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2 2021.04.04 16:09 (*.202.42.109)
    북한이랑 짱깨 좋아라 빨아대는 인간들 지뢰 밟아서 다리가 고깃덩이가
    돼 버렸음 좋겠네
  • 문재앙 2021.04.04 18:50 (*.197.147.209)
    문재인 두번 뽑아서 죄송합니다.
    어느덧 30대 후반이 됫는데
    이제는 내가 보수가 되려나 봅니다.
    훠훠훠
  • 문재아 2021.04.04 18:58 (*.101.65.126)
    저도 죄송합니다....
  • -_- 2021.04.04 20:04 (*.233.96.142)
    북한이 좋냐 짱깨가 좋냐 일본이 좋냐 미국이 좋냐가 문젤까 ㅋㅋ
    애초에 윗놈들은 지가 먹고 살기 유리한쪽으로 선택해서 빨뿐인건데 ㅋㅋ
  • ㅌㅌㅌㅋ 2021.04.05 06:28 (*.22.36.53)
    그니까 안깨지게 항상 조심좀 해
  • 분양 2021.04.04 16:13 (*.179.29.225)
    훠훠 네 좋습니돠
  • . 2021.04.04 16:22 (*.237.195.94)
    이번에 정권은 반드시 바뀌어야한다.
    나도 한나라당 시절부터 보수를 싫어했지만 막상 민주당이 정권잡으니 나라를 말라먹을 기세다.
    민주당 정권 5년만 더 있으면 일본 처럼 대재난한번 발생할 것 같다.
  • ㅇㅇ 2021.04.04 16:27 (*.108.140.143)
    킬링 소프틀리에 나오는 브래드 피트의 마지막 대사가 생각난다. 미국은 국가가 아니라 비즈니스라고 ...
    우리나라라고 크게 다를까... 전정권에도 실망했지만 이번 정권도 참...
  • ㅇㄹㅇ 2021.04.04 17:44 (*.126.149.2)
    빨갱이가 어디 있냐고 게거품물던 좌파새끼들..
  • 주단태 2021.04.04 17:48 (*.226.216.41)
    당연히 거품 물며 없다고 하지.
    자기들이 빨갱이니까.
  • ㅋㅋㅋ 2021.04.04 17:49 (*.38.18.197)
    정치라는게 참...
    6.25때 중국이랑 미국이랑 한판 붙고 나서고
    소련 견제를 위해 결국 마오랑 손잡고
    참 개개인의 슬픈 스토리는 많고
    슬픈 현실
  • spsi 2021.04.04 19:17 (*.198.12.229)
    이건 고인을 또 한번 죽이는 거나 다름 없죠
  • 55 2021.04.04 21:49 (*.127.150.2)
    면전에서 친 짜장면 드립도 참으신 분인데 이건 못참으시네
  • 개인미팅 2021.04.04 22:10 (*.101.64.24)
    천안함 나도 뭐 공개적으로는 어뢰폭침이라고 말하는데
    난 아직도 의문점이 남음
    기본적으로 폭발의 흔적이 약함 - 시신 전부 익사, 수산화물
  • ㅁㅁ 2021.04.04 23:07 (*.203.98.23)
    달착륙은 믿으십니까? 많이 깨지신거 같은데 어디까지 믿고있는지 궁금합니다.

    세월호는 정부소행인가요?
  • 선형대수 2021.04.04 23:09 (*.195.117.235)
    천안함은 북한 소행 맞음

    근데 시벌 발혀내지 못함 1번어뢰 글자가 다임

    게다가 잠수함 탐지하는 초계함이 쳐 맞음

    함장 진급쳐함

    반기문 있는 UN에서 북한소행 글자 뺌. 반기문 있는데도..ㅈ 진짜 무능 극치

    조치라고 524특별조치 했는데 존나 실효성 없어서 현정부까지 그냥 유지. 너랑 안놀앗! 하는 수준

    묘지참배쇼는 잘함

    주댕이로만 타도 빨갱이이고 먼가 보여준게 하나도 없음

    여윽시.. 주댕아리 안보

    군인들만 캐불쌍
  • ㅇㅇ 2021.04.05 02:51 (*.70.21.43)
    6.25전쟁 참가자들 폐지줍고 다니고
    군복무하다가 다치거나 죽어도 어떻게 대우 해주는지 봤지?
    이 나라는 절대 내 몸 희생하면서까지 지킬 가치 없는 나라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12147 서울시장 후보의 여성정책 3 2021.04.07
12146 화끈한 여사님 14 2021.04.07
12145 미국에서도 진행 중인 비혼시대 8 2021.04.07
12144 바둑이 선수촌에서 하는 운동 14 2021.04.07
12143 남자들 여대가 그렇게 꼴보기 싫으면 6 2021.04.07
12142 경찰과 도둑의 1시간 추격전 2 2021.04.07
12141 가정폭력 하던 아버지에게 문자를 받았습니다 4 2021.04.07
12140 강유미의 소신 8 2021.04.07
12139 돼지발골 19년차의 손 14 2021.04.07
12138 그 시민이 생각하는 저출산 21 2021.04.07
12137 어? 앞차가 멈추네? 25 2021.04.07
12136 서양에서 비쥬얼로 찬양 받은 동양 배우 20 2021.04.07
12135 지금은 사라진 부산의 풍경 21 2021.04.07
12134 K-예능 매운맛 시절 20 2021.04.07
12133 답이 없는 민식이법 근황 36 2021.04.07
12132 뉴스에 또 출연한 그 종자들 28 2021.04.07
12131 주작이 아니면 방송을 못하시는 분 5 2021.04.07
12130 현역 육군 일병이 휴가 중 만취해 묻지마 폭행 16 2021.04.07
12129 이젠 더 이상 참기 힘든 국민들 30 2021.04.07
12128 알바생 피부 괴사하게 만든 애견카페 사건 17 2021.04.07
12127 브레이브 걸스가 뜬 이유? 10 2021.04.07
12126 선거 임박하니 더 가열차게 소환 당하시는 분 8 2021.04.07
12125 신용등급 9등급도 신용카드 허용? 22 2021.04.07
12124 천안 음식물 투척 사건 후기 3 2021.04.07
12123 서울시에서 사라져야 할 직책 6 2021.04.07
12122 하니 예능 문짝 닫은 프로그램 6 2021.04.07
12121 만취 상태로 연인의 친구에게 당했다 6 2021.04.07
12120 신나게 과속하다 대참사 21 2021.04.07
12119 경쟁사들에 비해 급격히 실적 악화되는 기업 15 2021.04.07
12118 K-급식 신메뉴 11 2021.04.07
Board Pagination Prev 1 ... 3 4 5 6 7 8 9 10 11 12 ... 412 Next
/ 4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