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ㅇㅇ 2022.01.22 00:10 (*.101.67.56)
    이웃간에 가깝게 지내라는 배려냐 ㅅㅂ
  • 123 2022.01.22 00:14 (*.146.21.186)
    두채 사서 합칠거 생각했나 왜저래
  • ㅇㅇ 2022.01.22 00:52 (*.101.192.185)
    저 정도면 옆집 소리 고시원 수준으로 들리겠는데
  • ㅇㅇ 2022.01.22 02:27 (*.38.21.50)
    현산 큰일났네
  • 1234 2022.01.22 03:30 (*.77.187.113)
    플랫슬라브 구조에 무슨 내력벽드립이야. 인터뷰한 현장 노가다는 상가부택 현장에서만 일했나보다. 가벽도 여려종류다. 호텔처럼 드라이월이겠지 무슨 '가벽'이냐.
  • 기레기 다뒤져 2022.01.22 06:05 (*.62.213.154)
    기자색희들 설계부터의아했는데 노가다 인부한테 인터뷰를 하냐...;;jtbc수준참...그냥 물어뜯을거나오면 아무거나 막 자극적으로 뽑아낼 생각만 하니...기레기들 너무 싫다.
  • ㅇㅇㅇ 2022.01.22 06:14 (*.123.84.215)
    원래 이렇게 큰 사고나면 진짜 전문가는 입조심하면서 얘기하는데 좆도 모르는 노가다꾼들이 더 아는척하면서 떠든다
  • ㅇㄹ 2022.01.22 19:44 (*.148.113.213)
    전문가들은 결귝 돌고돌아 즈그 식구들이니까..
  • ㅇㅇ 2022.01.22 06:10 (*.156.182.54)
    어이 없는 놈들이구만..
    층간 소음 등등 다 시공사새리들 작품이구만..
  • ㅁㄴㅇ2 2022.01.22 08:13 (*.228.20.21)
    세대간 벽체는 콘크리트나 벽돌처럼 딱딱한 소재로 만들어야만 하는건 아니다. 광주현산 처럼 스터드라고 불리는 경량 철재에 석고보드를 붙이는 드라이월을 세워도 된다. 드라이월은 다양한 구성으로 시공할수 있어서 방화, 방음 성능도 충족시킬수 있다. 세대간에 구구단이 가능한 수준의 열악한 성능도 있지만 방음이 필수적인 호텔에도 사용하는게 드라이월이다. 실제로 호텔시공시 드라이월 사용한다.

    다만 드라이월은 콘크리트나 벽돌은 아니라서 천정슬라브를 지지하는 역할은 못한다. 그러니 천정슬라브 무게를 다른 방식으로 지탱해야 하니 이를 반영한 구조설계가 필수적이고 이를 반영했으니 사업인허가가 났겠지.
  • dhdh 2022.01.22 10:13 (*.184.5.201)
    븅신이가... 라멘식 구조도 아닌데, 저러면 당근 무너지지
  • 지나가다 2022.01.22 18:13 (*.235.4.228)
    병신아 무량판구조다
    모르면 좀 알아보고 씨부려
  • 이준석 2022.01.24 08:54 (*.109.22.34)
    ㅋㅋㅋㅋㅋ 어디서 주워들은걸로 라멘식 구조도 아닌데 저러면 무너진다니...
  • ㅇㅇ 2022.01.22 08:55 (*.137.116.204)
    이건 뭐 퇴출이 답이다
  • 43 2022.01.22 08:55 (*.51.7.105)
    뭐 지금 사는 아파트도 안방에서 조용히 들어보면 떡치는 소리 들려.. 신음소리..
  • ㅇㅇ 2022.01.22 09:25 (*.7.25.19)
    무량판에서 저기 가벽세우는건 정상이야
    저 가벽에 방음 처리를 어떻게 하느냐에따라
    안방끼리라도 소음없게 만드는거 충분히 가능
    쟤들이 방음처리를 제대로 하진 않았겠지만
    설계상 기둥없는 무량판이 더 선진공법이고 층간소음도 적다
    물론 선진공법을 후진 건설사에서 하는게 문제지
  • ㅁㄴㅇ2 2022.01.22 09:44 (*.38.81.90)
    삼풍백화점이 무량판이었다.
  • 전재 2022.01.22 09:56 (*.215.54.126)
    그렇지. 그간 이웃간에 정이 너무 없었지.
    현개님들이 그거 고칠려고 노력 많이 했나봐
  • ㅇㄹㅇ 2022.01.22 11:29 (*.4.187.61)
    이거 사실 비밀 프로젝트인데 들통나 버렸네요....
    이건 K-출산율 프로젝트입니다..
    그래서 안방과 안방을 가벽으로 붙여 놓은 거에요..
  • ㅇㅇ 2022.01.22 12:01 (*.98.237.51)
    옆집 쎾쓰하는소리 다들리겠다
  • ㅇㅇ 2022.01.22 14:33 (*.223.14.42)
    나같은 딸쟁이는 딸도 못칠듯ㅜㅜ..
  • 헬조센 2022.01.22 12:23 (*.147.225.41)
    아이파크 집값 떨어지겠네
  • 111 2022.01.22 12:47 (*.7.56.87)
    그럼 제일 괜찮은 브랜드는 뭐죠?
    자이?
  • 영동 2022.01.22 13:52 (*.54.39.161)
    래미안
  • 해줘김치 2022.01.22 14:15 (*.236.162.116)
    래미안
  • 1234 2022.01.22 17:21 (*.223.44.183)
    ㅋㅋㅋㅋ 래미안 ㅋㅋㅋㅋ
  • ㅁㄴㅇ 2022.01.25 09:50 (*.8.160.156)
    최근보니 힐스테이트가 1위 자이가 2위 아이팤은 24위로 추락 ㅋㅋ
  • ㅋㅋ 2022.01.22 15:00 (*.142.181.21)
    아니 그럼 애초에 허가를 해주지 말던가..

    허가 해주고 이제야 문제라고 지적하는건 뒷북아닌가?
  • 돕고사는세상 2022.01.23 00:34 (*.22.172.159)
    설계 문제 없고, 구조계산 문제없음. 전라도 레미콘 납품업체가 속였는지 안속였는지 검사하고, 짱깨 노동자들이 타설 제대로 했는지 검사하고, 특히 밑에층 시스템 동바리 왜 일찍 빼서 무너지게 만들었는지 검사해야 함.
  • d 2022.01.23 18:33 (*.170.118.167)
    20년도에 현산이랑 두산이 완공한 신월동 아파트 매수예정인데 기다려봐야하나요..ㅡㅡ..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4967 배달 돈까스 수준 20 2022.05.21
4966 존잘남의 드립 수위 17 2022.05.21
4965 대참사 직전 사진 10 2022.05.21
4964 임신공격의 시대는 갔다 11 2022.05.21
4963 무언갈 영영 잃어버려 찾아 헤매고 있는 분 계시나요? 13 2022.05.21
4962 한국인 폭행한 바이든 경호원 17 2022.05.21
4961 태국 인플루언서가 말하는 한국과 일본 34 2022.05.21
4960 강형욱도 해결할 수 없다는 보호자들의 질문 22 2022.05.21
4959 현대예술의 영역에 도달한 NC 과금유도 41 2022.05.21
4958 0.74%가 가른 운명 40 2022.05.21
4957 태연이 흑인치고 예쁘다던 그녀 24 2022.05.21
4956 정찬성이 말하는 볼카노프스키와의 마지막 경기 30 2022.05.21
4955 대만 경제의 민낯 21 2022.05.21
4954 자격증 획득 레전설 18 2022.05.21
4953 호주 총선 상황 11 2022.05.21
4952 과학적으로 허위매물 거르는 방법 9 2022.05.21
4951 바이든이 환장한다는 음식 17 2022.05.21
4950 임창정의 연애 성공 과정 18 2022.05.21
4949 원숭이 두창 확산 33 2022.05.21
4948 용돈 아껴서 570만원 모은 남편 37 2022.05.21
4947 결혼과 이혼 사이 23 2022.05.20
4946 비현실적인 남매 22 2022.05.20
4945 탈북자가 말하는 북한군의 실상 14 2022.05.20
4944 매너가 없는 2030 한남들 22 2022.05.20
4943 촬영 내내 배우들이 작품에 확신 없었다는 영화 44 2022.05.20
4942 김종국의 짬밥 2 2022.05.20
4941 대한항공 근황 17 2022.05.20
4940 조폭들의 복수 18 2022.05.20
4939 200kg에서 70kg 되는 인간승리 과정 16 2022.05.20
4938 박정아 딸 육아 난이도 38 2022.05.20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 172 Next
/ 17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