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8998-1.jpg


  • ㅇㅇ 2020.10.25 23:27 (*.248.166.229)
    볶아주는게 아닌 이상 무조건 따로줘서 알아서 먹게해야지
    그릇아끼고 지 편하자고 그냥 일단 부어주는 놈은 장사하면 안될놈임
  • ㅇㅇ 2020.10.26 00:01 (*.32.120.14)
    지랄하네
    원래 탕수육은 탕추러우라고 해서 소스 부어먹는 음식이야
    배달은 튀김이 눅눅해지니까 어쩔수없이 분리한거지
    홀에서 갓 튀긴거 먹는거면 부어먹는게 맞음
    원래 어떻게 먹든 이런 말 안하는데 뭔 씨발 그릇을 아끼네 장사하면 안될 놈이네 좃도 모르는게 개소리해서 원론이야기 했다
  • ㅇㅇ 2020.10.26 00:15 (*.108.157.175)
    저런 음식점이 바삭하고 맛있겠냐? 잘 만드는 탕수육이나 해당되는 소리지

    그냥 자기 지식 뽐내고 싶어서 트집 잡는거네 ㅋ
  • ㅇㅇ 2020.10.26 00:32 (*.32.120.14)
    한 그릇에 5천원짜리 탕수육에 바라는것도 많네
    대가솜씨의 잘 만든 탕수육 먹고싶으면 돈을 더 지불해
    아예 8만원짜리 신라호텔 팔선 탕수육을 시켜처먹던지
    거기도 소스 부어나오니까
    그리고 바삭하거나 말거나 원래 그렇게 부어먹는 음식이라는데 뭔 딴소리야
    원조대로 만들었는데 안 바삭하고 안 맛있으면 저 음식점 안가면 되는거지
    애초에 뭣도 모르면서 트집잡은게 누군데 눈깔은 폼으로 달렸냐?
  • ㅇㅇ 2020.10.26 01:41 (*.35.209.57)
    바삭한거 먹고싶으면 제주도가서 연돈이나 가세요
  • 123 2020.10.26 03:53 (*.4.214.143)
    전분가루 > 부먹
    튀김가루 > 찍먹
    중국은 부먹
    일본은 찍먹
  • 빠와빠와 2020.10.26 12:42 (*.160.100.22)
    부먹파들은 맨날 원조타령인데
    원래 부어먹는 음식이건 말건 그건 중요한게 아니야.
    찍어먹는 사람 수요가 분명히 있는데, 어려운것도 아닌데 나눠서 서빙해주는게 좋다고 봄

    예를들어, 짬뽕을 파는 가게에서 손님이 짬뽕 조금만 덜맵게 해달라고 하면
    1. 어려운것도 아니니 그 손님에게는 덜 맵게 만들어준다.
    2. 원래 우리 짬뽕은 매운게 원칙이니 먹기 싫으면 나가라고 한다.
    1번과 2번중에 누가 장사 잘하는 사람이냐

    뭐가 더 정통성이 있냐고 물어보면 부먹이겠지
    근데 그게 찍먹을 먹고싶은 손님한테 "부먹 원조인데 쳐드시든가 싫으면 나가시든가" 할 이유는 안되잖아?
  • ㅎㅎㅎ 2020.10.26 13:38 (*.223.10.156)
    니가 지랄하는거같은데?? ㅆ발라마?? 취향따라먹는거지 부먹찍먹 강의하고안잣네
  • ㅎㅎㅎ 2020.10.26 13:38 (*.223.10.156)
    니가 지랄하는거같은데?? ㅆ발라마?? 취향따라먹는거지 부먹찍먹 강의하고안잣네
  • 나는행복합니다 2020.10.28 15:15 (*.105.232.67)
    틀니 압수. 뭐가 어쨋든 손님이 달라는데로 줘야지 원래 원래 하... 이 글만 봐도 어떤 사람인지 알것 같다
  • 우리학교총학 2020.10.26 23:28 (*.38.22.14)
    하긴 그도 그렇네. 국밥 생각해보니 내가 말아먹지를 않네. 처음가는 순대국집에서 밥 말아서 나오면 싫더라고
  • 2020.10.26 00:43 (*.102.128.30)
    바삭한거 좋아하면 어디 새우깡이나 사다먹지 탕수육에서 왜 바삭함을 찾는지 몰라. 탕수육은 자고로 튀김과 끈적한 소스가 잘 버무러져야 맛있는건데. 뻣뻣한 탕수육을 묽은 소스에 찍어먹는걸 왜 좋아 하는거야
  • ㅉㅈ 2020.10.26 02:37 (*.250.41.115)
    그건 사람마다 다르지. 걍 그럴수도 잇구나 하고 넘어가자. 타인의 생각을 존중하자 꼰대인지 지능이 낮은건지 모르겟지만
  • 55 2020.10.26 03:00 (*.39.215.200)
    말투 전형적인 꼰대같네 ㅋㅋㅋ 컨셉이길 바랍니다?
  • 마르키시오 2020.10.26 06:09 (*.108.125.10)
    그럼 대체 왜 튀기냐 병신아 ㅋㅋ 진짜 요리 좆도 모르면 주둥이나 열지 말지
  • 위에 ㅂ쌔끼 2020.10.26 08:15 (*.98.96.140)
    애초에 탕수육이라는 음식자체가 소스 부어먹는 음식인데. 그걸 한국식으로 나눠먹는거고. 취향차이 인거지
    왜 튀기냐 라는 음식 방법에 대한이 얘기는 니가 요리를 좆도 모르기 때문이다
  • 2020.10.26 04:46 (*.62.175.215)
    맛있는집은 대부분 볶먹
  • 똥송 2020.10.26 12:41 (*.38.74.151)
    양념 같이 볶음 맛나지 고구마 맛탕 전문점에서 먹는거랑 급식이나 회사식당서 나오는 고구마에 물엿 올려주는거 비교해봐
  • 2020.10.26 17:07 (*.192.51.117)
    좀 음식점가서 주는대로 처먹었음 좋겟다 ㅋㅋㅋㅋ

    이렇게 해주세요 저렇게 해주세요 염병할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15485 K-여경이 또 해냈다 30 2020.11.28
15484 아이폰 쓰던 이재용 딸 근황 9 2020.11.28
15483 박세리가 치킨을 두마리 시키는 이유 8 2020.11.28
15482 오바마 트위터 해킹한 10대 재산 1 2020.11.28
15481 한국에서 가장 비싼 아파트 19 2020.11.28
15480 엄마 보고 싶은 코인 투자자 29 2020.11.28
15479 도시어부 제작진 극대노 9 2020.11.28
15478 베뽕 치사량 13 2020.11.28
15477 호갱님은 이래도 사실 거잖아요 11 2020.11.28
15476 커플 문신 대참사 20 2020.11.28
15475 초등생 유괴 시도 잇따라 14 2020.11.28
15474 관사 여교사 방 들어간 행정실장 12 2020.11.28
15473 15살의 어린 보아를 일본으로 보낸 이유 9 2020.11.28
15472 스타일 바꾼 컬링 선수 송유진 4 2020.11.28
15471 세신사 수입 구조 8 2020.11.28
15470 속옷 입고 머리 말리세요? 21 2020.11.28
15469 늙병필에게 번호 따인 여성 39 2020.11.28
15468 괴어 전문 낚시꾼 13 2020.11.28
15467 세계 최강국의 민낯 12 2020.11.28
15466 한국식 디저트 문화 7 2020.11.28
15465 나눔 정신 투철한 장관 15 2020.11.28
15464 길에서 세금 걷기 21 2020.11.28
15463 이시영 빌딩 재테크 17 2020.11.28
15462 러시아식 교통사고 13 2020.11.28
15461 혜민스의 리액션 11 2020.11.28
15460 1년 내내 반팔만 입는 이유 7 2020.11.28
15459 최악인 줄 알았는데 더한 게 있었네 52 2020.11.28
15458 앞으로 중국 들어오려면 16 2020.11.28
15457 러시아의 흔한 도둑 10 2020.11.28
15456 1억짜리 초호화 TV 29 2020.11.28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522 Next
/ 5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