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코끼리 2021.04.07 14:19 (*.102.11.173)
    프로 기사들 한판두면 1~2키로 빠지는건 기본이라네
  • ss 2021.04.07 14:30 (*.56.228.193)
    그거 구라

    바둑두면서 줄어드는 체중은
    가만히 있어도 기본대사량으로 인해 칼로리 소비로 빠지는 체중이랑 똑갔다.
    앉아있기만 하고 움직임이 거의 없기때문에.

    사람이 가만히만 있어도 시간당 200칼로리 (50g)씩 빠지고
    화장실가서 볼일보고오면 200~300g 씩 빠짐.
  • 1 2021.04.07 14:52 (*.99.203.209)
    맞는 말임.

    아침에 일어나서 똥 싸고 체중을 재면, 90kg이다. 삼시 세끼 먹고, 자기 직전에 체중을 재면 92kg이 된다.

    매일 반복됨.
  • DD 2021.04.07 14:55 (*.192.206.107)
    형들 참 멍청하구나..

    뇌가 쓰는 칼로리가 우리 몸중에 가장 많은 비율을 차지 하는데...

    뇌는 몸무게의 1~3프로 사이밖에 안되지만

    뇌 신경세포가 쓰는 에너지 비율은 20프로가 넘어..

    일반적인 사람이 뇌 신경세포로 쓰는 에너지가 하루에 300칼로리 정도 되고..
    바둑기사처럼 격렬하게 뇌를 쓰는 사람들은 훨씬 훨씬 더 쓰여..
  • 1 2021.04.07 15:10 (*.251.122.110)
    예전에 이창호가 자긴 100여수를 기본으로 본다 프로라면 그정돈 기본이다 라고 했었는데
    쟤네들은 10수는 볼까 ㅋㅋ
  • 2020 2021.04.07 15:41 (*.32.156.142)
    뇌까지 근육인 애들인데 뭘 ㅋㅋㅋㅋ
  • 1231 2021.04.07 22:31 (*.124.85.35)
    평소에는 뇌 안쓰고 사나보네ㅋㅋ
    바둑을 두던 멍 때리고 있던 뇌가 소모하는 칼로리는 비슷해
  • 123 2021.04.07 23:46 (*.39.209.210)
    뇌의 대부분은 항상성을 유지하는데 대부분 쓰임.
  • 간 28% 2021.04.07 23:47 (*.162.96.38)
    형은 간 없어?...
  • ㅁㄴㅇ 2021.04.07 14:57 (*.101.56.109)
    차유람은 인상이 좋은데 그 옆의 선수는 인상이 좋지 않다..
    자세히 안 보이지만 그닥 좋지 않아..
    여지껏 살아본 경험에 의하면 인상이 좋지 않은 애들은 행동도 안 좋았다..
    이건 내가 연구한 것도 아니고 분석한 것도 아니고 그저 느낀 경험이다.
    그래서 나는 인상을 굉장히 중요시 여긴다.
    "생긴대로 논다"라는 뻔한 말이 현실이였기 때문이다.
    물론 인상이 그 사람의 모든 걸 나타내지는 않는다.
    인상이 좋다고 해서 재산이 많거나 똑똑하다는 의미는 아니고, 인상이 나쁘다고 해서 가난하거나 멍청하다는 의미도 아니였다.
    하지만 적어도 "인성,성격"에 있어서는 그 사람 생긴 것과 100프로 일치했다.
    난 아직까지 예외를 본적이 없다.
    인상이 좋은데 성격이 지랼맞은 적이 없었고, 인상이 나빴는데 성격이 좋은 사람을 본 적이 없기 때문이다.
    내 말을 믿든 안 믿든 그건 자유다.
    하지만 사회적 손실을 미리 예방하는 차원에서 충고드리는데 회사를 경영하거나 사업하시는 사업주라면 직원들 고용하실 때 "인성"이 아닌 "인상"을 보시기를 권고드린다..
    "인성"이란 것은 본인이 언제든지 손쉽게 위장 가능하기에 믿을 것이 못 된다.
    아무리 쓰레기 같은 인성에 도벽을 가진 사람도 "저는 사람과 분쟁이 생겨도 항상 말로 해결하고 길거리에 떨어진 돈은 1원한장 안 가져갑니다"라고 자기 자신을 완벽하게 너무나도 쉽게 위장할 수 있기 때문이다
  • 뭐임마 2021.04.07 16:15 (*.33.180.18)
    미친놈이 그냥 못생겼다고 하지 뭔 개소리를 장황하게 늘어놓누
  • ㅁㅁ 2021.04.07 20:11 (*.196.5.143)
    ㅋㅋ
  • 123 2021.04.07 19:06 (*.38.17.26)
    차유람 여전히 이쁘다
  • 2021.04.07 21:08 (*.144.217.125)
    진짜 아무리 여나깡이라도 클래스가 있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12267 한일관계에서 한국편을 드는 의외의 국가 8 2021.04.09
12266 수꼴이 된 진보대학생들 19 2021.04.09
12265 NC소프트 직원의 분노 16 2021.04.09
12264 민원인 공무원 호칭 논란 19 2021.04.09
12263 약속을 지키는 대통령 21 2021.04.09
12262 일 잘하는 타이어 가게 누나 19 2021.04.09
12261 역시나 기레기들이 문제였네요 9 2021.04.09
12260 너무 슬펐던 트로트 가사 5 2021.04.09
12259 개통령도 개가 들어가는 욕을 하는가? 7 2021.04.09
12258 이력서 허위사실 때문에 짤렸어 13 2021.04.09
12257 백종원이 마리텔 소통왕이 될 수 있었던 이유 15 2021.04.09
12256 초중고대 동창인 이재용 & 정용진 9 2021.04.09
12255 수돗물에 대한 신뢰가 가장 강한 나라 20 2021.04.09
12254 김씨 본관 비중 순위 8 2021.04.09
12253 서구권 평균 의료비 24 2021.04.09
12252 한국에서는 요즘 보기 힘든 하늘색 15 2021.04.09
12251 전동킥보드 끝판왕 9 2021.04.09
12250 속상한 날씨 30 2021.04.09
12249 고민정 인스타 상황 17 2021.04.08
12248 10살 서연이 죽게 만든 학대 31 2021.04.08
12247 서울 민심 3년간의 변화 25 2021.04.08
12246 뉴욕타임즈가 분석한 참패 원인 19 2021.04.08
12245 마스크 벗고 일상으로 돌아간 대만 12 2021.04.08
12244 세대차이 확 나는 분들 12 2021.04.08
12243 슬슬 다시 국개론 꺼내시는 분들 20 2021.04.08
12242 초딩 때부터 남달랐던 근육 17 2021.04.08
12241 서울시장 책상 풍경 22 2021.04.08
12240 2002년 여대생 공기총 살인사건 11 2021.04.08
12239 박원순 피해자 근황 10 2021.04.08
12238 덤프 기사님의 운전 센스 10 2021.04.08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412 Next
/ 4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