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ㅂㅂ 2021.04.05 14:07 (*.242.18.83)
    ㅋㅋㅋㅋ 저때 선동지렸지
    근데 내가 알기로는 미국소를 제한없이 들여오는게 아니라
    몇개월밑으로 제한을 둬서 들여오자. 였는데
    광우병 광풍으로 모든미국소 반대! 이랬지
    지금도 코뭐시기 선동 반복되고있지않음?
    길에서 픽픽. 폐 영구적 손상 탈모 등등..
  • ㄹㅈㄷ 2021.04.05 14:57 (*.220.105.140)
    아는형이 작년말에 코로나 걸렸다가 완치 판정 받았는데 지금도 격한 운동을 못함

    숨이 계속 차오른데..

    폐 손상은 맞음
  • 주단태 2021.04.05 21:55 (*.226.216.41)
    일부 그런 사람도 있는 것임. 코로나 걸렸다가 완치되고 아무렇지 않은 사람이 대부분임.
  • ㅂㅈㄲ 2021.04.05 15:06 (*.13.23.52)
    폐렴이라 폐가 안좋아 지는건 맞어
    다만 영구적 손상은 중증 이상만
  • ㅇㅇ 2021.04.05 22:30 (*.62.216.225)
    그때 무제한으로 들여오려고
    이명박이가 악수둬서
    문빠같은 인간들이 생긴거지
    일본처럼 삼십개월 제한수입 하자 했으면
    문재인이 당선될일도 없었잖아
    부시 운전수 노릇이나 하고
    좌파의 다크나이트나 다름없음
  • ㅇㅇ 2021.04.05 23:56 (*.254.212.116)
    지랄마 병신아
  • ㅇㅇ 2021.04.06 00:04 (*.62.204.123)
    배운게 욕밖에 없지?
    문빠랑 똑같구나
  • 2222 2021.04.05 14:34 (*.207.100.132)
    지금 그분들 너무 조용하시네들
  • ㅁㅁ 2021.04.05 15:20 (*.52.97.5)
    자신들의 노력으로 너네가 편하게 좋은 미국소를 먹고 있는거라고 딸딸이 치고 계시던데.
  • ㅁㄴㅇㄹ 2021.04.05 15:52 (*.223.10.207)
    광우병 논란 재조명이 유행인가봄?

    당시에 미국에서 공부하면서 미국소 잘만 먹었던 1인으로써 기억을 되살려 보자면, 선 넘은 선동이 상당부분 존재했던건 사실임

    특히 강풀을 비롯한 웹툰 작가들이 일선에서 괴담 유포에 적극적이었지

    진보 정치세력권에서 광우병 논란을 구실삼아 반 MB 시위를 했다 보는게 단순한 요약일듯

    하지만 그렇다고 최근 번져나가는 시위=선동 무용론에는 공감할 수 없는게, 내가 이해했던 당시 미국소 수입협상 논란의 방점은 미 FDA 에서 금지한 품목을 MB 정권 한국이 수입조건을 완화해가며 받으려 했다는 점에 찍혀 있다는것임

    "결국 인간 광우병은 허상 아니었냐" 는 주장도 FDA 의 SRM 분류/금지 앞에서는 명분이 없어지는 것이고

    사실관계만 놓고보면 2008년 FDA 가 SRM 사료 금지 조치를 강화하는 마당에 역으로 한국에서 수입조건을 완화시켜 받겠다 한것

    시위의 색채나 주류 주장이 무엇이었나 하는 문제에 대해서는 당시 해외에 있던 사람으로써 확실히는 모르겠으나

    "검역주권" 이 키워드 였던 점이나, SRM 금지 재협상 후에 천주교정의구현사제단에서 국민승리를 선언한 점 등을 보면 내가 시위성격에 대해 잘못 파악하고 있지는 않은듯?
  • ㅇㄹㅇ 2021.04.05 18:44 (*.173.212.60)
    동감.
    무식하게 선동한 건 맞는데. 무식하지 않게 하려면 말이 어려우니 내용이 잘 안 퍼지지...
    결국 주권 문제가 쟁점인데 이건 싹 묻힘.
  • 2021.04.05 19:34 (*.140.77.232)
    근데 우리나라 사료 육골분 사용하고 거기서 나온 부속물이며 뭐며 잘먹고 살았자나
    요즘도 육골분 쓰나????
  • R 2021.04.05 23:51 (*.189.148.54)
    미국애들도 안먹는 늙은소 내장등의 수입 금지 시비가

    무뇌들에게는 미국산 소 전면금지로 들린거지 ㅋㅋ
    원래 미국소는 수입해서 잘 쳐먹고 있었어.

    지금 하층민애들 먹는 국밥에 들어간게 아마 그런 소고기들일꺼고
    여윽시 소고기는 미국산이제 이러겠지
  • 2021.04.05 23:56 (*.140.77.232)
    그럼 그때 왜 따로 조약맺고 한거야????
    원래 수입해서 잘 먹고 있었어?????
    너또 고도의 정치적 수법으로
    물타기 하고 그러는거 아녀????
  • ㅇㅇ 2021.04.06 00:05 (*.62.204.123)
    카더라 선동이
    문빠랑 동급이구만
  • ㅇㅇ 2021.04.05 16:23 (*.97.144.172)
    ㅋㅋㅋㅋ 애초에 광우병걸린 소가 들어온다는 전제부터가 틀려먹음. 병걸려서 죽은 소를 수출할거라고 생각할거 같으면 나라간에 교역이 이루어질수가 있냐?
  • ㅌㅌ 2021.04.06 13:28 (*.68.37.69)
    왜 그렇게 쉽게 단정짓지? 그럼 논란중이던 중국산 김치는? 몇년간 교역 잘만해왔는데 문제가 없다고 보냐?
  • ㅇㅇ 2021.04.05 17:00 (*.251.77.233)
    미국산 소고기 수입과 광우병 관련해서 노무현정부 때와 이명박정부 때 어땠는지 기억하나?
    정부가 바뀌면서 그 사안에 대해 공수도 같이 바뀌었지.
  • 123445 2021.04.05 17:19 (*.74.112.130)
    청산가리 탁
  • 포청천 2021.04.05 18:59 (*.101.192.21)
    대깨문들 능지수준보면... 광우병 실존하는 병임...
    뇌에 구멍이나지 않는이상 저렇게 능지에 문제가 생길수 없음
  • ㅇㅇ 2021.04.05 19:54 (*.70.21.43)
    진짜 보수애들은 개 ㅄ들이맞다.
    좌파는 저렇게 말도안되는말로 선동해서 표 가져가는데
    보수애들은 얼마나 ㅄ들이길래 이런애들한테 짐?
  • 2021.04.05 23:24 (*.22.208.141)
    너는 저런거에 넘어가는 ㅄ들이 그렇게 많을거라 상상이나 했음?
    작년 총선에 180석 먹을거라 상상이나 했음?
    ㅄ같은 국민들이 잘못인데 그걸 보수탓으로 돌리누
    국민이 ㅄ이면 선동하는 쓰레기들이 계속 이기는거야
  • 11 2021.04.05 20:36 (*.110.152.16)
    이때 마트에서 소고기 100g 900원에 팔았었는데 매일 존나 사먹었음 자취하는 친구집에서 후루룹쩝쩝
  • 주단태 2021.04.05 21:55 (*.226.216.41)
    지금까지 광우병 걸린 사람 단 한명이라도 있냐?
  • ㅇㅇ 2021.04.05 22:49 (*.223.32.177)
    왼쪽놈들 거짓선동은 북한급
  • ㅇㅇ 2021.04.05 22:50 (*.223.32.177)
    코스트코 미국소고기
    한우이상으로 맛있다
    미세먼지 쳐먹는 한우보다 나음
  • ㅇㅇ 2021.04.06 00:07 (*.62.204.123)
    한우가 더 맛있어
    가격이 창렬이라 그렇지
    값은 거짓말을 안한다
    혀는 상황에 따라 거짓말을 하더라고
  • 레이 2021.04.06 12:02 (*.36.130.67)
    지랄마세요. 한우 애국마케팅으로 씹거품 ㅋㅋ 그렇게 맛있는 한우는 왜 수출을 못함?옆나라 일본만해도 와규 수출 잘하고 맛있다고 세계에서 인정받는데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12129 이젠 더 이상 참기 힘든 국민들 30 2021.04.07
12128 알바생 피부 괴사하게 만든 애견카페 사건 17 2021.04.07
12127 브레이브 걸스가 뜬 이유? 10 2021.04.07
12126 선거 임박하니 더 가열차게 소환 당하시는 분 8 2021.04.07
12125 신용등급 9등급도 신용카드 허용? 22 2021.04.07
12124 천안 음식물 투척 사건 후기 3 2021.04.07
12123 서울시에서 사라져야 할 직책 6 2021.04.07
12122 하니 예능 문짝 닫은 프로그램 6 2021.04.07
12121 만취 상태로 연인의 친구에게 당했다 6 2021.04.07
12120 신나게 과속하다 대참사 21 2021.04.07
12119 경쟁사들에 비해 급격히 실적 악화되는 기업 15 2021.04.07
12118 K-급식 신메뉴 11 2021.04.07
12117 폭로전으로 치닫는 사건 23 2021.04.07
12116 차가 고장난 프랑스인의 사막 탈출 방법 10 2021.04.07
12115 이봉원과 야구해서 행복한 분 6 2021.04.07
12114 지방대 뼈 때리는 대기업 직원들 13 2021.04.07
12113 133cm 초등학생의 서브 8 2021.04.07
12112 후회 없는 언냐들 26 2021.04.07
12111 올바른 용어 표현 22 2021.04.07
12110 쿠팡 최저가의 비밀 35 2021.04.06
12109 인천 어린이집 집단 감염 19 2021.04.06
12108 오빠 나 살쪘지? 20 2021.04.06
12107 한국 버리고 해외로 튀고 싶다는 10대 54 2021.04.06
12106 옛날 사람들이 박카스처럼 먹던 마약 7 2021.04.06
12105 알뜰살뜰 쓰레기 봉투 활용법 13 2021.04.06
12104 요즘 그래픽카드 시세 14 2021.04.06
12103 반대편 차선에서 오는 화물차 2대 9 2021.04.06
12102 지역감정 남녀갈등 환장의 콜라보 4 2021.04.06
12101 청년도 여성이 먼저다 12 2021.04.06
12100 니들 싹 다 고소 13 2021.04.06
Board Pagination Prev 1 ... 3 4 5 6 7 8 9 10 11 12 ... 412 Next
/ 4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