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1.07.27 14:33 (*.158.183.155)
    문정권 들어서 그래도 헬조선이란 단어 쏙들어간거 다들 느낄거다. 이명박근혜때 였으면 진짜 피똥샀어. 너 외국인이라도 재난지원금받고 의료보험혜택 다 받을텐데 외국인이 거기에 백인 남성이 살기에 현재 대한민국이 아니 지금 문재인정권이 가장 좋다는걸 알아라. 한국살기가 그렇게 어려우면 니네 나라로 돌아가던가 왜 한국을 아둥바둥 살아야하는 나라로 만드냐. 거리에 외제차와 명품샵 줄선거만 봐라 한국은 이미 세계 최고수준이다
  • ㅁㄴㅇㄹ 2021.07.27 15:06 (*.48.39.220)
    느그 좌빨새끼들이 안하니까 헬조선 단어가 안나오지 남의 나라에 자리잡으려면 피똥싸는게 정상이다. 정권유지하려고 복지 남발하는거에 편승해서 꿀빠는게 정상인가?
  • ㅋㅋㅋ 2021.07.27 15:07 (*.93.18.150)
    헬조선이라는 단어를 만들어서 퍼트린 새끼들이 따로 있기 때문이지
    전문 선동꾼 놈들
    요즘에는 심심해서 우찌사나 모르겠다
    밭갈며 사나?
  • ㅇㅇ 2021.07.27 15:26 (*.14.66.137)
    그 헬조선이 가고 소확행이 왔지
    쥐꼬리만큼 노나주는거 받고 행복하라고 ㅋㅋㅋㅋㅋㅋ씨이발
  • ㅎㅎ 2021.07.27 22:14 (*.203.132.214)
    대깨문들이 선동하려고 만든 단어를 문재인 들어서 없어졌다고 생각하는 이런 빡대가리니깐.. 대가리가 깨져서 없지
  • ㅇㅣㅇ 2021.07.28 06:06 (*.148.57.211)
    이 시키 대가리 어떻게 깨야 되냐?
  • 2021.07.28 07:53 (*.192.58.59)
    한마디 하려다 그냥 관두련다
  • EE 2021.07.28 10:22 (*.192.206.107)
    나도 한마디 하려다 그냥 관둘께.
    니 귀에 지금 남들 말이 들리겄냐. 그렇게 쭉 살아라 그냥.
  • 55 2021.07.27 16:24 (*.38.94.114)
    대학교 처음 입학했을때 술게임한거 생각나네 ㅅㅂ
    인싸색기들 지들끼리만 아는 게임 존나하고 나만 벌칙 계속 걸려서 술 연속으로 먹었는데
    이러다간 죽겟다 싶어서 전화받는 척 하고 나와서 택시타고 집갔는데 ㅋㅋㅋㅋㅋ
  • 3 2021.07.27 19:27 (*.162.181.130)
    찐따라 일찍 보내려고 안 가르쳐준 거를 아직도 모르고 있네;
  • ㅇㅇ 2021.07.27 20:39 (*.62.175.224)
    한국방송에 외국인 나오는거 이유없이 ㅈㄴ게 싫다 걍
  • ㅅㅇㅇ 2021.07.28 11:04 (*.108.88.46)
    우리나라 사람 외국방송 나가면 국위선양 이 ㅈㄹ 할거면서
  • 3 2021.07.27 21:41 (*.51.7.105)
    그 나라의 언어 가장 빨리 배울수있는게 모국어가 전혀 없는 환경임 ㅋㅋ
  • 1212 2021.07.28 10:22 (*.216.68.86)
    저런 스타일은 일본 가는 게 맞음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10036 공군 장교들의 폭로 7 2021.09.16
10035 명불허전 이지메 본진 4 2021.09.16
10034 혁신이 밥 먹어주냐? 18 2021.09.16
10033 바리스타 도전 중이라는 설현 10 2021.09.16
10032 신선한 디자인 16 2021.09.16
10031 후쿠시마 원전서 초강력 방사선 7 2021.09.16
10030 선생인가 악마인가 12 2021.09.16
10029 박박 나나 짜짜 12 2021.09.16
10028 열심히 해도 계속 망하는 분 56 2021.09.16
10027 정신줄 놓은 캣맘 10 2021.09.16
10026 해외 유명인들의 첫 경험 4 2021.09.16
10025 최악의 흡혈 곤충 9 2021.09.16
10024 게리 올드만도 한 수 접을 마약 연기 4 2021.09.16
10023 벤츠 G바겐 전기차 버전 17 2021.09.16
10022 국방TV에 올라온 현역의 증언 29 2021.09.15
10021 카카오 택시의 수상한 알고리즘 17 2021.09.15
10020 지잡대 문과 디스하시는 분 36 2021.09.15
10019 주방장이 떨고 있는 대륙의 뷔페 21 2021.09.15
10018 창렬도 울고 갈 상품 27 2021.09.15
10017 일본에 사는 이니에스타 가족 24 2021.09.15
10016 국내 복싱 역사상 최악의 매너로 얼룩진 경기 16 2021.09.15
10015 40대 독거 노총각의 삶 27 2021.09.15
10014 대통령이 인정한 한반도 평화에 기여한 나라 12 2021.09.15
10013 VR 게임장 풍경 16 2021.09.15
10012 생에 가장 아름다운 시간을 희생하는 젊은이들 11 2021.09.15
10011 프로게이머가 꿈인 고등학생에게 조언 35 2021.09.15
10010 싫어하는 음식도 3일을 굶으면 먹을 수 있을까? 8 2021.09.15
10009 남편 칫솔에 락스 뿌린 40대 아내 판결 18 2021.09.15
10008 아들 수시원서 쓰다가 폭풍오열 11 2021.09.15
10007 비비가 말하는 자신의 플렉스 16 2021.09.15
Board Pagination Prev 1 ... 3 4 5 6 7 8 9 10 11 12 ... 342 Next
/ 342