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png

 

2.png

 

3.png

 

4.png


  • ... 2019.07.20 01:08 (*.7.28.30)
    무용담 끝판왕
  • ㅇㅇ 2019.07.20 01:23 (*.109.97.160)
    인간 한명을 살리기위해 고래한마리를 죽여야한다면 죽일것인가? 인간의목숨이 고래목숨보다 무거운가?
  • ㅇㅇ 2019.07.20 01:42 (*.207.187.107)
    원래 동물은 자기와 가깝고 친숙한 것을 더 중요하게 생각함.
    그런 감정을 못느끼는 사람을 싸이코패스라고 부르지 ㅇㅇ
  • 정의란 무엇인가 2019.07.20 01:58 (*.237.134.25)
    내가 기차 기관사인데 직진하면 10명이 죽고 노선을 변환하면 1명이 죽는다. 꺾을래 말래?
    그 1명이 당신의 가족이라면 꺾을래 말래?
  • ㄱㄴ 2019.07.20 02:18 (*.36.132.98)
    와우 기관사시군요~
  • klna 2019.07.20 14:11 (*.179.84.105)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ㅓㅏㅣ 2019.07.20 03:01 (*.190.81.120)
    안꺼끔
  • ㅁㄴㅇㄹ 2019.07.20 03:06 (*.183.187.159)
    당근 직진이지 씨바 모르는새끼들 10명 뒤지든말든 내 가족 살리는게 우선
  • ㅇㅇㅇ 2019.07.20 03:13 (*.222.234.227)
    그럼 모르는새끼 7800명정도면?
  • 2019.07.20 10:44 (*.141.142.127)
    영화만봐도 가족 친구하나 살리려고 수십 수백 수천 수만 수억의 목숨포기하자너
  • 저스디스 2019.07.20 09:43 (*.248.130.128)
    결정장애가 생기는 eu
  • 아우웅 2019.07.20 09:44 (*.48.68.197)
    1명을 죽여서 10개의 장기를 이식해서 10명의 환자를 살리는것과 같은 맥락인데....
    그냥 직진하게 두는것이 맞는거 아니냐... 순리대로 가야지
  • ㅁㅁ 2019.07.20 13:44 (*.223.26.120)
    이사람 기관사 아님 그냥 예시든거임. 기차 기관사라고 표현 안함 . 철도기관사라 하던가 그냥 기관사라고 함
  • klna 2019.07.20 14:11 (*.179.84.105)
    ... 혹시 하버드 대학교에서 강의 하시는 그 분 이실수도 있어 ..
  • 난10년이다 2019.07.20 01:40 (*.170.145.187)
    고래는 참 착해.
  • ㅓㅏㅣ 2019.07.20 03:00 (*.190.81.120)
    삼키려다 가 아니라
    어 이거 뭐야 에 퉷퉷 같은데?
  • ㅁㅁㅁ 2019.07.20 03:09 (*.38.36.6)
    저뭐냐 수염고래류는 원래 플랑크톤이나 크릴만 먹어서
    목구멍을 작다던데 그래서 어차피 사람못먹는다 들음
  • 연어 2019.07.20 03:25 (*.178.135.206)
    제페토 될 뻔
  • ㅇㅇ 2019.07.20 05:22 (*.112.48.202)
    요나 될 뻔
  • ㄱㄷㄱㄷㄱㄷ 2019.07.20 17:39 (*.84.249.248)
    물쳐마시는데 검은색 미끈거리고 꿈틀대는 손가락만한 생물이 입안에 들어온다고 생각해봐라. 시발 하면서 뱉지 삼키냐?
  • 1211 2019.07.20 20:07 (*.206.141.186)
    범고래가 사람먹는다나???
  • 15 2019.07.21 13:52 (*.149.173.62)
    고래찡 ㅠ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2397 소아과 여의사가 본 조국 논문 35 2019.08.24
2396 뉴욕에 새로 지어진 유리궁전 13 2019.08.24
2395 고깃집 알바하다가 마음의 상처 7 2019.08.24
2394 아는 황님 12 2019.08.24
2393 게스트 따위는 관심 없는 고정멤버 7 2019.08.24
2392 파도파도 점입가경 12 2019.08.24
2391 딘딘의 인싸템 7 2019.08.24
2390 아씨의 합격 수기 5 2019.08.24
2389 복지 사각지대 18 2019.08.24
2388 머리 테러 당하고 울었다는 처자 17 2019.08.24
2387 든든한 아침 무요리 8 2019.08.24
2386 5년 생존율 1위 9 2019.08.24
2385 연예계 도플갱어 5 2019.08.24
2384 비흡연자 공감 19 2019.08.24
2383 호피 조이 8 2019.08.24
2382 군국주의 연호를 사용하는 진성 일뽕 회사 13 2019.08.24
2381 확고한 취향 11 2019.08.24
2380 기사님 빨리 가주세요 16 2019.08.24
2379 피자집 손놈 8 2019.08.24
2378 위기의 30대 여자들 46 2019.08.24
2377 기적의 논리 49 2019.08.24
2376 뭐? 교수 딸이 논문에 이름을 올려? 39 2019.08.24
2375 알뜰살뜰 그 자체 42 2019.08.24
2374 JTBC vs TVN 14 2019.08.24
2373 청문회 하든 말든 33 2019.08.24
2372 줄리엔 강에게 심쿵한 여배우 29 2019.08.24
2371 임대 자녀 섞인 학교 싫다던 학부모들 패소 26 2019.08.24
2370 이봉주가 된 쌈디 19 2019.08.24
2369 특혜가 어느 정도 사실로 드러나면 37 2019.08.24
2368 남자에게 먼저 대쉬해본 적 있나요? 36 2019.08.24
Board Pagination Prev 1 ... 367 368 369 370 371 372 373 374 375 376 ... 451 Next
/ 45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