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23 2021.04.07 00:23 (*.39.209.5)
    대기업 다녀서 20년 근속할 사람이 몇이나 될까...
  • 현차 2021.04.07 00:28 (*.8.198.63)
    절반 정도는 20년 근속하던데
  • ㅎㅎ 2021.04.07 00:32 (*.96.31.240)
    절반안된다.
  • 2021.04.07 00:53 (*.38.80.235)
    요샌 먼저 나가는게 능력이더라고
  • 30대후반 40대 퇴사하자 2021.04.07 04:51 (*.187.23.71)
    요즘은 재테크해서 3040퇴사해야지
  • ㅇㅇ 2021.04.07 01:51 (*.189.179.19)
    심지어 아무일도 안하고 걍 설렁설렁 개인 영어공부?하면서 연봉 1억이상 받아가는 인간들 많다. 인사과에서 맨날오는데도 버티면 끝. 방법이 없음.

    친기업정책가려면 세금감면보다 사람 쉽게 퇴사시킬 방법을 제공해줘야한다고 본다.

    그나저나 호서대 논밭가운데 있던거 생각나네. 지금은 나아졌나?
    학교앞 자취생들 동거 장난아니더만. 학기끝나면 다른애랑 동거한다던데? ㅋㅋ
  • ㅇㄹㅇ 2021.04.07 04:08 (*.160.69.73)
    20년은 쉽지 병신아 ㅋㅋㅋㅋ
  • 1 2021.04.07 07:43 (*.217.181.106)
    내가 있는 거점에 우리 직원이 17명인데 20년 근속 두명 있다....

    한명은 장까지 올라갈 사람이고 능력도 있고 열심히 해.

    한명은 내년부터 임금피크제인데 잘 나가다가 줄 잘못타서 신입사원 하는일 하고 있음.

    근데 월급은 똑같아.

    한명은 열심히 한다고 욕도 많이 먹고 일도 뒤지게 하고 있고

    한명은 한직에서 놀면서 일하고 있지. 월급은 똑같고.

    높은 자리 올라가면 책임질일 많고 스트레스도 엄청 심해. 대신 권위가 주워지지.

    한직에서 일하면 책임질일 없고, 스트레스 없지. 대신 바보 소리 듣지.

    현실적으로 판단 한다면 한직에서 바보 소리 듣는게 더 오래 사는 비결이야.

    나 올해 15년차 됐는데.... 다음달까지만 하고 퇴직하기로 했어.

    정말 힘들고 사람때문에 지쳐서...

    다들 더 다녀라, 버텨라, 나오면 힘들다 이런 소리들 많이해.

    근데 너무 힘들어.

    퇴직하고 할건 준비하고 있는데 잘 됐으면 좋겠다.
  • ㅎㅎ 2021.04.07 22:49 (*.203.132.214)

    내가 그렇게 퇴직하고 스타트업하고 있다.

     

    나오면 힘들다? 나오니깐 개 좋네 ... 스트레스 없어서 돈도 더 잘벌리고 !

  • 바본가? 2021.04.07 10:30 (*.248.163.134)
    근속연수 평균이 10년인데.... 20년은 누구나 다니죠 그 이상이 어렵지...
  • 레이 2021.04.07 12:35 (*.36.150.109)
    20년 근속 못 하면 30대에서 40초만 직원이 존재하게?
  • dD 2021.04.07 06:54 (*.224.7.123)
    예쁘면 됨
  • 11연경 2021.04.07 10:32 (*.248.163.134)
    솔직히 서성한 미만 학교들은 졸업하고 죄다 백수될건데 뭐하러 다니는지 이해가...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12236 같은 나이 다른 처지 13 2021.04.08
12235 노홍철에게 날아오는 인스타 DM 9 2021.04.08
12234 정치병 중증 환자 10 2021.04.08
12233 최근 태어났다는 아기 백사자 10 2021.04.08
12232 나라다운 나라의 성평등 5 2021.04.08
12231 학창시절 학폭 피해자였다는 연예인 10 2021.04.08
12230 선거 직후 서울경찰청 5 2021.04.08
12229 현재 코인판 요약 29 2021.04.08
12228 킹무성의 틀딱코인 극딜 23 2021.04.08
12227 병원 화재에도 수술 강행 6 2021.04.08
12226 같이 살자던 대학 동기 2 2021.04.08
12225 JTBC의 본심 21 2021.04.08
12224 바람 매너 수칙 11 2021.04.08
12223 체르노빌 연쇄 대폭발을 막기 위한 쓰라린 허가 6 2021.04.08
12222 이번 선거에 안 보인 애국진보의 다크나이트들 33 2021.04.08
12221 노골적인 YTN 23 2021.04.08
12220 할아버지에게 고백 받았어요 20 2021.04.08
12219 살림 고수 남자 전업주부의 고민 13 2021.04.08
12218 올킬로 끝난 선거 30 2021.04.08
12217 함소원 남편에 대한 폭로 17 2021.04.08
12216 그녀의 폭풍 눈물 10 2021.04.08
12215 분노의 빈 댓글 12 2021.04.08
12214 모든 모임 취소 연기하라 13 2021.04.08
12213 갈데까지 간 한국 드라마 10 2021.04.08
12212 밭갈기 자랑하다 싸움난 분들 6 2021.04.08
12211 유서 깊은 MBC의 나팔수 성향 4 2021.04.08
12210 아들이 못 생겨져 적응 안 되는 엄마 21 2021.04.08
12209 처음 보는 음식을 대하는 한국인의 자세 11 2021.04.08
12208 독일식 장난 2 2021.04.08
12207 대놓고 맥이는 아저씨 11 2021.04.08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412 Next
/ 4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