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파이가 2021.04.07 14:15 (*.9.255.189)
    그 적절한 인구수가 안된다고
  • ss 2021.04.07 14:24 (*.56.228.193)
    달착륙도 못믿는 문과충의 사고방식의 한계임.
  • ㅁㅇㅁ 2021.04.07 14:28 (*.46.224.21)
    적당한 인구수라는걸 사실 아무도 모른다. 근데 무슨 지표든 감소세라면 연착륙을 하는게 변화의 충격에 대비할수 있는데

    지금 우리나라 출생률은 그냥 자유낙하수준이라 문제. 여기에 현정권은 아예 해결의지가 없다는게 절망적임.
  • 2021.04.07 23:27 (*.10.91.24)
    부동산 부동산 부동산 부동산 부동산 부동산 부동산 부동산 부동산 그리고 무능을 가장한 패악질
  • 111 2021.04.07 14:33 (*.125.177.184)
    한때는 그의 지적인 면을 존경했는데 지금은 확실히 뇌가 썩은듯. 저출산의 문제는 인구 균형이 깨지는 것. 골고루 줄어들면 상관없지만 유소년층, 영유아층만 극단적으로 줄어드는 게 문제. 산업도 계층산업이란 게 있는데 이렇게 되면 교육, 교육산업, 청소년문화 산업 등 다 멸절당함.
  • 슈퍼좌빨어그로킹 2021.04.07 14:49 (*.93.136.129)
    본인이 그랬잖어 60넘으면 뇌가 썩는다고.
    본인이 본인 말을 증명하면서 사는 듯.
    우린 그를 보면서 뇌가 썩은 인간이 방송나와서 밥벌어먹고 사는구나.. 그렇게 생각하면 된다.
  • 1 2021.04.07 15:17 (*.251.122.110)
    뭐 부족하면 외부에서 유입 시키겠지 다문화주의로 가는거지 뭐
  • ㅇㅌ 2021.04.07 15:44 (*.223.32.177)
    물론 저말도 틀린말은 아니지만
    너무 극단적인 낙관주의인거같다
    문재인이 아니라 박근혜때 그랬으면 노발대발 이러다 나라 망한다할 노인네ㅋㅋㅋㅋㅋ
  • ㅇㅇㅇㅇ 2021.04.07 17:47 (*.65.42.69)
    틀린 말이지. 생산인구와 노령인구 비율이 기형적인데 단순히 비율 감소로 생각하냐
  • ㅂㅂ 2021.04.07 15:47 (*.62.202.136)
    근데 이렇게 이미 손쓸수없이 저출산인데
    뭐어떻게 되돌릴거야?
    이런 인구로 살아야지
  • ㄴㄷ 2021.04.07 18:43 (*.216.145.178)
    너무 속도가 가파르니까 그렇지.
    그냥 손 놓기엔 너무 심해.
    OECD최저 출산율이 장난같음?
  • ㅂㅂ 2021.04.07 22:03 (*.242.18.83)
    그래서 넌 어떻게 하고싶은데??
  • 뇌썩남새끼 2021.04.07 20:02 (*.136.197.155)
    가장 역겨운게 말도안되는 논리와 진실을 섞어서 그럴듯하게 하는거
    당연히 인구 제로는 안되고 어느정도 출산율이 수렴은 하겠지
    근데 그게 과연 적절할까?
    당장 국민연금만해도 역피라미드 구조로 지금 20~30대는 국민연금 한푼도 수령못할거다
    납입만 하고, 이외에도 각종 사회문제들로 골머리를 앓겠지
    왜 중국에서 1명 나아 기르자 정책을 폐지한건데
    그정도 인구만으로 내수시장이 굴러가거든.
    짱깨들이 역겹지만 내수시장만으로도 충분히 먹고살수있다는건 엄청난 메리트다
  • 2021.04.09 16:23 (*.211.99.210)
    내수가 가능한 인구의 최소한을 얘기하고 싶으셨던건가

    내수경제만으로 충분한 최소인구는 보통 일억. 중국은 십억

    충분한 정도가 아니고 전세계 기업들이 중국시장 못들어가서 안달난 인구수
  • ㅇㅇ 2021.04.07 20:42 (*.127.228.98)
    미친놈
  • 2021.04.08 01:27 (*.177.68.228)
    1. 적절한 인구수가 되지 않는다.(적절한 인구수가 얼마인지도 모름)
    2. 그 인구가 잘 살수 있을지도 가늠이 안된다.(청년인구 절멸하고 노인층만 가득한 잘 사는 나라? 나는 상상도 안감)
  • ㅇㅇ 2021.04.08 02:02 (*.246.118.191)
    경제한번 박살나고 다시 오른단 뜻이다 일본처럼 그래도 살긴 살아진단 뜻
  • Cm 2021.04.08 08:17 (*.62.175.68)
    음...유시민 싫어하는데 내 생각과 같은 생각을 단 하나 하는군요.
    80년대에는 아들딸 구별말고 하나만 낳자랑 계속 낳다보면 거지꼴을 못 면한다가 출산 관련 캐치프레이즈였는데 그 산아제한 정책은 성공했잖아요. 근데 그 결과는 저출산으로 인한 문제가 되는거죠..나중에는 또 어찌어찌 균형을 맞춰 살아가게 될 겁니다.
    국가 경쟁력 약화 걱정? 당장 애 많이 낳는게 내 개인 경쟁력을 약화시키는데 애국심으로 애낳을까요.
  • Cm 2021.04.08 08:20 (*.62.175.68)
    그리고 노인층이 늘어서 문제라는 분들도 한 번 생각해보세요. 평균 수명 100세시대가 곧 될텐데 지금 정년 기준인 55세가 과연 정년퇴직할 시기인지...
    노인의 기준이 바뀔 겁니다. 당장 지금 60대만 보다라도 20년잔 60대랑 같은가요.길에서 만나면 할아버지 아니고 그냥 아저씨입니다.
  • 자~ 작업 들어갑시다 2021.04.08 10:39 (*.40.78.202)
    뭐여~ 선거 끝나고 유시민 왜이리 올려...뭔가 있어???? 나올까봐 먼저 작업하는거니?
  • ㅅㅅ 2021.04.08 12:18 (*.2.252.28)
    저출산은 국민 개인에게는 합리적인 선택임 본인들 인생만 책임지면 되니까 그만큼 삶의질이 개선되는거임

    문제는 국가나 기업인데 내수시장이 줄어들면 규모의경제를 실현하기 어렵게됨 결국 국가나 기업은 경쟁력을 잃게되겠지만 뭐 그건 우리가 신경쓸문제도 아니고 경쟁력있는 기업들은 알아서 살아남겠지

    결론 각자도생이고 걱정할일아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12267 한일관계에서 한국편을 드는 의외의 국가 8 2021.04.09
12266 수꼴이 된 진보대학생들 19 2021.04.09
12265 NC소프트 직원의 분노 16 2021.04.09
12264 민원인 공무원 호칭 논란 19 2021.04.09
12263 약속을 지키는 대통령 21 2021.04.09
12262 일 잘하는 타이어 가게 누나 19 2021.04.09
12261 역시나 기레기들이 문제였네요 9 2021.04.09
12260 너무 슬펐던 트로트 가사 5 2021.04.09
12259 개통령도 개가 들어가는 욕을 하는가? 7 2021.04.09
12258 이력서 허위사실 때문에 짤렸어 13 2021.04.09
12257 백종원이 마리텔 소통왕이 될 수 있었던 이유 15 2021.04.09
12256 초중고대 동창인 이재용 & 정용진 9 2021.04.09
12255 수돗물에 대한 신뢰가 가장 강한 나라 20 2021.04.09
12254 김씨 본관 비중 순위 8 2021.04.09
12253 서구권 평균 의료비 24 2021.04.09
12252 한국에서는 요즘 보기 힘든 하늘색 15 2021.04.09
12251 전동킥보드 끝판왕 9 2021.04.09
12250 속상한 날씨 30 2021.04.09
12249 고민정 인스타 상황 17 2021.04.08
12248 10살 서연이 죽게 만든 학대 31 2021.04.08
12247 서울 민심 3년간의 변화 25 2021.04.08
12246 뉴욕타임즈가 분석한 참패 원인 19 2021.04.08
12245 마스크 벗고 일상으로 돌아간 대만 12 2021.04.08
12244 세대차이 확 나는 분들 12 2021.04.08
12243 슬슬 다시 국개론 꺼내시는 분들 20 2021.04.08
12242 초딩 때부터 남달랐던 근육 17 2021.04.08
12241 서울시장 책상 풍경 22 2021.04.08
12240 2002년 여대생 공기총 살인사건 11 2021.04.08
12239 박원순 피해자 근황 10 2021.04.08
12238 덤프 기사님의 운전 센스 10 2021.04.08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412 Next
/ 4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