계셔주니깐 든든하네요 여자친구분 좋겠어요" 이러는데 제가 모태솔로거든요 이 글을 보니깐 용기가 생기는데 오늘 컵라면 계산하면서 "저 여자친구 없는데 연락처 알려 주실래요?" 라고 고백해도 될까요? 그린라이트겠죠?
  • 멘산 2020.08.13 04:29 (*.223.39.234)
    진심이야? 화이팅!! 후기 꼭 남겨줘!!
  • 2020.08.13 07:27 (*.37.141.227)
    쌩판남은 나이차 많이 나지 않으면 질러도 뭐. 실패하면 그 편의점만 안가면 되지
  • ㄱㄱ 2020.08.13 08:27 (*.210.136.7)
    근처에 가까운 다른 편의점도 있다면 실행하세요!
  • 피오라 2020.08.13 13:55 (*.39.131.234)
    질러 인생 뭐있나
  • ㅇㅇ 2020.08.13 03:43 (*.117.125.155)
    얻어먹고 미안해서 예의상
  • ㅁㄴㅇㄹ 2020.08.13 06:02 (*.188.215.25)
    나이 어느정도 있다고 가정하고, 상대방과 나의 관계가 헷갈리면
    절대 고백하지말고 그냥 친구로 지내는걸 추천
  • 234234 2020.08.13 07:48 (*.95.241.11)
    남친이 오빠같은 성격이면 편할텐데라는 뜻이지 저 오빠는 빻아서 싫다는거고
  • 2020.08.13 08:48 (*.235.56.1)
    오빠같은 사람은 고백하지 마 10색히야 이소린데
  • 2020.08.13 09:04 (*.15.49.119)
    연희가 이연희는 아닌데 누군가 해서 찾아봤더니 로켓펀치의 연희라고...
    수지랑 엄청 닮았네
  • 2020.08.13 09:22 (*.15.49.119)
    오빤 참 착해 - 오빠 같은 남친 있었으면 좋겠다

    이거 자체가 같이 있을 수 없는 문장 같은 거임
    한 문장씩만 보면 좋은 말인데 저걸 붙여서 읽으면 '너 같이 호구 같은 남친 있었으면 좋겠다' = '너 말고 너 같지만 좀 더 나은'으로 읽힘
    잘 해준다는 거 알고 자신도 마음이 있다면 다른 행동으로 나와야 하는 건데 그냥 그걸 입으로 함축해서 뱉어버렸음
    '이 정도면 너의 호의에 다 보답했다'로 보는 게 적절

    저런 말을 하는 거 자체가 뭔 말을 해서도 기분만 좋게 하면 되는 호구라는 말임
    호구에서 연인으로 발전하는 게 아예 없지는 않으나 거의 없다시피 하고 그런 경우에는 여자도 진짜로 순진해야 해서
    진짜로 저 여자 아니면 돌아버릴 거 같다면 고백해서 혼내주고, 아님 다른 여자 찾아라
  • ㅎㅎㅎㅎㅎ 2020.08.13 10:16 (*.190.37.243)
    이거는 그냥 당사자가 느낌으로 알수 잇는거 아닌가
    이걸 제3자한테 물어보는거 자체가
  • 2020.08.13 10:20 (*.192.60.205)
    저런 상항 + 가슴골 까지 보여주는 애들 있다.
    진짜 혼을 쏙 빼놓음 ㅋ
    가슴골 보여줄때 핵심은, 내 시선이 느껴진다는걸 티를 팍팍 낸다.
    살짝 곁눈질 도 아닌.. 뭔가 긴장된 표정을 짓고 있음.
    "아... 오빠가 보고 있네" 이런 느낌?ㅋ
    그러면 난 착각에 빠지지 ㅋ "얘가 나한테 정말 관심이 있나보다"
    말로만 얘기 해 줄때는 긴가민가 하다가
    가슴골에서 완전 확신을 가지고 고백을 한다.
    물론 ㅋ 결과는 말 안해도...나는 ㅄ개삼룡이 인생을 이렇게 밖에 못사는
    이유가 다 있는거지 라고 말해주고 싶은 놈인거지뭐 ㅋ
    하도 당해서 ㅋㅋ
    그래서 이제 저런 어장관리 하는건지 긴가민가 하는 상황 되면
    짜증부터 남. 그래서 나도 모르게 화를 내게 되고,
    결론은 못생긴데 성격까지 더러운놈이 되어 버려서
    갈수록 연애와 멀어지는거 같음 ㅋㅋ
  • 56747 2020.08.13 10:42 (*.142.21.131)
    걍 어그로 끌어보면서
    여자 자기 자신의 하한선을 재보는 거임.. 아 이 정도 급은 걍 넘어 가니까
  • 1 2020.08.13 10:42 (*.7.28.83)
    혜리랑 태연만 보면 딸치고싶어짐 이거왜이럼?
  • 하나둘 2020.08.13 11:04 (*.202.158.157)
    다른 시그널이 있으면 모를까..저 정도면 거의 90% 어장, 그냥 해보는말이다.
    저런 상황을 즐기는 여자들이 있다. 여자들이 남자들한테 대시 받는 재미로 헌팅포차가는 그런 심리라고 보면 된다.
  • 생돌그 2020.08.13 11:12 (*.142.61.71)
    오빠같은 성격에 외모가 되는 남자를 말하는거다.
    오빠가 아니고.
  • 지나가던병신 2020.08.13 12:24 (*.164.62.53)
    피해의식쩌네 ㅋㅋㅋ 못생겼음 애초에 저런말안한다 자존감바닥이슈인아재들 ㅉㅉ
  • 홍홍 2020.08.13 12:52 (*.141.147.181)
    지들이 뭔데 분석해 ㅋㅋㅋㅋㅋ 여자는 아무생각없이 말한거일수도있는데 ㅋㅋㅋ
  • 호구 2020.08.13 13:08 (*.25.97.179)
    '하하하 그런 얘기 많이들어 ㅎㅎ' 라고 대답해야지
  • ㅇㅇ 2020.08.13 14:18 (*.32.31.65)
    ㅈ같다고 ㅈ이란 얘기는아니야 똑같음
    너말고 너보다 잘생긴애 원하는거임
  • 5 2020.08.13 21:51 (*.39.145.240)
    오빠같은에서 어장에 박차고 꺼져하고 나와야해 어장이야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12866 잘못 찍힌 동전 가격 11 2020.09.29
12865 스크류바 드립 25 2020.09.29
12864 일본도를 파는 이유 1 2020.09.29
12863 과대평가된 호랑이 18 2020.09.29
12862 머라이어 캐리 자서전에 나온 내용 15 2020.09.29
12861 두 달 반 만에 등교한 초딩 8 2020.09.29
12860 근본 있는 미국 여성 제빵사 13 2020.09.29
12859 골키퍼 출신 개그맨의 쉐도우 복싱 16 2020.09.29
12858 월북 100% 확실 26 2020.09.29
12857 유튜버 생방송에 잡힌 음주 뺑소니 4 2020.09.29
12856 아내 잔소리 덕분에 당첨 11 2020.09.29
12855 소개팅앱 거짓광고 적발 16 2020.09.29
12854 청량음료를 사이다라고 부르는 나라는 단 2곳 3 2020.09.29
12853 아이유 리즈 시절 13 2020.09.29
12852 47시간 행적 요구에 대한 답변 13 2020.09.29
12851 어메이징 전동 킥보드 26 2020.09.28
12850 보고 받고도 수색은 설렁설렁 19 2020.09.28
12849 미스터피자 인수한 치킨집 21 2020.09.28
12848 안철수의 팩폭 44 2020.09.28
12847 QR코드 쓰는 여자 화장실 20 2020.09.28
12846 공포의 딸바보 20 2020.09.28
12845 인천공항 드론 사건의 전말 16 2020.09.28
12844 바람직한 리필 정책 42 2020.09.28
12843 골지 원피스 지수 10 2020.09.28
12842 그레타 툰베리 근황 24 2020.09.28
12841 불법도박 실명 폭로 당한 연예인들 16 2020.09.28
12840 요즘 장난감 퀄리티 25 2020.09.28
12839 시리얼 제조사가 권장하는 한끼 시리얼 정량 12 2020.09.28
12838 푸쉬업 1분에 51개 그까이꺼 11 2020.09.28
12837 일본 소년 점프 최고 메가 히트작 6개 39 2020.09.28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431 Next
/ 4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